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친목 게시판
 
작성일 : 20-02-14 19:58
힐링, 그 겨울 담양 이야기
 글쓴이 : 러키가이
조회 : 246  


힐링, 그 겨울 담양 이야기


바쁜 일상에서 벗어나 
유유자적 할 수 있는 겨울 담양 이야기

푸르른 대나무와 겨울 나무들의 조화를 구경하는 것도 참 좋은 담양입니다.
소쇄원
500년이 지나도 한국 정원의 모습을 아름답게 간직하고 있는 담양 소쇄원
조선시대에 지어진 별서로 선비들이 세속을 떠나 은거생활을 하기 위해 지어진 곳입니다.
옛 선인들이 인생을 마무리하기 위해서 지어진 곳이라 그런지 산책로를 걷다보면 물소리, 새소리, 바람소리와 이에 흔들리는 나뭇잎 소리까지 일상생활에서 들을 수 없는 소리들을 들으면 머릿 속 정복잡함이 조금은 사라지는 것 같습니다.
겨울 소쇄원은 여름과 달리 푸릇함을 자랑하는게 아니라 봄의 화려함을 기다리며 웅크리고 있는 느낌이 듭니다.
공간 자체가 걷기 힘들지 않은 곳이기에 천천히 걸어볼 수 있습니다.
살짝 떠나지 못한 가을의 느낌과 항상 푸르른 대나무는 생각을 내려놓고 가라고 하는 것 같았습니다.
위치 : 전남 당양군 가사문학면 소쇄원길 17
입장료 : 성인 2,000원 / 청소년 1,000원 / 어린이 700원
운영시간 : 매일 09:00 - 17:00
기타정보 : 주차 가능
창평 슬로시티
담양 창평이라는 작은 마을에서 시작한 느림의 물결
슬로시티로 인정받는 조건은 전통적인 수공업과 조리법, 그리고 고유의 문화유산을 지키고 자연친화적인 농업을 사용해야한다고 합니다. 
그래서 그런지 창평슬로시티는 기계 보다는 논, 밭이 봄을 준비하는 풍경의 주를 이루고 있었습니다.
'느린 것' 하면 생각나는 건 걷는 것과 자전거가 있습니다.
이 곳 창평슬로시티에서는 돌담길 따라 걸어 볼 수도 있고 면사무소에서 자전거를 빌려 시골길을 달려볼 수도 있습니다. 
포장된 아스팔트 길이 아닌 흙길이어서 참 좋은 기분이 드는 마을이었습니다.
창평 슬로시티에서는 한옥에서 저렴한 가격에 숙박을 할 수 있어 옛 양반 가옥들을 보는 것 뿐 아니라 하루를 머물며 그 시대를 한번 느껴보는 것도 좋은 체험이 될 것 같습니다. 
위치 : 전라남도 담양군 창평면 돌담길 56-24
가는 길 : 광주고속버스터미널 앞 311번 승차→ 북구 문화동 시외버스 정류장 하차, 303번 또는 181 버스 환승 →창평파출소 하차
담양호
담양 추월산과 담양호에서 힐링할 수 있는 담양호 용마루길
운치가 넘치는 곳에 인공폭포를 설치했으니 더더욱 아름다워진 곳입니다.
잔잔한 담양호를 따라 나무 데크와 흙길을 걷는 곳, 그 사이를 가로지르는 목표를 건너가면 쉽게 걸어갈 수 있는 트래킹 길이 나옵니다. 
전체적으로 길을 걷는다면 2시간 이상 걸리는 곳이지만 담양호 주변을 거닐기만 해도 힐링이 되는 곳으로 전 구간을 걸어도 좋고 목교와 인공폭포를 바라보고 사진을 남겨도 좋습니다.
담양호 주변을 거닐다보면 속세에서 벗어나 담양으로 오려고 했던 옛 선인들의 마음을 조금은 이해할 수 있었습니다.
위치 : 전남 담양군 용면 월계리 149-67
기타정보 : 주차가능
메타세콰이어길
우리나라에서 가장 아름다운 길 중 하나인 담양 메타세콰이어길
담양 죽녹원에서 나와 관방제림을 걷다보면 보이는 쭉 뻗어진 24번 국도 가로수길이 나옵니다.
봄, 여름, 가을, 겨울 각각의 색깔을 보여주는 곳이라 사계절 내내 사람의 발걸음이 끊이지 않는 곳이기도 합니다.
요즘은 메타프로방스에서 다양한 카페와 맛집, 그리고 담양을 추억할 기념품샵까지 입점해 공간을 채우고 있습니다. 
어른들 뿐만 아니라 어린이들을 위한 프로방스도 있으며 곳곳에 쉬어갈 만한 공간들이 있습니다.
1~2km 정도 되는 길이지만 쭉쭉 뻗은 메타세콰이아 나무 밑에서 속도를 늦추며 여유를 부려보는 건 어떨까요?
인생샷을 찍을 수 있는 곳이니 나무와 나무 사이에 서서 찍는 것도 추천드립니다.
위치 : 전남 담양군 담양읍 학동리 663
입장료 : 성인 2,000원 / 청소년 1,000원 / 어린이 700원
주차장 : 메타프로방스 주차장 이용가능
담빛예술창고
빛 바래는 양곡창고, 남송창고를 개조한 담양 핫플레이스 담양 담빛예술창고
마당부터 설치되어 있는 미술작품 때문에 한 껏 기대를 하며 들어가게 됩니다.
실내 공간에는 매번 달라지는 전시회를 하기 때문에 정보를 확인하여보시기를 추천드립니다.
실내 분위기는 카페와 도서관 같은 느낌입니다. 책들이 잘 정렬되어 있고, 대나무로 만든 파이프 오르간이 공간의 정점을 만들어주는 것 같습니다.
평일 화, 목 오후2시 / 주말, 공휴일 오후3시에는 대나무 파이프 오르간 연주를 들을 수 있어 많은 사람들이 찾고 있습니다. 
여유롭게 앉아 책을 읽어도 좋고, 담양에서의 여행을 갈무리 하기에도 좋은 곳입니다.
담양에 오신다면 창고를 개조해 만든 담빛 예술창고를 한번 들려보시길 바랍니다.
위치 : 전남 담양군 담양읍 객사7길 75
입장료 : 아메리카노 4,000원 / 라떼 4,500원 등
운영시간 : 매일 09:00 - 18:00(10월~3월) / 10:00 - 19:00(4월~9월)
기타정보 : 주차가능
조금은 치열한 삶 속에서 벗어나 
유유자적 걸으며, 생각 정리를하러 
담양으로 떠나보시는 건 어떨까요?

