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친목 게시판
 
작성일 : 19-11-19 16:21
한국관광공사 추천 11월 영화·드라마속 걷기여행길
 글쓴이 : 러키가이
조회 : 250  


한국관광공사 추천 11월 걷기여행길, 영화·드라마 속 걷기여행길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관광공사는 매월 각 지역별 여행하기 좋은 걷기여행길을 선정한다. 화려한 단풍이 서서히 지기 시작하는 11월은 가을의 끝자락이자, 초겨울이 시작되는 달이다. 공사는 이달의 걷기 좋은 여행길로 올해 가을의 마지막 아름다움을 느낄 수 있는 영화, 드라마 속 걷기여행길 5곳을 선정하였다. 이달의 추천길에 대한 자세한 정보는 ‘두루누비 누리집(durunubi.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11월 걷기여행길 5선
1. (충북 영동군) 양산팔경 금강둘레길 - 영화 ‘지금 만나러 갑니다’ 촬영지
금강둘레길은 충북 영동군 양산면 일대에 있는 송호관광지 안에서 시작된다. 수령 300년이 넘는 송림이 울창하고 금강 상류가 흐르는 송호관광지는 28만 4,000㎡(약 8만 6천 평) 부지에 캠핑장, 산책로, 카라반, 어린이 놀이터, 물놀이 시설 등을 갖춘 국민관광지다. 
 빼어난 풍광을 따라 양산팔경 대부분이 모여 있는 금강둘레길은 사색하며 걷기에 좋다. 길은 내내 금강을 끼고 걸으며 숲길과 정자, 영화 촬영지인 수두교를 건너고 금강수변공원을 지나면서 원점 회귀하는 순환형 코스로 구성되어 있다.
걷기 좋은 숲길
양산팔경 중 가장 아름답다는 제2경 강선대
양산팔경 중 제3경 비봉산
양산팔경 중 제5경 함벽정
영화 ''지금 만나러 갑니다'' 촬영지 수두교
 ㅇ 코스경로 : 송호관광지 매표소~강선대~강변 쉼터1~함벽정~봉양정~봉황대~게이트볼장 사무실~송호관광지 매표소
 ㅇ 거리 : 6.6km 
 ㅇ 소요시간 : 2시간 30분
 ㅇ 자세히 보기 : 
2. (경기 시흥) 늠내길 02코스 갯골길 - 드라마 ‘남자친구’ 촬영지
시흥의 옛 지명 ‘늠내’라는 말은 ‘뻗어 나가는 땅’, ‘넓은 땅’이라는 의미를 가지고 있는데, 고구려 장수왕 시절 백제의 영토였던 이곳을 차지한 고구려가 이곳의 이름을 ‘늠내’라고 칭한 것에서 유래되었다. 시흥시청에서 출발해 갯골생태공원 그리고 부흥교를 지나 돌아오는 데 약 4시간 반 정도 걸리는 순환형 코스다. 
 갯벌의 골짜기라는 뜻을 지닌 ‘갯골’의 자연 경관을 벗 삼아 주변을 도는 늠내길에서 가을바람을 맞으며 머릿속 생각을 정리하는 여행을 즐겨보자. 
갯골생태공원 전경
갯골생태공원 전망대
갯골다리
갯골생태공원
늠내길
 ㅇ 코스경로 : 시흥시청~쌀연구회~전망대~갯골생태공원 입구~제방입구~섬산~빙산대교~빙산펌프장~포동펌프장~부흥교~배수갑문~군자갑문~고속도로다리 밑~시청
 ㅇ 거리 : 16km
 ㅇ 소요시간 : 4시간 30분
 ㅇ 자세히 보기 :
3. (충남 부여군) 부여 성흥산 솔바람길 - 드라마 ‘호텔델루나’ 촬영지
