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친목 게시판
 
작성일 : 20-01-02 17:36
인증이랄까요? 오늘 아빠가 되었습니다...
 글쓴이 : 하늘바라봄
조회 : 463  

 안녕하세요. 눈팅을 주로하는 1人입니다.
오늘 늦게나마 한 아이의 아빠가 되어 이렇게 염치 불구하고 글을 씁니다.

 비록 예정보다 2주 빠르게 수술로 태어났지만, 건강한 2.88Kg짜리 여아가 태어났네요.
덕분에 와이프가 지금 좀 고생 중이지만, 기쁘네요 ^^';;;
 
 눈을 뜨고 태어나서 조금은 신기합니다.. 실제로 보면 눈도 막 움직여여 ㅎㅎㅎ
축하 부탁 드립니다. ㅎㅎㅎ

 아이의 건강을 기원하며, 글을 마침니다 ^0^

 덧: 이제 꿀잠과 여유는 끝인거지요 ??????????

KakaoTalk_20200102_172049117.jpg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한적한 곳에서 낚시나~~~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별날다 20-01-02 17:41
   
축하합니다. 건강하게 잘 키우시길 바랍니다.
     
하늘바라봄 20-01-02 17:46
   
넵 감사합니다 ^_^
flowerday 20-01-02 17:43
   
물론 축하받으실 일입니다.
축하드립니다.
     
하늘바라봄 20-01-02 17:47
   
늦게 얻은 아이라서 ㅎㅎ 마음이 막 떠다니네여 ㅎㅎ
감사합니다~^^;
          
flowerday 20-01-02 19:06
   
쪼금 부럽습니다~
               
하늘바라봄 20-01-02 19:21
   
한명 더~ 화이팅입니다~^^
moonshine3 20-01-02 17:54
   
사람이 가질수 있는 최고의 기쁨.가치.
더 이상 뭘 바랄수 있을까요.
축하드립니다.
     
하늘바라봄 20-01-02 18:04
   
감사합니다.
그렇죠 최고의 것이 맞는거 같네요~
없덩 20-01-02 18:09
   
딸이라니 부럽네요 .. 축하드려요
     
하늘바라봄 20-01-02 18:38
   
전 쌍둥이를 바랬지요 ㅎㅎㅎ
감사합니다 ㅎ
황룡 20-01-02 18:34
   
1등이다 ㅠㅠ

아기정말 이쁘네요 축하드립니다
     
하늘바라봄 20-01-02 18:39
   
아? 인증이요?
그건 저 대상자 아니라서여 ㅎㅎㅎ
어쩌다 보니 오늘 아이가 태아난 거 뿐입니다. ㅎㅎ

감사합니다.
물망초 20-01-02 18:49
   
크면 한미모 하겠네요
엄마 닮아서 ㅎㅎㅎ
축하드립니다
     
하늘바라봄 20-01-02 18:59
   
제가 가장 바라는 상황입니다. ㅎㅎㅎ
감사합니다^_^
굿잡스 20-01-02 19:07
   
귀욤

축하 드립니당~

(너두 나와서 축하~~ㅋ)
     
하늘바라봄 20-01-02 19:22
   
감사합니다^^
미스란디르 20-01-02 19:23
   
축하드림니다..애기가 건강하게 잘 자라길 바람니다..*
     
하늘바라봄 20-01-02 19:33
   
넵 감사합니다. ㅎㅎ
우선은 건강하게 자라는게 최고 인거 같아요~~!
몰라다시 20-01-02 20:03
   
겁나게  축하드립니다 ~~
     
하늘바라봄 20-01-02 20:29
   
겁나게  감사합니다~~
^^;
아이유짱 20-01-02 21:07
   
아공 이뻐라. 무럭무럭 건강하게 자라렴~
축하합니다^^
     
하늘바라봄 20-01-02 21:14
   
감사합니다. ^_^
대한사나이 20-01-02 22:28
   
새해에 정말 큰복을 받으셨네요 ㅎㅎ
개인용 20-01-02 23:33
   
정말 축하드립니다~!!!2세의 탄생~~~
역적모의 20-01-02 23:38
   
나도 어디가서 애기 하나 만들어와야겠다 ㅇㅅㅇㅋ
선괴 20-01-03 00:08
   
축하드립니다.
귀엽고 사랑스럽네요.
러키가이 20-01-03 00:24
   
우왕 진짜 아기 얼굴 인증 ㅋㅋ 이라니;;; 암튼 아빠 된거 추카여~!
진빠 20-01-03 01:00
   
ㅎㅎ

울 아들래미는 태어날때 외계인 닮았었는데 ㅋㅋ

따님이 이쁘삼~~!

며느리 삼기에는 울 아들이 넘 나이가 많네 ㅋㅋ

쥐띠 만쉐이~~!
가을애 20-01-03 02:16
   
추카드려요~건강하게 무럭무럭 자라렴♡
 
 
Total 50,803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친목게시판 유저에게 해당되는 제재 사항 (8) 객님 11-09 33457
공지 회원 간 자극하는 글은 삼가주십시오 (15) 관리A팀 03-05 101768
공지 <공지>비밀 글 자제 바랍니다. (20) 관리A팀 09-13 46385
공지 친목 게시판 이용수칙! (25) 관리A팀 08-22 48132
50775 뭐지? ㅍ/.ㅍ 폭풍이 한번 휩슬고 간 듯한 이 부니기는? (5) 러키가이 02-12 253
50774 건전지글3 (11) 물망초 02-11 329
50773 건전한 글 2 (10) 헬로가생 02-11 268
50772 건전한 글 (12) 신의한숨 02-11 396
50771 음란마귀는 물러가라~~~~!! (7) 물망초 02-11 597
50770 어릴 때 충격받은 썰 (6) 치즈랑 02-11 389
50769 앗싸... 레벨업! (2) 솔매 02-11 163
50768 중3때 충격받은 썰 (11) 나당 02-11 482
50767 고1때 충격 받은썰 (8) 물망초 02-11 476
50766 오늘의 쉰곡 006: The Quiett - 한번뿐인 인생 (8) 헬로가생 02-11 109
50765 (스포주의해주세요~~)할리퀸이 주인공인 영화 버즈오브 프레이 (4) 선괴 02-10 370
50764 한번 사는 인생 (3) 오스트리아 02-10 356
50763 겨울바다 그 쓸쓸함과 낭만에 대하여 (3) 러키가이 02-09 261
50762 한국관광공사 추천 2월 걷기여행길, 도심 속 걷기 좋은 길 (4) 러키가이 02-09 377
50761 친구 (19) 치즈랑 02-09 326
50760 옛날 90년대 한국 갔을 때 (13) 헬로가생 02-09 1169
50759 친게가 아니라 (2) 어웨이큰님 02-08 205
50758 1992년 가을 MT (21) 진빠 02-08 570
50757 내가 꿈을... (16) 치즈랑 02-07 248
50756 쳇, 지훈이아빠 바쁜줄 알았더니 (8) 아이유짱 02-06 556
50755 친게 형님들... (29) 물망초 02-06 313
50754 오늘의 쉰곡 005: George Michael - Kissing a Fool (10) 헬로가생 02-05 242
50753 어느 성당 수도자가 올린글 (7) 물망초 02-04 1082
50752 왜 아직 화요일이냐 열받는다 (2) 와이키키 02-04 268
50751 뜨끈한 생선 살이 입에서 ‘사르르’, 거제 대구와 통영 물메기 (9) 러키가이 02-04 567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