출처 : 대한민국구석구석 SNS
글, 사진 : 류채우
https://blog.naver.com/korea_diary/221794908140

※ 위 정보는 2020년 2월에 작성된 정보로, 이후 변경될 수 있으니 여행 하시기 전에 반드시 확인하시기 바랍니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20200309월요일 <<<포인트랭킹7위 달성>>> 20200101수요일 <<<포인트100만달성>>> 20190821수요일 <<<100렙달성>>> 랭킹8위 19시간+47분 -0-v 친게 [러키가이] LUCKY GUY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진빠 20-02-15 00:13
   
아침부터 머리가 정복잡함 ㅎㅎㅎ
     
러키가이 20-02-15 03:37
   
20-02-14 19:58 ㅋㅋ

그래도 4시간15분 -0- 성공해삼 ㅋ0ㅋ
 
 
Total 50,912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친목게시판 유저에게 해당되는 제재 사항 (8) 객님 11-09 35386
공지 회원 간 자극하는 글은 삼가주십시오 (15) 관리A팀 03-05 102526
공지 <공지>비밀 글 자제 바랍니다. (20) 관리A팀 09-13 47188
공지 친목 게시판 이용수칙! (26) 관리A팀 08-22 48934
50909 오늘은 이걸로 가즈아~~ 시즌 4 EP. 10 Stella Artois 스텔라 맥주 (6) 진빠 13:09 78
50908 호텔 먹캉스 콜? 별실에서 오붓하게 즐기는 호텔표 이색보양식 (1) 러키가이 08:34 145
50907 오늘의 쉰곡 022: Soggy Bottom Boys - I Am A Man Of Constant Sorrow (5) 헬로가생 04-02 110
50906 그들 EP 6 - 3차 은하대전 (12) 진빠 04-01 269
50905 맑은 공기 마시며 산책(하고싶다)! 이른 봄의 강원도 산책길 (3) 러키가이 03-31 287
50904 이제는 쇼핑도 관광처럼! 씹고 뜯고 맛보고 즐기는 컨셉 (3) 러키가이 03-31 206
50903 봄에 걷기 좋은 신비의 섬, 보령 '외연도' (2) 러키가이 03-31 143
50902 새벽밤 노래한곡~~~ (1) 달콤한로케 03-31 103
50901 이런글은 요기다만 올려야쥐~~ (13) 신의한숨 03-30 236
50900 거창 트로이카 Y자형 출렁다리, 늘해랑누리길, 산림치유센터 (5) 러키가이 03-29 523
50899 봄이 오는 북한강...(feat 구길 드라이브) (11) 아이유짱 03-28 310
50898 [무료게임] 갓픽게임즈 World War Z, Figment, Tormentor X Punisher (9) 부분모델 03-28 460
50897 [무료게임] 구글플레이 monument valley2 (10) 부분모델 03-27 534
50896 오늘은 이걸로 가즈아~~ 시즌 4 EP. 09 Warka 폴란드 맥주~! (12) 진빠 03-27 332
50895 걸리버여행기의 엽기적인 후반부 / 편집당할수 밖에 없었던;;; (3) 러키가이 03-27 536
50894 청정 자연에서 먹고 놀고 자고, 호캉스 in 정선 (3) 러키가이 03-26 597
50893 무인도 사이를 걷다, 신안 무한의다리 (1) 러키가이 03-26 322
50892 오늘의 쉰곡 021: 안또니오 반데라스 - Cancion del Mariachi (5) 헬로가생 03-24 253
50891 우리나라도 이탈리아도 힘내요! (16) 촌팅이 03-23 1063
50890 촌팅이님 (9) 물망초 03-23 286
50889 봄이 오면 생각나~ 경남 핫스폿 11 (2) 러키가이 03-23 295
50888 소래포구의 옛 정취를 즐길 수 있는 여행지.JPG (7) 러키가이 03-22 655
50887 . (14) 러키가이 03-22 298
50886 간만에 외박중입니다~(feat:올만에 인증) (20) 아이유짱 03-22 383
50885 오늘의 쉰곡 020: Chicken Head - 나는 네가 얻어먹은 짜장면을 알고… (3) 헬로가생 03-21 196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