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외반응
HOME > 해외반응 > Etn.연예/영화 해외반응
[WD] 부산행 "공포영화 컨저링 감독, 美 리메이크 제작" 해외반응
등록일 : 18-09-28 10:28 (조회 : 38,507) 글자확대/축소 확대 축소 | 프린트

2016년 한국과 전 세계를 강타한 연상호 감독의 좀비 호러 영화 '부산행' 을 헐리우드에서 리메이크 하는 걸로 결정되었는데 공포영화 컨저링 시리즈로 유명한 공포영화의 장인 '제임스 완' 이 제작을 맡고 제임스 완 사단의 각본가로서 히트한 공포 영화 'It' , 'The Nun' , 'Annabelle' 의 각본을 쓴 개리 도버우먼이 각본을 맡기로 했으며 미국의 대형 배급사들이 뛰어들어 배급권 경쟁을 벌이고 있는 가운데 뉴 라인 시네마가 배급을 따낼 가능성이 가장 높다는 등의 리메이크 관련 소식이 전해지자 이를 접한 해외네티즌들은 그동안 헐리우드에서 사간 한국영화를 리메이크한 작품들이 대부분 원작의 작품성과 아성을 뛰어넘기는 커녕 망작이 되어버린 전례를 상기하며 위대한 원작을 망치지 말라는 의견과 제임스 완이라면 뭔가 다를 것이라는 기대 등 다양한 반응을 보이고 있습니다. 재미있게 감상하시기 바랍니다. 


000.jpg

002.jpg

003.jpg




제목: 제임스 완이 2016년의 쩔어주는 좀비 영화 '부산행'의 리메이크를 제작에 참여한다.


<댓글 반응>


GreenSnow
부산행은 대단했어; 영화의 캐릭터들은 사랑스러웠어. 정말 리메이크가 필요할까? 새로운 컨셉은 왜 안 돼?


ㄴCyanPumpkin
진짜 질문은 " 정말 제임스 완이 필요할까?" 야.


GoldPumpkin
미국버전을 위해 뭘 해야하나. 부산행과 같은 세계관을 유지하라구. 같은 열차에 타고있었을지도 모르는 또 다른 캐릭터나 외국인 캐릭터의 시각으로 만들어보라구. 


ㄴGold8Ball
그거 멋진 생각이야.


CyanPuzzle
부산행은 정말 뛰어난 영화라서 어떠한 리메이크를 하던간에 리메이크하는 것이 난 정당한지 상상할 수가 없어.
하지만 서구의 리메이크작이 있을 경우(아마도 썩 좋지 않겠지만) 원작이 아마 더 많은 관심을 받을 수 있을거야.
공유의 연기를 할 수 있는 주인공을 찾는데에 행운을 빌어


IndianLover4you69
*1다우버만은 너무 과대평가되었어. 마무리 지어야할 빌어먹을 책과 미니시리즈가 있을 때
'It'에 대한 대본을 쓰는건 정말 쉬운거라구.
그리고 그는 그것에 얽매여있어. 두 개의 원본 화면을 재생해보면 'The Nun' 과 'Annabelle' 둘 다 수준이하였음을 보여줬어. 그러므로 완전히 부족한 작가라고 그를 드러내고 있는 중이지.
부산으로 가는 *2OG기차는 대단했고 다우버만은 그것보다 더 나은 어떤 것도 쓸 수 없을거야.
하지만 이봐, 그들이 그럭저럭 괜찮은 리메이크작을 해낸다면 다우버만은 비록 그의 독창적인 글쓰기로 인한 것이 아니라도해도 부정확하지만 칭찬을 받을거야.
난 제임스 완을 좋아해. 하지만, 제작자들은 영화의 창조적인 방향에 거의 또는 전혀 역할을 하지 않는다는 걸 분명히 하자구.
완은 자기가 직접 감독으로 하는 프로젝트에 대해서 걱정할 거야.

