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친목 게시판
 
작성일 : 19-09-12 16:11
샌드위치를 만들어 먹어봤는데...
 글쓴이 : 모래니
조회 : 491  

뭔가 이상하네요.

재료는 식빵/오리슬라이스/계란/딸기쨈/상추 ...
누구는 양파넣으라고 하던데, 양파는 차마 못넣겠고....

집에 있는 야채라곤 상추뿐이라서 (김치 넣을순 없잖아요)
상추 넣었는데...

뭔가 맛이 이상해요. 못먹을건 아닌데.
좀, 이 맛이 아니다싶은 맛?

쨈이 이상했나... 대신 고추장을 넣어볼까...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맨날 배고파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아이유짱 19-09-12 16:13
   
오리슬라이스가 패착
     
모래니 19-09-12 16:18
   
그럼, 대패 삼겹살을 넣어볼까요?
          
헬로가생 19-09-12 22:56
   
오리보다는 삽겹살이.
glasis 19-09-12 16:17
   
오이를 살짝 소금에 절여서 물기 꼭 짜서 넣으면 좋고요 양파는 곱지 않게 다져서 조금 넣으면 단맛도 나고  좋습니다
     
모래니 19-09-12 16:19
   
오이를요? 잘게 썰어서 넣나요?
          
glasis 19-09-12 16:20
   
글에서 처럼 오이슬라이스요 ㅋ~
               
모래니 19-09-12 16:22
   
아... "오리" 슬라이스에요. 고기요.
귀요미지훈 19-09-12 17:25
   
재료들과 딸기잼이 안 어울린거 같은데유..

대신에 겨자소스를 넣으셨음 잘 어울렸을거 같네유

겨자소스가 없으면 쌈장을 넣으셔도...
역적모의 19-09-12 18:53
   
김치 넣으면 색다른 맛나는데요.

취향에 따라서 볶음김치로 해도 되요.

피클도 샌드위치에 들어가는데, 김치는 안될 거란 편견을 버리시면 새로운 요리의 세계로 들어갈 수 있어요.

by 요알못.
바람가람 19-09-12 19:01
   
차라리 상추랑 잼이라도 빼시는게...;;
리루 19-09-12 19:59
   
모래랑 마녀를 넣어야 진짜
헬로가생 19-09-12 22:55
   
빵은 버터에 살짝 굽고
딸기쨈 상추 빼고
치즈를 계란 뜨거울 때 얹어주세요.
진빠 19-09-12 23:02
   
소스가 큰듯..

쨈 대신에 아일랜드소스나 캐첩+마요를 넣는게....
     
헬로가생 19-09-12 23:32
   
군데리아를 원하신듯 ㅎㅎㅎ
          
진빠 19-09-13 00:01
   
지두 그 생각...
하늘나무 19-09-12 23:06
   
고추장도 이상한거 같아용~ㅋㅋ 딸기쨈도~ㅋㅋㅋ

친게님들 조언듣고 다른거 시도해보셨어요?^^
     
모래니 19-09-13 09:14
   
아뇨, 아직. 나중에 저녁때 해보려고요.
어젠 배가 불러서리-_-
지금 재료 확인차 들어와봤습니다.
모래니 19-09-13 09:16
   
근데, 일이 점점 커지는데요. 이거 재료 다 사면, 한 20일은 샌드위치만 먹어야할거 같은데..
 
 
Total 50,261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친목게시판 유저에게 해당되는 제재 사항 (7) 객님 11-09 26964
공지 회원 간 자극하는 글은 삼가주십시오 (15) 관리A팀 03-05 99269
공지 <공지>비밀 글 자제 바랍니다. (20) 관리A팀 09-13 43737
공지 친목 게시판 이용수칙! (25) 관리A팀 08-22 45473
50258 [무료배포] 에픽게임즈 배트맨 시리즈 (1) 부분모델 01:12 59
50257 여행 끝판왕! 힐링여행 러키가이 00:50 38
50256 영화 <두번할까요> 보니 문득ㅋㅋ (4) 나이쓔 09-19 137
50255 탁2준2를 아쉽니꽈? (22) 헬로가생 09-19 288
50254 (6) 러키가이 09-19 169
50253 새벽에 노래한곡~136 (4) 촌팅이 09-19 142
50252 달콤언니 남친이랑 후아 남친이요 ㅋㅋ (26) 후아붸붸o 09-18 603
50251 갑자기 든 생각인데요. (7) Minsolido 09-18 279
50250 여름이 가는군요 (6) 귀요미지훈 09-18 263
50249 가을밤, 몽돌과 파도소리 따라걷는 경주 주상절리 파도소리길 (6) 러키가이 09-17 236
50248 바보같은 꿈-_- (9) 모래니 09-17 272
50247 좌뇌형, 우뇌형 테스트 (19) 귀요미지훈 09-17 588
50246 셋째형님 생일 선물 (17) 귀요미지훈 09-17 338
50245 한국관광공사 추천 9월, 초가을의 아름다움을 느낄 수 있는 길 (3) 러키가이 09-17 425
50244 (완결) 오늘 죽다 살아남~우황청심원 먹고~위기 반나절뒤 모면 (28) 러키가이 09-16 735
50243 새벽에 노래한곡~135 (4) 촌팅이 09-16 383
50242 마침내 마눌님이 외출을 허락해 줬을 때 (22) 귀요미지훈 09-15 908
50241 가을하늘 같이 보아요(feat-청계천) (22) 아이유짱 09-15 597
50240 올만에 야구한김에 인증~~! (24) 진빠 09-15 613
50239 왜 나한테만 그런데유~~ㅠㅠ (17) 신의한숨 09-15 679
50238 결국....ㅎㅎ (15) 하늘나무 09-15 656
50237 제가 뜸한 이유... (23) 치즈랑 09-15 639
50236 추석 잘 보내고 계시죠` 요즘에`귀에 쏙 들어오는~~~ (1) (13) 귀요미지훈 09-14 517
50235 추석 잘 보내고 계시죠` 요즘에`귀에 쏙 들어오는~~~ (10) 치즈랑 09-14 483
50234 오늘은 이걸로 가즈아~~ 시즌 3 EP. 16 하이트 블렉 스타우트 (16) 진빠 09-14 609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