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친목 게시판
 
작성일 : 19-08-16 00:44
태국에서 통장 개설한 썰
 글쓴이 : 귀요미지훈
조회 : 732  

아래 오푸스데이님 글 보니 언뜻 생각이 나서..ㅎㅎ




태국에 투자를 하기 전, 태국에 다니기 시작한 초창기 얘기임.

외국인이 개인자격으로 통장 맹글라면 현지 취업비자, 현지 직장 급여 명세서 등을 요구하기 때문에

여행객이 현지은행 통장을 만드는건 불가능함.



그래도 혹시나 하고 함 도전해 보기로 하고 길거리로 나감. 안되면 말구~

어느 은행으로 갈까 두리번 거려보니 은행 몇 개가 눈에 띄는데 그 중에 낯익은 로고가 하나 보임.

어라? 저건.....어디서 봤더라?



잠시 생각을 해보니...아...하!

언젠가 태국축구팀 하나가 한국에서 한 겨울 눈이 펑펑 내리는 날씨에 것도 야간에

추워서 벌벌 떨면서 한국 프로팀이랑 축구경기 하는 걸 TV로 보면서 신기해 한 적이 있는데 

바로 그 태국팀 로고였음. 태국농민은행 축구팀. 

근데 이름이 까시꼰뱅크로 바뀌어 있는거임.




들어가서 창구에 앉으니 여직원이 날 보더니 머뭇머뭇 하더니만

서투른 영어로 뭘 도와드릴까요?

그래서 통장 만들러 왔다고 했더니.....

쟈스트 모우먼트! 하더니 사라짐.




좀 있다가 돌아와서 자길 따라오라고 해서 따라가니

큰 방으로 데리고 가는거임. 바로 지점장실.

억...통장 하나 맹그는데 왜 지점장까정...?




지점장 : 나이스 투 미츄~

나 : 오케이 오케이 나도 만나서 나이쑤!

지점장 : 통장 만들러 왔다고 들었는데 취업비자, 현지 월급명세서 등등 플리즈~

나 : 아....난 걍 관광객임둥 -0-

     잠깐 놀러왔음둥 -0- 그런거 없음둥둥둥 =0-

지점장 : 쏴리~ 그런거 없으면 안됨

나 : 나 한국인이지만 태국농민은행 시절부터 이 은행 좋아해뜸.

     한국에 축구하러 왔을 때도 태국농민은행팀 응원해뜸

     감동 먹어서 태국농민은행 팬 되버려뜸

지점장 : 놀라는 표정

나 : 그리고 태국농민은행 태국최고 은행으로 알고 있음둥 (사실 1위는 방콕뱅크임)

지점장 : 스마일

나 : 그래서 다른 은행들 많던데 쳐다도 안 보고 일부러 여기 찾아왔삼

지점장 : 원래는 안되는건데.........통장 만들려면 여권은 필요한데 여권 가져 오셨죠?

나 : 당근!

지점장 : (여직원한테 ) 여기 손님 통장 개설해 드려

나 : 콥쿤캅~~

지점장 : (내게 악수를 청하며) 땡큐~





- 끝 -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아이유짱 19-08-16 00:52
   
아 난 또 여직원하고 썸탄 줄 알았네...
     
귀요미지훈 19-08-16 00:54
   
으이그~~ 즈~~~질
     
헬로가생 19-08-16 01:29
   
탔겠주. 안 탔겠어유?
오푸스데이 19-08-16 00:53
   
오호~~~ 쉿~~~ 굿잡~~~~ㅋㅋㅋ
     
귀요미지훈 19-08-16 00:56
   
쌩유~~ㅋㅋㅋ
치즈랑 19-08-16 00:53
   
지점장이 이모였쥬
그래서 이모랑 바로 뽀뽀했슈? ㅇ.ㅇ
     
귀요미지훈 19-08-16 00:58
   
지점장이 여자였음 대출까정 땡기는거였는디..

불행히 남자였슈~~
진빠 19-08-16 00:54
   
ㅋㅋ 역쉬 상대방이 원하는걸 통찰하는 능력이~~~

존경하삼~~~!
     
귀요미지훈 19-08-16 00:58
   
걍 운이 무지 좋았던거 같삼...

그 순간에 그 로고가 보였으니...ㅋㅋㅋ
          
진빠 19-08-16 01:03
   
에이 겸손은 ...

즈랑님에게는 "슈"체로 댓글 달고..

저한테는 "삼"체로 댓글달고..

러키님한테는 "둥"체로 댓글달고..

