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미스터리 게시판
 
작성일 : 17-01-08 11:45
[괴담/공포] ​[실화괴담] 2년 전 모텔에서 겪은 기묘한 경험
 글쓴이 : 폭스2
조회 : 1,047  

[실화괴담] 2년 전 모텔에서 겪은 기묘한 경험
2년전 이맘때쯤 일터에서 각지부 관리팀 워크샵을 인제에서 5박 6일정도 했었습니다.

뭐.....말이 워크샵이지 사실상 원정술판이라 해도 할말이 없을정도로 술만 주구장창 마셔댔습니다.

심지어 본점 관리팀 총 부장도 소주병 따기 바뻤었죠....

3일쯤 지났을때 가장 친해졌던 노원지부 팀장 형이랑 부천지부 팀장형이랑
3명이서 도저히 못 버티겠다 싶어서

참 별의 별 해괴한 이유를 늘어놓아서 잠시 탈출하는데 성공했습니다.

씡나게 피방에서 3명이서 게임을 주구창장 해댔는데....

돌아갈때 차편을 생각하지 않고 했다가 버스편이 다 끊겼습니다.
(당시에 차를 끌고 나오지 않고 버스로 이동했었습니다. 다들 술을 가볍게 했었죠.)

하는 수 없이 근처 숙박시설에서 묶기로 하고 총 팀장님께 전화로 허락도 받았었습니다.

3명이서 들고 나온돈도 그리 많지 않아서 가장 싼곳을 찾았죠.

그러던 중 한곳에서 방 하나 안쓰는거 있는데 반값으로 해준다는겁니다.

옳다꾸나!!하고 거기 들어가서 다들 발만 닦고 잠에 들었었죠.

몇시간이 지났는지 모르겠는데....
갑자기 어디서 끄윽....끄흐윽....끄으으....하는 소리에 잠에서 깼습니다.
비몽사몽한 기운으로 누가 토약질 하나....하고 둘어봤는데....
아직도 기억에 남는게....일행이 들어간 방은 그리 큰 방도 아니고 말이 모텔이지 여인숙이나 다름없었습니다.

그런데 그 방 티비쪽 구석에 왠 사람 하나가 웅크리고 있었습니다.

그때 전 술을 조금이라도 오버해서 마시면 꼭 오바이트를 하시던 부천지부 팀장형인 줄 알고
하이고...저 형 또 시작이네 하고 노원지부 팀장형을 깨울려고 봤는데....

..............노원지부 형이랑 부천지부 형이 세상 모르고 자고 있는겁니다.

갑자기....잠이 확깨면서 순간 냉정해 지더군요

그러면서 온몸에 소름이 정말 확 들기 시작했습니다.

뭐지....뭐지....어안이 벙벙해지고 갑자기 공포감이 휩쓸더군요.

아 제발 꿈이길 빈다 일단 눕자 하고 누웠는데.....
누우니깐 끄윽거리는 소리가 갑자기 커지기 시작하더군요.

아까까진 그냥 조그맣게 들리던 소리가.....
귓가에 대고 하는것 처럼 커지니 정말 아 제발 시간아 빨리가라 란 생각만 들고 눈을 뜰 생각자체를 못 하겠더군요.

거의 그렇게 공포감으로 날을 샜던거 같습니다.

그런데 다른 팀장형들은 아무것도 모르더군요.

그때 진짜 부러웠죠.

전 하도 무서워서 눈감은채로 날 새다 싶이 했는데....ㅠㅠ

정말 그게 뭘까 하는 생각이 갑자기 드네요...
[실화괴담] 2년 전 모텔에서 겪은 기묘한 경험
출처: 루리웹 괴게 - 은하수여행가님​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Total 6,632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미스터리 게시판 개설 및 운영원칙 (22) 가생이 12-26 124260
6632 [괴담/공포] [체험실화] 수학여행 호텔에서|왓섭! 공포라디오 폭스2 00:57 19
6631 [괴담/공포] [번역괴담][2ch괴담][886th]원숭이상 폭스2 00:35 25
6630 [괴담/공포] [쌈무이-공포라디오 단편] 귀신을 믿게된 사연-산골 암… 폭스2 07-20 27
6629 [괴담/공포] [쌈무이-공포라디오 단편] 청주 B대학 기숙사실화 (괴… 폭스2 07-20 20
6628 [괴담/공포] 시고모님의 영정 사진 .txt 오비슨 07-20 120
6627 [괴담/공포] 누나 .txt 오비슨 07-20 83
6626 [괴담/공포] 인천행 막차버스.txt 오비슨 07-20 65
6625 [목격담] 한양대 편의점 알바.txt 오비슨 07-20 81
6624 [괴담/공포] 과연 수면유도제 탓이었을까? .txt 오비슨 07-20 44
6623 [목격담] 외딴집 .txt 오비슨 07-20 41
6622 [목격담] 민박집 고양이와 새우깡 .txt 오비슨 07-20 61
6621 [괴담/공포] 일반인 접근이 금지된 미스테리한 구역 (세계접근금지… 김수현 07-20 127
6620 [괴담/공포] 소름 끼칠정도로 믿기지 않는놀라운 세계 미스테리 사… 김수현 07-20 96
6619 [괴담/공포] 카메라에 잡힌 어마어마한 초능력자들 (놀람주의) 김수현 07-20 86
6618 [괴담/공포] 실제로 존재했다면 인간을 멸종시켰을 끔찍한 동물6가… (1) 김수현 07-20 105
6617 [초고대문명] 2억년전 이프리카 가봉에서 제작된 핵분열성 물질 (1) 도배시러 07-20 469
6616 [괴담/공포] 할머니의 통장 (1) 폭스2 07-20 263
6615 [괴담/공포] 감나무 이야기 (1) 폭스2 07-20 130
6614 [괴담/공포] 고등학생때 경험 (1) 폭스2 07-20 178
6613 [괴담/공포] .보라색 거울 (1) 폭스2 07-20 107
6612 [괴담/공포] [공포시리즈] 건드려서는 안되는 것 #3 - 어둠|왓섭! … 폭스2 07-20 99
6611 [괴담/공포] [쌈무이-공포라디오 단편] 귀신은 정말로 있습니다. (… 폭스2 07-20 73
6610 [괴담/공포] [쌈무이-공포라디오 단편] 119구조대원실화 : 귀신..믿… 폭스2 07-20 92
6609 [과학이론] 버뮤다 삼각지대 원인 밝혀내다? (1) 레스토랑스 07-20 208
6608 [괴담/공포] 모기한테 물린 한 소녀 병원도 포기 의문의 질병? (1) 레스토랑스 07-20 148
6607 [초현실] 태국에는 여인 모양의 과일이 맺히는 나무가 있다? (1) 레스토랑스 07-20 179
6606 [과학이론] 최초의 인간 '루시' 가 죽은이유 (1) 레스토랑스 07-20 216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