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미스터리 게시판
 
작성일 : 18-11-28 23:59
[괴담/공포] 무속인과 귀신 메트릭스 1
 글쓴이 : 이연74
조회 : 2,123  

무속인과 귀신 메트릭스 1ㅡ상승하는 영혼편

♥귀신에 대한 메트릭스를
지속적으로 유지하고 확대 재생산 하는 그룹들이 있는데 다음과 같습니다
귀신에 대한 두려움과 공포의 이미지를
심어주는 쪽은 어둠의 형제분들이
그 역할을 맡고 계시며
귀신에 대해 대중조작의 방식으로
드라마와 영상 매체를 동원해 지속적으로
부정적이면서 엽기적인 내용을 끊임없이
확대 재생산 하고 있습니다

♥무속인들역시
귀신에 대한 메트릭스 구조를 강화시키는 임무를 맡고 있으며
천상정부의 의도를 가장 잘 집행하고 있는
중요한 역할자들 입니다
귀신 메트릭스는 천상정부가 3차원 물질세계에 개입하는 다양한 방법중 하나이기에 메트릭스를 유지하는데
많은 공을 들이는 분야중 하나 입니다

♥이제는 그때가 되어
귀신 메트릭스가 붕괴되어야 하는 시점이기에
하늘의 뜻을 얻어
귀신 메트릭스를 진리의 검으로
무지와 편견속에서 어두운 곳에 있던
귀신과 천마분들의 역할들을
빛으로 밝혀주고 있는 것입니다
귀신 메트릭스가 붕괴되기 시작하면
귀신과 관련된 대부분의 종교들이
붕괴되기 시작할 것이고
인류의 의식은 한단계 확장될것입니다

♥4차원 영계와 3차원 물질세계 사이의
중계 역할을 하는 무속인들은
상승하는 영혼에게는
반드시 이수해야 하는 전공 필수과목 입니다
무속인들의 대부분은 상승하는 영혼들인데
자신의 영혼의 진화 과정상
꼭 필요한 공부과정입니다

♥직업적으로 굿을 하는 무속인이 되거나
기감이 발달해서 어느날 갑자기
귀신들의 소리를 듣게돼 아는 소리를 하게돼
무속인의 길을 가는 분들이 많으신데
이것 또한 그 무속인들의 인생의 프로그램으로 이해해 주십시요
피할수도 없고
의지적으로 거부할수도 없는 운명을 가진 무속인으로 살아야 하기 때문입니다

♥이땅에 살고 있는 인류들은
무속인의 삶을 살아본적이 있는 사람이거나
지금 무속인으로 살고 있거나
앞으로 무속인의 삶의 경험이 남아있는 분들이십니다
누구나 한번쯤은 겪어야 하는
천상의 프로그램중 하나가 무속인의 삶입니다

♥그렇게 많은 무속인들이
우리 주변에 많이 있는 이유가
자기 삶의 프로그램을 자기 의식수준에서
아무것도 모르는 사람아가 되어
봉인이 된채
배우로서
상위자아의 아바타로서
연극으로서 최선을 다하고 있는 것입니다
베일속 메트릭스를 깨고 나오게 되면
우리 모두는 하나로 연결되어 있음을
알게 될것입니다

서로가 서로에게 힘이 돼주세요
그리고 친구가 돼주세요
서로가 서로에게
그리운 당신입니다




혐오성(시체,살인,인체실험등등) 및 성적인 글과 사진은 절대 게시를 금합니다.
-->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그로기 18-12-03 07:07
 
사이비 종교인 이세요 ?
 
 
Total 7,997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미스터리 게시판 개설 및 운영원칙 (23) 가생이 12-26 134169
7997 [전설] 아프리카의 신비한 존재들 (2) 위스퍼 00:09 507
7996 [초고대문명] 세계의 홍수 신화 (1) 위스퍼 12-15 472
7995 [음모론] 일가족을 살해한 뒤 범인이 한 엽기적인 행동들...세타… (1) 공포의겨 12-12 1908
7994 [괴담/공포] 10명의 아이를 임신한 것처럼 보이는 여인의 배에서 나… (7) 너구리다 12-10 3291
7993 [잡담] 2018 대한민국을 뒤흔든 사건 사고 TOP 5 공포의겨 12-07 2768
7992 [괴물/희귀] 너무 굶주려서 기괴하게 변한 노숙자 그리고 페이스북… 너구리다 12-05 3147
7991 [외계] 인류의 탄생과 종말을 지켜보는 외계인 TOP 5 (병맛주의 (1) 공포의겨 12-01 3869
7990 [괴담/공포] 아제르바이잔 조두순 사건 그리고 아버지의 복수 (2) 너구리다 11-29 3468
7989 [괴담/공포] 무속인과 귀신 메트릭스 1 (1) 이연74 11-28 2124
7988 [초현실] 투시로 방 고르기 SpeedHunter 11-25 2840
7987 [음모론] 일본 내에서도 잔혹하기로 손꼽히는 고베 연속 아동 … 공포의겨 11-25 4426
7986 [괴담/공포] 세계의 테러조직과 그들이 행한 악행 1탄 너구리다 11-23 2662
7985 [음모론] (실화) 후쿠시마 정화조 사건 공포의겨 11-21 5296
7984 [괴담/공포] 조상신과 풍수지리 이연74 11-20 2165
7983 [괴담/공포] LG가 만든 것 중 유일하게 좋았던 호러 스마트폰 광고. (3) 더퐁킹 11-20 3958
7982 [괴담/공포] 호저를 잘못 건드리면 생기는 현상 (5) 팜므파탈k 11-19 4219
7981 [괴담/공포] 무전여행 (1) 팜므파탈k 11-19 2284
7980 [초현실] 흉악범들의 마지막 정착지 팔열지옥 TOP 8 (2) 공포의겨 11-17 3924
7979 [초고대문명] 한국전쟁 당시 미국이 핵무기 사용을 안한 이유 (1) 선별2 11-16 4853
7978 [초고대문명] 프랑스혁명 원인 중하나인 미시시피회사 거품사건 (4) 선별2 11-16 2993
7977 [외계] 인류 역사상 가장 철학적인 천체사진 (2) 선별2 11-16 4454
7976 [초고대문명] 수도관을 이용해 뜨거운 물로 목욕했던 로마 병사들 (2) 선별2 11-16 3139
7975 [자연현상] 수평면에서 수직으로 세워진 땅 (1) 선별2 11-16 3215
7974 [괴담/공포] 밤길에 맞닥뜨린 사람이 아닌 것 (1) 선별2 11-16 2779
7973 [목격담] 인도 여행 중 생긴 일 선별2 11-16 3025
7972 [목격담] 사생팬에 의해 비극을 맞이한 여배우 선별2 11-16 3109
7971 [괴담/공포] 고시텔 할머니 이야기 선별2 11-16 2217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