요건 타고난 본능적 능력일듯..



귀지님은 관찰 당하는 듕이삼 ㅋㅋ
               
귀요미지훈 19-08-16 01:11
   
상대방에 따른 말투는 일종의 아이컨택이삼...ㅋㅋ

친근감의 표시이기도 하공...
               
헬로가생 19-08-16 01:30
   
난 무슨첼까...
하늘나무 19-08-16 00:55
   
달변가.....ㅋㅋ

뜬금없지만, 요미님은 살면서 어떤게 가장 힘들어요?~

음....잘은 모르지만.....왠지 가슴이 허~하다는 생각을 하시지 않을까 싶은데....아니려나요?ㅎㅎ

다른건 전부 유들유들 성격이나 달변가다운 말솜씨로 잘 헤쳐나가실거 같은....느낌이랄까??? 헤헤~
     
아이유짱 19-08-16 00:59
   
여자가 하도 꼬여서 힘들겠죵 ㅋㅋ
          
하늘나무 19-08-16 00:59
   
아하~~~ㅋㅋㅋ
          
귀요미지훈 19-08-16 01:03
   
아...팩트라 부정할 수도 없공...ㅋㅋ
     
귀요미지훈 19-08-16 01:01
   
헉...어려운 질문

힘들었던 적은 분명 많은데 지나고 나면

흉터는 남을지언정 상처가 아물 듯 다 아물고 추억이 되는지라

'힘들다'는 것도 시점의 문제인거 같아유~현재냐 아니냐..ㅋㅋㅋ
          
하늘나무 19-08-16 01:10
   
글쿠나~ ㅎㅎ

근데 왜자꾸 외로워보이징?ㅎㅎㅎ

돗자리 잘못 깔았나봐용~ㅋ
               
귀요미지훈 19-08-16 01:13
   
외로워보인다구유??

(솔깃~)

에이~~ ㅋㅋ

소개해 주고 싶은 처자 있으면 있다고 당당하게 말해유~~괘아나유~~ㅋㅋ
                    
치즈랑 19-08-16 01:20
   
이런식이구만...ㅇ.ㅇ
요론게 맥히다니....
                         
귀요미지훈 19-08-16 01:22
   
2:2 콜?
                         
치즈랑 19-08-16 01:23
   
콜~~~~!

옴마야~~~~~ 노노 놉놉 놉 ="=
Don,t  play  game o.o
물망초 19-08-16 01:02
   
ㅋㅋㅋㅋ 심심해서 통장 만들기

예전에 동해쪽에 친구들이랑 텐트들고
놀러가서 칼 가지고 갔는데 없는척 하고
여자만 있는 텐트에 가서 칼빌리고 그걸
핑계삼아 같이 술먹었던 기억이 나네요
     
귀요미지훈 19-08-16 01:05
   
은행에서 계좌 튼 얘기 했더니

망초님은 텐트에서 계좌 튼 애기를..

그래서 통장개설은 잘 한거쥬?
          
아이유짱 19-08-16 01:12
   
입출금 잘했겠죠
               
귀요미지훈 19-08-16 01:13
   
헉....입출금

역시 유짱삼촌은 센스쟁이

그나저나 잘못 입금하믄 클나는디....
                    
아이유짱 19-08-16 01:16
   
ㅋㅋㅋ
               
물망초 19-08-16 01:22
   
입금은 했는데  출금은 못해죠
슬픈 이야기 입니다
                    
치즈랑 19-08-16 01:25
   
무정란이유 ㅇ.ㅇ
                         
물망초 19-08-16 01:33
   
무정한 사람
                    
귀요미지훈 19-08-16 01:29
   
슬픈이야기라니 드립은 못 치겠고..

심심한 위로의 말씀을....
                    
아이유짱 19-08-16 01:30
   
어? 제가 말실수한건가요?
혹시 그렇다면 너그러이 용서를 ㅠㅠ
                         
물망초 19-08-16 01:32
   
아니에요

공들인거 비해 성과가 없어서...ㅋㅋㅋ
                         
아이유짱 19-08-16 01:33
   
아유 가슴 쓸어내립니당 ㅎㅎ
                         
귀요미지훈 19-08-16 01:34
   
하필이면 무이자상품에 입금을...
헬로가생 19-08-16 01:26
   
태국 가보고 싶다.... ㅠㅠ. 흑흑흑
아니 동남아 가보고 싶다....
젊고 이쁠 때 갔어야 하는데...
     
