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친목 게시판
 
작성일 : 20-06-01 02:40
오늘의 추천곡 그룹 부활의 회상 1,2,3
 글쓴이 : 날으는황웅
조회 : 230  

오늘의 추천곡 락그룹 부활.

천재적인 음악가이자 기타리스트 김태원의 대표적인 명곡들이 수록된  

그룹 부활의 2집(1987년)에서 회상시리즈를 골랐습니다. 



부활 - 회상 I + 슬픈 사슴 (1987年)   작사 작곡 김태원

부활 - 회상 II (1987年)     작사 작곡 김태원

부활 - 회상 III (1987年) 마지막 콘서트    작사 작곡 김태원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토왜들의 흔적을 지워내자.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날으는황웅 20-06-01 02:45
   
회상 1                                                                              Reminiscence 1
                            ( 부활 )                                                                                  ( Boohwal )

오랜 그 옛날 하늘 파랄 때                                                Long ago in the old days of the blue sky

엄마 되고픈 그 하얀 아이                                                  A fair skinned girl dreaming of motherhood

인형 머리 매만지는 커다란 눈망울과                              With those large eyes, tidying up a doll's hair

그 조그만 손                                                                      And that small hand

 
그땐 땅이 초록이었고                                                      The earth was green then

냇물이 진한 노랑이었지                                                  The stream a thick yellow


하늘아 땅아 그땔 아니                                                      Remember then, sky?  Earth?
 
냇물아 나의 아이야                                                          Stream, my little one

그 파란 하늘아 초록빛 땅아                                            The blue sky.  You land of green

그땔 아니                                                                          Do you remember then

냇물아 나의 아이야                                                          Stream, my little one


저녁 노을이 슬픔지는 그 하얀 아이 멀리 가버리고      The fair skinned girl of the sad twilight has gone far off

홀로 남은 인형만이 내 기억 속에 남아 있네                  Only the doll left behind remains in my recollection


하늘아 땅아 그땔 아니                                                    Remember then, sky?  Earth?

냇물아 나의 아이야                                                          Stream, my little one

그 파란 하늘아 초록빛 땅아                                            The blue sky. You land of green

그땔 아니                                                                          Do you remember then

냇물아 나의 아이야                                                          Stream, my little one


                            슬픈 사슴                                                                          A Sad Deer


슬픈 사슴이 당신과 꼭 닮았어                                        You are the spitting image of a sad deer

웃는 모습이 꼭 슬픈 작은 새를                                      Your smile taking after a sad little bird

당신은 좋아 했지만 당신은 새가 될 수 없어                  You loved them so much but you'll never be a bird

당신은 환히 웃어도 귀여운 새는 아니에요                    May beam up brightly but you still ain't a cute bird


그저 웃어 버리는 슬픈 사슴, 사슴 같아요                      You look like a sad deer, just smiling it all away

그저 웃어 버리는 슬픈 사슴, 사슴 같아                          You look like a sad deer, just smiling it all away


깊은 꿈 속에 당신은 날 만났지                                      You came to me deep within my dream

우는 모습에 내게 슬픈 무언가를                                    In tears, sad, in need of something from me

나에게 원하였지만 알아 들을 수가 없어                      You wanted something but I couldn't make it out

나를 원망하는 듯 가만히 보고 있었거든                      With that blaming stare on me, you just stood there


이제 나는 당신을 정말 도울 수가 없어                          Now I really cannot come to your help anymore

이제 나는 당신을 정말 도울 수가                                  Now I really cannot come to your help


이제 나는 당신을 정말 도울 수가 없어                          Now I really cannot come to your help anymore

이제 나는 당신을 정말 도울 수가 없어                          Now I really cannot come to your help anymore
진빠 20-06-01 04:59
   
ㅋㅋ 짐 썬글래스 끼고..

뒷주머니에 도끼빗 꼽고 DJ 박스에 있을것 같네욥 ㅎㅎ;;

간만에 부활 잘들었슴돠 ㅋㅋ
     
날으는황웅 20-06-01 16:14
   
저와 함께 청춘을 보낸 밴드라 나름애착이 더가는 밴드이지요.
동시대 동나이대의 감성과 정서를 공유하는 그룹이 오래 활동하길~
 
 
Total 51,171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친목게시판 유저에게 해당되는 제재 사항 (8) 객님 11-09 40458
공지 회원 간 자극하는 글은 삼가주십시오 (15) 관리A팀 03-05 104748
공지 <공지>비밀 글 자제 바랍니다. (20) 관리A팀 09-13 49581
공지 친목 게시판 이용수칙! (26) 관리A팀 08-22 51259
51093 오늘의 추천곡 패티김 (4) 날으는황웅 06-27 276
51092 미녀효과 (10) 돌아온드론 06-26 1038
51091 잡게에서 초미녀 제타냥님 발견 (27) 아이유짱 06-26 1267
51090 삼척시 근덕면 초곡항의 촛대바위 (2) 날으는황웅 06-26 498
51089 오늘의 쉰곡 036: Santana - Smooth (9) 헬로가생 06-25 255
51088 동해안의 삼척시 초곡항을 아시나요? (14) 날으는황웅 06-23 846
51087 오늘의 추천곡 거북이 (4) 날으는황웅 06-23 308
51086 오늘은 진빠날~~ 해피 정복스데이~! (3) 러키가이 06-22 290
51085 오늘은 아빠날~~ 해피 파더스데이~! (27) 진빠 06-22 364
51084 주저리) 사춘기 시절을 기억 하시나요? (14) 날으는황웅 06-21 453
51083 싸울뻔 했음 (24) 헬로가생 06-20 1115
51082 오늘의 추천곡 이은하 (5) 날으는황웅 06-20 299
51081 오늘의 추천곡 양수경 (10) 날으는황웅 06-18 399
51080 오늘의 쉰곡 034: Natalie Imbruglia - Torn (이쁨주의) (5) 헬로가생 06-17 296
51079 오늘의 쉰곡 035: U2 - One (3) 헬로가생 06-17 223
51078 낙서) 거울 앞에서 (7) 날으는황웅 06-17 299
51077 하림 - 사랑이 다른 사랑으로 잊혀지네 (5) 오늘비와 06-17 235
51076 갈매기살 아시나요?ㅎ (34) 후아붸붸o 06-17 513
51075 유게 거의 정복한 보미 (32) 보미왔니 06-16 902
51074 오늘의 쉰곡 033: Boney James - See What I'm Sayin' (5) 헬로가생 06-16 228
51073 오늘의 추천곡 김현식 (7) 날으는황웅 06-16 224
51072 사랑과 평화 한동안 뜸했었지 1978 (5) 하얀그림자 06-15 268
51071 오늘의 쉰곡 032: Rotten Apple - 그녀의 웃음소리뿐 (5) 헬로가생 06-15 201
51070 오늘의 추천곡, 한대수 (6) 날으는황웅 06-15 185
51069 주저리 ) 주말 잘보내셨나요? (10) 날으는황웅 06-15 194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