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친목 게시판
 
작성일 : 20-03-04 05:59
가족 단위 추천 느린 여행지 1탄 - 제주시 서부
 글쓴이 : 러키가이
조회 : 411  


가족 단위 추천 느린 여행지 1탄 - 제주시 서부


가족과 함께 제주에 왔다면? 많은 것을 돌아보기보다 천천히 하나씩 걷고 보고 느끼는 게 중요하다.
가족과 함께 천천히 둘러보기 좋은 제주시 서부 명소들을 살펴보자.

검은용과 같은 밭담을 품은 고즈넉한 마을
동명리

동명리1

제주시 한림읍의 가운데 자리잡은 동명리에는 검은용이 살고 있다. 진짜 용이 아닌, 마을 구석구석에 자리잡은 밭담이다. 예로부터 물이 맑고 풍부해서 수류촌이라 불렸던 동명리는 세계자연농업유산 밭담을 제대로 즐길 수 있는 대표 마을이다.
마을 전체적으로 농촌분위기가 물심 푸익고, 높은 건물이 없어 마을을 거니는 동안 오름과 바다를 한눈에 담을 수 있다.

동명리2 동명리3

물 좋은 곳에서 좋은 맛을 놓칠 수 없을 것이다.
동명리의 콩창고는 돌창고를 개조해서 만든 콩 전문 음식점인데 남녀노소, 온 가족이 부담 없이 즐길 수 있는 자연 그대로의 푸근한 맛을 느낄 수 있다.

동명리4 동명리5

돌담길을 걷다 보면, 잠시 쉬어갈 수 있는 공간도 만날 수 있다.
카페 동명정복류장에서 햇살 머금은 창가에 앉아 창밖의 마을 풍경을 눈에 담고, 따뜻한 차 한 잔과 함께 휴식 한 스푼을 누려보자. 추운 몸과 마음을 녹이며 따뜻한 마음으로 쉬어갈 수 있는 정류장과 같은 카페이다. 혼자 와도 좋지만 사랑하는 가족과 함께하면 더 오랫동안 추억이 될 마을 속 아늑한 카페도 놓치지 말자.

동명리6 동명리7

동명리에서 놓쳐선 안 될 핫플레이스, 명월성이다.
이름은 명월성이지만 동명리에 있다. 동명리와 명월리 경계에 자리를 잡아서, 두 마을의 풍경을 모두 담아낼 수 있는 공간이다. 이곳에서 잠시 타임머신 타고 시간을 돌려보자. 인생샷을 담아내기에 최적의 장소이다.
역사와 문화가 숨 쉬는 유서 깊은 마을 청풍명월의 이야기가 살아있는
명월리

명월리1

명월리2 명월리3

팽나무 군락 사이 맑은 바람이 불고 밤하늘에 둥그렇게 뜬 달빛이 유난히 아름답다 하여, 밝을 명(明) 달 월(月)를 더한 명월리이다. 선비의 마을, 장수의 마을이라고도 불리지만. 과거와 현재의 모습을 고루고루 담겨있는 '시간이 느린 마을'이라고도 불러도 좋다. 느린 시간의 정취를 어디서 느낄 수 있을까?
명월리의 자랑, 팽나무이다. 마을 개천을 따라 군락을 조성한 팽나무는 수령 500년 이상의 세월을 품고 있다. 팽나무가 마을 그 자체라고 봐도 좋다. 겨울에는 소복한 눈을 품고, 여름에는 푸르른 잎사귀를 담아내고 있다. 명월리 구석구석에서 계절에 따라 새로운 모습을 담아내는 팽나무 군락을 느껴보길 바란다.

명월리4 명월리5

명월국민학교는 1955년부터 1993년까지 명월리 아이들의 배움터이자 놀이터였던 장소다.
폐교 이후 마을 행사 때만 활용되었다가, 명월리 청년회를 중심으로 마을 사람들이 새로운 핫플레이스로 단장했다. 옛 추억의 흔적을 고스란히 담아낸 감성적인 카페인데. 세대별로 색다르게 다가오는 공간으로 자리 잡았다. 온 가족이 시간 가는 줄 모르고 빠져들 수밖에 없는 감성적인 카페이다. 명월리 구석구석을 살펴보고 마무리하기 딱 좋은 장소이다.
명월국민학교

