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밀리터리 게시판
 
작성일 : 18-03-14 18:46
[뉴스] 항우연 "재활용 로켓 연구 착수…연내 개발방향 잡는다"
 글쓴이 : 노닉
조회 : 4,352  

한국항공우주연구원(항우연)이 일론 머스크가 세운 '스페이스엑스'와 마찬가지로 재활용이 가능한 로켓을 만들기로 하고 기초 조사와 연구에 착수했다. 어떤 기술로 개발할지 연내로 방향을 잡는다는 방침이다.

임철호 항우연 원장은 14일 광화문의 한 음식점에서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출입기자들과 한 간담회에서 이런 구상을 밝혔다. 임 원장이 기자간담회를 한 것은 올해 1월 24일 취임 후 처음이다.

그는 미국·러시아·유럽연합(EU)·일본 등이 인공위성을 궤도에 올리기 위한 로켓을 발사하고 있으며 우리나라가 경쟁력을 가지기 위해서는 재활용 로켓 개발이 필수적이라고 강조했다.

그는 "스페이스엑스 등이 로켓을 재활용하는데 우리가 하지 않고서는 도저히 경제성이 없다"며 이를 위한 기초 기획을 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항우연의 재활용 로켓 연구 검토작업은 일단 기술적 가능성과 경제성을 따지고 스페이스엑스가 택한 기술과 유사한 경로를 따르는 것이 바람직한지, 또는 독자적으로 다른 길을 탐색하는 것이 나은지를 결정하기 위한 것이라고 임 원장은 설명했다.

임 원장은 "검토작업이 1년 미만에, 아마도 연내에 마무리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임 원장은 이날 간담회에서 올해 말까지로 잡혀 있는 '쿼드틀트프롭'(QTP) 방식 수직이착륙 무인기 핵심기술, 2016년부터 2021년까지 544억원이 투입되는 무인이동체 미래선도 핵심기술, 올해와 내년에 차례로 발사될 기상·해양·환경관측용 정지궤도복합위성 2A·2B호, 2020·2021년에 발사될 다목적실용위성 6·7호, 2020년 목표인 시험용 달 궤도선 등의 사업을 설명했다.

(후략)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전쟁망치 18-03-14 18:53
 
로켓 발사 시장은 정말 저렴한 발사 비용을 해줄수 있는 나라 외에는 스페이스 X 발사 로켓을 이길 수가 없죠.
경쟁력에서 상대가 안 됨
     
스포메니아 18-03-15 04:32
 
아무리 저렴한 나라 라도, 재활용 로켓이 아니면 스페이스 X의 팔콘에는 가격 경쟁력이 아예 없습니다 ㅎ
노원남자 18-03-14 19:01
 
우주로켓날리면 재활용쪽도 연구하면 좋겠다 생각햇는데..결국하는군요 ㅋ..
철매o 18-03-14 19:47
 
초대형 잠자리채만 있다면 불가능한것도 아닌데
아넬카 18-03-14 20:20
 
앞에 닥친일이나 좀 해결해라! 당장 올해 발사도 내년 10월로 연기해놓구선 무슨....
     
푹찍 18-03-14 21:38
 
액체수소인 일본보다는 빠릅니다. ㅋ
          
하나둘넷 18-03-14 22:39
 
일본 JAXA도 재발사체 기술 개발 시작했고 ESA 주도하에
아리안스페이스도 재발사체 연구 들어간 상황이죠. ㅋ
다라지 18-03-14 21:59
 
다단싸이클연소시험하는것보고 놀랐는데 저정도까지 생각한다면 개발속도와 축적기술이 상당하다는것이네..근저에 러시아 로켓 기술자가 항우연 로켓연소시험하는것보고 얼굴이 굳어버렸다는 카더라 썰이있더만..
사칙연산 18-03-14 22:15
 
솔직히 이거 미국이 먼저 시도해서 그렇지
만약 우리나라가 이러한 로켓회수 방법 먼저 이야기 했다면
무슨 소설 쓰느냐, 우주 발사체 기술이 장난인 줄 아느냐 등등...
하기도 전에 엄청난 조롱과 비난을 받았을 듯...
정말 미국의 이러한 만화같은 상상력을
실현시킬 수 있는 기술도 대단하지만
그 이전에 이러한 무모한 도전을 이해해주고 격려해주는
사회분위기나 문화가 정말 부러운 것 같습니다.
하나둘넷 18-03-14 22:32
 
스페이스X의 초기 엔진 기반과 발사체 재착륙 기술 등은
나사에서 대부분의 기술을 각종 연구 프로젝트로 완성시켜
둔 상황이었습니다.

다만 나사의 기관 방향성이나 예산문제 및 내부 알력 외부
정치적 개입등으로 프로젝트 다수가 기술 연구 후 사장되었던
상황이었습니다.

그 와중 스페이스 셔틀  퇴역후  미국의 유인 우주발사체 상실로
이어지고 러시아에 의존하는 상황이 오고 나사의 예산한계로
차기 발사체 개발이 멀어지자 아예 민간기업에 필요로 하는 기술
이전하고 역할분담하기로 한 시점에 일론 머스크 등 사기업 벤처
들이 뛰어들면서 해당 기업들이 물심양면으로 지원을 많이 받았죠.

