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친목 게시판
 
작성일 : 19-09-13 18:43
샌드위치 새로 해먹었는디...
 글쓴이 : 모래니
조회 : 568  

https://imgur.com/KttSM32.jpg

https://imgur.com/vaPu4Y0.jpg

https://imgur.com/AF8Gskh.jpg

조언에 따라 만들려고 해도..
쌈장은 아무래도 좀 아닌거 같아서요-_-

마요네즈를 살까했더니 마침 소스를 팔길래(샌드위치 소스인가봐요)
하나 샀어요.

양파 1/4개, 계란 2개(삶은 계란) , 오리슬라이스 , 대패 삼겹살, 토마토, 그리고 정체 불명의 소스-_-

그냥 저냥 먹을만한데. 이거 재료값이 2만원 가까이들었어요.
암만 생각해봐도 2만원짜리 샌드위치 맛은 아니고. 이걸 다 샌드위치로 만들어서 먹을라면
20일은 먹어야됨-_-
한개 먹었는데 약간 속이 안좋네요. 양파때문인가....T.T

맛은 그냥 편의점에서 사먹는 샌드위치랑 큰차이 없었어요.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맨날 배고파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역적모의 19-09-13 18:47
   
빵 면에 버터, 마가린, 치즈 같은 걸로 수분이 침투못하게 막을 형성해주셔야죠.

아니면 빵을 기름에 살짝 구워주던가요.

그리고 김치가 빠져서 아쉽 ㅇㅅㅇㅋ

by 요알못.
     
모래니 19-09-13 18:49
   
여기다 더 버터 마가린 넣으면 느끼해서 토할거 같아요. 이거 한개 먹었는데 속이 좀 느끼합니다. 고기를 너무 넣은듯
          
역적모의 19-09-13 18:57
   
아... 케찹 마요네즈를 넣었군요 ㅇㅅㅇㅋ

조언하나해 드리면, 있는 재료 때려넣는 게 아니라, 이런 저런 맛을 느끼고 싶은 것들을 넣는 거예요 ㅎㅎㅎㅎ

그리고 계란은 후라이로 하는 게 더 좋을 거 같아요.
               
모래니 19-09-13 18:58
   
그런가봐요. T.T
촌팅이 19-09-13 18:50
   
맛있어 보여여

근데 누가 샌드위치에 쌈장을 넣으라 조언을 해주던가여?
쌈장.....?은 정말  아닌 듯 

그런 분이랑 친하게 지내지 마여ㅠㅠ
     
모래니 19-09-13 18:50
   
누군지 기억이 안나네요. 이따 속좀 편해지면 확인해서 닉좀 적어놔야겠어요.
          
촌팅이 19-09-13 18:52
   
아.....가생이에서 조언 받으셨구나

혹시 뿔늑대님이나 그런 스타일의 분 아닌가여?ㅋㅋㅋㅋ
               
역적모의 19-09-13 18:55
   
쌈장에 식초 살짝 넣어서 개조해주면 발사믹 칠리 소스 같은 느낌나서 좋아요.
                    
촌팅이 19-09-13 19:03
   
발사믹 칠리소스 검색해봤는데 안 뜨는데
무슨 맛 인가요?

발사믹인데 칠리소스가 더해진 건가요?

쌈장이 없으니 만들지도 못하겠고
발사믹 칠리소스란게 무슨 맛인지도 모르겠고

쌈장+식초 검색해보니 백종원 쌈장이 뜨고.....모지?ㅠㅠ
                         
역적모의 19-09-13 19:09
   
발사믹에 칠리를 더한 느낌 같은 수제소스 ㅎㅎ

저만의 비법인 줄 알았는데, 백종원씨도 만들었나보네요 ㅇㅅㅇㅋ

요리는 마음 속에 있는 거예요~~

by 요알못.
모래니 19-09-13 18:59
   
아무래도 좀 속이 니글거려서, 좀 누어야겠어요 대댓글은 나중에 속좀 편해지거든 T.T
     
아이유짱 19-09-13 19:15
   
오리가 들어가서 그래유
빼라니께
역적모의 19-09-13 19:01
   
가생이에 셰프가 몇 명 있는데, 지금 보면서 흐믓해 하실 듯 ㅋㅋㅋ
     
모래니 19-09-14 18:05
   
-_-;
리루 19-09-13 19:22
   
두가지 넣어야 진짜라니까요
     
모래니 19-09-14 18:05
   
리루님 먼저 시도해보시죠
헬로가생 19-09-13 20:09
   
억.. 지금 1000아이랜드 소스를 넣고 볶은 건가요????
     
