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친목 게시판
 
작성일 : 19-06-18 02:48
잠 못드는밤~~~
 글쓴이 : 물망초
조회 : 220  

몸이 너무 피곤해서 ?
아님 잡생각이 많아서?
잠이 안오네요

이때 정복하면 진빠님이 딱
나타 나실듯 한데...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ㅇㅁ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진빠 19-06-18 02:50
   
흠.. 이건 정복이 아뉘라 소환술인듯 ㅎㅎ

정복은 제가 꿈나라 출장갔을때해야~~ 아까처럼 ㅋㅋ
     
물망초 19-06-18 02:53
   
ㅋㅋㅋ
예상이 맞네요
진빠성님 미국에서 사는거
괜찮아요?
다 버리고 다른나라 가서
살고 싶네요
          
진빠 19-06-18 03:31
   
이해도 되삼..

이혼하고 이민가는 케이스가 하도 많아서..

새로운 곳에서 새로 시작해보고 싶은 심리가..

욕심 많은 망초님도...

다 버린다는 말도하고 말이죠..

망초님처럼 성실한 스타일이면 성공확률은 높다고 봅니다.

똥개도 자기구역에서는 반은 먹고 들어간다고~~

이민가면 용기나 성실함 또는 능력이 더 필요하죠..

저하고는 별로 안맞는.. ㅠㅠ

그래도 날씨빼고는 환경은 잘맞는듯...

북적거리는거 싫어하는데... 한산하고 야구하기 좋고 맥주싸고~~
촌팅이 19-06-18 02:53
   
전 어떤 상황이든 머리만 닿으면 잠들어
물망초님 상황을 잘 모르지만

허파가 근육이 터질 때까지 운동을 해보시면 어떨까요?
     
물망초 19-06-18 02:55
   
알바 하는걸로 충분히
운동 되지 싶은데요
영어만 잘하면 저도 이민
가고 싶네요 ㅜㅜ
          
촌팅이 19-06-18 02:59
   
전, 알바와 운동은 다르지 않을까 싶지만..
운동은 스트레스 날리는데 최고 거 든여ㅋ

암튼 건강관리 잘하세요
그리고 하시고 싶은 거 하세요

자신의 인생이 가장 중요하다
전 생각해여^^
               
물망초 19-06-18 03:06
   
지금 생각하면
우물안 개구리로 살았다는
느낌 입니다
좀더 많은것을 보고 배웠다면
내인생이 허망하다는 느낌은
없었을텐데...  이런 생각이 드네요
                    
촌팅이 19-06-18 03:10
   
허망함을 느끼긴 조금 이르지 않을까 싶어요^^

배우지 않아도 실행할 수 있다 생각해요

진정 원한다면
그냥 실행하세요

아무 것도 모르던 저도 그랬답니다ㅎ
러키가이 19-06-18 04:25
   
진빠님을 무찌?르려면 고도의 뺑끼+냠냠먹으러 갈때+맥주마시러갈때 등을 노려야함

진심?! 어린 충고임 -0-ㅋ
moonshine3 19-06-18 09:34
   
천연 수면제는 **인데,
데이트 하세요.ㅎㅎ
     
아이유짱 19-06-18 10:35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Total 50,517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친목게시판 유저에게 해당되는 제재 사항 (8) 객님 11-09 29693
공지 회원 간 자극하는 글은 삼가주십시오 (15) 관리A팀 03-05 100236
공지 <공지>비밀 글 자제 바랍니다. (20) 관리A팀 09-13 44760
공지 친목 게시판 이용수칙! (25) 관리A팀 08-22 46500
50514 비듬... (1) 나는자유다 00:50 104
50513 새벽에 노래 한곡(feat 촌팅이님 대타) (1) 아이유짱 00:15 44
50512 요즘 푹 빠진 거 (12) 귀요미지훈 11-20 142
50511 순두부를 데쳐서 양념장에 먹을라고 해서 먹었더니 (13) 모래니 11-20 177
50510 점 본적 있나요? (41) 진빠 11-20 143
50509 급 똥 마려워서 집 화장실 에서 응가 눴는데 피나옴... (6) 나는자유다 11-20 282
50508 좀 바뻐슈 (28) 신의한숨 11-20 101
50507 제가 가장 좋아하는 거장이 <기생충>을 극찬하심 (19) 아이유짱 11-20 359
50506 국민과의 대화 보고있네요~ (8) 보미왔니 11-19 366
50505 얼마전 사건사고 의외로 쉽게 끝날듯 싶습니다. (27) Dominator 11-19 336
50504 한국관광공사 추천 11월 영화·드라마속 걷기여행길 (6) 러키가이 11-19 172
50503 2017 유네스코 세계지질공원 / 예술이다~냥~! (6) 러키가이 11-19 158
50502 즈랑 삼촌 생신 선물 (9) 귀요미지훈 11-18 336
50501 숨겨놓았던 음악 추천 (^^) "For the Lovers" (2) ChocoFactory 11-18 85
50500 (생존신고) 러키가이 -0- 아직 살아 있;;; (9) 러키가이 11-18 199
50499 스파이더맨 어느 시리즈가 재밌으셨나요? (8) 나는자유다 11-18 236
50498 시카고 여행 해보신분 있나요(시카고 여행지 추천요청) (21) 목요출생 11-17 360
50497 오늘이 무슨 날인 줄도 모르면서... (21) 치즈랑 11-17 353
50496 가을 발라드 추천! (5) 오스트리아 11-17 148
50495 헐 오늘 제차에 불났삼... (42) 진빠 11-16 1213
50494 지금이닷~~~ (15) 물망초 11-16 273
50493 경찰서 다녀왔습니다. (59) Dominator 11-15 1477
50492 펭수 좋아하는 아재들 없어요? (17) 나는자유다 11-15 624
50491 오밤중에 주먹질 했네요..;;; (22) Dominator 11-15 1371
50490 역시 자동차를 꾸밀때 가장 즐겁네요. (16) 선괴 11-14 380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