º 주소 : 제주특별자치도 제주시 한림읍 명월로 48
º 전화번호 : 070-8803-1955

선인장 꽃 필 무렵, 향긋함이 가득한 마을
월령리

월령리1 월령리2

동명리와 명월리에서 중산간의 매력을 느껴보았다면, 이젠 바닷가 마을도 둘러보자.
한림읍 끝자락에 있는 월령리이다. 농촌과 어촌을 장점을 두루두루 담아낸 작은 마을이다. 가장 눈에 띄는 건 바로 선인장이다. 우리나라에서 유일하게 선인장이 자생하는 곳이다. 월령리의 선인장은 손바닥 모양을 닮은 손바닥선인장이다. 제주의 유명한 특산품, 백년초 열매가 바로 손바닥선인장의 열매인데 6월 말쯤 노란 꽃으로 월령리를 물들인다. 봄에는 푸릇한 기운으로 멀리서부터 향긋한 선인장의 내음을 선사한다.
올레 14코스 중 하나라서 찾는 사람들이 많지만. 오직 선인장만을 보기 위해 찾는 사람들도 많다. 몸과 마음의 부담은 내려놓고 맑고 푸른 바다와 고운 향을 품은 선인장을 만나보자.

월령리3

월령리에 오면 월령점방에 들러보자.
편의점이 너무나도 당연한 일상이 된 우리에게. 그 옛날 세상사 모든 게 있을 것만 같았던 점방에서 추억을 돌아보자. 주인 할머니의 푸근한 인심도 함께 누릴 수 있다.
월령선인장군락지

º 주소 : 제주특별자치도 제주시 한림읍 월령3길 27-4
º 전화번호 : 064-728-2752

아이들의 미소처럼 알록달록한,
더럭초등학교

더럭초등학교1 더럭초등학교2

더럭초등학교3

제주시 서부에서 놓칠 수 없는 느린 여행 마을길, 더럭초등학교다. 제주시 애월읍 하가리에 있는 학교인데 원래는 더럭분교 불렸고, 거의 폐교 직전까지 위태로운 학교였다.
이에, 학교 살리기 사업이 시작되고, 그 와중에 모 기업 광고 프로젝트로 학교에 다채로운 색을 입히게 되었고, 덕분에 새로운 핫플레이스도 꾸준한 인기를 얻고 있다. 아이들의 웃음소리가 점점 늘어나면서 2018년부터는 더럭분교에서 더럭초등학교로 승격했다.
평일에는 더럭초등학교 아이들이 생활할 수 있도록 출입은 자제하는 것이 좋지만. 주말에는 학교 곳곳을 둘러보면서 인생샷도 남기고 잠시나마 천진난만한 그때로 돌아가 추억도 얻어갈 수 있다.
아이들은 뛰어노는 그 자체로. 어른들은 가족과 함께 추억으로 빠져드는 더럭초등학교. 이곳에서만큼은 시계는 보지 말고 공간 속으로 빠져보자.
더럭초등학교(구, 더럭분교)

º 주소 : 제주특별자치도 제주시 애월읍 하가로 195
º 전화번호 : 064-799-0515

출처 : VISIT JEJU

https://www.visitjeju.net/kr/themtour/view?contentsid=CNTS_200000000009897


※ 위 정보는 2020-02-27에 작성된 정보로, 이후 변경될 수 있으니 여행 하시기 전에 반드시 확인하시기 바랍니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20200309월요일 <<<포인트랭킹7위 달성>>> 20200101수요일 <<<포인트100만달성>>> 20190821수요일 <<<100렙달성>>> 랭킹8위 19시간+47분 -0-v 친게 [러키가이] LUCKY GUY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진빠 20-03-04 10:04
   
어휴 제주도는 파도 파도 계속나오는 관광의 화수분이삼.. ㅎㅎ

물론 정복류장도 보유하공.
     
러키가이 20-03-04 17:14
   
05:59~10:04 ㅋㅋ 역시 이 시간대가 취약시간대 ㅋㅋ

4시간5분 잘 정복햇삼 ㅋㅋ -0- (군데 찾기는 정말 도사야 --;;)
     
헬로가생 20-03-04 21:23
   
어 처음엔 정복류장 없었는데.
이제 편법을 쓰시네 ㅋㅋㅋ
          
러키가이 20-03-05 00:34
   
잉? 글 올리고 ~ 정복류장 하는데 아주 짧은 1분 정도 시간만 고쳐스기 햇는데

설마 그 시간대에?
               