부여 성흥산 솔바람길은 덕고개에서부터 시작하여 가림성 사랑나무를 지나 한고개까지 걷는 길로, 약 2시간이 소요된다. ‘가림성’은 ‘성흥산성’의 본래 이름으로 백제 시대 도성을 지키기 위한 요충지였다. 성흥산성을 끼고 조성된 솔바람길은 단풍을 비롯한 가을 풍경을 느끼며 걷기 좋다. 코스를 걷다보면 마주할 수 있는 성흥산의 상징과도 같은 사랑나무는 약 5km에 이르는 부여 가림성 솔바람길('성흥산 솔바람길'로 불리기도 한다.)이 보여주는 아름다움의 백미로, 드라마 ‘호텔델루나’의 촬영지로도 유명하다.
출발지점에서 얼마 지나지 않아 발길을 세우게 만드는 평화로운 전원 풍경
성흥산의 상징이자, 성흥산 솔바람길의 백미 사랑나무
유금필 장군 사당의 뒤편으로 자리하고 있는 팔각정
팔각정에서 내려가는 길에 볼 수 있는 시골 마을 풍경
사랑나무와 팔각정을 지나 만날 수 있는 쉼터
 ㅇ 코스경로 : 덕고개~구교리길 합류점~가림성길 합류점~가림성 사랑나무~한고개
 ㅇ 거리 : 5km
 ㅇ 소요시간 : 2시간
 ㅇ 자세히 보기 : 
4. (인천 중구) 인천 둘레길 11코스(옛 전도관-수도국산) - 드라마 ‘도깨비’ 촬영지
인천 둘레길 11코스는 도원역을 시작으로 우각로 문화마을과 배다리 헌책방 거리를 지나 동인천역에서 끝나는 비순환형의 길이다. 5.2km로 약 2시간이 소요되는 비교적 짧은 이 코스는 수많은 영화와 드라마의 배경이자 70~80년대의 가옥이 옹기종기 모여 삶의 터전을 이루고 있는 옛 추억의 정취가 잔뜩 묻은 길이기도 하다.
자연보다는 인간과 더 가까운 따뜻한 길, 삶의 흔적이 켜켜이 쌓여온 길. 가을에 걷기 좋은 인천 둘레길 11코스를 걸어보자.
정겨운 골목
이 곳이 드라마 촬영지임을 알려주는 표지판
인천 세무서와 그 옆길
도착 지점으로 가는 길에 보이는 잘 지어진 수도 국산 박물관
도착지점 근처 작은 공원
 ㅇ 코스경로 : 도원역~우각로문화마을 옛 전도관~인천세무서~금창동주민센터~창영초등학교~배다리 헌책방거리~송현근린공원~수도국산 달동네박물관~동인천역
 ㅇ 거리 : 5.2km
 ㅇ 소요시간 : 2시간
 ㅇ 자세히 보기 :
5. (강원 평창군) 오대산 선재길 월정사 전나무 숲길 - 드라마 ‘도깨비’ 촬영지
오대산 선재길 월정사 전나무 숲길은 월정사부터 상원사까지의 약 10km를 걷는 트레킹 코스 중 하나로 큰 어려움 없이 편하게 걸을 수 있는 숲길이다. 드라마와 영화 CF 등에 자주 등장하며 이미 유명해진 길이지만 가을에는 형형색색의 단풍이 더해져 그 아름다움이 배가되어 많은 관광객들이 찾는 곳 중 하나이다. 선재길의 ‘선재’는 불교 성전인 ‘화엄경’에 나오는 모범적인 동자의 이름으로, 문수보살의 깨달음을 찾아 돌아다니던 젊은 구도자였던 선재동자가 이 길을 걸었던 것에서 이름 붙여졌다. 힐링과 명상을 즐길 수 있는 숲길에서 몸과 마음도 함께 치유된다.
단풍에 물든 금강교
오대산 보메기 풍경
아름다운 나무 데크길
전나무 길
코스를 걷다 만날 수 있는 징검다리
 ㅇ 코스경로 : 강원도 평창군 진부면 월정사 매표소 버스정류장~월정사 일주문~월정사 경내~선재길 입구 회사거리~오대산장~상원사 입구~상원사
 ㅇ 거리 : 10.7km
 ㅇ 소요시간 : 4시간
 ㅇ 자세히 보기 : 

