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친목 게시판
 
작성일 : 19-06-19 15:02
역적모의님 마트 알바생에게 고백은 언제 하시나요?
 글쓴이 : 숀오말리
조회 : 752  

f906552a83c60fd726e1f53d85881462_EjBBfbGr9k4i626.jpg

2032년 하계 올림픽 할때는 아니죠?


아무튼 늦기전에 정말 좋아한다면 고백 하세요..


고백도 안하고 속으로만 끙끙 짝사랑은 너무 서럽잖아요 ㅠㅠ


그리고 고백해서 사귈수도 있고 아무튼 모의님의 사랑 응원 할께요 두둥 !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Fake Jacks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역적모의 19-06-19 17:44
   
대답하믄 함정카드가 발동할 것 같은데...... ㅇㅅㅇ;;;;;
     
숀오말리 19-06-19 17:47
   
? 함정카드가 무슨 뜻 인지? 결국 고백 영원히 안한다는 말 인가요?
          
역적모의 19-06-19 18:13
   
그을쎄요오~~~~~ 흫흐ㅎㅎ흐흐ㅎㅎ
               
숀오말리 19-06-19 18:19
   
저는 이제 가게 일 가봐야 해서.. 그나저나 쥬스님은 무슨 일 있는거 아니겠죠? 이런게 사랑 앗 아니에요!
쥬스알리아 19-06-19 18:24
   
어서 용기내어 고백해 보아요~ㅎ
     
숀오말리 19-06-19 18:25
   
아앗! 쥬스님 ~ 저녁 먹고 나갈참에 오다니 으억 잘먹고 잘사는군요 이긍~ 괜히 걱정 했군요 ㄷㄷㄷ
          
쥬스알리아 19-06-19 18:26
   
숀님 타이밍은 가끔 보면 기가 막힐 정도라니깐~ㅎ
               
숀오말리 19-06-19 18:28
   
간다고 하니까 온거면서 이그~ 그나저나 요즘 드라마 애정의 조건 다시 보는데 재미 있더군요 허허 (nba 끝나서 볼게 별로 없군요)
                    
쥬스알리아 19-06-19 18:30
   
전 요즘 드라마를 잘 안봐서~ㅎ

요 며칠 감기 때문에 조금 고생하긴 했네요~ㅎ
                         
숀오말리 19-06-19 18:33
   
내가 분명히 (그때는 도미닉레예스가 조니워커 보다 좋은 평가 받을때 아무튼 9월달에 둘이 붙는 다는 루머가 있음) 감기 걸리지 말라고 했을텐데 이긍! 그리고 드라마 이야기는 당연히 안보는거 알지만 제가 원래 드립에 두서가 없잖아요.. 그냥 제가 하고싶은 말은 꼭 하잖아요.. 아무튼 혼자 자취 하는데 감기라니.. 호박죽 드세요!
                         
쥬스알리아 19-06-19 18:37
   
숀님도 감기 조심 하셔요~ㅎ

전 원래 호흡기가 좀 약해서~ㅎ
                         
숀오말리 19-06-19 18:39
   
아니 이 양반아! 호흡기가 약한 사람이 직업으로 칵테일바에 나감? 술 먹으면 안되잖아요 ㅠㅠ 오늘은 안울려고 했는데 울컥 ㅠㅠ
                         
숀오말리 19-06-19 18:39
   
전 건강 합니다! 예전에 식스팩 사진도 인증 했고요 ~ (그때 당시에는 많이 죽은 상태지만)
                         
쥬스알리아 19-06-19 18:46
   
술을 피해야 할 정도로 약한 건 아니구요~ㅎ

나름 잘 자제하고 있답니다~ㅎ
                         
숀오말리 19-06-19 18:47
   
일 때문에 매일 술 마셔야 한다면서요? ㅠㅠ 아무튼 뭐 200년도 못사는 인생인데 건강하게 그 다음은 즐겁게 사는게 최고죠.. (갑자기 분위기가 인문학 강의  ㄷㄷㄷ)
                         
쥬스알리아 19-06-19 18:48
   
호흡기 빼곤 나름 건강하다구요~ㅎ

건강체질이랍니다~ㅎ
                         
숀오말리 19-06-19 18:50
   
하긴 쥬스님이 데드리프트 350kg 할꺼 같긴 함 ㅋㅋㅋ 그나저나 엄마가 지금 저녁으로 국수 하는데 좀 오래 걸리는군요 우리 엄마 국수 너무 좋아해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숀오말리 19-06-19 18:50
   
사실 나도 국수 좋아하지만요~
                         
쥬스알리아 19-06-19 18:51
   
소면 맛나요~ㅎ

어머니 덕을 톡톡히 보시네요~ 맛나게 들고 오셔요~ㅎ
                         
숀오말리 19-06-19 18:53
   
국수 전 이런거 엄청 좋아하죠 엄마가.. 그리고 우리 귀염둥이 조카 서준이 (한국 나이로 5살) 피자 좋아하는데 피는 못 속임.. 서준이 엄청 너무 귀여운데 왜 서준이 아빠(친형)는 1도 안 귀여울까요? 저도 귀엽단 소리 자주 듣는데 허허 정말 미스테리 하죠 (웃찾사 오민우 말투) 아무튼 저는 갈께요.. 내일 뵈요 ㅂㅂ
                         
숀오말리 19-06-19 18:54
   
아 그리고 혼자 일수록 밥 꼬박 꼬박 챙겨 먹으세요 이긍~ 왠만 해서는 아프지 말고요..
                         
