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미스터리 게시판
 
작성일 : 18-10-28 08:20
[괴담/공포] 무한도전 아무도 못보고 폐기된 특집
 글쓴이 : 팜므파탈k
조회 : 2,537  

3_fi6Ud018svc1dmexqzl337h5_arwawf.jpg

3_gi6Ud018svc17orm12syco3g_arwawf.jpg

3_gi6Ud018svc1bqknwmymppla_arwawf.jpg



2007년 7월 방영 예정이었던 납량특집이던 공포의 퇴마사 특집

유재석이 퇴마사, 정준하가 귀신역할이면서 한팀
그리고 박명수는 박수무당 역할이고 하하는 꼬마동자 역할이었다고 전해짐...
 노홍철이랑 정형돈은 확인불가... 




대충 역할극이면서 게임도 했던걸로 보임
꼴등 팀은 새벽에 공동묘지에 담력훈련하러 가는 벌칙이 있었다고...




그런데 촬영당일 막 날씨도 낮부터 우중충하다가 금방 어두워지고, 비도오고 그래서
상황이 많이 안 좋았다네. 이때 김태호 PD 상태도 좀 이상해서,
비가 콸콸 내리는데도 좋은 장면 나온다고 막 어둡고 음침한 골목에서 촬영을 강요해서
기분나빠진 멤버들한테 멱살잡힐 뻔하고 그랬다고..





막 여섯명 다 촬영할 기분도 아니고 우울하고 그래서 애초에 내용이 별로 재미도 없었다고 함...
 박명수는 언덕길 억지로 뛰어가다 비에 미끄러져 굴러서 골절상 입고 조기 퇴근.
원래는 박명수가 고통스럽게 비명지르는 장면에 웃음효과 넣고 해골 효과 잔뜩 때려박아서
그나마 이 특집 웃기게 만들려고 했다는 소문이 있음...




그 정도면 웃긴게 아니라 보는 사람이 기분 나쁘고 불쾌할 정도였겠지만...
뭐 이젠 이 특집 자체가 사라져서 상관없는 얘기



게다가 이때 리얼리티를 살려보겠다고 실제로 한밤 중에 여의도 MBC에서 퇴마의식을 흉내냈는데,
진짜 귀신을 불려왔는지 막 카메라 작동 갑자기 안되고, 조명도 계속 꺼지고,
 오디오에 쇠 긁는 소리나고, 카메라 감독은 빙의됬는지 이상하게 웃고 난리도 아니었다고 함...
귀신 배우역할 하던 분들도 울면서 중도에 그만두고






결국 방영분 전량폐기 하고 방송국 전체에서 절대로 언급해선 안 될 흑역사가 되었다고...
조연출 한명 사직서 내고 아직까지 심리치료 받는 중이라고 함
너무 정보가 없어서 나무위키에도 안 나와있고,
예전에 디시에 길가다가 유재석이 퇴마사옷 입고 촬영하는거 봤다는 글이 몇 번 올라왔는데,
그땐 이상할 정도로 관심을 못 받고 묻혔음...
기억나는 사람 있으려나... 너무 오래되서 이젠 찾아도 나올지 잘 모르겠다...






나도 이런 자세한 이야기는 아는 형 중에 예전에 MBC에서 알바했던 형이 있어서 전해들은거...
근데 그 형도 몰래몰래 엿들은거라 확실하진 않다더라.
어쨋든 저 당시 퇴마특집 했다가 외부에 말할 수 없는 큰 일이 있어서 촬영분 전량폐기되고,
절대로 언급해선 안 될 일이 된건 확실해보임...
그나마 가까스로 화질 안 좋은 스샷만 겨우겨우 몇 장 남아있음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답따비 18-10-29 18:39
 
보고싶다
위스퍼 18-10-29 22:46
 
내용이 흥미로워 검색을 해봤는데
조작된 내용이라고 하네요.

유재석과 정준하의 사진은 SBS 반전드라마라고 합니다
머리 좋은 분들이 많군요 ㅎㅎ
퍼팩트맨 18-11-01 18:32
 
아무도 못보고 폐기된건 홍철가 장가가자2편 아님?
그거 말고 또 있나?
에혀드럽다 18-11-10 19:16
 
박규
 
 
Total 7,987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미스터리 게시판 개설 및 운영원칙 (22) 가생이 12-26 133801
7987 [음모론] (실화) 후쿠시마 정화조 사건 공포의겨 11-21 600
7986 [괴담/공포] 조상신과 풍수지리 이연74 11-20 390
7985 [괴담/공포] LG가 만든 것 중 유일하게 좋았던 호러 스마트폰 광고. 더퐁킹 11-20 901
7984 [괴담/공포] 호저를 잘못 건드리면 생기는 현상 (3) 팜므파탈k 11-19 1620
7983 [괴담/공포] 무전여행 팜므파탈k 11-19 748
7982 [초현실] 흉악범들의 마지막 정착지 팔열지옥 TOP 8 (2) 공포의겨 11-17 1862
7981 [초고대문명] 한국전쟁 당시 미국이 핵무기 사용을 안한 이유 (1) 선별2 11-16 2203
7980 [초고대문명] 프랑스혁명 원인 중하나인 미시시피회사 거품사건 (3) 선별2 11-16 1261
7979 [외계] 인류 역사상 가장 철학적인 천체사진 (2) 선별2 11-16 1750
7978 [초고대문명] 수도관을 이용해 뜨거운 물로 목욕했던 로마 병사들 (1) 선별2 11-16 1231
7977 [자연현상] 수평면에서 수직으로 세워진 땅 (1) 선별2 11-16 1237
7976 [괴담/공포] 밤길에 맞닥뜨린 사람이 아닌 것 (1) 선별2 11-16 1014
7975 [목격담] 인도 여행 중 생긴 일 선별2 11-16 1114
7974 [목격담] 사생팬에 의해 비극을 맞이한 여배우 선별2 11-16 1192
7973 [괴담/공포] 고시텔 할머니 이야기 선별2 11-16 805
7972 [괴담/공포] 이름을 지어서도 불러서도 존재하지도 않아야 할 것 (6) 선별2 11-16 941
7971 [괴담/공포] 사람이 살 수 없는 집 (1) 선별2 11-16 789
7970 [괴담/공포] 실화 매일밤 나를 업고 가는 여자 선별2 11-16 692
7969 [자연현상] 사실 2012년에 온 세계가 무정부상태가 될 뻔했던 지구 (2) 선별2 11-16 994
7968 [괴담/공포] 처음 자1살 현장에 갔을때의 실수 선별2 11-16 816
7967 [괴담/공포] 예전에 어르신들의 말씀이나 책을보면 이런이야기가… (1) 선별2 11-16 639
7966 [괴담/공포] 영물 (2) 선별2 11-16 742
7965 [] 악령이 된 꿈 선별2 11-16 552
7964 [음모론] 과학자들이 말하는 RH 마이너스 혈액형 선별2 11-16 581
7963 [목격담] 일본기업의 신박한 직원학대 선별2 11-16 590
7962 [초고대문명] 킬로그램 원기 (1) 선별2 11-16 400
7961 [괴담/공포] 재수없는 날을 보내는 방법 (1) 선별2 11-16 304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