귀요미지훈 19-08-16 01:31
   
내가 헬가삼촌 사진 본 기억으론 지금 가도 먹힘

단, 나를 같이 델구 가야함.(제반경비 지원포함) ㅋㅋ
          
물망초 19-08-16 01:31
   
ㅋㅋㅋㅋ
          
헬로가생 19-08-16 01:35
   
ㅋㅋㅋㅋㅋ
지훈님이랑 가면 왠지 레이디보이랑 엮어줄 거 같음 ㅋㅋㅋㅋ
               
귀요미지훈 19-08-16 01:38
   
사실 여자애들보다 레이디보이나 게이들이 이쁜 여자들 인맥이 훨씬 많음.

그래서 야네들한테 소개 받는게 성공 확률이 훨씬 높음.
     
물망초 19-08-16 01:31
   
지금 가도 됩니다 ㅎㅎ
          
헬로가생 19-08-16 01:35
   
너무 멀어요... 흑흑
러키가이 19-08-16 03:53
   
지점장 : 원래는 안되는건데.........통장 만들려면 여권은 필요한데 여권 가져 오셨죠?

===> 진짜 해석;;;

지점장 : 원래는 안되는건데.........지훈님이 워낙 잘생겨서 오호호호호호~~~~~~~!

          (직원보며) 얘~~~빨리~~~만들어드려~~~!
     
귀요미지훈 19-08-16 11:11
   
ㅋㅋㅋㅋㅋ

아쉽게도 지점장이 남자였음둥 -0-
 
 
Total 51,162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친목게시판 유저에게 해당되는 제재 사항 (8) 객님 11-09 40202
공지 회원 간 자극하는 글은 삼가주십시오 (15) 관리A팀 03-05 104544
공지 <공지>비밀 글 자제 바랍니다. (20) 관리A팀 09-13 49369
공지 친목 게시판 이용수칙! (26) 관리A팀 08-22 51050
50934 오늘의 쉰곡 026: Vintage Bossa Café - Knockin' On Heaven's Door (2) 헬로가생 04-15 242
50933 아침부터 밤까지, 봄 냄새 가득한 '사천' 여행 (6) 러키가이 04-14 421
50932 그림처럼 아름다운 진도&완도 여행 (2) 러키가이 04-14 371
50931 덧없는 세월 (2) 오스트리아 04-12 549
50930 저는 이런 그림들이 좋더만유 (13) 귀요미지훈 04-12 957
50929 현존 최고 화가 게라흐트 리히터 그림 감상하세여 (7) 헬로가생 04-11 1230
50928 쉬고 싶은 그대, 섬으로 가라. 창원 돝섬 (11) 러키가이 04-11 659
50927 오늘의 쉰곡 025: DJ 유끼 - 뽕브라 (3) 헬로가생 04-11 371
50926 오늘은 이걸로 가즈아~~ 시즌 4 EP. 11 Big Wave Golden Ale 하와이 맥주~ (16) 진빠 04-10 459
50925 뉴욕 자연사박물관 구경하세요 (12) 헬로가생 04-10 565
50924 오늘의 쉰곡 024: 부가킹즈 - 싸이렌 (4) 헬로가생 04-08 374
50923 코나 우리의 밤은 당신의 낮보다 아름답다 (11) 오늘비와 04-08 493
50922 (15) Dominator 04-08 453
50921 별밤 미니 콘서트 '동물원' (13) 진빠 04-08 371
50920 이불 밖은 위험해! 집콕러를 위한 드라마로 떠나는 여행 (6) 러키가이 04-08 364
50919 오늘의 쉰곡 023: E.via - 소녀의 순정 (6) 헬로가생 04-08 260
50918 잠이 오지 않을때 (7) Arseanal 04-08 326
50917 반강제 격리생활하며 보낸 40일 (15) 촌팅이 04-07 1135
50916 처음 와봅니다 (20) Arseanal 04-06 541
50915 한국관광공사 추천 4월여행, 마음을 비우고 혼자 걷기 좋은 길 (2) 러키가이 04-06 717
50914 유달산 아래서 만나는 따뜻한 감성, 목포 서산동 시화골목 (3) 러키가이 04-06 410
50913 당신은 천사와 커피를 마셔본 적이 있습니까? (9) 하늘바라봄 04-05 1094
50912 메트로폴리탄 미술관, 줄리아드 대, 뉴욕필하모닉의 콜라보 보… (3) 헬로가생 04-04 492
50911 너를 향해 가고 있다 (1) 오스트리아 04-04 324
50910 있다 미국동부시간 3시에 써크두솔레이 써커스 해요 (7) 헬로가생 04-04 713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