모래니 19-09-14 18:05
   
볶았다기보다, 양파때문에 데쳤죠.
치즈랑 19-09-14 14:09
   
사다 드세요`......`

에이 아무리 그래도 오리는 아니다...`
굽던지...`하시지 그리고 오리 넣으실거면
야채는 토마토 대신에 쌈무를 넣어야죠`....
고추냉이랑` ㅇ.ㅇ`(이거 갠춘할 거 같은데... )`

저렇게 하실 거면...(고집있으신 분이시니...)
차라리 쌈장이 낫지..`
그나 저나 저게 오리였구나???? 천엽인 줄`
     
모래니 19-09-14 18:07
   
"아, 오늘은 간단하게 "오리 슬라이스"를 식빵에 넣어서, 함 먹어봐야겠다."
하고 시작했던 일이 그만-_-
 
 
Total 50,502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친목게시판 유저에게 해당되는 제재 사항 (8) 객님 11-09 29546
공지 회원 간 자극하는 글은 삼가주십시오 (15) 관리A팀 03-05 100176
공지 <공지>비밀 글 자제 바랍니다. (20) 관리A팀 09-13 44694
공지 친목 게시판 이용수칙! (25) 관리A팀 08-22 46450
50349 아아, 레깅스를 만든 건 정녕 신이런가? (25) 아이유짱 10-11 1500
50348 3년안에 이루고 싶은것 (34) 신의한숨 10-11 692
50347 저기...혹시 SUDOKU 좋아하세요? 같이해요 우리ㅋ (6) 촌팅이 10-11 662
50346 사진 맛집, 의성 금성산 고분군 역사관광지에서 인생 샷 건지기 (8) 러키가이 10-11 558
50345 불금은 삼겹살 ~~~ (25) 황룡 10-11 615
50344 으.. 오늘 왜케시간안가유.. (4) 연두블리 10-11 452
50343 물반 고기반 (12) 신의한숨 10-11 668
50342 봉식이.. (27) 달콤제타냥 10-11 571
50341 만사가 귀찮 ㅠㅠ (10) 붉은kkk 10-10 652
50340 아 나도 개근 1500점 D-2일인데 ㅋㅋ (6) 황룡 10-10 537
50339 새벽에 노래한곡~141 (4) 촌팅이 10-10 511
50338 용인갔다오려니까 돌아올때 너무 귀찮더라고요.... (22) 선괴 10-09 843
50337 에.. 좀 노숙좀 하겠습니다 ㅠㅠ (32) 황룡 10-09 1126
50336 한국관광공사 추천 10월 걷기여행길 가을 황금들녘 길 (2) 러키가이 10-09 825
50335 대전, 지하철 타고 뚜벅이 여행 (3) 러키가이 10-09 753
50334 한글날, 세종대왕을 따라서 (2) 러키가이 10-09 548
50333 새벽에 노래한곡~140 (4) 촌팅이 10-09 407
50332 결국 꺼내지 못한 한마디... (12) 신의한숨 10-07 1065
50331 공주 (11) 러키가이 10-07 805
50330 엉아들, 휘발유랑 경유의 차이가 뭐에욤?(feat 차알못) (37) 아이유짱 10-07 1297
50329 새벽에 노래한곡~139 (6) 촌팅이 10-07 553
50328 출국 5일 전 .. (20) Drake 10-06 936
50327 진빠댁 200 냠냠 ㅊㅋㅊㅋ (11) 러키가이 10-06 706
50326 저도 이제 돌아왔습니당~ (17) 아이유짱 10-05 795
50325 헉! 게시물이 지워졌어요.... (9) 전두엽정상 10-05 686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