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친목 게시판
 
작성일 : 19-12-02 20:09
헬스장에서 운동하다 잠깐 쉬는데 고타이밍에 누가 바벨 빼갔네요.
 글쓴이 : 선괴
조회 : 873  

자리에 없었던거도 아니고.
운동 다 했으면 가져가도 되냐고 물어라도 보지.

어쩐지 조금 가볍다 했습니다.
이미 힘이빠져서 다시 끼워넣고 하기도 뭣하고.
하핫.
전 또 제 힘이 강해진 줄 알았네요....


이런경험은 또 첨이군요.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남자는 신념이 있어야 한다.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역적모의 19-12-02 20:40
   
님이 만만해 보였나봐요 ㅇㅅㅇㅋ
     
선괴 19-12-02 21:19
   
그런것도 없잖아 있긴할거같아요.
ㅎㅎ;;
          
역적모의 19-12-02 21:47
   
그래도 왠만큼 운동한 사람들이라면 개념은 탑재하긴 하는데, 초짜나 이기적인 아저씨들은 그러기도 하더라구요.
               
선괴 19-12-02 22:35
   
공감합니다.
그런분들볼때마다 대중교통에서 가방먼저 던져놓고 자리를 차지하는 아주머니들과 무엇이 다른가 하는 생각이 들때가 있죠.
Dominator 19-12-02 20:41
   
저도 헬스장에서 그런 미묘한 상황 때문에 기분 상한 경우 많습니다.
열심히 하는건 좋은데 서로서로 배려좀 해줬으면 좋겠어요.
     
선괴 19-12-02 21:20
   
그쵸.
똑같이 돈내고 하는건데...
헬로가생 19-12-02 21:06
   
그래서 전 헬스장 안 가요 ㅋ
     
선괴 19-12-02 21:21
   
아~~
저도 스스로 조깅하고 그런 생활력이 강했더라면 안갈텐데..
헬스장가서 스스로 운동 분위기를 타지않고선 운동 자체를 하질않으니..
어쩔수없죠.
^^
지청수 19-12-02 22:30
   
스미스 머신 하나 구매하세요.

200만원이면 하나 장만할 수 있습니다. -_-;;;
아니면 아래 링크의 다용도 인클라인 벤치도 괜찮습니다.

http://m.11st.co.kr/MW/Product/productBasicInfo.tmall?prdNo=711152105&detailViewType=webviewReady&callNewApi=Y

바벨과 역기봉까지 풀옵으로 구매해도 50만원 안쪽으로 견적 나옵니다...
     
선괴 19-12-02 22:54
   
와~
다용도 인클라인 벤치가 괜찮아보이네요.
확실히 이정도면 집에서 운동하시는분들 많이 계실거같습니다.

단순히 아령몇개 집에 장만해놓는것보다 훨씬 본격적이군요.
확실히 장점이 많아보이긴합니다.
생각해봄직하네요.
일단....
소음문제같은것부터 봐야할거같지만요.
집이 빌라니까요.
진빠 19-12-03 00:14
   
이런... 설마 모르고 빼간것 같지 않은데.. 얍삽하게..

단지 안에 클럽하우스에 헬스장이 있긴한데...

헬스는 벌 서는것 같아서 안가게 되는...ㅎㅎ
     
선괴 19-12-03 08:49
   
말을 해주었다면 몇세트정도 남았다고 말을 했을텐데  말이죠.

참 힘이 쎄졌다는 나름의 만족감을 가지고 운동하다가 진실을 알게되었을때의 그 허탈함이..
좀 그랬죠.
ㅎㅎㅎ
 
 
Total 50,799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친목게시판 유저에게 해당되는 제재 사항 (8) 객님 11-09 33392
공지 회원 간 자극하는 글은 삼가주십시오 (15) 관리A팀 03-05 101730
공지 <공지>비밀 글 자제 바랍니다. (20) 관리A팀 09-13 46346
공지 친목 게시판 이용수칙! (25) 관리A팀 08-22 48095
50671 이거 영화 미드웨이 시작전에 광고로 나온다는데 (3) 대한사나이 01-02 489
50670 인증이랄까요? 오늘 아빠가 되었습니다... (29) 하늘바라봄 01-02 460
50669 년초 친게 인증 이벤뚜 한번 할까용? (21) 아이유짱 01-02 337
50668 2020년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4) 제나스 01-02 207
50667 새해복 많이 받으세요^^ (10) 가을애 01-01 189
50666 마눌표 떡만둣국 한그릇 드세요~ㅎ (19) 아이유짱 01-01 535
50665 드디어2020년 원더키드의 해가 밝았습니다. (8) 선괴 01-01 225
50664 새해 복 많이 받으십시오! (5) 확증편향 01-01 169
50663 매년.. (8) 퇴겔이황 01-01 205
50662 경자년 가생님들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5) 하수도 01-01 149
50661 띵똥 ~ ♪ 선물이 도착했습니당 ~ (7) 별찌 01-01 239
50660 친게 형님 누님들 ... (9) 몰라다시 12-31 269
50659 올 한해에도 많은 성원과 관심 보내주셔서 감사합니다(내용없습… (9) 객님 12-31 198
50658 새해에도 건강/건승 하시길 기원합니다. (9) 아발란세 12-31 215
50657 왐마, 저 50렙 됐어유~ (26) 아이유짱 12-30 328
50656 오늘 출생신고 했습니다. (22) Dominator 12-30 374
50655 29일 어제 안동 체험학습 일?하고 2019년 일 쫑~! (8) 러키가이 12-30 211
50654 공대생들은 보세요...ㅠ (13) 최애는루니 12-30 570
50653 잠시 5분만 합니다 펑펑펑펑 ㅋㅋㅋ (56) 황룡 12-29 1293
50652 히어로팀 슈퍼스트링의 부활남 석환 (4) 대한사나이 12-28 371
50651 다시 혼자네요 (17) Drake 12-28 701
50650 새하얀 눈의 나라 (4) 러키가이 12-27 734
50649 가게 손님...한분 (29) 치즈랑 12-27 1177
50648 와이랩 슈퍼스트링의 연계가 이제 터지기 시작하네요 (8) 대한사나이 12-26 440
50647 칼바람 뚫고 호로록 / 이순신 장군과 떠나는 거제 동쪽 바다여행 (4) 러키가이 12-26 451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