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미스터리 게시판
 
작성일 : 18-08-08 11:05
[자연현상] 세계에서 가장 큰 말
 글쓴이 : 송구리
조회 : 1,025  

TOP 10 BIGGEST HORSE BREEDS.mp4_000183936.jpg

Shire-Horse-1(1).jpg

shire.jpg

7003273445_64669b1bb6_b.jpg

original.jpg

article-1101939-02DDD648000005DC-231_468x417.jpg

Wadworths+Brewery+Shire+Horses+Start+Their+oE0VH-51Emrl.jpg

index.10.jpg

ShireHorsesFohlenschauWiensen______2011056.jpg

ShireHorsesFohlenschauWiensen______2011029_thumb.jpg

ShireHorsesFohlenschauWiensen______2011047_thumb.jpg

ShireHorsesFohlenschauWiensen______2011061_thumb.jpg


위에 올린 사진들에 나온 말들은 영국산 품종인 샤이어(Shire)로, 세계에서 가장 큰 말입니다. 


평균적으로 180cm 이상의 키에 900kg의 몸무게를 지녔는데, 그보다 더 크고 무겁게 자라기도 합니다.


역사상 가장 큰 샤이어는 1846년 잉글랜드 배드포드시에 태어난 매머드(Mammoth)였는데, 키가 218cm였고 몸무게가 무려 1.5톤에 달했습니다.


샤이어는 1154년 영국 런던의 시장에서 처음 등장했으며, 중세 시절에는 그레이트 호스(Great horse), 워호스(Warhorse), 올드 잉글리시 블랙 호스(Old English Black horse)라고 불렸습니다. 


그러다가 영국왕 헨리 8세 시절에 비로소 샤이어라는 이름으로 불리게 되었습니다.


샤이어는 큰 덩치만큼이나 힘이 강해서 무거운 갑옷을 입은 기사들을 태우고 오랫동안 움직일 수 있어서, 중세 기사들이 전투나 마상 창시합에 타고 나갔던 품종이었습니다.


중세 시절이 끝나자 샤이어는 무거운 짐을 실은 짐수레를 끌거나, 혹은 무거운 대포를 끄는 용도로도 사용되었는데, 자기 몸무게의 3~4배에 달하는 무게를 별 어려움 없이 끌 만큼 강한 힘을 가졌습니다.


외모가 워낙 멋있다 보니, 현대에 들어와서도 영국 왕실의 행차에 자주 사용되기도 합니다. 


출처 http://blog.daum.net/timur122556/1408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Total 7,869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미스터리 게시판 개설 및 운영원칙 (22) 가생이 12-26 132294
7869 [괴담/공포] [읽어주는 괴담] 전화벨 소리 리쉬해주라 02:42 25
7868 [괴담/공포] 군대에서 후임에게 들은 이야기 리쉬해주라 08-14 555
7867 [전설] 모든 소원을 들어주는 김생원 송구리 08-14 304
7866 [괴물/희귀] 중국의 늑대인간 송구리 08-14 516
7865 [전설] 동해의 섬에 있다는 신선의 세계 송구리 08-14 400
7864 [전설] 친구의 수명을 늘려준 정북창 (1) 송구리 08-13 666
7863 [괴담/공포] 저승의 길잡이, 삽살개 송구리 08-13 457
7862 [괴물/희귀] 거인들이 사는 섬나라, 대인국(大人國) (1) 송구리 08-13 471
7861 [괴담/공포] 2006년에 인터넷에서 큰 화제가 되었던 PC방 귀신사진의… 이기리스 08-12 685
7860 [괴담/공포] 일본에서 촬영된 열차 앞으로 뛰어내리는 여자귀신의 … 이기리스 08-12 727
7859 [괴물/희귀] 신라 동쪽의 식인종 왕국 송구리 08-12 1147
7858 [전설] 한국의 아쿠아맨, 설운(雪雲) 장군 송구리 08-12 623
7857 [전설] 마시면 힘이 강해지는 샘물 송구리 08-12 413
7856 [전설] 모든 소원을 이루어주는 신비한 그림 (1) 송구리 08-11 886
7855 [전설] 여자들만 사는 동해의 섬나라 송구리 08-11 985
7854 [초현실] 다른 차원에 다녀온 조선의 선비들 송구리 08-11 822
7853 [외계] 달 없는 밤 별똥별 쏟아진다...페르세우스 유성우 ~ (2) 별찌 08-11 457
7852 [전설] 투명 인간으로 만들어주는 구슬 송구리 08-10 794
7851 [외계] 불타는 외계인을 만난 사람들 (1) 송구리 08-10 819
7850 [외계] 삼국지 시대에 나타난 화성인 송구리 08-10 732
7849 [괴담/공포] 강릉의 무서운 처녀 귀신 송구리 08-09 1472
7848 [괴물/희귀] 쇠를 먹어치우는 불가사리 송구리 08-09 902
7847 [잡담] 위안부의 원조는 19세기 일본의 가라유키상 (4) 송구리 08-09 1083
7846 [괴물/희귀] 조선의 거인족, 우와 을 송구리 08-08 2028
7845 [괴물/희귀] 섬처럼 거대한 게 송구리 08-08 1285
7844 [자연현상] 세계에서 가장 큰 말 송구리 08-08 1026
7843 [자연현상] 세계에서 가장 아름다운 말 송구리 08-07 1474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