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친목 게시판
 
작성일 : 19-07-31 07:00
[경제 인사이드] 문화생활 저렴하게 즐기는 방법은?
 글쓴이 : 러키가이
조회 : 480  

[경제 인사이드] 문화생활 저렴하게 즐기는 방법은?





[앵커]

더운 여름날, 시원한 에어컨이 나오고 눈과 귀가 즐거운 공연장이나 전시회장을 찾는 것도 또 하나의 피서법이 될 수 있는데요.

문제는 비싼 티켓 값 때문에 망설여진다는 겁니다.

그래서 오늘은 문화생활 저렴하게 즐길 수 있는 노하우 알려드리려고 합니다.

C&I소비자연구소 조윤미 대표 나왔습니다.

가족과 함께 공연 한 편 보려고 예매창 들어가면 깜짝 놀라요.

4인 가족이 공연 한 편 보려고 하면 40~50만 원은 그냥 나가니까, 싸게 볼 방법 없나요?

[답변]

그렇죠.

뮤지컬 공연 4인 가족에서 보면 휴가도 충분히 다녀올 만한 돈이에요.

그래서 공연 볼 때 활용할 수 있는 몇 가지 할인 제도 알려드리겠습니다.

먼저 마티네 할인이라는 제도가 있습니다.

여기서 '마티네'는 보통 낮에 하는 공연을 뜻하는데요.

평일 낮에 열리는 공연의 관람료를 30% 이상 할인해 줍니다.

보통 수요일 낮 공연이 마니테 할인 적용이 많습니다.

요즘 휴가 때 여행 가시는 분들 있지만, 이렇게 공연 보시는 분들도 있더라고요.

낮에 공연 볼 시간적 여유가 있다면 마티네 할인 노려보시면 좋고요.

또, 문화릴레이 티켓 제도가 있는데요.

이미 본 공연을 다시 재관람할 때 할인해주는 제도입니다.

관람 티켓은 버리지 말고요.

잘 보관하시다가 다시 공연이 보고 싶을 때 '문화릴레이티켓 할인' 통해 예매 하시면 싸게 볼 수 있습니다.

티켓 받을 때 보관해뒀던 전 공연 티켓을 제시하면 됩니다.

또 하나 알아두시면 좋은 제도가 있는데요.

‘공연 당일 할인제도’입니다.

예술의 전당의 경우 매진되지 않은 일부 공연은 `4세 이하 청소년, 70세 이상 장년 등을 대상으로 원래 가격이 3만 원 이하면 5천 원, 3만 원을 넘으면 만 원 정도의 저가에 티켓을 팝니다.

전당 홈페이지에서만 예매할 수 있고요.

또, 뮤지컬이나 연극의 경우에는 공연 단체의 SNS를 팔로우하고 있으면 깜짝 할인하는 경우도 많거든요.

반대로 공연 몇 달 전부터 사전예약 할인을 해주는 경우도 많습니다.

티켓 판매 사이트에서 오전 10시 등 특정복 시간대에 할인 쿠폰을 나눠주는 경우도 많으니까 확인해보시면 좋겠습니다.

[앵커]

내일이 7월의 마지막 주 수요일인데요,

이날을 활용하는 방법도 있죠?

[답변]

네, 그렇습니다.

매달 마지막 주 수요일은 문화가 있는 날인데요.

이날은 전국적으로 많은 공연에 대해서 할인이 적용됩니다.

전국 영화관에서 할인된 가격에 영화를 볼 수도 있고요.

음악회, 무용, 뮤지컬 등 공연 관람 할인은 물론 각종 전시도 저렴한 가격에 볼 수 있습니다.

도서관에서 하는 강의나 행사를 무료로 참여할 수도 있고 원래 빌릴 수 있는 책 대여 수의 2배로 빌려주기도 하고요.

스포츠, 문화재 관람도 할인받아 이용할 수 있는데요.

