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친목 게시판
 
작성일 : 19-11-09 09:24
서울 근교, 가볍게 콧바람 쐬기 좋은 파주 당일치기 여행
 글쓴이 : 러키가이
조회 : 408  


서울 근교, 가볍게 콧바람 쐬기 좋은 파주 당일치기 여행


어느덧 완연한 가을이 찾아왔습니다. 이렇게 날씨가 좋은데 집에만 있으실 건가요?
멀리 떠나기엔 부담스럽고 집에만 있자니 답답한 여러분들을 위해 준비했습니다. 서울 근교에 위치한 파주는 볼거리가 풍부한 여행지입니다.
가을을 맞아 책을 읽을 수 있는 공간도 있고, 인스타그래머를 위한 카페와 가을을 대표하는 꽃 코스모스까지 볼 수 있어요.
그뿐인가요? 햇살이 비치는 길을 따라 천천히 걸어볼 수 있는 둘레길과 아찔한 출렁다리, 고즈넉한 사찰도 있답니다.
당장 출발해도 좋을 만큼 가볍게 콧바람 쐴 수 있는 여행지가 잔뜩 모여있는 파주! 우리 지금 함께 떠나볼까요?

★추천 여행 코스 : 지혜의 숲 → 더티 트렁크 → 마장호수 출렁다리&둘레길 → 보광사 → 율곡 습지공원 ★
지혜의 숲
지혜의 숲
파주를 대표하는 출판도시에 거대한 숲이 놓였습니다. 이름만 들어도 지혜가 듬뿍 솟아날 것만 같은 지혜의 숲이 그 주인공입니다. 책으로 둘러싸인 지혜의 숲은 파주에서 빼놓을 수 없는 여행지입니다. 특히 독서의 계절, 가을에는 더더욱 말이죠.
지혜의 숲
지혜의 숲
지혜의 숲
총 3개의 공간(1관, 2관, 3관)으로 나뉜 지혜의 숲은 한가득 책을 쌓아두고 여행자를 맞이하고 있습니다. 8m 높이의 거대한 책장에 빼곡히 꽂힌 책들만 무려 50만 권인데요. 모두 출판사와 전문가가 기증한 책들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지혜의 숲
지혜의 숲
지혜의 숲
지혜의 숲
읽고 싶은 책을 선택했다면 햇빛이 드리운 창가에 앉아 여유롭게 시간을 보내는 것도 좋습니다. 평소 느껴보지 못했던 차분함이 와닿을 거예요.
지혜의 숲
지혜의 숲
지혜의 숲
지혜의 숲
마음에 드는 책이 있다면 구매할 수 있는 서점도 마련되어 있습니다. 다양한 책은 물론, 아기자기한 굿즈도 함께 판매하고 있어 가볍게 둘러보기 좋으니 놓치지 말고 꼭 둘러보시면 좋을 것 같습니다.
위치 : 경기 파주시 회동길 145 아시아출판문화 정보 센터
문의 : 031-955-0082
운영시간 : 지혜의 숲 1 - 10:00~17:00 / 지혜의 숲 2 - 10:00~20:00 / 지혜의 숲 3 - 연중무휴(24시간)
기타 정보 : 주차장 유료 이용 가능
더티트렁크
더티트렁크
더티트렁크
더티트렁크
더티트렁크
더티트렁크
거대한 창고를 개조해 만든 더티트렁크는 최근 파주에서 가장 핫한 장소로 자리 잡았습니다. 어느 미국의 창고를 그대로 재현 해낸 듯한 인테리어는 물론, 베이커리와 캐주얼 키친, 바, 카페 등 한곳에서 해결할 수 있게 만들어 많은 사람들이 이곳을 찾아오고 있는데요.
더티트렁크
더티트렁크
더티트렁크
제법 투박한 인테리어답게 커피도 거친 매력을 지니고 있습니다. 바로 진한 맛을 자랑하는 커피가 이곳만의 시그니처 메뉴입니다.
더티트렁크
더티트렁크
다양한 음식도 맛볼 수 있는데요. 버거와 샐러드, 브런치 등 배를 채울 수 있는 음식들도 마련되어 있으니 언제든지 찾아가도 부담 없이 시간을 보낼 수 있습니다.
