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미스터리 게시판
 
작성일 : 17-10-22 17:20
[과학이론] 영혼의 존재를 밝히려는 실험
 글쓴이 : 레스토랑스
조회 : 5,425  

http://image.fmkorea.com/files/attach/new/20171022/486616/789752372/813675004/73333b7cbb36610f113657514ca3c2a0.JPG.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토미에 17-10-23 10:17
 
동물들은 죽을 때 사후 세계와 영혼을 믿을까?
인간의 지능에 가장 가까운 동물들도 그것을 믿을까?
오직 인간의 사고만이 다른 동물보다 높고 언어의 소통을 하며 문자의 기록을 하기에 쓸데 없는 것,
특히 종교라는 단체가 생겨나는 것이다.
이말은 영혼이 종교와 관련이 있다는 것을 이야기 하는 것이 아니라, 죽음 후의 영혼이니 세상이라느니 하는 것들은 전부 인간의 버릇과 같은 것이다.
알기에 더 복잡하게 생각하는 버릇.
물론 본문은 종교적 영혼의 존재와는 무관해 보인다.
그렇다고 해서 종교와 관련이 없어서 죽음 이후의 영혼이 어쩌고도 맞는 말이 되는 것도 아니다.
정복하지 못한 난치병이 수두룩하고, 지구를 벗어나는 일조차 엄청 까다로운 조건을 제시 받아야 하는 인류의 과학 어쩌고가 증명에 있어 어려움을 겪는 다고 그것이 옳음에 힘을 받아서는 아니된다.
빈사상태의 경험은 그저 뇌가 꾸는 꿈일 뿐.
그대로 죽는 다면 아무도 사후 세계를 봤다는 소리는 못할테고 깨어나면 그동안 본 모든 것들이 사후체험이 되는 것이지.
진실은 죽음에 가까워졌을 뿐인데.
트둥홀릭 17-10-24 19:47
 
그런 호기심들 덕분에 여기 앉아서 저런글 보면서 댓글을 다실수 있는거란 생각도 해보세요 다른측면에서 보자면 그냥 인간의 무한한 호기심의 한 종류라고 생각할수 있겠네요
댑댑이 17-10-25 14:22
 
이런 거 너무 신기해요
엄빠주의 17-10-30 13:38
 
21g은 근육이 풀려서 줄어든거 아닐까요
깡통의전설 17-10-30 20:00
 
여기서 천국과 지옥이 있다면 문제가 되는게...
천국이든 지옥이 존재한다면 새로 태어나는 영혼에 의해 이미 수천억 이상의 영혼으로 바글바글 할듯...
     
뚱쓰뚱쓰 17-11-03 21:21
 
영혼은 새로 태어나는게 아니고..윤회...라는걸로 희석이 가능한 부분이죠....저같은 경우는 어린시절에 귀신인지 수호신인지 뭔지..하여간 뭔가를 본적이 있어서..믿기도 안믿기도 걸쩍지근함...
푸드득 17-11-03 18:36
 
21g 은 우리몸의 박테리아 수 무게 어떡해 보면 박테리아가 우리몸의 영혼일수도 있겠내요.....
미월령 17-11-05 15:26
 
나도 죽었다 살아난 적이 있는데, 친구들 말로는 병실에서 혼수상태로 있을 때 내가 뭔가를 보고 얘기까지 했다고 했음. 난 살아나서도 도통 기억이 안났지만.
내가 갑자기 눈을 뜨고는 친구들에게 "야 네들 저 사람들 보이냐? 여기 둘러싼 사람들 말야?" 하고는 다시 혼수상태에 빠졌다고 말해줌. 친구들은 한동안 공포에 떨었다고.
그리고 사후세계에 대한 꽤 흥미로운 영화가 있는데, "디스커버리" 란 영화임. 한번 보셈.
축구중계짱 17-11-09 01:43
 
영혼없음.
인간이 지어낸 상상력.
쥐솁시뇰리 18-07-10 22:24
 
ㅋㅋㅋㅋ
 
 
Total 7,997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미스터리 게시판 개설 및 운영원칙 (23) 가생이 12-26 134186
7997 [전설] 아프리카의 신비한 존재들 (3) 위스퍼 12-16 1659
7996 [초고대문명] 세계의 홍수 신화 (1) 위스퍼 12-15 1077
7995 [음모론] 일가족을 살해한 뒤 범인이 한 엽기적인 행동들...세타… (2) 공포의겨 12-12 2365
7994 [괴담/공포] 10명의 아이를 임신한 것처럼 보이는 여인의 배에서 나… (8) 너구리다 12-10 3738
7993 [잡담] 2018 대한민국을 뒤흔든 사건 사고 TOP 5 공포의겨 12-07 2938
7992 [괴물/희귀] 너무 굶주려서 기괴하게 변한 노숙자 그리고 페이스북… 너구리다 12-05 3323
7991 [외계] 인류의 탄생과 종말을 지켜보는 외계인 TOP 5 (병맛주의 (1) 공포의겨 12-01 4044
7990 [괴담/공포] 아제르바이잔 조두순 사건 그리고 아버지의 복수 (2) 너구리다 11-29 3589
7989 [괴담/공포] 무속인과 귀신 메트릭스 1 (1) 이연74 11-28 2225
7988 [초현실] 투시로 방 고르기 SpeedHunter 11-25 2916
7987 [음모론] 일본 내에서도 잔혹하기로 손꼽히는 고베 연속 아동 … 공포의겨 11-25 4555
7986 [괴담/공포] 세계의 테러조직과 그들이 행한 악행 1탄 너구리다 11-23 2745
7985 [음모론] (실화) 후쿠시마 정화조 사건 공포의겨 11-21 5428
7984 [괴담/공포] 조상신과 풍수지리 이연74 11-20 2241
7983 [괴담/공포] LG가 만든 것 중 유일하게 좋았던 호러 스마트폰 광고. (3) 더퐁킹 11-20 4071
7982 [괴담/공포] 호저를 잘못 건드리면 생기는 현상 (5) 팜므파탈k 11-19 4344
7981 [괴담/공포] 무전여행 (1) 팜므파탈k 11-19 2352
7980 [초현실] 흉악범들의 마지막 정착지 팔열지옥 TOP 8 (2) 공포의겨 11-17 4015
7979 [초고대문명] 한국전쟁 당시 미국이 핵무기 사용을 안한 이유 (1) 선별2 11-16 4970
7978 [초고대문명] 프랑스혁명 원인 중하나인 미시시피회사 거품사건 (4) 선별2 11-16 3071
7977 [외계] 인류 역사상 가장 철학적인 천체사진 (2) 선별2 11-16 4564
7976 [초고대문명] 수도관을 이용해 뜨거운 물로 목욕했던 로마 병사들 (2) 선별2 11-16 3232
7975 [자연현상] 수평면에서 수직으로 세워진 땅 (1) 선별2 11-16 3305
7974 [괴담/공포] 밤길에 맞닥뜨린 사람이 아닌 것 (1) 선별2 11-16 2862
7973 [목격담] 인도 여행 중 생긴 일 선별2 11-16 3120
7972 [목격담] 사생팬에 의해 비극을 맞이한 여배우 선별2 11-16 3222
7971 [괴담/공포] 고시텔 할머니 이야기 선별2 11-16 2288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