헬로가생 20-03-05 03:28
   
헐... 그런가보네유.
하늘나비야 20-03-04 15:22
   
오호 좋네요 제주도에서 일년 살아보기가 노년의 버깃리스트 중 하나 인데 아직은 여행만 ^^해야 하네요
     
러키가이 20-03-04 17:15
   
제주도는 걍 무작정 가도 볼만함~~~!
          
하늘나비야 20-03-04 17:20
   
이미 가족들이랑 무작정 다녀왔어요 또 갈생각이기도 하고요 코로나 아니였음 한번은 더 다녀왔을 겁니다  돌아다니다 맘에 드는곳 있음 살아도 보려는 거죠 아직은 희망사항입니다
               
러키가이 20-03-04 17:37
   
근데 술 제대로 마실려면 -0- 항상 중문 근처로 가는게 함정 ㅋㅋ

가족들 말고 친구들끼리 같을때~~~!
     
헬로가생 20-03-05 03:29
   
저도 어디든 한국 바닷가에 별장 짓고 살고 싶어라...
리루 20-03-04 19:38
   
지금 여행 다닐 때가 아닌 것으로
     
러키가이 20-03-05 00:33
   
아무도 없으니 오히려 역발상 -0-
          
진빠 20-03-05 01:07
   
러키님도 집밖으로 안나가면서.. ㅎㅎ
 
 
Total 51,031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친목게시판 유저에게 해당되는 제재 사항 (8) 객님 11-09 37764
공지 회원 간 자극하는 글은 삼가주십시오 (15) 관리A팀 03-05 103451
공지 <공지>비밀 글 자제 바랍니다. (20) 관리A팀 09-13 48222
공지 친목 게시판 이용수칙! (26) 관리A팀 08-22 49929
50953 안녕하세요 (5) 돌아온드론 04-21 257
50952 치즈랑 성님 (10) 물망초 04-21 455
50951 일상 속 당 한 스푼! 달달함이 넘치는 부산카페여행 (2) 러키가이 04-20 287
50950 파란 바다가 펼쳐지는 '통영' 여행 (3) 러키가이 04-20 324
50949 레이나님 닉넴에 레이나 사진이 사라졌네요 (4) 통통통 04-20 428
50948 The Sound of Loneliness (매쉬업 버전 입니다) (3) 심슨이 04-20 200
50947 추억한다 (1) 오스트리아 04-19 255
50946 유세윤+홍진영의 이태원배터리 입니다.. 심슨이 04-19 758
50945 너무나 이쁜 비숑프리제 프로필 사진... (6) 짱깜 04-18 1147
50944 오늘의 쉰곡 028: 술탄 오브 디스코 - 파워 오브 오일 (3) 헬로가생 04-18 307
50943 엄청 커다란 모기가 나의 발을 물었어. (1) 심슨이 04-17 830
50942 오늘은 이걸로 가즈아~~ 시즌 4 EP. 12 Stone IPA 미쿡 서부의 명품 IPA (13) 진빠 04-17 370
50941 오늘이 가생이 출석체크 10년 개근입니다. (20) IceMan 04-17 417
50940 첫인사 드립니다... 고3때의 추억 (1) 심슨이 04-17 325
50939 제타냥님 보고싶다... (3) 아이유짱 04-17 313
50938 진빠댁 소리소문 없이 강;;; (5) 러키가이 04-16 564
50937 자연과 낭만을 벗삼아 떠나는, 충북 영동 여행 (4) 러키가이 04-16 310
50936 오늘의 쉰곡 027: 엠씨 케이 - Rock On (1) 헬로가생 04-16 189
50935 지금 자칭 512기가 마이크로 메모리 테스트 중~ (11) 코리아 04-15 662
50934 오늘의 쉰곡 026: Vintage Bossa Café - Knockin' On Heaven's Door (2) 헬로가생 04-15 217
50933 아침부터 밤까지, 봄 냄새 가득한 '사천' 여행 (6) 러키가이 04-14 373
50932 그림처럼 아름다운 진도&완도 여행 (2) 러키가이 04-14 310
50931 덧없는 세월 (2) 오스트리아 04-12 504
50930 저는 이런 그림들이 좋더만유 (13) 귀요미지훈 04-12 910
50929 현존 최고 화가 게라흐트 리히터 그림 감상하세여 (7) 헬로가생 04-11 1162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