(*1역자 주: 게리 다우버만은 시나리오 작가입니다. 안드레스 무시에티 감독의 'It' <그것>과 코린 하디 감독, 제임스 완 제작의 'The Nun' <수녀>의 각본을 맡았습니다)
(*2역자 주: Original Gangster 라는 단어에서 차용한 것이며 이 유래와 쓰임새에 대한 설명을 하기에는 내용이 길어지므로 그냥 여기서는 오리지널=원조 정도로 이해하셔도 무리는 없겠습니다)


GoldLobster
그들은 어느 도시로 갈려는거야? 필라델피아행 기차?, 시카고행 기차? 난 그냥 모두들 원작을 볼 것을 추천해.  


RedCorn
원작은 훌륭했지만 난 리메이크에 관한 모든 것을 좋아해. 단지 제목은 그대로 유지하라구, 멋져.
부산은 캔자스에 있는 마을이되거나 다른 어떤 것이 될 수도 있어. 또한 아시아인도 유지해. 그리고 자막도.


Lucky Day
28일 후를 제외하고는 부산행은 내가 본 거 중에 최고의 좀비 영화야.
난 사람들이 그냥 원작을 보길 바래. 하지만 많은 사람들은 자막을 좋아하지 않아. 그건 뛰어난 재능을 가진 훌륭한 전제야. 난 전적으로 찬성이야.
사람들이 원작을 다시 찾아보게 할 수도 있으니. 하지만 존 조나 시티브 연과 같은 아시아 사람 주인공을 캐스팅해서 경의를 표하는 게 안될 건 없자나?


ㄴThai Kim
우린 순수한 좀비 공포물에 대해서 이야기 하고 있거야? 아니면 *'Shaun of the dead' 에 관해 이야기하고 있는거야?
(*역자 주: 영국 코미디 공포 영화, 에드가 라이트 감독의 '새벽의 황당한 저주', 2004년작)


ㄴㄴLucky Day
친구들, 그거 좋은 소식이네. 난 아마도 새벽의 황당한 저주를 28일 후의 뒤인 2위로 놓겠어. 공포와 코미디가 내가 바라는 만큼 섞이진 않았지만 매번 볼때마다 더 좋아지는 영화야.


ㄴOliveProcessor
28일 후는 내게 최고의 좀비영화야. 난 그영화 넘 좋아했어. 부산행은 내가 그걸 볼때 집중에서 본거 같지 않아서 다시 봐야겠어.


dan
정말 좋은 영화야. 난 *Screem Gems가 배급 경쟁에 뛰어들었으면 해 
(*역자 주: 스크린 젬스는 미국 캘리포니아에서 1940년에 설립된 소니 픽처스 엔터테인먼트 산하의 공포 & 스릴러 영화 전문 영화사입니다)


DE
매우 좋은 영화지. 최근의 미국 영화보다 훨씬 나아. 훨씬 더 감성적이고 그건 효과가 있었어. 


Dave
이 영화는 많은 방면에서 공을 들인 영화야. 할리우드, 제발 이 영화를 망치지마!! 


Noname
난 제임스 완이 리메이크작의 감독을 맡았으면 해. 그는 시각적 장인이라구.



Thanks, Trump
어떤 미국 급행 열차에서 이 리메이크작을 찍을 건지?


LeftoverBun
흠으으음. 리메이크 할 필요가 있어?


ㄴBTNband
조심해. 할리우드에서 니가 그런 질문을 한다면 즉시 해고된다고 들었어


Edinedi
공유의 조용한 영웅적 카리스마를 리메이크 할수는 없어.


fungobat
안녕, 보스턴행 열차. 리메이크를 할 이유가 없다구. 사람들은 그넘의 자막 읽는 법을 좀 배워야 해.


thomasp003
왜 그러는건데? 이 영화는 나온지 5년도 안되었고 완전히 완벽한 좀비 영화였어. 여기 사람들에겐 리메이크작이 필요없어.
제임스완이라하더라도 난 리메이크에 동조하지 않을거야.


surprised-duncan
이 영화는 문자그대로 2년 전에 나왔고 완벽한 영화였어. 왜 우리는 이것을 깜짝 놀래키기의 제왕인 제임스 완에게 리메이크를 맡겨야 돼? 