'문화가 있는 날' 홈페이지에 들어가서 어떤 곳에서 어떤 할인 행사를 하고 있는지 알아보고 이용하시면 좋겠습니다.

[앵커]

당장 내일은 어떤 혜택이 있나요?

[답변]

일단 전국 영화관에서 오후 5시부터 9시까지 영화는 5천 원에 볼 수 있습니다.

프로야구 좋아하시는 분들 많으시죠?

내일은 할인됩니다.

제가 홈페이지에 들어가서 확인해 봤는데요.

휴가철이다 보니 관련된 것들이 많더라고요.

일단 국립자연 휴양림 입장료가 면제입니다.

휴가철 자연 휴양림으로 떠날까 생각하는 분들, 내일 가시면 참 좋을 것 같습니다.

원 횡성 청태산 자연휴양 림, 강원 원주 백운산재연휴양림, 북 부안 국립 변산 자연 휴양림 등에서 각종 공연과 전시가 많이 준비되어 있더라고요.

자연도 즐기고 문화도 즐길 수 있을 것 같고요.

7월부터는 박물관, 미술관 입장료 소득공제가 시작되거든요.

7월 ‘문화가 있는 날’, 전국 박물관, 미술관에서는 더운 여름을 잊게 할 흥미로운 프로그램을 운영합니다.

아이들과 같이 가서 즐길 수 있는 거리도 많으니까 우리 지역에 어떤 행사가 있는지 문화가 있는 날 홈페이지 가서 꼭 확인하시길 바랍니다.

[앵커]

앞서 소득공제 이야기 하셨는데, 자세히 설명해주시죠.

[답변]

작년부터 책과 공연표를 사는 데 쓴 돈은 소득공제 혜택을 받을 수 있습니다.

그리고 앞서 말했듯이 이번 달부터 박물관, 미술관 입장료 소득공제가 시작되거든요.

연간 총급여가 7천만 원 이하인 근로소득자는 도서·공연비에 대해 소득공제를 받을 수 있는데요.

공제율은 30%로, 연간 최대 백만 원까지 공제받을 수 있습니다.

신용카드, 직불카드, 현금은 물론 상품권으로 도서나 공연티켓을 구매하는 경우에도 혜택을 받을 수 있는데요.

단, 카드 마일리지나 휴대전화 소액결제는 소득공제가 어렵습니다.

공연은 클래식, 국악, 무용, 발레, 연극, 오페라, 뮤지컬, 마당극, 아동극, 연예, 대중음악 콘서트, 곡예, 마술 등이 해당하고요.

영화는 제외됩니다.

[앵커]

할인된 가격조차도 부담스러운 분들이 있을 수 있잖아요.

그런 분들을 위한 제도도 있죠?

[답변]

저소득층이 전시나 공연 관람을 볼 때 쓸 수 있는 '문화 누리 카드'인데요.

한 명당 한 장씩 발급되고요.

연간 최대 8만 원을 쓸 수 있습니다.

인터넷이나 주민센터에서 발급할 수 있고요.

문화 누리 카드의 경우, 가지고 있으면 추가 할인되는 경우도 많으니까요.

발급 대상인 분들은 꼭 이용하셨으면 좋겠습니다.

문화 누리 카드 이용자는 뮤지컬 등 공연부터 국내 패키지여행, 찾아가는 방문형 프로그램까지 다양한 제휴프로그램을 10~80% 할인된 가격으로 이용할 수 있고요.

발급받으면 올해 12월 31일까지 이용 가능합니다.

사용하지 않은 잔여금은 이월되지 않고 환수되니까요,

올해 안에 잔여금이 남지 않도록 모두 사용할 것을 시는 추천합니다.

특히 올해부터는 2년간(2019~2020년) 전액 미사용자는 내년도에 카드 발급이 제한됩니다.