위치 : 경기 파주시 지목로 114
문의 : 031-946-9283
운영시간 : 매일 09:00~22:00
기타 정보 : 주차장 무료 이용 가능
마장호수 출렁다리&둘레길
마장호수 출렁다리&둘레길
작년 파주를 뜨겁게 달군 마장호수 출렁다리도 빠질 수 없습니다. 작년에 개장한 이후로 무려 360만 명이 찾은 출렁다리는 이제 파주를 대표하는 관광지로 자리 잡았습니다.
마장호수 출렁다리&둘레길
마장호수 출렁다리&둘레길
마장호수 출렁다리&둘레길
잘 다져진 산길을 따라 걷다 보면 어느덧 빨간 다리 하나가 모습을 드러냅니다. 바로 출렁다리인데요. 높은 위치에 자리 잡은 다리는 두렵기까지 합니다. 220m의 길이로 이루어진 출렁다리는 성인 걸음으로 약 10분이면 닿을 수 있는데요. 제법 흔들리는 다리에 아찔함을 한가득 느껴볼 수 있습니다.
마장호수 출렁다리&둘레길
마장호수 출렁다리&둘레길
마장호수 출렁다리&둘레길
마장호수 출렁다리&둘레길
마장호수를 따라 가볍게 트레킹 할 수 있도록 출렁다리 끝에는 둘레길로 향하는 길이 마련되어 있습니다. 따사로운 햇살을 맞으며 호수 한 바퀴를 걸어보는 것도 이곳을 즐기는 방법 중 하나입니다.
위치 : 경기 파주시 광탄면 기산로 365
문의 : 031-943-3928
운영시간 : 출렁다리 - 매일 09:00~18:00 / 둘레길 - 24시간 개방
기타 정보 : 주차장 유료 이용 가능
보광사
보광사
보광사
보광사
고즈넉한 사찰도 걸어볼 수 있습니다. 마장호수 근처에 있는 보광사는 무려 천년의 역사를 자랑하는 사찰로 큰 규모를 자랑합니다. 덕분에 가을의 정복취를 느끼며 걸어보기에 훌륭한 장소로 손꼽히기도 합니다.
보광사
보광사
보광사
보광사
천년의 역사를 자랑하는 만큼 세월의 흔적을 엿볼 수도 있습니다. 보광사의 대웅보전은 한눈에 봐도 세월을 머금은 모습을 볼 수 있는데요. 목조로 이루어진 대웅보전의 모습에서 한껏 고즈넉함을 느껴볼 수 있습니다.
보광사
보광사
사찰 곁으로는 시원하게 거닐 수 있는 숲길이 마련되어 있습니다. 지금쯤 방문하면 울긋불긋한 숲길을 걸어볼 수 있으니 놓치지 말고 방문해보시면 좋을 것 같습니다.
위치 : 경기 파주시 광탄면 보광로484번길 87
문의 : 031-948-7700
기타 정보 : 주차장 무료 이용 가능
율곡 습지공원
율곡 습지공원
율곡 습지공원
율곡 습지공원
인스타그래머를 위한 꽃밭도 마련되어 있습니다. 황화 코스모스가 만발한 율곡 습지공원은 인생샷을 원하는 사람들에게 핫한 여행지가 되었습니다. 
율곡 습지공원
율곡 습지공원
율곡 습지공원
율곡 습지공원
코스모스 사이에서 인생 사진은 물론, 가볍게 산책할 수 있도록 조성된 습지공원은 가을을 느끼기에 더할 나위 없는 장소입니다.
율곡 습지공원
곳곳에는 코스모스와 사진을 찍을 수 있도록 포토존이 마련되어 있는데요. 꽃밭이 아닌 길이 나있는 곳에서만 사진을 찍어야 한다는 점 잊지 말아 주세요!
율곡 습지공원
한 가지 팁을 알려드리면 인생샷을 건지기 위해선 일몰 시각은 피하는 것이 좋습니다. 높은 언덕 방향으로 해가 넘어가기 때문에 생각보다 빛이 빨리 사라집니다. 
율곡 습지공원
일몰 시각보다는 낮 시간에 방문하시는 것을 추천합니다.
위치 : 경기 파주시 파평면 율곡리 191-3
가는 법 : 주변 버스 정복류장 '율곡2리'
기타 정보 : 주차장 무료 이용 가능

