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친목 게시판
 
작성일 : 20-12-06 15:29
연극이 끝난 후...
 글쓴이 : 치즈랑
조회 : 430  




연극이 끝나고`난후


아이들과 마지막 파티`를 열기로 했습니다.`
코로나 때문에 식당 예약이 안되네요~

어제에 이어 오늘도 밥차를 불렀습니다.
음식은 차고 넘치고...
다른 학년에서 보내준 치킨도 허벌나고..

엄마 아빠들은 모두 모여서 노래 연습을 합니다.`
<당신은 사랑 받기위해 태어난 사람...>

아이들이 오면 불을 끄고 15개의 초를 켠 케익을 끕니다.
이게 우리가 준비한 작은 이벤트

12년동안 아이들을 위해 수많은 곡을 연습했었더랬죠.
아이들을 위해 아빠들이 토끼와 거북이 연극도 했었고요`
북도 추고 춤도 추고...
엄마 아빠들도 애들을 핑계로 신나게 놀았던 것 같아요

오늘의 곡은 특별한 의미가 있네요`
아이들이 내려와야 하는데 한참이 지나도 
안 내려 오네요~
메이크업을 지우고 그래서 그런가...


자자~~~십분`후에 내려 온답니다.`
마지막으로 노래 연습이나 할까요~~~~~


드디어 아이들이 등장...
두둥~
소강당 불이 꺼지고...
노래 시작


당신은 사랑 받기위해 태어난 사람
당신의 삶속에서 그 사랑 받고 있지요
당신은 사랑 받기위해 태어난 사람
당신의 삶속에서 그 사랑 받고 있지요
태초부터 시작된 하나님의 사랑은
우리의 만남을 통해 열매를 맺고
당신이 이세상에 존재함으로 인해
우리에겐 얼마나 큰 기쁨이 되는지
당신은 사랑 받기위해 태어난 사람
지금도 그 사랑 받고 있지요
당신은 사랑 받기위해 태어난 사람
지금도 그 사랑 받고 있지요
당신은 사랑 받기 위해 태어난 사람
당신의 삶속에서 그 사랑 받고 있지요
당신은 사랑 받기 위해 태어난 사람
당신의 삶속에서 그 사랑 받고 있지요
태초부터 시작된 하나님의 사랑은
우리의 만남을 통해 열매를 맺고
당신이 이세상에 존재함으로 인해
우리에겐 얼마나 큰 기쁨이 되는지
당신은 사랑 받기위해 태어난 사람
지금도 그 사랑 받고 있지요...
 

435.jpg



촛불이 꺼지고 ...
박수~~~~


감사합니다.`
아이들은 어느새 합창 대열로
반에서 제일 큰 아이 ㅇㅇ가 기타를 치기 시작합니다.




이제부터 웃음기 사라질 거야 
가파른 이 길을 좀 봐 
그래 오르기 전에 미소를 기억해두자 
오랫동안 못 볼지 몰라

완만했던 우리가 지나온 길엔
달콤한 사랑의 향기 
이제 끈적이는 땀 거칠게 내쉬는 숨이 
우리 유일한 대화일지 몰라

한 걸음 이제 한 걸음일 뿐 
아득한 저 끝은 보지 마 
평온했던 길처럼 계속 나를 바라봐줘 
그러면 견디겠어

사랑해 이 길 함께 가는 그대 
굳이 고된 나를 택한 그대여 
가끔 바람이 불 때만 
저 먼 풍경을 바라봐 
올라온 만큼 아름다운 우리 길

기억해 혹시 우리 손 놓쳐도 
절대 당황하고 헤매지 마요
더 이상 오를 곳 없는 
그곳은 넓지 않아서 
우린 결국엔 만나 오른다면 

한 걸음 이제 한 걸음일 뿐 
아득한 저 끝은 보지 마 
평온했던 길처럼 계속 나를 바라봐줘 
그러면 견디겠어

사랑해 이 길 함께 가는 그대여 
굳이 고된 나를 택한 그대여 
가끔 바람이 불 때만 
저 먼 풍경을 바라봐 
올라온 만큼 아름다운 우리 길

기억해 혹시 우리 손 놓쳐도 
절대 당황하고 헤매지 마요
더 이상 오를 곳 없는 
그곳은 넓지 않아서 
우린 결국엔 만나 크게 소리쳐 
사랑해요 저 끝까지