jonisantucho
*존 조를 주인공으로 캐스팅해야지만 효과가 있을 거야
(*역자 주: 헐리우드에서 활동중인 한국계 미국인 배우, 영화 해롤드와 쿠마, 스타트렉 등에 출연) 


AquaTwat
난 기사를 읽지 않았지만 그들이 영어로 그것을 리메이킹하는 중이라고 추측해본다면, 영화는 자막이 없는게 더 좋을거야.
왜냐면 그들이 뭐라 말하고 있는지 모르기 때문이지. 좀비한테 갈갈이 찢긴체로 사람들이 여기저기 뛰어다니고 비명 지르는 것일때 훨씬 더 무서워.
그리거 넌 그들의 행동에서 모든 사람의 관계를 알아내야만 해. 영화 *1'A Quiet Place'와 *2'REC' 도 같다고 할 수 있다.  

(*1역자 주: 미국 공포 영화, 존 크래신스키 감독의 '조용한 장소', 2018년작)
(*2역자 주: 스페인 공포 영화, 하우메 발라게로, 파코 플라자 감독의 '알이씨', 2007년작)


perfruit_mix
일반적인 흔한 답변: 왜냐하면 그건 제대로 된 스토리라인이 있어, 그리고 모든 사람이 오리지널을 볼 건 아니야. 하지만 현지화된 리메이크작으로 인해 그 사람들은 역시 원작을 보기위해 노력을 할 거야. 그건 작가들에게는 서로 윈-윈 하는거야.


GunsOfNavarone
이 영화는 새로 만들어질 필요가 없다고. 그거 있는 그대로 정말 좋은 영화야

 
Angel of the Zombies
제임스 완이 그걸 한다면 잘될 가능성이 있다고 생각해. 하지만 나 또한 그거에 대해서 흥분하지 않을거야 


Taylor Rhoades
너무나 불필요해. 말 그대로 2년전에 나왔어. 명성을 얻을만큼 얻은 영화를 다시 리메이크 할 필요가 없어. 
부산행은 몇 년만에 나온 최고의 좀비 영화야. 그걸 리메이크 할려는 시도는 완전히 엄한 짓이지.
 

Necro
제길, *Lionsgate 사원의 최근 발언으로 봤을때 그들이 입찰을 따냈다는 소리를 듣고 싶었고 그걸 가지고 뭘 했는지 보고 싶었어! 
(*역자 주: 라이언스게이트는 1997년에 창립된 미국의 영화사입니다)


Daniel Knight
사람들은 "오마이갓, 이걸 리메이크하기에는 너무 일러" 라는 모든 걸 극복해야해.
일반 관객들은 자막이 들어간 영화를 보지 않을 거야. 그게 바로 이 영화가 다시 만들어져야하는 이유이지.
우리는 우리라는 걸 그냥 보라구, 둘다 훌륭한 영화이고 사실 리메이크는 역할의 역동성을 바꾸고 뭔가 재미있는 어떤 것을 하지.
만약에 그들이 이걸로 그것을 한다면? 그들은 *Auto-Train에 타고있는 미국 경찰과 아프리카계 미국인들 사이의 인종과 정치에 관한 하위 텍스트를 더 많이
만들 수 있을지도 몰라. 아무튼 잘만 된다면 재미있는 리메이크가 될 수 있을거야.
(*역자 주: 오토-트레인은 승객과 자동차를 동시에 수송하는 열차를 말합니다)


Ryan Jackson ? a day ago
난 제임스 완이 감독을 맡는다면 탑승 할거야. 그가 제작하는 모든 게 기껏해야 보통인 걸로 보여. 이제 만약 그들이 뛰어난 감독을 영입하고 그가 제작을 하게 한다면 좋을 거야.
난 *'The Raid' 를 존경하는 것처럼 부산행을 존경해. 그들을 내버려두고 아.메.리.카를 글자를 읽는법을 배워라.
(*역자 주: 인도네시아 액션 영화, 가렛 에반스 감독의 '더 레이드'. 2011년작)
 

DAYOFTHEFLESH
글쎄, 난 리메이크될 줄은 몰랐네. 그래서 아무도 전혀 말하지 않았어.


