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친목 게시판
 
작성일 : 19-12-02 12:10
아침은 역시 흥겹게 흔들며 양치하면서 시작해야
 글쓴이 : 헬로가생
조회 : 435  

아직도 이만큼 끈적거리는 펑크는 없음. 아우~




화이트보이 펑크~





디스코 펑크~ (아니 왜 니들이 펑크를 해?)




불어로 이름 짓고 고급스러워진 펑크 ㅋㅋㅋ





펑통령





쭉~ 이어져서 G펑크로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서명!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진빠 19-12-02 12:24
   
어휴 들썩들썩~~!

올만에 듣는 노래들이삼~~!
아이유짱 19-12-02 12:58
   
월요일에 딱 어울리삼~
러키가이 19-12-02 18:49
   
비지스 노래들은 거의가 다 명곡 -0-

노래들 중 마이클잭슨 초창기도 약간 음악적 성향이 비슷

MC해머 노래도 1곡 있었으면 -0-
치즈랑 19-12-02 18:58
   
잘 들을게요~~
귀요미지훈 19-12-02 19:06
   
아침엔 눈 뜨자마자 먼저 이런 노래 틀어놓고

침대에서 워밍업으로 시작해야하는디...
Dominator 19-12-02 20:36
   
학창시절 진짜 미친듯이 카피하고 연주했던 곡들이네요..ㅎ
재미 있는건.. 국내에서는 Wild Cherry의 Play that funk music이 Funk의 대명사 같은 곡으로 알려져 있지만, 정작 미국애들은 곡은 둘째치고 밴드 이름도 모르는 사람들이 대부분이라는..;;;;
학교에 TM Stevens라고.. Funk Bass계의 아이콘 같은 냥반이 클리닉 하러 왔었는데, Play that funky music이라는 곡을 처음 들어 본다고...ㅎㄷㄷ
근데 들어보니 좋다고 무슨 다른나라 음악 얘기하듯 말 하더군요.ㅋ
미국에서 국민 Funk 즈음 되는 곡은 역시 James Brown의 Sex Machine, Prince의 Kiss, Chic의 Good Times 정도가 아닐까 싶네요. 여기에 하나 더 더하자면 Stevie Wonder의 Supertition 정도..? Superstition을 Funk라고 해야 할지 의문이긴 하지만요.
 
 
Total 50,799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친목게시판 유저에게 해당되는 제재 사항 (8) 객님 11-09 33398
공지 회원 간 자극하는 글은 삼가주십시오 (15) 관리A팀 03-05 101734
공지 <공지>비밀 글 자제 바랍니다. (20) 관리A팀 09-13 46352
공지 친목 게시판 이용수칙! (25) 관리A팀 08-22 48101
50646 연말여행 여기어때? 사색이 필요한 연말 (4) 러키가이 12-26 270
50645 다들 즐거운 빨간 날 보내세융 (10) 바람가람 12-25 319
50644 생존신고겸 인증~! (18) Drake 12-25 541
50643 꿈 해몽이 필요합니다. (9) 선괴 12-25 317
50642 (인증?) 좀전에 끝난 ~~~ 크리스마스 이브날 후기 (14) 러키가이 12-25 441
50641 크리스마스 2부에 심심해서 인증~~! (22) 진빠 12-25 357
50640 <긋모닝`친게~> 행복하고 즐거운 크리스마스 (18) 치즈랑 12-24 292
50639 성탄절 & 새해인사 인증 펑 (21) Mahou 12-24 434
50638 겨우뽑은 남직원님이 떠나셨습니다. ㅠ (12) 선괴 12-22 2554
50637 다시는 커피 안마셔ㅠㅠ (49) 달콤제타냥 12-22 1487
50636 (초근접 인증) 007 게임 (10) 러키가이 12-22 692
50635 그들 EP 5 - 타임머쉰~! (16) 진빠 12-22 303
50634 몸이 나른 하네요 (8) 물망초 12-21 386
50633 조용하군요 (24) 헬로가생 12-21 388
50632 [웹툰?] [아들의 여행] 알고 보면 참 재밌어! 역사 여행 (1) 러키가이 12-20 322
50631 (겨울방학 특집) 동장군 저리 비켜! 오감만족 실내 겨울 나들이 (3) 러키가이 12-20 384
50630 취향저격 명주여행 (3) 러키가이 12-20 298
50629 [웹툰?] [딸의 여행] 소설 속 주인공이 되는 문학 여행 (5) 러키가이 12-19 295
50628 근데 요즘 친게 너무 호래비 냄새 남... ㅠㅠ (24) 헬로가생 12-18 836
50627 [웹툰?] [아빠의 여행] 체험과 힐링이 함께 하는 전통문화 여행 (4) 러키가이 12-18 341
50626 소생, 오랜만에 인사올리옵니다 (20) 귀요미지훈 12-17 398
50625 [웹툰?] [엄마의 여행] 한국에 이런 곳이? 생태 여행 (2) 러키가이 12-17 478
50624 [웹툰?] 이 가족은 왜 교과서 여행을 떠났을까? (3) 러키가이 12-17 411
50623 젊은 달과 붉은 파빌리온 그리고 목성, 젊은달와이파크 (3) 러키가이 12-16 383
50622 이제 조금 주변이 보이네요.;; (13) Dominator 12-15 833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