출처 : 레저관광팀

※ 위 정보는 2019년 11월에 작성된 정보로, 이후 변경될 수 있으니 여행 하시기 전에 반드시 확인하시기 바랍니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20190821수요일 <<<100렙달성>>> 랭킹8위 19시간+47분 -0-v 친게 [러키가이] LUCKY GUY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물망초 19-11-19 16:41
   
러키님 한달짜리 잘갔다 오셨나요?
날씨가 추워 지네요 감기 조심 하세요
혼자 아프면 그만큼 서러운것도 없어요
     
러키가이 19-11-19 19:29
   
3박4일중 2일차인데~~~바빠서 눈팅만 하려다

답글여~~~25일이 마지막날요;;;

핫팩 장갑 박카스(50병은 마신듯;;; ㄷㄷㄷ) 모자 양말추가 등

완전 무장 중요 / 가끔 판피린 쌍화탕도;;;
보미왔니 19-11-19 17:26
   
작년에 오대산 갈라다가 못가구~  도봉산 갔어요 ㅠㅠ
     
러키가이 19-11-19 19:31
   
도봉산도 좋은산이~~~에여

단지 오대산이 훨씬 좋은산~~~이라는거;;;
치즈랑 19-11-19 18:06
   
사랑나무는 백미네요~
     
러키가이 19-11-19 19:31
   
즈랑댁 옛 추억에 잠기다~~~므흣~~~ㅋㅋ
 
 
Total 50,613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친목게시판 유저에게 해당되는 제재 사항 (8) 객님 11-09 30481
공지 회원 간 자극하는 글은 삼가주십시오 (15) 관리A팀 03-05 100549
공지 <공지>비밀 글 자제 바랍니다. (20) 관리A팀 09-13 45082
공지 친목 게시판 이용수칙! (25) 관리A팀 08-22 46819
50610 오늘같은 밤에는... (4) 귀요미지훈 21:05 10
50609 요새 귤이 싸네요 (3) 모롱 19:40 61
50608 어제 밤샜는데. 아침에 그냥 술한잔 먹고 자려구요 (8) 펭국이 09:26 215
50607 해안선 따라 절경 가득, 바닷길 걸으며 힐링한다 (4) 러키가이 02:30 195
50606 출산 이야기 (10) 물망초 01:30 178
50605 술슬 출산준비.. (15) Dominator 00:27 212
50604 외국생활이 맞는 사람은 잘맞나봅니다 (6) 냠냠낭낭 12-09 232
50603 공개수배.... (10) 진빠 12-09 405
50602 볼만한 오페라곡~~~! (4) 러키가이 12-09 116
50601 12월 놓치지 말아야 할 제주 관광 10선 (2) 러키가이 12-09 163
50600 어제 의정부갈일이 있어서 차끌고 나갔거든요. (8) 선괴 12-08 360
50599 야밤이라면 들어야 할 곡이쥬` (9) 치즈랑 12-08 116
50598 흔한 스토리 6 <호텔이야기> (15) 치즈랑 12-08 162
50597 (현지해설) 손흥민 "이보다 훌륭한 골은 없었습니다" (2) 러키가이 12-08 705
50596 [수정] 손흥민~공 몰고가자~골직감 흥분한 팬들 환성! (7) 러키가이 12-08 2185
50595 빌리 아이리쉬가 세상을 지배한다.` (7) 치즈랑 12-07 550
50594 감기 3주째인데 안떨어지네요. (26) 선괴 12-07 357
50593 잡게에서 저격했다가 댓글 못쓰는데 (4) 울개는물어 12-07 202
50592 역시 겨울엔... (7) 헬로가생 12-07 230
50591 흔한스토리6 (6) 치즈랑 12-06 192
50590 바람 피다 걸린 썰! (32) 아이유짱 12-06 1078
50589 이 사업 될라나요?? (12) 신의한숨 12-05 783
50588 증말 쫄았네~~ (9) 신의한숨 12-05 526
50587 겨울왕국3 / 차 문 열면 눈부신 설경이 눈앞에, 만항재 눈꽃여행 (6) 러키가이 12-05 556
50586 에코투어리즘 200% 실전 체험, 충주 스페이스 SEON : [仙] (8) 러키가이 12-05 189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