Joe Smith
걔들 *1'The Host' 와 *2'Troll Hunter' 의 미국 리메이크작을 하는 걸로 되어있지 않아?
(*1역자 주: 한국 SF 액션 영화, 봉준호 감독의 '괴물', 2006년작)
(*2역자 주: 노르웨이 공포 스릴러 영화, 안드레 외브레달 감독의 '트롤 사냥꾼', 2010년작)


dbzerogravity
멋져... 하지만 지금은 난 더이상 그가 관여되지 않았다는 뉴스를 고대하고 있어.


Mr. Dry
아, 제발 좀! 자막을 읽으라니깐!


Matt Miller
난 내가 소수민족이라고 생각해. 하지만 부산행은 내가 견딜 수 없는 영화였어.
난 마치 만화를 보는거 같았고, 그건 폭력적이지 않았고, 액션 장면은 우스꽝스럽고, 현실 긴장감이 없고, 짜증나는 고정관념의 인물들과 값싼 감상주의였어.
누군가 다른 사람도 이렇게 생각했는지는 모르겠어. 만약 리메이크가 더 잘 만들어진다면 괜찮을 거야.

 
FlixtheCat
난 예고편을 기다릴꺼야.


J Jett
"곡성의 미국판 리메이크가 제작되고 있다" 라는 헤드라인을 곧 보게될까보 무서워.
난 제발 헐리우드 자식들이 곡성은 건드리지 말았으면 좋겠어. 그건 그 자체로 완벽해. 부산행과 곡성은 같은 시기에 나왔어 (미국에는 2016년, 내가 알기론)
그리고 난 두 영화를 좋아해. 곡성은 훨씬 더 우월한 작품이야. 그건 나에게 너무나 독특하고 신선해. (그 자체로도 좋은 영화인 부산행에 나쁜 뜻은 없어)


J Jett
난 부산행을 다시 만들려는 의도를 이해할 수가 없어. 난 영화를 매우 좋아해. 하지만 그건 기본적으로 단지 WWZ(=월드워Z): 코리아 버전일뿐이야.
WWZ에서와 같이 대부분 좀비들/개미처럼 감염된 행동/좀비떼 그리고 WWZ 속편이 여전히 다가오고 있어(이 시점에서 의심스러운?)
그 리메이크는 그것이 공식적인 브래드 피트의 WWZ 속편이 되는것보다는 미국인의 WWZ 속편인 것처럼 보여져.(만약 그게 이치에 맞다면)


Golic
제임스 완이 제작하지 않는 건 뭐야?


ㄴIvan Camacho
그는 새로운 *길레르모 델 토로야?
(*역자 주: 멕시코 영화 감독, 제작자, 각본가, 소설가로서 미믹, 블레이드2, 헬보이1,2, 퍼시픽림 등을 감독했고 많은 영화 제작에 참여) 


DC_Fan38
원작은 훌륭해! 그러한 마음과... 감정(?). 그래, 공포영화속에서의 감정.
개인적으로 난 리메이크를 이해할 수 없어(특히 제작 후 5년 이내에 말이야) 하지만, 어쨌든, 그들은 그걸로 돈을 벌 수 있을거라 생각하지.
그들은 채워야할 큰 신발이 있거든. 하지만 난 제임스 완이 재능있는 감독이라고 생각해.


Halloween_Vic
이봐, 그들이 그걸 우려먹으려 하는거고 제대로 만들진 못할거야. 이 영화는 꽤나 괜찮아. 그리고 영화 자체가 감동을 가지고 있어.
난 미국버전이 좋게 만들어진걸 본적이 없어. 제발 제임스 완이 그것을 공정하게 할 수 있게 애착을 가지길 바래. 하지만 나 역시 확신하지 않아.
다른 나라 영화가 원작인 리메이크들의 미국버전은 전형적으로 형편없거든. 


