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친목 게시판
 
작성일 : 21-01-10 17:52
치즈랑님 잘 먹고 갑니다~
 글쓴이 : 하늘바라봄
조회 : 638  

오늘 치즈랑님쪽에 볼일이 있어서
간 김에 인사도 드리고 음식도 먹고 왔네요.
반겨 주셔서 감사했습니다^~^
첨에는 조금 낯설었지만 아늑하고 아기자기한
가게 풍경과 반겨 주심에 금방 편해졌네요.

주문한 것은 명란크림파스타와 디아볼로 피자인데,
사진에 첨부된 것은 서비스로 주신 것으로 치즈피자 느낌입니다.
 디아불로는 포장했는 데, 처형네서 육아 피신 중이라고 해서  갔는 데,
거기서 순식 간에 털려서 사진이 없네요ㅎㅎ
이것도  맛 좋앗습니다.

 다음 도전 하고 픈건 명란파스타가 되었네요. ..乃
그리고  장어즙 2개 주셨는데 한개는 먹고 한개는 놓고 왔네요ㅜㅜ

하여간 꽤나 짧은 혹은 꽤 시간 대화를 나누다 왔습니다.
다음에 또 기회가 되길~^_^

덧. 혹시 사진에 문제가 되는 부분이 있다면 수정 혹은 삭제하겠습니다.
20210110_173000.jpg

20210110_172942.jpg

20210110_172925.jpg

20210110_172910.jpg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한적한 곳에서 낚시나~~~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역적모의 21-01-10 18:33
   
잘 생겼지유? ㅇㅅㅇㅋ
     
치즈랑 21-01-10 18:40
   
네.........................................................................
     
하늘바라봄 21-01-10 18:44
   
네 ㅎㅎ
     
보미왔니 21-01-12 21:28
   
그럼요 ~~~~^^
치즈랑 21-01-10 18:45
   
잘 드시고 가셨는지 모르겟네요`
악플 달겟다는 협박에 굴복하시건 아닌지 모르겟습니다.`

먼길인데`...
잘 가셨나`걱정






가시고 난 다음에`
장어즙 하나 놓고 가셨데요~
옆집 건강원 형님이 주신 거 드린건데`.
놓고 가셔서
입맛에 안맞나 싶었음~
제가 잽싸게 꿀꺼~~~억


(사진이야`인터넷에 많으니 걱정 없습니다.`)
     
하늘바라봄 21-01-10 18:57
   
다행히 막히지는 않아서 그리 오래 걸리진 않았어요. 한시간?
와이프가 살짝 썽난거만 빼고요ㅎㅎ

입에 잘 맞았습니다ㅎㅎㅎ

장어즙도 아 맛났는데ㅜㅜ
까먹을줄이야ㅜㅜ

지금은 아이보고있습니다.
담에 뵐게요~~
아이유짱 21-01-10 20:10
   
우어 가게 이쁘다
내가 좋아하는 파스타. 넘 맛있게따...
피자도 화덕피자네
역시 세프님의 요리는 달라
     
하늘바라봄 21-01-10 23:08
   
맛나유
한번 가시길~~^^
헬로가생 21-01-10 22:53
   
우와.
난 이제 음식 사진 올리지 말아야지.

가게 이쁘다 ㄷ ㄷ ㄷ
     
하늘바라봄 21-01-10 23:10
   
올리셔야
저같은 사람도 올리지요~ㅎ
Dionysos 21-01-11 00:00
   
맛있겠다!
츄릅...
난 미슐랭 심사위원처럼 아무말 없이 먹고 올 예정입니다.ㅎㅎㅎ
코로나 끝나고 안정되면...ㅡㅡ;
     
아이유짱 21-01-11 00:01
   
악플 달려는 꼼수
날으는황웅 21-01-11 01:01
   
우와 가게가 한감성하네요
음식도 맛나고 비주얼도 좋음 함 여행 맛집 게시판에도 올려주세요.
치즈랑님이 못올리심 하늘바라봄님이 올려주시지요
시간이됨 한번 가서 맛보고픈 비주얼이네요 ^^
     
하늘바라봄 21-01-11 08:03
   
헉ㅜㅜ
사진이 저거밖에 없어ㅜㅜ
인왕 21-01-11 01:13
   
키야~멋은 저렇게 작위적이지 않아야 ~
눈으로 보기에도 편안하네요.
역시 치즈성님.
     
하늘바라봄 21-01-11 08:04
   
누군가 기다리시던데요?ㅎㅎ

어제 밖에서 급하게 찾는데 아나오다가
고내주신 쪽지로 순조노웠네요ㅎ
감사합니다
진빠 21-01-11 01:26
   
여보세요? 실땅님...

