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미스터리 게시판
 
작성일 : 17-07-17 06:52
[괴담/공포] 교생 선생님
 글쓴이 : 폭스2
조회 : 374  

내가 고등학교 3학년때 교생이 왔는데
그 선생님이 아파트에 사는데 늦게 퇴근해서 돌아와서
엘리베이터를 타려고 딱 있었는데
어떤 여자애가 엘리베이터 같이타려는지 다가오고있었대.
보니까 좀 애가 창백하고 어디 아파보이고
눈빛도 좀 섬뜩하고 입은 옷차림도 꼭 죽은사람 같고,
이 늦은시간에 있는것도 이상하고....
너무 무서워서 그냥 계단으로 올라갈려고했대.
10층 넘은 층에 살고있어서 계속 계단을 올라가고 있는데
누가 밑에 따라오는 느낌이 들어서 보니까
아까 그 애가 따라오는거야.
어린아이치고 좀 빠른속도로 계단을 쿵쿵 올라오는데
너무 무서워서 속도를 높였는데 따라 높이는거야.
그래서 이 선생님이 진짜 무서워서 미친 듯 계단을 뛰어올라가서
아파트 복도를 막 뛰었대 집을 향해서.
그리고 집 앞에 딱 도착해서
열쇠로 문을 열려는데 왜 사람이 너무 급하면 막 실수많이하잖아
열쇠가 안들어가더래 그래서 진짜 막 울음은 터질라하고
열쇠는 안들어가고 저 복도 끝에는
아까 그 애가 계속 따라오고 있는거야.
이제 그 애가 거의 1.5m 정도? 가까이 왔을때
문이 진짜 기적적으로 열린거야
그래서 진짜 빠르게 문을 쾅 닫고 들어갔다?
그리고 그 애가 한동안 인기척이 없었어
그 선생님은 이제 갔나보다 싶어서 숨을 고르고 있었는데
갑자기 우유구멍 있잖아, 거기가 열리면서
애 팔이 하나 들어와서
막 미친듯이 휘젓더래 문 열라는 듯이
덜컥덜컥덜컥덜컥덜컥덜컥덜컥덜컥덜컥
선생님 막 울면서 비명지르고 전화기를 꺼내서
신고를 하려고 했대
그 선생님 전화기 찾는 도중에 그 팔이 조용히 사라지는거야
그래서 울다말고 그 문에 쪼끄만 구멍있잖아 바깥 내다보는거
그걸로 살펴보니까 애가 어디갔는지 없더래
갔나? 싶어서 가만히 있었는데
옆집 의 초인종 누르는 소리가 들렸대
그리고 곧 있어서 '누구세요' 한 다음에
옆집문열리는 소리가 들리고 또 문 닫히는 소리가 들렸대.
옆집에 애가 있었나? 옆집애가 장난친건가? 생각들어서
내일 아침에 그 집 찾아가서
그 애를 혼내주려고 마음먹고 그 선생님은 잠을 잤지. 그리고
그 다음날에
그 옆집엔 혼자살던 사람이 있었는데 죽었대
<iframe name="aswift_1" width="336" height="280" id="aswift_1" frameborder="0" marginwidth="0" marginheight="0" scrolling="no" style="left: 0px; top: 0px; width: 336px; height: 280px; position: absolute" allowtransparency="" allowfullscreen="true"></iframe>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아날로그 17-07-18 19:13
 
 
 
Total 7,656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미스터리 게시판 개설 및 운영원칙 (22) 가생이 12-26 128933
7656 [괴담/공포] 어머니의 실화 팜므파탈k 01-21 314
7655 [괴담/공포] 용미리 묘지를 아시나요 팜므파탈k 01-21 397
7654 [괴담/공포] 버스타고 집에 가는길에 (2) 팜므파탈k 01-20 516
7653 [괴담/공포] 대구 계명대 사건 (2) 팜므파탈k 01-20 958
7652 [괴담/공포] 미래를 본 가위눌림 (1) 팜므파탈k 01-20 315
7651 [괴담/공포] 배 위에서 생긴 일 팜므파탈k 01-20 236
7650 [괴담/공포] 번역괴담 - 비와 노부부 팜므파탈k 01-20 162
7649 [괴담/공포] 고향 공공기관 터 팜므파탈k 01-20 166
7648 [괴담/공포] 같은 시간에 오토바이로 귀가 팜므파탈k 01-20 143
7647 [괴담/공포] 우연히 목격한 오토바이 사고 현장 팜므파탈k 01-20 219
7646 [괴담/공포] 필리핀에 공부하러 갔다가 귀신소동 일어난 이야기 팜므파탈k 01-20 204
7645 [괴담/공포] 우리 엄마가 아니야 팜므파탈k 01-20 179
7644 [괴담/공포] 편의점에서 오던길 (1) 팜므파탈k 01-20 154
7643 [괴담/공포] 악마를 믿습니까? 팜므파탈k 01-20 174
7642 [초고대문명] 남아프리카 마푸토 베이, 20만년전 ? 도배시러 01-19 489
7641 [괴담/공포] 아버지의 꿈 (1) 팜므파탈k 01-18 662
7640 [괴담/공포] 고3시절에 살던 집 (3) 팜므파탈k 01-18 799
7639 [괴담/공포] 번역괴담 - 저주대행 아르바이트 (1) 팜므파탈k 01-16 712
7638 [괴담/공포] 악몽뒤 집을 찾아온 사람 (1) 팜므파탈k 01-12 1639
7637 [괴담/공포] 아빠에게 길을 알려준 아이 (2) 팜므파탈k 01-12 1426
7636 [괴담/공포] 원룸 (1) 팜므파탈k 01-12 1306
7635 [괴담/공포] 12년 전, 귀신과 대화 팜므파탈k 01-12 1174
7634 [괴담/공포] '똑같이 생긴 귀신 (마지막화') 팜므파탈k 01-10 918
7633 [괴담/공포] '똑같이 생긴 귀신 2 팜므파탈k 01-10 629
7632 [괴담/공포] '똑같이 생긴 귀신 1 팜므파탈k 01-10 1063
7631 [괴담/공포] 저녁 먹으러 간 사이 팜므파탈k 01-10 788
7630 [괴담/공포] 나를 구해준 저승사자 팜므파탈k 01-10 862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