Fede
게다가 그 영화는 매우 일반적인 제목이 붙게될거야. 그것은 또하나의 "좀비에 대항하는 무리들" 영화가 될 거야.
아마도 멍청한 제목은 역시 함께이겠지 (그들이 부산행이라는 제목을 사용할 수 없으니, 아마 보스톤행 열차)


ㄴanoeosman
실패작행 열차 ㅋㅋㅋ


ㄴCreepshow
*Beantown으로의 눈물의 열차.
(*역자 주: 빈타운은 메사추세츠 주의 보스톤을 부르는 별칭입니다)


ㄴCure4Humanity
보스톤행 열차. 그거 사실 날 웃게 만들었어. 그거 아마도 진짜로 일어날지도 몰라. 잘했어.


Cure4Humanity
난 이 리메이크가 *'Quarantine' 처럼 될거같아. 그말인즉슨 꽤나 불필요하다는 소리지. 부산행은 그 자체로 환상적인 영화라구.
(*역자 주: 미국 공포 영화, 존 에릭 도들 감독의 '쿼런틴', 2008년작, 스페인 공포영화 REC의 헐리우드 리메이크작 입니다)


Baron Von Marlon
난 개의치 않아.
원작은 평균보다는 낫지만 훌륭하다고는 생각지 않아. 멋진 영상과 잘 연출된 장면이지만 너무 드라마가 많고 내 취향인 폭력적/고어 장면이 부족해.


Vincent Kane
아놔, 돌겠네. 그냥 자막을 읽으라고 이 게으른 밥통들아!, 자막 안 읽을려고 영어로 말하는 망작을 보느니 난 원작을 고수할래.


Fede
일반적으로 난 리메이크에 반대하지는 않지만 이건 정말 전혀 필요없는 짓이야.
게리 다우버만은 공포영화를 멀리해야 해. 난 부산행이 5분마다 깜놀하는 걸로 만들어진 리메이크를 원하지 않아.
(또한, 제임스완이 제작하지 않는 어떤 것도 있어?)


Huck42
미국은 리메이크가 필요해. 왜냐고? 사람들이 자막을 못 읽기 때문이야. 그들은 더락을 주인공으로 하고 싶어해. 대사도 별로 없지. 완벽하게 말이 되는군


Undead
이 영화는 완전히 날 놀라게 했어. 1분간 난 쩔어주는 좀비 영화를 보고 있는데 그 다음엔 난 아기처럼 울고있어. 멋진 영화야.


Grimphantom
만약에 그게 "그렇게 쩔어주는 것" 이라면, 왜 그들은 그걸 다시 리메이크 하는거야?


ㄴsilverfishimperitrix
난 이 영화를 많은 내 친구들에게 추천했고 높은 퍼센티지로 자막이 있는 외국영화를 보길 원하지 않더라고.
(이건 여태껏 제작된 좀비 영화중에 탑5 중의 하나인 영화라고) 그러니 그들이 이걸 리메이크 하려는 거야.


ㄴㄴGrimphantom
오, 그럼 그 변명은 원본의 아주 형편없는 버전을 만드는 것이야? *우린 이미 그런 형편없는 것을 REC로 부터 었었고 결과가 어떻게 나왔는 지 보라구.
(*역자 주: REC의 헐리우드 리메이크 작인 쿼런틴이 원작에 미치지 못 한다는 걸 의미합니다)


Josh Gastronomicon Myers
그러니까 우리가 그걸 리메이크 하는 건 자막을 읽지 못해서 인거야? 허헐...
그건 슬프기도 하고 한편으론 뭔가 놀랍기도 하네. 하지만 대부분은 슬프네.



번역기자:파랑앙마 
해외 네티즌 반응
가생이닷컴 www.gasengi.com
위 출처의 변형,삭제등은 절대 허용하지 않습니다.
또한 어떠한 형태로든 가생이닷컴 모든 번역물의 2차 가공,편집등은 절대 허용하지 않습니다.

