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친목 게시판
 
작성일 : 19-11-09 01:09
당뇨 얘기가 나와서 말인데..
 글쓴이 : Dominator
조회 : 355  

원래 제 외가쪽이 당뇨이력이 있어요.
그래서 당뇨판정 났을 때 울 어무이께서 무슨 죄지은 사람마냥 저한테 미안해 하셨죠.
지금도 하루가 멀다하고 저한테 전화 하셔서 당뇨에 뭐가 좋다느니 뭐 먹으면 낫는다느니 말씀 하세요.
뭔가 부모님께 불효 하는 느낌..ㅠㅠ
당신 몸 가누기도 힘든 마당에 자식걱정까지 하게 만든것 같아 마음이 많이 무거워요.
그렇다고 약 먹으면 뚝딱 낫는 병도 아닌지라 답답 하고요.ㅠㅠ
아무쪼록 여기 회원님들 건강 조심 하세요.
당사자도 당사자지만, 주변 사람들 걱정 끼치는거 보기 힘듭니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반갑습니다~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귀요미지훈 19-11-09 01:23
   
네. 성님
진빠 19-11-09 01:39
   
저야 당뇨 가족력은 없지만...

총각때보다 한 10키로는 늘어 있어서.. 흠.. 조심 조심..
     
아이유짱 19-11-09 01:52
   
진빠성처럼 꾸준히 운동하면 안걸려요
     
Dominator 19-11-09 02:58
   
가족력만 없다면 꾸준한 운동과 식습관 개선으로 예방 가능하죠.
전 뭐.. 매일 2시간 운동 하는거 거의 하루도 거르지 않고, 식생활도 엄청 관리 했는데도 이지경이예요.ㅠㅠ
허무 하다능..;;;;;;
          
진빠 19-11-09 03:31
   
헉 운동을 2시간씩이나...

허무할만 하네요...
아이유짱 19-11-09 01:52
   
저는 가족력이 없는데도 걸렸어요
관리 잘못한 제 잘못이죠
우리 욜씨미 건강 챙깁시다요
     
Dominator 19-11-09 02:58
   
화이팅!!!
보라빛하늘 19-11-21 20:13
   
헬스장가면 당뇨관리 기가막히게 잘하는 사람 널렸습니다.

오히려 당뇨는 관리만 잘하면 일반인들보다 훨씬 건강합니다.

약은 절대먹으면 안되고 2형중에 인슐린맞는 사람 있는데 것두 노인분도 아닌 사람이 인슐린 맞는다는건 빨리 죽으려고 하는 행위라고 합니다.

당뇨 별거 없더만요. 저탄고지에 꾸준한 운동만 하면 되던데,,그리고 당뇬데 근육만드신분들은 일반식사 정량 그냥 먹던데요? 운동없이 식후 혈당도 좋구요.

마른당뇨가 아니라면 운동해서 살뺴고 정상체중만들고 근육키우면 됩니다. 당뇨 요새 누가 걱정하나요. 예방이 제일이지만 당뇨걸리더라도 그냥 건강한 삶을 선택하고 살아가면 아무 문제 없습니다. 헬스장서 몸만드신 당뇨헬충들보면 어지간한건 다 먹더군요. 참 보면서도 신기했습니다.
 
 
Total 51,448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친목게시판 유저에게 해당되는 제재 사항 (8) 객님 11-09 44104
공지 회원 간 자극하는 글은 삼가주십시오 (15) 관리A팀 03-05 107427
공지 <공지>비밀 글 자제 바랍니다. (20) 관리A팀 09-13 52357
공지 친목 게시판 이용수칙! (26) 관리A팀 08-22 53968
51395 일요일에... (11) 귀요미지훈 11-01 213
51394 오밤중에 노동 중 (8) 미우 10-31 395
51393 우리 쉰 영화음악 00000010 (14) 진빠 10-31 215
51392 한 때 태국 나이트를 휩쓸었던 곡 2 (12) 귀요미지훈 10-31 963
51391 애들하고 가고싶은 마을 샤모니 (11) 치즈랑 10-30 455
51390 프랑스의 보아 '알리지' (7) 보미왔니 10-30 957
51389 한 때 태국 나이트를 휩쓸었던 곡 (23) 귀요미지훈 10-30 1431
51388 내일로 가는 마차 (8) 귀요미지훈 10-29 279
51387 바쁘네요 (11) 물망초 10-29 175
51386 이게 바로 친게임 (43) 진빠 10-29 451
51385 오늘의 쉰곡 057: 에픽하이 - I Remember (3) 헬로가생 10-28 152
51384 라오스 오지마을 (17) 귀요미지훈 10-28 1056
51383 이번 생에 마지막 담배를 피우고 있음... (33) 치즈랑 10-28 889
51382 아이스크림 주세요 사랑이 담겨있는 (12) 귀요미지훈 10-27 414
51381 뛰고 왔슈~ (21) 귀요미지훈 10-26 338
51380 수확하는날. (23) 진빠 10-26 366
51379 The Whispers - Keep On Lovin' Me (5) 귀요미지훈 10-25 182
51378 이새벽에 락발라드한곡 (3) 백전백패 10-25 282
51377 새벽에 노래한곡 RE:시작 (14) 촌팅이 10-25 214
51376 만화 (20) 귀요미지훈 10-24 458
51375 큰아이 실기 시험 있는 날... (9) 치즈랑 10-24 363
51374 오늘의 쉰곡 056: Us3- I Got It Goin' On (5) 헬로가생 10-24 129
51373 세상아 비켜라, 청춘이 간다(3)! (18) 아이유짱 10-23 223
51372 부러운 59세 형님 (13) 귀요미지훈 10-23 951
51371 오늘의 쉰곡 055: K7- Come Baby Come (3) 헬로가생 10-23 129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