이렇게 노래하네요`
노래 연습 한다고 늦었다고...
엄마 아빠들을 위해 준비한

서로에게...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신의한숨 20-12-06 15:35
   
와이리 코끝이 시큰하노...
하늘나무 20-12-06 15:42
   
와~ 넘 감동~~~~ㅠ

멋진 아이들에....멋진 부모님들.....ㅠㅠ
진빠 20-12-06 15:55
   
평생 잊을수 없는 날이겠네욤...
아이유짱 20-12-06 17:30
   
삼촌은 애들 다 키우셨네
축하드림 짝짝짝
미우 20-12-06 19:47
   
부럽~~~ 따듯한 가족에게 앞으로도 따듯한 일들만 함께 하기를...
 
 
Total 51,785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친목게시판 유저에게 해당되는 제재 사항 (10) 객님 11-09 51054
공지 회원 간 자극하는 글은 삼가주십시오 (15) 관리A팀 03-05 113801
공지 <공지>비밀 글 자제 바랍니다. (20) 관리A팀 09-13 58984
공지 친목 게시판 이용수칙! (26) 관리A팀 08-22 60501
51557 짱나누나. (4) 곰굴이 01-22 762
51556 새벽에 노래한곡~164 (2) 촌팅이 01-22 256
51555 겨울비가 내리네요 (삽입곡 김종서의 겨울비) (2) 날으는황웅 01-22 250
51554 당대에 가장 날린 해외 무비스타 3인방 ( 삽입곡: 피비 케이츠 파… (1) 날으는황웅 01-22 290
51553 오늘의 쉰곡 075: 나오미 - 콜링 (4) 헬로가생 01-21 216
51552 우리 쉰 영화음악 00001001 - 접속 (15) 진빠 01-20 270
51551 뿔댕댕이 물에빠진건가? 휴가 간건가? (6) 연산한주먹 01-17 766
51550 띵곡 추천~!! 오스트리아 01-16 308
51549 괜찮아! 잘될거야! (5) Dionysos 01-16 378
51548 올드팝 Chris Norman & Suzi Quatro - Stumblin' (4) 아이유짱 01-16 326
51547 올드팝 don mclean - vincent (12) 아이유짱 01-16 324
51546 오늘비와의 금일의 추천곡 ㅎㅎ (7) 오늘비와 01-13 423
51545 손을 놔야 할 때인가봐요. 가게 문 닫아요` (79) 치즈랑 01-12 2065
51544 당최 모르겠네요. (13) 치즈랑 01-12 581
51543 남국의 맥주 Red Stripe 자메이칸 맥주 (11) 진빠 01-11 593
51542 첫(찐)사랑 (삽입곡 김현식의 사랑 사랑 사랑) (5) 날으는황웅 01-11 442
51541 치즈랑님 잘 먹고 갑니다~ (26) 하늘바라봄 01-10 645
51540 새벽에 노래한곡~163 (5) 촌팅이 01-09 342
51539 헬가와 함께 들어요 018: Kyla La Grange - Cut Your Teeth (Kygo Remix) (6) 헬로가생 01-08 312
51538 우리 쉰 영화음악 00001000 - 굿모닝 베트남 (6) 진빠 01-08 315
51537 겨울에 놀이 (삽입곡 라이너스의 연.) (6) 날으는황웅 01-07 357
51536 오늘의 쉰곡 074: Django Reinhardt - Minor Swing (6) 헬로가생 01-06 338
51535 새벽에 노래한곡~162 (9) 촌팅이 01-05 359
51534 송골매 - 그대는 나는 (3) Schwabing 01-04 358
51533 코로나 지나가면...ㅜㅜ (3) 바람따라 01-04 405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