*노골적인 인종차별성 댓글 및 부적절한 글은 통보없이 삭제 합니다.(또는 댓글 금지조치)
-운영팀-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Creative Commons License
번역기자 : 파랑앙마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꿀순딩 18-09-28 10:31
 
잘 봤습니다
미스트 18-09-28 10:33
 
제임스 완이라..
또 얼마나 그로테스크해질려나..
알개구리 18-09-28 10:33
 
소재고갈 인가....
워킹데드 좀비 이후  식상하던데...영화나 드라마나....;;
su수 18-09-28 10:41
 
잘 보았습니다.
겨우리 18-09-28 10:44
 
영상은 무서워지겠고...
재미는 없어지겠네...
그냥 더빙판 만들어라...문맹들을 위해서...
     
아폴로 18-09-29 12:50
 
갠적으로 쏘우시리즈 데드사일런스 컨저링 인시디언스등 제임스완 감독 영화들  다 좋아했는데 가면 갈수록 무섭지도않고 감동도없고 스토리만 이어지는정도..  부산행도 그럴꺼같다
쓰기노트 18-09-28 10:50
 
부산행을 리메이크 하려면 공포영화 감독보다는 블록버스터 감독이 더 적합한거 아닌가...
버섯돌이 18-09-28 10:53
 
언어의 중요성. 리메이크하는 이유는 외국인+언어밖에 없지요.
최순실 18-09-28 11:06
 
잘보고갑니다.
하늘나비야 18-09-28 11:12
 
얼마나 잘 리메이크 될지 걱정 반 기대 반이네요
바두기 18-09-28 11:16
 
우리나라작품을 리메이크해서 성공한 사례가 없는데..... 80~90% 실패한다고 생각합니다만..
어쨋든 원작이 다시 관심을 받는 계기는 되겠죠. 잘봤습니다.
황룡 18-09-28 11:21
 
잘봤습니다~!@!
그런거읍다 18-09-28 11:37
 
당최 자막 읽기를 왜 싫어하는지 이해가 잘 가지 않네요. 겁나게 게으른 놈들일세.....
귀요미지훈 18-09-28 11:42
 
리메이크하는 애들을 보니 부산행과 완전히 동떨어진 내용의 망작이 나올거 같은 느낌
폭스원 18-09-28 11:49
 
미국 좀비영화는 대부분이 진쌍무 찍을것 같은데 감수성을 잘 살릴수 있을까나
aGena 18-09-28 11:59
 
배경을 미 대륙 관통하는 열차 구간 같은거 설정해놓으면 부산행과는 다른 맛이 나올지도 모르겠네요
긴 시간 이동이니 낮과 밤의 시간에 따른 생존자들의 전략 변화도 보는 맛이 있었으면 좋을거 같고
헐리우드식으로 차량 폭파하는 식으로 중간 위기를 해결 한다던가 하는 장면 넣어서
부산행과는 차별화를 할지도 모르겠네요
액션부분은 화려한거 보다는 수수한 편이 좀더 현실감 있어서 더 좋을듯
     
원형 18-09-29 03:48
 
좀비판 설국열차네요
골드에그 18-09-28 12:00
 
신파가 빠진다면 한국 관객에겐 오히려 호평 받을수도?
     
생각하며삽… 18-09-28 15:30
 
신파를안좋게보시는거같은데....  역으로  영화에서 먼 액션이냐  먼 사랑얘기냐  이런거나 같다고생각함...그냥 한국영화까기위한걸로밖에 생각안드네요.......옛날부터 연극이나 영화나  신파로시작해서 발전한 문화가 영화입니다
     
Atilla 18-09-28 15:55
 
신파가 왜?
내 기억으로 신파는 마지막에 공유가 딸의 성장과정을 회상하며 스스로 열차 밖으로 몸을 던진 장면 말고는기억에 없고 꽤나 감동적이었는데요.
신파를 안 좋아하면 누가 깨시민이라고 불러주나요?
     