쥬스알리아 19-06-19 18:56
   
네~ 장사 잘하고 오셔요~ㅎ
                         
숀오말리 19-06-21 10:42
   
먹고 사는라고 지금에 왔군요 제가 너무 늦게 왔군요 이긍~
moonshine3 19-06-19 19:10
   
고백을 하려다 go back 하셨나?
     
헬로가생 19-06-19 22:11
   
아아아아앜
     
역적모의 19-06-19 22:53
   
뜨끔 ㅇㅅㅇ;;;;;;
moonshine3 19-06-19 19:11
   
숀님이 등떠밀며 거들어 주세요.
     
숀오말리 19-06-21 10:43
   
ㅎㅎ
신의한숨 19-06-19 19:59
   
내 18번이 "고백"
신의한숨 19-06-19 20:00
   
프사처럼 안생겨서 고백 몬할지도...ㅋㅋㅋ
     
역적모의 19-06-19 22:54
   
나름 오징어 중에서 준수하거등요~~
booms 19-06-19 22:03
   
이뻐용??
     
역적모의 19-06-19 22:54
   
흔한 동네 아줌마처럼 생긴 화장기 없는 젊은 처자인데, 표정이 이뻐요.
          
booms 19-06-20 13:06
   
이쁘구낭~~~
헬로가생 19-06-19 22:12
   
제가 대신 해드릴까여?
     
역적모의 19-06-19 22:55
   
꽃미남은 퉤퉤퉷~
목요출생 19-06-19 22:25
   
제가 먼저 해보겠습니다.
"미쓰 김 오늘 뜨거운 쌍화차 나랑 어떄용?"
     
역적모의 19-06-19 22:55
   
님도 모쏠이시군요 ㅎㅎㅎㅎ
          
헬로가생 19-06-20 00:59
   
목요님이 먼저 하시고 님이 하시면 님이 좀 더 멋져보일 듯.
알고싶어요 19-06-20 11:13
   
뭐 있겠어요.. 자신감있게 한 번 고백하시고.. 차이면..
조용히 소주 한 잔후.. 다른 편의점을 가시면..... 힘내세요...
 
 
Total 49,851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친목게시판 유저에게 해당되는 제재 사항 (7) 객님 11-09 23376
공지 회원 간 자극하는 글은 삼가주십시오 (15) 관리A팀 03-05 98084
공지 <공지>비밀 글 자제 바랍니다. (20) 관리A팀 09-13 42541
공지 친목 게시판 이용수칙! (25) 관리A팀 08-22 44216
49848 새벽에 노래한곡~117 (2) 촌팅이 01:23 90
49847 라이온킹... 기대한만큼이었습니다. (3) 선괴 00:17 244
49846 일요일 오전 11시쯤에 지진 경험 했는데 ㄷㄷㄷ (2) 숀오말리 00:14 86
49845 한 여자가 한 남자를 사랑했어요 (27) 아이유짱 07-21 406
49844 며칠후에 휴가 갑니다. (15) 물망초 07-21 208
49843 기회는 이때다 (7) 초롱 07-21 337
49842 올여름 내 휴가지는 한강이다! 2019 한강몽땅 여름축제 (6) 러키가이 07-21 396
49841 바나나와 사과 (23) 귀요미지훈 07-21 487
49840 관광공사 추천 7월 걷기여행길, 녹음으로 가득한 국·도립공원 (23) 러키가이 07-20 399
49839 시간. (33) 하늘나무 07-20 436
49838 복권 3연속 꽝 있긔 없긔? (1) 무릇 07-20 215
49837 출석부가 맛이 갔슴둥...퀴즈 2개의 에러를 찾아라!! (9) 신의한숨 07-20 242
49836 오늘 주중에 전화받다가 그만.. (10) 목요출생 07-19 534
49835 가입 인사드립니다.. (18) 물안개영감 07-19 366
49834 오늘 해고당한 애가 회사에 찾아왔습니다. (20) 선괴 07-18 2310
49833 옆아파트에서 불이 난거 같은데.. (5) 돌아온드론 07-18 770
49832 쥬스님은 가생이 접은거에요? (17) 숀오말리 07-18 723
49831 갑자기 추억 돋아 이베이에서 질렀는데 (21) 헬로가생 07-18 899
49830 유튜브에서 채널 차단하는 법? (5) 탄돌이2 07-18 737
49829 아공 머리야~~~! 두통이;;; (8) 러키가이 07-18 412
49828 휴가 다녀오겠습니다. (7) 흰괭이 07-17 603
49827 그들 EP2 두뇌와 꿈 (미스테리 꽁트) (21) 진빠 07-17 537
49826 덥고습한날씨엔 당황하지말고 냉면 앞으로! 전국 함흥냉면 맛집 (9) 러키가이 07-17 622
49825 낚시 좋아하시는 분? (10) 그래해보자 07-16 696
49824 행여라도 인싸 되려고 하지 마세요 (17) 신의한숨 07-16 839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