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친목 게시판
 
작성일 : 19-06-18 02:48
잠 못드는밤~~~
 글쓴이 : 물망초
조회 : 223  

몸이 너무 피곤해서 ?
아님 잡생각이 많아서?
잠이 안오네요

이때 정복하면 진빠님이 딱
나타 나실듯 한데...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ㅇㅁ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진빠 19-06-18 02:50
   
흠.. 이건 정복이 아뉘라 소환술인듯 ㅎㅎ

정복은 제가 꿈나라 출장갔을때해야~~ 아까처럼 ㅋㅋ
     
물망초 19-06-18 02:53
   
ㅋㅋㅋ
예상이 맞네요
진빠성님 미국에서 사는거
괜찮아요?
다 버리고 다른나라 가서
살고 싶네요
          
진빠 19-06-18 03:31
   
이해도 되삼..

이혼하고 이민가는 케이스가 하도 많아서..

새로운 곳에서 새로 시작해보고 싶은 심리가..

욕심 많은 망초님도...

다 버린다는 말도하고 말이죠..

망초님처럼 성실한 스타일이면 성공확률은 높다고 봅니다.

똥개도 자기구역에서는 반은 먹고 들어간다고~~

이민가면 용기나 성실함 또는 능력이 더 필요하죠..

저하고는 별로 안맞는.. ㅠㅠ

그래도 날씨빼고는 환경은 잘맞는듯...

북적거리는거 싫어하는데... 한산하고 야구하기 좋고 맥주싸고~~
촌팅이 19-06-18 02:53
   
전 어떤 상황이든 머리만 닿으면 잠들어
물망초님 상황을 잘 모르지만

허파가 근육이 터질 때까지 운동을 해보시면 어떨까요?
     
물망초 19-06-18 02:55
   
알바 하는걸로 충분히
운동 되지 싶은데요
영어만 잘하면 저도 이민
가고 싶네요 ㅜㅜ
          
촌팅이 19-06-18 02:59
   
전, 알바와 운동은 다르지 않을까 싶지만..
운동은 스트레스 날리는데 최고 거 든여ㅋ

암튼 건강관리 잘하세요
그리고 하시고 싶은 거 하세요

자신의 인생이 가장 중요하다
전 생각해여^^
               
물망초 19-06-18 03:06
   
지금 생각하면
우물안 개구리로 살았다는
느낌 입니다
좀더 많은것을 보고 배웠다면
내인생이 허망하다는 느낌은
없었을텐데...  이런 생각이 드네요
                    
촌팅이 19-06-18 03:10
   
허망함을 느끼긴 조금 이르지 않을까 싶어요^^

배우지 않아도 실행할 수 있다 생각해요

진정 원한다면
그냥 실행하세요

아무 것도 모르던 저도 그랬답니다ㅎ
러키가이 19-06-18 04:25
   
진빠님을 무찌?르려면 고도의 뺑끼+냠냠먹으러 갈때+맥주마시러갈때 등을 노려야함

진심?! 어린 충고임 -0-ㅋ
moonshine3 19-06-18 09:34
   
천연 수면제는 **인데,
데이트 하세요.ㅎㅎ
     
아이유짱 19-06-18 10:35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Total 50,599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친목게시판 유저에게 해당되는 제재 사항 (8) 객님 11-09 30368
공지 회원 간 자극하는 글은 삼가주십시오 (15) 관리A팀 03-05 100515
공지 <공지>비밀 글 자제 바랍니다. (20) 관리A팀 09-13 45046
공지 친목 게시판 이용수칙! (25) 관리A팀 08-22 46791
50446 베라는 아이스크림이 맛있네요. (3) 나는자유다 11-06 317
50445 날 이 갑자기 추워지는거 같네요. (3) 나는자유다 11-06 199
50444 마눌님이 <리더쉽 포럼> 참석 차 강릉에 갔네요 (25) 아이유짱 11-06 378
50443 사랑은 움직이는고야~~ (14) 신의한숨 11-06 216
50442 초미녀님 남친 짤 (13) 아이유짱 11-06 659
50441 동영상 올리려 했는데..ㅋ (21) 달콤제타냥 11-06 167
50440 요즘 아이스크림이 무척 땡기네요 (16) 물망초 11-06 107
50439 어제 치킨에 맥주한잔 하기직전.. (41) 보미왔니 11-06 263
50438 꿈이 딱 맞았네요. (7) 돌아온드론 11-06 175
50437 요즘 무척 바쁘네용 15박~16일;;;친게도 자주못와서;;; (9) 러키가이 11-06 139
50436 여직원 급여 요즘 수준이 어떤가요? (53) 아이유짱 11-05 1239
50435 꼬기는 언제나 맛나요~~~ㅠ.ㅠ (21) 치즈랑 11-05 327
50434 I arrived home! (28) Dominator 11-04 381
50433 인증! (26) Drake 11-04 669
50432 일본어 잘하시는분 부탁드려도될까요? (2) jk8787 11-04 558
50431 마감과 동거하시는 아이유님을 위한 (5) 치즈랑 11-03 592
50430 길고양이와 공생하는 부산 청사포 고양이 마을 (13) 러키가이 11-03 863
50429 낼이면 한국행 ㄱㄱ (15) Dominator 11-03 867
50428 에고, 이놈의 글쟁이 인생... (24) 아이유짱 11-02 424
50427 외사촌 누나 결혼식참석하기위해 현재 논산입니다. (15) 선괴 11-02 787
50426 정선에 살어리랏다! 풍류 넘치는 정선 여행 (9) 러키가이 11-02 280
50425 진빠님 1위 축하드려요~ (14) 보미왔니 11-02 228
50424 나홀로 집에 (34) 진빠 11-01 502
50423 [추천] 제주 올레길 여행, 준비부터 코스 선택까지 꿀팁 총정리! (7) 러키가이 10-31 595
50422 새벽에 노래한곡~마지막 곡 (11) 촌팅이 10-31 323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