NEXUS 18-09-28 16:17
 
마지막 아기 태어났을때 과거 연출은 뭔가 오래된 만화에서나 나올법하게 정말 확 깰정도로 좋지 않았음
그냥 계속 공유 얼굴 비추면서 아이와의 과거를 회상한다는 느낌으로 웃는 연기만 카메라에 담고 떨어질때 그림자 비추는 식으로 갔으면 좋았을텐데

그러나 전 신파가 있었기에 성공했다고 봐요 지금까지 좀비물은 미국식 고어/잔인 /생존 하려는 발버둥에 초점을 두었는데 재난시 인간성 소멸은 다른 좀비물에도 있었지만 훨씬 더 극대화시키고 마찬가지로 아이나 사회적 약자를 넣음으로써 좀 더 디테일하게 인간사회의 갈등들을 할리우드식 좀비영화들보다는 디테일하게 표현했고 좀비물에 눈물을 만들려는 시도는 상당히 획기적이었다고 생각합니다
     
내손안에 18-09-28 18:53
 
저늠들이 말하는 스펙타클한 재난영화에서는 항상 낑기드는 양키들만의 신파가 잇지요
앗차,, 강쥐를 놔뚜고 와쓰.. 집안에 애기가 자고 잇오요.. 손목이 짤리더하도 내모자는 중요해.. 이딴식
     
평화존경 18-09-29 19:48
 
그 신파때문에 부산행이 흥행한거에요
해외에서도 호평받은게 그 신파때문입니다.
트나와 18-09-28 12:01
 
미국이 만든다면, 장면 설정이 좀 더 자유로워 질 가능성이 많죠. 우리는 근접전이었다면, 미국은 원거리와 근접전이 다 가능하니까요. 어떤 면에서 미국이 만든 것은 긴장감을 떨어트리는 요소가 될 가능성이 있죠. 옆에서 좀비가 갑자기 덤빈다든지 하는 것으로 긴장감을 유지할 수는 있겠지만, 상황 자체만으로 긴장감을 유지하기엔 부산행만큼 할 수 있을까? 하는 의문은 드네요.
뚜뚜루뚜 18-09-28 12:05
 
전 오히려  미국에서 리메이크를 잘좀 해줬으면 더 좋을거같아요  부산행 같은 경우 다른 원초적인 좀비영화와 다르게 감정이 많이 들어가있죠  인간 사이의 갈등 협동등  보통 좀비영화라면  앞도적인 물량앞에  총같은 화기류로 맞서는 그런 맛이 있는건데  아무래도 부산행은  그점이 약하죠 레지던트 이블 같은 개막장 액션을 원하는건 아니지만 적어도 좀비의 앞도적인 무언갈 보여줬으면 더좋을거같아요
     
원형 18-09-29 03:51
 
그런 장면은 영화에는 나오지 않지만 부산에서 벌어졌을 상황이죠

그리고 열차라는 실내공간이 영화의 핵심인데 이걸 전혀 생각하지 않은듯
ㅣㅏㅏ 18-09-28 12:13
 
제임스 완 작품들 보면  다 오밀조밀하고 미시적인 공포영화들이던데... 부산행같은 영화를 어떻게 리메이크하려고 그러지...기대가 안되네요. 망작 예상.
sunnylee 18-09-28 12:31
 
어떻케 만들까 궁굼
마나스틸 18-09-28 12:40
 
난 자막이 있는게 더 좋던데...
관측 18-09-28 12:40
 
번역 감사합니다
ㄱㄱㄱㄱ 18-09-28 12:42
 
별기대는 안됨
잘살아보아 18-09-28 12:54
 
월드워z 만든 감독이 만들면 딱일것 같은데. 제임스완이 기왕 만드는거 그만의 색깔로 잘만들었으면.
오다주웠다 18-09-28 12:56
 
잘 보고 갑니다
스타싱어 18-09-28 13:03
 
흠...... 개인적으로 국내 영화를 미국에서 리메이크해서 제대로 느낌이 산 것을 본적이 없어서.....
우디 18-09-28 13:06
 
잘 보고 갑니다
히포 18-09-28 13:23
 
잘 봤습니다.. :)
기성용닷컴 18-09-28 13:25
 
번역 감사합니다
잘 보고 가요~
줄리엣 18-09-28 14:14
 
리메이크 할 정도로 오래되거나 나쁘지 않은데.... 댓글처럼 꼭 동양인이 주인공이고 한국어를 써서 못마땅한거라면 차라리 그 시점에서 그 당시 그 기차를 탄 외국인이 주인공으로 같은 동선을 유지하는것이 좋을듯..... 또 쌩판 미국의 철도에서 등장하는 얘기라면 그건 아닌듯.......
봄꽃춘 18-09-28 14:52
 
