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친목 게시판
 
작성일 : 19-08-22 22:28
인생이 영화냐? 영화가 인생이냐?
 글쓴이 : 귀요미지훈
조회 : 416  



위 : 사관과 신사 
(불우한 어린시절이란 공통분모를 가진 공장 언냐와 사관생도의 사랑)
아래: 플래시댄스
(공장에서 일하며 댄서의 꿈을 키우는 언냐와 그녀를 묵묵히 지원하고 응원하는 공장 사장님의 사랑)




-공통점-

1. 언냐들이 공장에서 일한다
2. 어려운 환경을 이겨낸다
3. 꿈을 이룬다.
4. 엔딩장면이 짜릿하다 (위 영상들 마지막 부분에 나옴)
   - 사관과 신사 : 사관학교를 무사히 졸업하고 장교가 된 날, 남자는 오토바이를 타고 
     그녀가 일하고 있는 공장으로 찾아가 기계 앞에서 일하고 있던 그녀를 두 팔로 안고 나온다.
   - 플래시댄스 : 남자는 꽃다발을 준비한 후 포르쉐를 몰고 댄스 오디션을 보고 있는 그녀를 찾아간다.
     오디션을 마치고 나온 그녀. 꽃다발을 든 채 기다리고 있는 남자를 보고 달려와 격하게 포옹한다. 




언젠가 나도 영화 속 남자 주인공들처럼 멋지게 저렇게 해야지...그랬는데
막상 저랑 울 와이프는 영화 속 남녀와는 반대 비스무리하게 인연이 되더만유~
영상 다시 보니까 새삼 앞으로 더 잘 받들어 모셔야겠다는 생각이 새록새록.ㅎㅎ
팔불출 소리 듣기 전에 튀어야짐 ㅋㅋㅋ  =3=3=3=3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치즈랑 19-08-22 22:33
   
[http://www.gasengi.com/data/cheditor4/1908/07b953219cc959303ebaadca49ebc3f2_vRtUbcOXfOUftCpsWRw7Xu2b4wSdD.jpg]

사관과 아가씨 정도여야 하는데요~~
사관과 신사여서...`의혹이`ㅇ.ㅇ` 성소수자인가`~~요?

그래도 최애 영화`중에 하나네요`

이런류의 영화가 멕히는 세대`
백마탄 왕자와 신데렐라들~
     
귀요미지훈 19-08-22 22:43
   
요즘엔 어떤게 맥히는거에유?
좀 알려줘봐봐유~~~~~
아...세상이 어케 돌아가는지 도통 몰라서 큰일이에유...
요즘 언냐들 사고방식은 더더욱 모르겠공...
          
치즈랑 19-08-22 22:50
   
요즘은` 지소미아 종료를 계기로 바라 본
일본 정부와 거대 야쿠자 사채업자간의` 전쟁의 시작
일본회의 야쿠자 개입설은 거짓으로 판명나고
살육전 뿐...
피도 눈물도 없는 암투` 일본의 끝꽈 끝`

................죄송합니다.`+_+

이제 세상의 관심은~ 역시 환경이겠죠~
그리고 삶...
할리우드 영화의 영웅 놀음이 식상해지고 
초 인류애적인 인간에 초점이 맞춰지지 않을까,
               
귀요미지훈 19-08-22 23:05
   
캬...역시 즈랑엉아는 예리하셔

저도 공감해유...환경

한강 고수부지에 텐트를 못 치게하는 환경변화로 인해

청춘들의 애정전선에 막대한 영향이 가게 생겼드만유~~

초인류애적 관점에서 어디루 가야 맞는건지...
                    