출처 : 대한민국구석구석 SNS
글, 사진 : 다님 3기 전은재
https://blog.naver.com/korea_diary/221691086325

※ 위 정보는 2019년 10월에 작성된 정보로, 이후 변경될 수 있으니 여행 하시기 전에 반드시 확인하시기 바랍니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20200309월요일 <<<포인트랭킹7위 달성>>> 20200101수요일 <<<포인트100만달성>>> 20190821수요일 <<<100렙달성>>> 랭킹8위 19시간+47분 -0-v 친게 [러키가이] LUCKY GUY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진빠 19-11-09 09:47
   
가는법이 좀 어렵네요.. 정복류장
당나귀 19-11-15 00:07
   
당일치기 코스로 아주 좋죠...
저녁 노을은 출판단지 안쪽 라플란드에서 수제피자랑 함께....
 
 
Total 51,456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친목게시판 유저에게 해당되는 제재 사항 (8) 객님 11-09 44293
공지 회원 간 자극하는 글은 삼가주십시오 (15) 관리A팀 03-05 107608
공지 <공지>비밀 글 자제 바랍니다. (20) 관리A팀 09-13 52533
공지 친목 게시판 이용수칙! (26) 관리A팀 08-22 54140
51403 요미님이 추천하신 '석양의 무법자'를 보면서 쎈거 한잔 (13) 진빠 11-05 397
51402 호텔 룸서비스 (9) 귀요미지훈 11-05 913
51401 감성이 흐르는 잔잔한 발라드한곡 (2) 백전백패 11-04 293
51400 여기 쎈걸로 (12) 귀요미지훈 11-03 505
51399 헬가와 함께 들어요 012: United Rhythms of Brazil - Knockin' On Heaven�… (4) 헬로가생 11-03 221
51398 왜때문에 영국은 축구를 새벽에 하는거죠??? (23) 달콤제타냥 11-02 1341
51397 오늘의 쉰곡 058: GNR - Sweet Child O' Mine (10) 헬로가생 11-02 190
51396 우리 쉰 영화음악 00000011 (7) 진빠 11-01 219
51395 일요일에... (11) 귀요미지훈 11-01 213
51394 오밤중에 노동 중 (8) 미우 10-31 396
51393 우리 쉰 영화음악 00000010 (14) 진빠 10-31 216
51392 한 때 태국 나이트를 휩쓸었던 곡 2 (12) 귀요미지훈 10-31 972
51391 애들하고 가고싶은 마을 샤모니 (11) 치즈랑 10-30 455
51390 프랑스의 보아 '알리지' (7) 보미왔니 10-30 959
51389 한 때 태국 나이트를 휩쓸었던 곡 (23) 귀요미지훈 10-30 1433
51388 내일로 가는 마차 (8) 귀요미지훈 10-29 284
51387 바쁘네요 (11) 물망초 10-29 178
51386 이게 바로 친게임 (43) 진빠 10-29 457
51385 오늘의 쉰곡 057: 에픽하이 - I Remember (3) 헬로가생 10-28 156
51384 라오스 오지마을 (17) 귀요미지훈 10-28 1104
51383 이번 생에 마지막 담배를 피우고 있음... (33) 치즈랑 10-28 893
51382 아이스크림 주세요 사랑이 담겨있는 (12) 귀요미지훈 10-27 415
51381 뛰고 왔슈~ (21) 귀요미지훈 10-26 341
51380 수확하는날. (23) 진빠 10-26 369
51379 The Whispers - Keep On Lovin' Me (5) 귀요미지훈 10-25 186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