최근에 더 넌을 보고 왔는데 음.. 글쎄..
곰팅이팅이 18-09-28 15:00
 
전쟁중의 마지막 쉘터시티 같은 느낌의 상징으로 부산이 존재하는건데 과연 미국에 그런의미의 도시가 있을런지... 미국같이 거대한 나라에...
     
원형 18-09-29 03:55
 
지역별로있죠.

단지 거대 도시에서 거대 도시로 열차를 타고 이동해야만 하는 상황이란게...

(항공이동이 중단된 상황이면 가능할듯 부산행보다는 사건이 몇일 일찍 시작되고 공항은 폐쇄되지만 정부에서 감추고 있는 상태라서 열차로 이동? 이러면 열차배경에 대한 설정이 될지도 모르겠군요)
쪼꼬 18-09-28 15:07
 
오호 잘 봤습니다
매력 18-09-28 15:29
 
잘 만들어 줬으면 좋겠네요.
통통통 18-09-28 15:40
 
번역 감사합니다
BTJIMIN 18-09-28 15:46
 
번역 감사합니다
미월령 18-09-28 15:50
 
누군가 말했지, 영화는 단순해야 흥행한다. 고.
아리온 18-09-28 15:56
 
지금까지 한국영화 리멕해서 뜬 적이 없는거 같은데, 왜 자꾸 실패를 반복하려는건지 궁금할 따름
     
원형 18-09-29 03:55
 
흥미롭기 때문이겠죠
병아리쓸빠 18-09-28 16:14
 
잘 봤습니다. ^^
카이사르98 18-09-28 16:21
 
일단...극장가서 볼듯...나는...
직장인 18-09-28 16:25
 
번역 수고하셨습니다 ㅎㅎㅎㅎ
모나미펜 18-09-28 16:28
 
자막 읽기 엄청 싫어하나보네....
2가지 생각이 든다.
차가버섯 18-09-28 16:46
 
잘 보고 갑니다. ㄳ
푸로롱 18-09-28 18:11
 
몬가 장르가 바뀔 것 같은데;
내손안에 18-09-28 18:56
 
부산행보구선 오래전 영화 '카산드라크로스'가 연상되는건 .. 으음 뵨네 표띠내는건가요..
ckseoul777 18-09-28 19:30
 
기대되네요~제목이야 당연히 바뀌겠지만 과연 어떻게 나올지 궁금하긴하네요!!!
가출한술래 18-09-28 19:54
 
잘 보고 갑니다
ㅇㄹㅇ 18-09-28 22:59
 
한국 영화 할리우드가 리메이크해서 잘된예가 하나도 없는걸로 아는데..
이리듐 18-09-29 00:58
 
쏘우 만든감독이네요
     
춘스리 18-09-29 20:48
 
아~ 디테일하게 잘 만들겠네요
아크로 18-09-29 01:13
 
만약 러시아가 '시베리아 횡단열차' 로 리메이크 하게 되면
시리즈 영화도 가능하겠어.
     
원형 18-09-29 03:57
 
수상한 그녀 처럼 리메이크되는 영화들 많으니 각국별로 차이점을 보는것도 좋겠죠
자기자신 18-09-29 02:50
 
잘 봤어요
최순실 18-09-29 08:58
 
잘보고갑니다...
명불허전 18-10-08 21:48
 
양키들은 한국 영화는 절대 수입 안하고 리메이크 하는 쪽으로 생각을 굳힌 모양이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