치즈랑 19-08-22 23:24
   
허걱~~~
그런거라면 역시 만렙 럭휘님 전문...ㅇ.ㅇ
헬로가생 19-08-22 22:50
   
프리티워먼
     
귀요미지훈 19-08-22 23:06
   
유학생 썰 2탄이나 빨리 풀어줘유~~~

목 빠지겠슈~
          
진빠 19-08-23 00:19
   
그러게요 영화와 비슷한 썰 하나 있을듯 하삼 ㅋㅋ
아이유짱 19-08-22 23:01
   
와 언제적 영화에요 삼촌?
첨 들어봐요
     
귀요미지훈 19-08-22 23:07
   
82년 83년

그니까...제가 아직 아빠쪽에 있을때쥬

그나저나 <대리점 미쓰김>은 아직 화장중인거에유?

나올 때 된거 같은디...
          
아이유짱 19-08-22 23:19
   
<대리점 미쓰김>은 좀 쎄서 작가가 고만중이래여 ㅋㅋ
               
귀요미지훈 19-08-22 23:23
   
역시...프로모션을 아는 싸장님

아...더 보고 싶어진당...ㅋㅋㅋ
러키가이 19-08-23 00:42
   
요미댁이 주인공이냐? 주인공이 요미댁이냐? ㅋㅋ (ㅌㅌㅌ)
     
귀요미지훈 19-08-23 00:43
   
하....언넝 2랩으로 떨궈야 되는디..ㅋㅋ

방법이 읍네...
 
 
Total 51,115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친목게시판 유저에게 해당되는 제재 사항 (8) 객님 11-09 39497
공지 회원 간 자극하는 글은 삼가주십시오 (15) 관리A팀 03-05 104059
공지 <공지>비밀 글 자제 바랍니다. (20) 관리A팀 09-13 48902
공지 친목 게시판 이용수칙! (26) 관리A팀 08-22 50588
50962 Alan Walker - On My Way (2) 심슨이 04-25 312
50961 해바라기꽃이 피었습니~다! (16) 진빠 04-25 368
50960 이기대 해안산책로 (6) 확증편향 04-25 437
50959 추억의노래 하이디 -진이- (3) 심슨이 04-23 423
50958 친게 님들 ~~~ 친게 방어력 ~~~ 전투 측정 임둥... (17) 러키가이 04-23 505
50957 슬기로운 의사생활 재밌어욧! (13) 촌팅이 04-23 1066
50956 추억의 노래.. (2) 심슨이 04-22 326
50955 빌리 아일리쉬 좋아 하시는분들..월드투어중 라이브.. (2) 심슨이 04-21 798
50954 편애중계에 나왔던 트로트 꿈나무들 (1) 심슨이 04-21 443
50953 안녕하세요 (5) 돌아온드론 04-21 296
50952 치즈랑 성님 (10) 물망초 04-21 488
50951 일상 속 당 한 스푼! 달달함이 넘치는 부산카페여행 (2) 러키가이 04-20 344
50950 파란 바다가 펼쳐지는 '통영' 여행 (3) 러키가이 04-20 408
50949 레이나님 닉넴에 레이나 사진이 사라졌네요 (4) 통통통 04-20 479
50948 The Sound of Loneliness (매쉬업 버전 입니다) (3) 심슨이 04-20 233
50947 추억한다 (1) 오스트리아 04-19 295
50946 유세윤+홍진영의 이태원배터리 입니다.. 심슨이 04-19 795
50945 너무나 이쁜 비숑프리제 프로필 사진... (6) 짱깜 04-18 1174
50944 오늘의 쉰곡 028: 술탄 오브 디스코 - 파워 오브 오일 (3) 헬로가생 04-18 336
50943 엄청 커다란 모기가 나의 발을 물었어. (1) 심슨이 04-17 887
50942 오늘은 이걸로 가즈아~~ 시즌 4 EP. 12 Stone IPA 미쿡 서부의 명품 IPA (13) 진빠 04-17 405
50941 오늘이 가생이 출석체크 10년 개근입니다. (20) IceMan 04-17 450
50940 첫인사 드립니다... 고3때의 추억 (1) 심슨이 04-17 350
50939 제타냥님 보고싶다... (3) 아이유짱 04-17 352
50938 진빠댁 소리소문 없이 강;;; (5) 러키가이 04-16 598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