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밀리터리 게시판
 
작성일 : 11-04-27 16:32
한국 공군 공정통제사(CCT)
 글쓴이 : skeinlove
조회 : 3,833  

이달 25일부터 29일까지 경남 의령군 산악지역 일대에서 공군 공정통제사(CCT)훈련이 실시되고 있다고 합니다.


공군 공정통제사. 좀 생소한 단어가 아닙니까? 공군 출신들도 잘 모르는 공군의 특수부대로

육군의 특전사, 해군의 UDT/SEAL에 견줄만하다고 할 수 있지요.

 

사실 공정통제사는 특전사나 해군 특수전여단보다 더 위험한 임무를 맡고 있습니다.

전시에 가장 먼저 적지에 침투하여 특전사 요원들을 실어 나르는 수송기에 정확한 낙하위치 정보를 제공하고,

후속물자가 투하될 지점의 안전을 확보하는 임무를 맡기 때문입니다. 또한 교전 중에도 전투장비R28;탄약R28;병력을

공중 재보급하는 임무를 띠고 있지요. 


따라서 항공관제뿐만 아니라 침투를 위한 고공강하R28;스쿠버R28;폭파R28;통신R28;생환 등 인간한계를 넘나드는 특수훈련을

연마해야만 합니다.

 

이번에 경남 의령지역에서 실시하는 훈련은 공군 5전술공수비행단의 자체훈련이지만 붉은 베레모 용사가

되기 위해서는 1년간의 자체훈련과 육군 특전사 707대테러부대, 해군 수중폭파반(UDT), 해병대 산악레펠 등

2년간의 특수훈련도 거쳐야 합니다. 특히 야간에도 40㎏의 군장을 메고 험준한 산악고지를 수백㎞ 이동하며

침투R28;교전R28;산악 레펠R28;아군지역으로 탈출 등 살인적인 훈련을 소화해 내야만 한다고 합니다.

대원들 간에 가족 같은 끈끈한 전우애가 없으면 결코 임무를 완수할 수 없다는 말이 나오는 것도 이 때문일 것입니다.

 

‘First in Last out' 유사시 가장 먼저 적지에 침투했다가 가장 마지막으로

빠져 나온다는 ’붉은 베레모의 CCT'
비가 오나 눈이 오나 한 해 대부분을 험준한 산악과 바다, 그리고 하늘을 누비고 있는 멋진 그들이 있습니다.

 

클릭하시면 원본 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클릭하시면 원본 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클릭하시면 원본 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클릭하시면 원본 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클릭하시면 원본 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클릭하시면 원본 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클릭하시면 원본 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클릭하시면 원본 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클릭하시면 원본 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클릭하시면 원본 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닻별 11-04-27 19:41
 
대부분 우리나라 최정예군 말할때 공군cct는 빼놓는데 많이 섭섭했을거에요. 멋져!!
11 11-04-28 01:56
 
레스큐도 있어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