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미스터리 게시판
 
작성일 : 17-03-17 21:42
[초고대문명] 고고학자들 멘붕중
 글쓴이 : 인류제국
조회 : 6,450  

5lq3CRg.jpg

rj5nJQG.jpg

4jqV2P2.jpg




터키에서 발견된 12000년전 유적지.


기존의 역사 지식대로라면 그 시대의 사람들은 대부분이 아직 수렵생활을 하고
이제 슬슬 농업시대로 옮겨가는 시대인데 

반듯하게 잘려진 돌기둥, 세세하게 묘사한 동물상 등.. 저런 유적이 나와서

역사,고고학자들 당황중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어딜만져 17-03-17 21:58
 
마음을 가다듬고
"1등이다"
설명은 다른분들이
아날로그 17-03-17 22:07
 
고대사에 관심이 많은 저로써는....딱~! 드는 생각이...
"전쟁의 피해를 입지 않고...보존되어 줘서 고맙다" 입니다.

그런데...인류제국님 혹시..예전...두부국님 아니신가요?
깡통의전설 17-03-18 00:01
 
터키라... 음음.. 예전에 트로이도 터키에 있었죠... 그 오래된 유적이 알고보니 그지역에 덧세워지고 덧세워져서 우리가 알던 트로이는 저~~ 밑에 묻혀 있었던... 저것도 그러지 않을까요? 일부는 12000년 됐는데 그지역에 마을이 세워지고 또 세워져서 그렇게 된건 아닐런지...
도편수 17-03-18 10:47
 
괴베클리 테페...영국의 스톤헨지보다 7000년이나 앞선 유적...
지금까지 전체 면적의 10분의 1도 발굴되지 않았다고... ㄷㄷ
그라믄안돼 17-03-18 13:19
 
우리가 배우는 고대역사의 절반이상은 허구일듯. 여러 추측들 중에서 가장 타당한 것을 선택해서 배우는 것일뿐.
볼텍스 17-03-18 14:02
 
이미 2~3년 된 내용이죠.
내용을 사진만 가져다 놓으셨네요.
저 유적의 발견이 이슈가 되는건 문명의 발생서 중요한 종교탄생의 시원이 뒤집힐 만한 내용이라서 그렇습니다.
기존에는 종교의 발현 이 후 사람이 모인다는 흐름이었다면, 저 유적의 경우는 사람이 모인 이후 필요에 의해
종교가 발현했다는 흐름이 나타납니다. 어마어마한 차이인 거죠.
더붙여서 개인적 의견으로 수렵,유목에서 농경사회로 변화하는 이유를 제시하는 유적일 수 있다고 봅니다.
한 곳에 많은 인구가 모이고, 그 잉여노동력을 이용하기 용이한 농경사회로 변화했다는 가설이 성립 할 수 있죠.\

참고사항으로 저 유적은 현재 10% 정도로 판단되고 있고, 바퀴자국,청동기,토기,문자,주거흔적이 없어 신전으로 생각학고 있습니다.
찜갈비A뿔 17-03-23 20:08
 
헐  신기
 
 
Total 7,641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미스터리 게시판 개설 및 운영원칙 (22) 가생이 12-26 128872
7641 [괴담/공포] 아버지의 꿈 팜므파탈k 01-18 368
7640 [괴담/공포] 고3시절에 살던 집 (1) 팜므파탈k 01-18 416
7639 [괴담/공포] 번역괴담 - 저주대행 아르바이트 (1) 팜므파탈k 01-16 552
7638 [괴담/공포] 악몽뒤 집을 찾아온 사람 (1) 팜므파탈k 01-12 1498
7637 [괴담/공포] 아빠에게 길을 알려준 아이 (1) 팜므파탈k 01-12 1284
7636 [괴담/공포] 원룸 (1) 팜므파탈k 01-12 1169
7635 [괴담/공포] 12년 전, 귀신과 대화 팜므파탈k 01-12 1027
7634 [괴담/공포] '똑같이 생긴 귀신 (마지막화') 팜므파탈k 01-10 808
7633 [괴담/공포] '똑같이 생긴 귀신 2 팜므파탈k 01-10 532
7632 [괴담/공포] '똑같이 생긴 귀신 1 팜므파탈k 01-10 942
7631 [괴담/공포] 저녁 먹으러 간 사이 팜므파탈k 01-10 689
7630 [괴담/공포] 나를 구해준 저승사자 팜므파탈k 01-10 740
7629 [괴담/공포] 반복돼는 내 꿈과 내 전생 팜므파탈k 01-10 584
7628 [괴담/공포] 바다에 빠진 넋 2 팜므파탈k 01-10 406
7627 [괴담/공포] 바다에 빠진 넋 1 팜므파탈k 01-10 527
7626 [괴담/공포] 산속 에서의 불침번 (2) 팜므파탈k 01-08 1626
7625 [괴담/공포] 소름돋는 우리집 (2) 팜므파탈k 01-08 1336
7624 [괴담/공포] 줄초상 (2) 팜므파탈k 01-08 895
7623 [괴담/공포] 야간 PC방 알바 하는 동안 겪은 소름끼쳤던 사건 (4) 팜므파탈k 01-08 1747
7622 [괴담/공포] 귀신 붙은 차 (1) 팜므파탈k 01-08 775
7621 [괴담/공포] 숨바꼭질 (2) 팜므파탈k 01-07 665
7620 [괴담/공포] 도움을 요청 한 아저씨 팜므파탈k 01-07 749
7619 [괴담/공포] 할아버지. 팜므파탈k 01-07 585
7618 [괴담/공포] 아버지의 장례식ᆢ (1) 팜므파탈k 01-07 687
7617 [질문] 질문이 맞는 지 몰겠지만 추리영화 추천 좀... (2) 디저 01-07 659
7616 [괴담/공포] 이상한 타로카드 집 (1) 팜므파탈k 01-06 955
7615 [잡담] 어느 블로거의 일기 팜므파탈k 01-06 965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