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미스터리 게시판
 
작성일 : 17-04-20 09:47
[괴담/공포] [번역괴담][2ch괴담][847th]영안실의 밤
 글쓴이 : 폭스2
조회 : 258  

옛날, 병원에서 야간 경비 아르바이트를 하던 시절 이야기다.

두명이서 교대해가며 선잠을 자고 경비를 돌았다.

새벽 2시.



따로 잠을 자는 공간이 있는게 아니라, 환자들이 없는 병동에서 병실 하나를 빌려 쓰고 있었다.

그 병동 지하에는 영안실이 있어 조금 찝찝하기는 했지만, 이미 꽤 익숙해진 무렵이었다.

선잠을 자는 건 깊이 잠들지 않는다는 것이다.



하지만 그런 와중에도 나는 꿈을 꾸었다.

내가 계단을 기어오르고 있었다.

잘 움직이지 않는 몸을 구불구불 움직여, 질질 계단을 기어오르는 꿈이었다.



나는 꿈속에서 멍하니 "여기다" 싶은 방을 향했다.

본 적 있는 방이다.

지금 내가 선잠을 자고 있는 방...



그 순간 나는 눈을 떴다.

이마는 땀으로 흠뻑 젖어 있었다.

정말로 의식이 깨어있는 것처럼 느껴졌던 꿈이었다.



[기분 나쁜 꿈을 꿨네...]

조용히 속삭였다.

한시라도 빨리 사람들이 있는 곳으로 돌아가고 싶었다.



하지만 그날은 묘하게 피곤했던 탓일까.

나는 스스로도 알아차리지 못하는 사이 다시 잠에 빠지고 말았다.

그리고 [쾅!] 하는 철문 소리에 눈을 떴다.



순간 무슨 일이 일어난 것인지 알 수가 없었다.

분명 누워있었을 터인데, 어째서인지 나는 서 있었다.

깜깜한 가운데, 어슴푸레한 빛이 둘 보인다.



나는 영안실에 있었다.

아까 들은 소리는 내가 들어오며 문을 닫은 소리였던 것 같다.

눈 앞에 보이는 침대에는 시신이 한 구 누워있다.



아무래도 나는 불려온 것 같다.

혼비백산해서 나는 사람이 있는 병동으로 도망쳤다.

나중에 듣기로는, 그는 그날 밤 죽은 사람이었다고 한다.



병 때문에 양 다리를 잘라냈었단다.

그러니 질질 기어서 나를 부르러 왔던거겠지.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아날로그 17-04-20 11:15
 
 
 
Total 7,453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미스터리 게시판 개설 및 운영원칙 (22) 가생이 12-26 126266
7453 [잡담] 일본이 남긴 야마시타 보물, 베트남에도 있다!! (1) 카페스어다 09-25 508
7452 [자연현상] 뉴질랜드의 키위 새들이 미래엔 시력을 잃을 수도 있… zone 09-25 467
7451 [자연현상] 미래에 퇴화되 사라질 인간 몸의 15 부분들. zone 09-25 597
7450 [자연현상] 가장 큰 블랙홀 크기는 얼마나 될까 ?. (7) zone 09-24 919
7449 [외계] 페루에서 발견된 외계인 미이라. (2) zone 09-23 1391
7448 [괴담/공포] [쌈무이-공포라디오 단편] 강아지의 저주 (1) 레스토랑스 09-23 210
7447 [괴담/공포] [쌈무이-공포라디오 시리즈] 계곡낚시터 (1) 레스토랑스 09-23 167
7446 [괴담/공포] [Reddit 번역 괴담] 세 명의 여자애들이 응급실에 들어왔… (1) 레스토랑스 09-23 326
7445 [초현실] 한국에서 찍힌 기괴한 로드뷰 BEST7 (1) 레스토랑스 09-23 732
7444 [괴담/공포] 해외 인기 유튜버들의 흉가체험 도중 일어난 소름 쫘… (1) 레스토랑스 09-23 298
7443 [전설] 장산범의 조연 '창귀' (초반 놀람주의) (1) 레스토랑스 09-23 593
7442 [괴물/희귀] 사람 실종이 연관된 '장산범' (1) 레스토랑스 09-23 361
7441 [괴물/희귀] 중국에서 잡힌 빅풋 '야인 (1) 레스토랑스 09-23 612
7440 [괴담/공포] [번역괴담] 베이징 330번 버스괴담 (1) 레스토랑스 09-23 221
7439 [괴담/공포] [체험실화] 여행중 만난 그 아이 (1) 레스토랑스 09-23 160
7438 [괴담/공포] [체험실화] 부산 구포역 귀신들 (1) 레스토랑스 09-21 724
7437 [괴담/공포] 소름돋는 단편 공포영화 - 홈 시터 (1) 레스토랑스 09-21 284
7436 [괴물/희귀] 소름돋는 단편 공포영화 - 슬렌더맨 (3) 레스토랑스 09-21 247
7435 [괴담/공포] 공포 실화 스폐셜 (7.유서) (1) 레스토랑스 09-21 216
7434 [괴담/공포] 공포 실화 스폐셜 (6.마중) (2) 레스토랑스 09-21 174
7433 [괴담/공포] 공포 실화 스폐셜 (5.저주받은 건물) (1) 레스토랑스 09-21 172
7432 [괴담/공포] (일본도시괴담)료우에이마루사건 (1) 레스토랑스 09-21 213
7431 [괴담/공포] (일본2ch/번역괴담)괴현상의 원인 (1) 레스토랑스 09-21 175
7430 [괴담/공포] (일본2ch/번역괴담) 도망칠 곳이 없다 (1) 레스토랑스 09-21 165
7429 [괴담/공포] (일본2ch/번역괴담) 죽은 딸의 사진 (1) 레스토랑스 09-21 219
7428 [괴담/공포] 잘생기고 붙임성 좋은 후배 (1) 폭스2 09-20 767
7427 [괴담/공포] 존재하지 않는 우물 "일본번역괴담 (1) 레스토랑스 09-20 390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