저도 똑같은거... 파스타랑 핏자 X라지로 보내주삼~!
개개미S2 21-01-11 02:03
   
가게가 어디신데요???

저도 근처에 가게 되면 한번 들리겠습니다. ㅎㅎㅎㅎㅎ
물론 장담은 못드립니다. ㅠ..ㅠ
     
하늘바라봄 21-01-11 08:06
   
ㅎㅎ 가시고 싶으심 저한테라도 쪽지주세요~
저도 이런 댓글 달고  좀지나서 가긴했네요ㅎ
moonshine3 21-01-11 02:05
   
나도가고싶다.
     
하늘바라봄 21-01-11 08:08
   
함 달리세요~^^
필요하시면 쪽지를~~~
러키가이 21-01-11 06:04
   
오옷 즈랑댁 -0- 이런 멋진 가게일줄이야~~~!!!!!!!
     
하늘바라봄 21-01-11 08:09
   
커피 집해도 괜춘한 인테리어였습니다ㅎㅎ
조용히 술마시기도?ㅋㅋ
신의한숨 21-01-11 18:16
   
가게 분위기(만) 보면 사장님 심성이 아주 착하고 순딩이 양반일것 같은데...
이누무 가생이에 오면 예비군복 입고 오는듯...ㅋㅋㅋ
     
하늘바라봄 21-01-11 19:56
   
헐 대박
어찌 아셨을까요?
부드러우신데요~
뱃살마왕 21-01-14 15:28
   
의와~~~~~~~~~~~~~~~~ㅇ 가게 이쁨
곧 한번가야지유
 
 
Total 51,778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친목게시판 유저에게 해당되는 제재 사항 (10) 객님 11-09 50844
공지 회원 간 자극하는 글은 삼가주십시오 (15) 관리A팀 03-05 113626
공지 <공지>비밀 글 자제 바랍니다. (20) 관리A팀 09-13 58778
공지 친목 게시판 이용수칙! (26) 관리A팀 08-22 60301
51625 소소한 질문인데 하나 여쭤 볼께요.2 (8) 인왕 02-03 335
51624 게시판 정화송 (12) 촌팅이 02-02 421
51623 개그맨 김학래가 말하는.......창업 성공 노하우....... (3) 러키가이 02-01 1412
51622 우리 쉰 영화음악 00001010 - 티파니에서 아침을 (8) 진빠 02-01 282
51621 리젠용뻘글) 영감님 생각나는 노래 (3) 헬로가생 02-01 321
51620 금방 죽을 뻔...ㅇ.ㅇ (16) 치즈랑 01-31 674
51619 여친 생겼어요 :) (22) 역적모의 01-31 849
51618 어떤 일이든 서로 도우면 금방 끝나는거 같네유.. (8) 오늘비와 01-31 313
51617 친목은 서로 친하여 뜻이 맞고 정다운 것이라고 합니다. (4) 인왕 01-31 262
51616 제가 총대를 매겠습니다.` (1) 치즈랑 01-31 306
51615 친게님들 우리 청소 좀 합시다~ (1) 아이유짱 01-31 265
51614 ㅋㅋ 어제 잠간 들르고 ... 친게 다시 왔더니... 갱장허넹;;; (5) 러키가이 01-31 409
51613 고만 할게유 진짜 분하고 화나고 억울하지만 (5) 연산한주먹 01-31 631
51612 와 방금 기절할뻔.. ㄷㄷㄷㄷ (4) 연산한주먹 01-31 850
51611 잡게만큼 피드백이 LTE아니다 5G급이 없으니.. Dionysos 01-31 248
51610 어제는 시골에서 서울 올라온 농촌 총각처럼 (24) 진빠 01-31 430
51609 근데 할배는 취미가 머예요? (17) 헬로가생 01-31 386
51608 연산아지야..아지야 잘못이 머냐면 (3) 짤몬 01-31 289
51607 게시판에 글 쓴게 죄임? (3) 연산한주먹 01-31 322
51606 어익후 여긴 광란의 도가니로군... (7) 바야바라밀 01-31 317
51605 USA For Africa - We Are The World (1) Dionysos 01-31 163
51604 재판할 때도 피고의 변호는 권리인데 이러시면 안되쥬 연산한주먹 01-31 194
51603 영자 언냐님 진상파악합시다. 연산한주먹 01-31 216
51602 제가 잘못한거 있으면 갈께유.. 대신에 같이 보내 쥬세유 (5) 연산한주먹 01-31 266
51601 제안게시판 도배했습니다. 억울해서 연산한주먹 01-31 197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