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친목 게시판
 
작성일 : 20-10-26 20:23
뛰고 왔슈~
 글쓴이 : 귀요미지훈
조회 : 336  

한 40분 정도...

살짝 땀이 나네유

돌아오는 길에 초등학교에 들어가서 철봉에서 턱걸이를 하는디...

어우~씨... 걍 집에 가자.

'밤이라 그럴거야. 역시 턱걸이는 잘 보이는 낮에 해야돼 -_-'

여튼 뛰고 땀이 나니 좀 개운허네유~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치즈랑 20-10-26 22:24
   
잘했슈...

밤에 초딩들한테 잡혀서 연애 상담 받을 뻔 했잖우..
     
귀요미지훈 20-10-27 00:20
   
그래서 무셔서 언넝 집에 왔슈
아이유짱 20-10-26 22:40
   
근디 삼촌 서식지가 어디에유?
     
귀요미지훈 20-10-27 00:22
   
언냐들 맴 속이쥬~ 아시면서...
          
아이유짱 20-10-27 11:19
   
우리동네구먼
진빠 20-10-27 00:59
   
요즘 제 스윙이 너무 욕심이 덕지 덕지 붙은 스윙인것 같아서..

아주 콤팩트하게 바꿨삼....

그랬더니 3타석 2타수 2안타 1볼넷... 매번 출루..

숨이 목까지 차올랐고 (최종.. 한번은 득점, 한번은 3루까지 진루)...

울 투수가 하도 볼질을 해서리..

수비준비자세(스쿼트자세랑 비슷)를 넘 오래해서(내야수)

정말 운동 많이 한느낌.. ㅎㅎ

집에와서 샤워하고 체중계에 올라갔더니.. 199파운드 햐~!
     
큰솔 20-10-27 03:32
   
199파운드라는 글을 보고 회심의 미소 지은 채...
제 몸무게를 파운드로 환산해보니 220파운드;;; 털썩;;
요즘 몇 키로 빠졌는데도 매일 지는 진빠님한티 지다니 ㅠㅠ
          
진빠 20-10-27 04:43
   
헉 220파운드면...

크~~~ㄴ 솔님이삼 ㅎㅎ;;

큰솔님은 조금만 빼면 자릿수가 바뀌겠네욥.
               
큰솔 20-10-27 15:14
   
요즘 다이어트 중이예요
체력장때도 안했던 조깅을 시작했슈 ㅠㅠ
-10kg이 목표여요
                    
진빠 20-10-28 03:58
   
제 몸무게가 탐난거시였꾼 ㅋㅋ

건강을 위해 200파운드를 넘지 말자구용~!

오크, 오거, 호빗, 엘프... 이거 판타지 친게인디 ㅎㅎ;;
          
헬로가생 20-10-27 09:04
   
헐... 전 135 파운든데... ㄷ ㄷ ㄷ

호빗... ㅠㅠ
               
큰솔 20-10-27 15:16
   
오크보단 낫쥬;;
          
아이유짱 20-10-27 11:19
   
100킬로 ㅎㄷㄷ
               
큰솔 20-10-27 15:18
   
열시미 다엿하는 중이예요;;
          
귀요미지훈 20-10-27 11:44
   
100kg면...

헬쓰로 몸 다듬으면 몸이 아주 후달달 하시겄네유~~
               
큰솔 20-10-27 15:15
   
움직이는거 엄청싫어혀유 -_-;;
     
귀요미지훈 20-10-27 11:42
   
오...이제 진빠삼촌 본실력이 슬슬 돌아오는가 보삼~

엇, 199파운드면 90kg인디 체중이 늘었삼?

전에 나랑 비슷했던걸로 기억하는디...

이제 홈런타자로 본격 변모하시는거삼? ㅎㅎ
          
진빠 20-10-27 12:52
   
올해 2~3킬로 늘었네욥...

다시 살살 빼는듕 ㅎㅎ;;
큰솔 20-10-27 03:26
   
날이 쌀쌀항께 밖에 나가실땐 머리를 땃땃하게 모자쓰고 댕기세요
     
귀요미지훈 20-10-27 11:45
   
이제 좀 있으면 그래야겄어유.

이제 아침이랑 밤에는 슬슬 겨울로 접어드는거 같네유
          
큰솔 20-10-27 15:22
   
담배 오래 태우신 분들은 특히 머리 보온 잊으면 안돼유~
 
 
Total 51,448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친목게시판 유저에게 해당되는 제재 사항 (8) 객님 11-09 44065
공지 회원 간 자극하는 글은 삼가주십시오 (15) 관리A팀 03-05 107396
공지 <공지>비밀 글 자제 바랍니다. (20) 관리A팀 09-13 52328
공지 친목 게시판 이용수칙! (26) 관리A팀 08-22 53940
51445 광고 001 : "수성의 새벽"이라는 은하철도 (22) 진빠 11-26 92
51444 우리 쉰 영화음악 00000110 - 네버엔딩 스토리 (9) 진빠 11-26 73
51443 돈을 못벌어 슬픈 짐승....ㅠㅠ (8) 전두엽정상 11-26 359
51442 뽀미누님 (3) 물망초 11-25 357
51441 올드팝 in dreams- roy orbison (2) 아이유짱 11-25 78
51440 오늘의 쉰곡 063: RHCP - Higher Ground (2) 헬로가생 11-25 63
51439 회사 못감...... (17) 보미왔니 11-25 322
51438 술마심.. (13) 보미왔니 11-24 288
51437 좋은 아침이네유 (16) 귀요미지훈 11-24 149
51436 1시간넘게 정성들여 쪽지썼는데.... (12) 목요출생 11-21 651
51435 새벽에 노래한곡~156 (3) 촌팅이 11-21 176
51434 올드팝 boat on the river-styx (3) 아이유짱 11-21 153
51433 오늘의 쉰곡 062: Wyclef Jean - Guantanamera (6) 헬로가생 11-20 152
51432 날씨가 묘하네요. (10) 트라우마 11-19 412
51431 오늘의 쉰곡 061: 2Soo - Take It Easy (2) 헬로가생 11-19 98
51430 가슴이 설레일때... (11) 이현이 11-18 384
51429 안흔한 이념논리 (8) 미우 11-18 368
51428 새벽에 노래한곡~155 (4) 촌팅이 11-17 173
51427 사이비 종교 죽어라~~~ (2) 물망초 11-17 256
51426 우리 쉰 영화음악 00000101 - 머니볼 (4) 진빠 11-16 126
51425 그리워 죽을 것만 같았다. (13) 치즈랑 11-16 307
51424 고백합니다. 사죄드립니다. (16) 치즈랑 11-15 808
51423 진주 수복빵집-거제도 해안도로 '대충' 정복 (9) 러키가이 11-15 438
51422 친구 (1) (9) 귀요미지훈 11-14 211
51421 새벽에 노래한곡~154 (8) 촌팅이 11-14 166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