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친목 게시판
 
작성일 : 19-09-13 11:41
제가 노래를 1도 몰라서요.
 글쓴이 : 선괴
조회 : 585  

회식때 2차로 노래방에가서 억지로 무대에 세워지는데 떠오르는 노래?
진짜 없었습니다.
그때의 난감함이란..
더 당혹스러웠던건요.
제게 첫번째노래가 맡겨졌단 사실이었습니다.
그러니까 노래방에 들어가서 가장처음 마이크를 잡은사람이 저라는거죠.
이걸 어떻게...
어떻게 해야한단 말입니까.
등 뒤로 식은땀이 주륵주륵 흐르고.
결국 부른 노래가.



둘리였습니다.



그때의 갑분싸란.......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남자는 신념이 있어야 한다.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역적모의 19-09-13 12:03
   
허찌 흐함~~~~~~니, 꾸와~!
역적모의 19-09-13 12:05
   
헛트 케~~~~~ 흐알~~ 꽈요~~~~~~
     
선괴 19-09-13 14:34
   
ㅎㅎㅎ

노래한두곡정도는 연습해두긴해야겠어요.
정말..
헬로가생 19-09-13 12:08
   
헐...

자 이제 "다시 사랑한다 말할까"로 시작합니다.
     
아이유짱 19-09-13 12:22
   
헐...이 노래 부르긴 어려운뎅
들을땐 좋아도
     
선괴 19-09-13 14:35
   
정말 난감하지만 떠오르는 건 없고..
아..
다시 생각해도 아찔하네요.
     
촌팅이 19-09-13 16:50
   
ㅋㅋㅋ
진빠 19-09-13 13:16
   
이왕 노래방 갈거면 하나 콕잡아서 연습하삼...

최백호의 "낭만에 대하여"나 송창식의 "담배가게 아가씨"를 추천하삼..

분위기 좋아지삼 ㅎㅎㅎ
     
선괴 19-09-13 14:36
   
크흐~~  그렇군요.
정말 그래야겠네요.
     
헬로가생 19-09-13 22:12
   
Daddy! Please!
          
선괴 19-09-14 17:30
   
노래 안어려운건가요??
바람가람 19-09-13 14:17
   
카드캡터 체리 부르는 저에 비하면 얌전한 선곡이시네요...
     
선괴 19-09-13 14:42
   
친구들이랑 가면 아무노래나 막 불러도 되니까 편한데..
이런경우는 참...
모래니 19-09-13 15:20
   
아항.
     
선괴 19-09-13 18:46
   
실은, 한국을 빛낸 백명의 위인들을 부를까 살짝 고민했습니다.
ㅠㅠㅠㅠ
아키로드 19-09-13 15:38
   
숀 :  way back home
     
선괴 19-09-13 18:46
   
아앗,
영어는 못하는...
촌팅이 19-09-13 16:52
   
다음에는 일단 시작곡이라면
현행하는 가볍고 신나는 아이돌 노래로 하심 어떨까요?

그리고 노래와 더불어 약간의 리듬은 타주시면서ㅋ
     
선괴 19-09-13 18:48
   
아이돌곡이 신나죠.
다만 남자아이돌bts는 알아도 여자아이돌은 아직도 소녀시대인가? 하는 인식에서 머물러있으니...
이거 참.. ㅎㅎㅎㅎㅎㅎ
달콤한로케 19-09-13 19:14
   
임재범 노래 하나 부르면 다음부터 절대 안시킵니다....ㅎㅎㅎㅎㅎ
     
선괴 19-09-14 17:31
   
하하핫.
필살기인셈이군요.
 
 
Total 51,163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친목게시판 유저에게 해당되는 제재 사항 (8) 객님 11-09 40251
공지 회원 간 자극하는 글은 삼가주십시오 (15) 관리A팀 03-05 104588
공지 <공지>비밀 글 자제 바랍니다. (20) 관리A팀 09-13 49412
공지 친목 게시판 이용수칙! (26) 관리A팀 08-22 51095
51010 보구 싶어 할 얼굴은 아니지만..인증이 유행이라니 2 (9) 날으는황웅 05-22 547
51009 이벤트 당첨자 (11) 물망초 05-22 478
51008 이벤트 현황 (8) 물망초 05-21 540
51007 새 친구 (7) 돌아온드론 05-20 520
51006 5·18 민주화 운동 40주년, 그 발자취를 따라가다 (3) 러키가이 05-20 424
51005 안녕하세요~ m(-.-)m (20) 날으는황웅 05-20 432
51004 방금 인터넷 재약정 썰 ~ (12) 별찌 05-20 811
51003 로케님`을 그려봤습니다. (11) 치즈랑 05-20 356
51002 친구가 생겼어요. (9) 돌아온드론 05-20 557
51001 저도 간만에 인증 올리고 갑니다.. (10) 달콤한로케 05-19 978
51000 보구 싶어 할 얼굴은 아니지만..인증이 유행이라니 (13) 신의한숨 05-18 935
50999 아잉~~이뻐 (9) 물망초 05-18 1064
50998 저도 인증이애여~ㅋㅋ (33) 아이유짱 05-18 1234
50997 요즘 근황애요~ [인증] (48) 보미왔니 05-18 1289
50996 요즘 근황이삼~ㅋ [인증] (32) 진빠 05-18 869
50995 요즘 근황이에요~ㅎ (인증) (46) 쥬스알리아 05-18 1306
50994 친게 (12) 물망초 05-17 445
50993 푸른 자연과 함께 힐링~ '진주' 여행 (2) 러키가이 05-16 353
50992 마음이 복잡할 때 걷기 좋은 슬럼프의 처방전 '해파랑길' (2) 러키가이 05-16 366
50991 휴식 같은, 놀이 같은~ 충주 여행 (5) 러키가이 05-14 426
50990 영월을 새롭게 여행하는 방법 (4) 러키가이 05-13 449
50989 한국관광공사 추천 5월 여행, 자연속 반려견과 걷기 좋은 길 (2) 러키가이 05-13 635
50988 멀~리서 보아야 더 아름답다! 항공샷으로 떠나는 랜선여행 (2) 러키가이 05-12 787
50987 이야.. 회사 무섭네요. (20) 선괴 05-12 2168
50986 똑똑 계세유? (21) 고수열강 05-09 958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