KBS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20190821수요일 <<<100렙달성>>> 랭킹8위 19시간+47분 -0-v 친게 [러키가이] LUCKY GUY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진빠 19-07-31 09:02
   
특정복 시간대에 할인 쿠폰을 나눠주는 경우를 특정해주삼..

와우 장시간 정복~~~!

2시간이 넘삼 ㅎㅎ
     
러키가이 19-07-31 09:26
   
ㅋㅋ 07:00~09:02 ㅋㅋ 2시간2분

1주일넘는 ㅋㅋ 인고의 쌀보리 게임이였삼~!

진빠댁 요시간전후로 ㅋㅋ 약간 무뎌짐을 눈치챔 ㅋㅋ
          
진빠 19-07-31 09:29
   
앗 너무 일을 열심히 했으.........ㅁ!
               
러키가이 19-07-31 17:03
   
-0-b
하늘나무 19-07-31 19:29
   
빨간 정복 글자가 눈에 띄길래 놀람요 ㅋㅋ

올~~~2시간 넘게 정복하신거 추카추카~^^
     
러키가이 19-07-31 23:57
   
ㅋㅋ 감솨 감솨 ㅋㅋ

아침에 사람들이 바빠서 ㅋㅋ 그 틈을 샤샤샥 ~~~ !

물론 그전엔 2주동안 -0- 착한 러키가이;;;
 
 
Total 50,247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친목게시판 유저에게 해당되는 제재 사항 (7) 객님 11-09 26791
공지 회원 간 자극하는 글은 삼가주십시오 (15) 관리A팀 03-05 99203
공지 <공지>비밀 글 자제 바랍니다. (20) 관리A팀 09-13 43670
공지 친목 게시판 이용수칙! (25) 관리A팀 08-22 45399
50094 사람 놀래키는 재주가 있는 와이프 (14) Dominator 08-23 571
50093 [★전설의고향★] 내다리 내놔~~~ (Feat.이광기) (14) 러키가이 08-23 339
50092 금요일은 이걸로 가즈아~~ㅋ (13) 촌팅이 08-23 371
50091 비오는 날 고객이 준 선물`1 (9) 치즈랑 08-23 373
50090 내일 주말이에요. (4) 카르케이 08-23 292
50089 한 때 짝사랑했던 그녀 (18) 귀요미지훈 08-23 609
50088 그날이 오면 1987 (28) 보미왔니 08-23 449
50087 오늘 찍은 사진 (17) 귀요미지훈 08-23 908
50086 스파이 게임 / cgv 하는 중 (6) 러키가이 08-22 397
50085 인생이 영화냐? 영화가 인생이냐? (14) 귀요미지훈 08-22 368
50084 . (13) 치즈랑 08-22 745
50083 어서와~~~이런 스릴은 처음이지~~~? (8) 러키가이 08-22 434
50082 톰 클랜시 영화들 다시 복습하려고.. (8) 행운7 08-22 424
50081 오늘따라 (6) adella 08-22 309
50080 러키가이님 폭주중~ (26) 보미왔니 08-22 444
50079 요! (7) 삼촌왔따 08-22 271
50078 깨달음의 순간은 갑자기 찾아 온다...언제나 그렇듯이... (11) 무릉도원인 08-22 299
50077 친게 나들이 (15) 물망초 08-22 245
50076 산업과 관광이 빚은 환상의 컬래버레이션-산업관광 일번지 원주 (10) 러키가이 08-22 355
50075 맥주 덕후가 사랑한 서울 수제맥주 브루펍 3 (진빠댁 필독ㅋㅋ) (11) 러키가이 08-22 317
50074 내가 진짜 좋아하는 미국 영화배우... +_+/ (7) 행운7 08-22 504
50073 영화(소설원작) 추천 (13) 귀요미지훈 08-21 327
50072 추천도서 (9) flowerday 08-21 265
50071 어릴 때 친구들 (33) 치즈랑 08-21 390
50070 궁금해서 그란디요. (7) 무릉도원인 08-21 324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