시기를 잘 잡아서 스페이스X가  나사의 지원하에 큰 것이지 기술자체가
스페이스X 완전독자 기술인 것은 비율상 최근에 와서야 늘려가고 있는 중이죠.

물론 돼지 목에 진주라고 나사의 지원 받아도 그걸 어떻게 잘 살리느냐에
차이가 많고 전직 나사엔지니어를 확보히고도 어떤기업은 주춤한 반면
스페이스X는 잘 나가고 있으니 이부분은 평가 받아야겠죠.
     
자체발광 18-03-15 04:02
 
스페이스X 로 위성날리는게 다른로켓보다 어느정도 저렴하길래 다른나라 로켓 개발에
영향을 줄정도 인가요?
          
하나둘넷 18-03-15 05:57
 
익히 알려져 있듯 현재 1 회 발사비용이 최소 1000억 수준이라면
동일 페이로드기준 1/10 이하로 떨어 뜨리겠다는게 스페이스X 측
주장이죠.

현단계 1회 발사비용은 팰콘9 페이로드기준 700억대죠.

미국의 기존발사체 들은 최소 2천억 이상
유럽의 아리안 로켓이 1500억 대
일본의 H2A 가 1000억 대
러시아 소유즈가 팰콘9과 거의 유사한 700~1000억대
수준입니다.

미국 발사체 기준으로 러시아 급으로 싸졌고 이에 따라
일본은 개발중인 H3 로켓발사비는 1회 600억 수준으로
아리안 스페이스도 신형 아리안6의 발사비를 700억 수준까지
맞출생각입니다.

이 상황에서 스페이스 X는 발사체 재활용으로 최종 100억대 이하
수준까지 낮추겠다는게 목표이죠.

따라서 일본도 유럽도 보다 저렴한 발사기술 확보하려고 하는거고요.

팔콘 헤비의 경우 동급의 타 미국 기업 발사체가 4 ~50O0억을
제시하고 있는데 이번에 1600억으로 발사했고 안정되면 1000억
수준으로 맞출 요량입니다.

발사체 재활용이 활성화 되면 500억 수준까지 떨어뜨리져 하지 않을까
예상합니다.
               
자체발광 18-03-15 15:15
 
로켓 날리는거 돈이 장난 아니군요
이도저도 18-03-15 08:41
 
우주개발도 치킨게임에 접어들었다고 봐야죠. 과연 누가살아남느냐! 이게 주안점이죠.
새끼사자 18-03-15 13:23
 
재사용 로켓으로 상용적용하고 있는 업체는 스페이스 엑스가 유일하지만...현재 문제점이 많아서 재활용 1단을 많이 사용하지 못하고 있습니다.
엔진 자체가 받는 스트레스가 상당해서 오버홀 하는 기간과 가격이 상당하다고 하더군요.
이번에 스페이스엑스 팔콘9 블럭5 이야기가 나오고 있는데... 그 대부분의 내용이 재진입하면서 받는 손상을 적게 만드는 내용입니다. 적어도 오버홀 비용과 기간을 줄이겠다는...출력은 이미 최대치로 끌어 올렸다고 보고 있고 곧 개발 될 랩터엔진으로 갈아 타겠지요.

ULA와 블루오리진이 곧 날릴 벌컨로켓의 경우는 엔진만 재진입시키고 팽창형 감속방식으로 손상을 최소화 시키는 방식으로 재사용을 하려고 하고 있고요.

블루오리진 자체는 BE-4엔진으로 뉴글랜을 만들어 스페이스엑스와 같은 전체 회수 방식을 사용할 예정이기도 하고요.

아예 로켓랩의 일렉트론처럼 저가형으로 제작해서 날리는 방식도 있습니다. 로켓랩 엔진은 3D프린팅해서 날리고 버립니다. 동체도 카본으로 다 만들어 버리더군요. 거기다 터보펌프는 배터리사용하는 모터입니다. 효율 끝판왕이 될지도 모르지요 아직은 출력이 작은 모델이지만요.

거기에 스트라토 같은 고고도 발사 방식의 경우도 있고 가격을 낮추는 방법은 너무나 다양하더군요. 우리나라에 맞는 방식이 무언지는 잘 생각해 봐야 할 겁니다.

항우연이 저런 걱정을 하는 이유는 우리나라 정부와 기업들의 경우도 마냥 항우연꺼를 사용해 줄꺼라고 보기 힘들기 때문이지요.

조만간 발사할 지금 만들고 있는 가칭 KSR-4 역시 상당히 구시대적인 디자인이기도 하고...몇안되는 인력들 갈아넣어서 한두번 쏴 올릴 수는 있지만 지속적으로 쏴 올리기엔 가격문제가 상당한 압박이 되고 있고, KSLV-2가 출시되어도 가격 경쟁력 자체가 없다는 지적이 이미 몇년전부터 있더왔던 터라...지금부터라도 저런 고민을 열심히 해야 아니 하게 되었다라고 봅니다.
테스크포스 18-03-16 07:34
 
진짜 바쁘네요..이제 로켓의 기초기술 개발했다 싶더니 쉴틈도 없이 바로 다음 스텝으로 가는군요.참 기술진들 경의롭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