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미스터리 게시판
 
작성일 : 19-02-18 15:31
[초현실] 성경으로 부정해 본 '신'의 존재 - 하느님은 존재하지 않는다?
 글쓴이 : hororo
조회 : 4,623  

https://youtu.be/Vk5v6I2hZQI


성경으로 하느님을 부정하는 영상입니다.
ㄱ독들이 달려들까 무서우니 실드좀...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나기 19-02-19 01:22
   
개독들은 성경 함 제대로 안읽어본 것들이예요
성경을 1번만 제대로 읽어도 개독이 될 수가 없어요
     
선댄스키드 19-02-19 12:14
   
혹시 성경은 읽어보시고 이러 말씀을? ㅎㅎ
불타는숨결 19-02-19 07:16
   
전지 전능하다 라고 써있는 시점에서 그냥 개소리죠. 과거 미래의 먼지 한톨마저 모든것의 시작과 끝을 알고있는 존재가 무언가 만들고 행하려 하겠습니까??  모든것을 가졌다는 소리는 아무것도 가진게 없다는 소리입니다.
도적 19-02-19 12:01
   
과학에 무지한게 아닐까요? 우주,은하계...아주 조금만이라도 관심을 가져서 하늘을 바라보면 저리 빠질거 같진 않을거 같은데..뭐 이미 신자들은 가망이 없겠지만서도
병든성기사 19-02-19 15:08
   
신을 부정하는 근거로 쓰기엔 유튜브 속 내용이 너무 편협한데...
     
hororo 19-02-19 15:51
   
신을 부정하지는 않습니다. 신의 존재 여부는 증명할 수 없는 부분이니까요. 다만 신에게 이상한 특성을 부여한 특정 종교의 신은 논리적으로 성립할 수 없음을 보인겁니다.
어허 19-02-20 01:12
   
종교를 믿는거 자체가 논리적이지 않는데 그걸 놀리적으로 설득하려니깐 설득이 않되는거에요
개들에게는 논리가 통할거 같았으면 이미 스스로 종교에서 벗어 났을거에요
wohehehe 19-02-20 21:14
   
신이란게 전형적인 '차고속의 드래곤'이죠.. 가장 황당한게 전지전능..전지전능인데 창조한 인간 이하 동물들의 구조 보면 한심한게 한두군데가 아님..인간이 기술 발달로 생명체 창조해도 이거보다 잘한다고 할정도..
정묘 19-02-24 02:44
   
하느님 따위 투명드래곤한텐 아무것도 아님.
리토토 19-02-24 04:02
   
성경이 초현실 아니면 신의 부존재가 초현실? 초현실 목록에 글을 실은 이유가?
축구중계짱 19-03-07 06:40
   
다 인간이 지어낸걸 진짜 모르는건가. ㅋㅋㅋ
42COBRA 19-03-07 15:45
   
종교는 표절의 역사인데..
기독교가 만들어지기 전 수천년까지 어떻게 예수 태어난 날짜부터
성경 내용의 래파토리까지 일치함.

관련영상
https://www.youtube.com/watch?v=6s6d3F1H69U
 
 
Total 8,085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미스터리 게시판 개설 및 운영원칙 (23) 가생이 12-26 137202
8085 [] 영혼의 파편 (2) 이해한다 07-15 2095
8084 [전설] 일본서기 안의 한국어 어머니 나무 (4) 풍림화산투 07-04 8518
8083 [잡담] 초능력으로 범죄자를 잡는다, 초인식자(Super-Recognizer) (1) 드라소울 07-04 2027
8082 [질문] 세계2차대전 연합군의 드레스덴 폭격 / 히틀러가 가장 … (3) 라하이나 07-02 3460
8081 [잡담] 내가 진짜 신기한거알려줄까? (10) 엑스1 06-24 5656
8080 [자연현상] 스톰 체이서, 토네이도를 쫒아서 (1) 드라소울 06-18 2802
8079 [초고대문명] 고대의 미스터리, 새로 발견된 나스카 지상화 드라소울 06-18 4240
8078 [자연현상] 신기한 심해 속 생명체들 (내셔널지오그래픽) (1) 드라소울 06-18 2624
8077 [음모론] 음모론이 현실로..? 딥스테이트(숨은 권력 집단)의 종… (12) 또또리요 05-22 9574
8076 [초고대문명] 고고학자도 풀지 못한 미스터리한 유물들 (1) schwarze 05-21 8628
8075 [음모론] 착한 사람[단편 소설] (5) 백수전찜 05-13 2535
8074 [초고대문명] 차원의 틈[단편 소설] (7) 백수전찜 05-13 2658
8073 [괴담/공포] 대구 계명대 장기 적출 사건 (12) 백수전찜 05-13 7298
8072 [음모론] 오카다 나나 감금사건 (1) 백수전찜 05-13 4494
8071 [질문] 영혼이란게 진짜 있을까요? (14) 고수열강 05-13 2865
8070 [괴담/공포] 미스테리 악마의 방탈출~ (3) 문제적남자 05-04 4722
8069 [괴물/희귀] 조선시대에 발견된 인어 (6) 밝은노랑 04-29 9946
8068 [괴담/공포] 지옥도(地獄島) (6) 튤립 04-22 9291
8067 [괴담/공포] 새 여친의 엄마가 날 안 좋아하는 것 같다 (6) 튤립 04-22 7827
8066 [괴담/공포] 심야의 어두운 숲 (1) 튤립 04-22 2519
8065 [목격담] 영국왕 리처드 3세의 은총을 받은 축구팀 (4) 튤립 04-22 3350
8064 [목격담] 조현병 환자와의 말싸움 (7) 튤립 04-22 5411
8063 [잡담] 유가 하락의 비밀 (3) 도르메르 04-22 3615
8062 [음모론] 그들과의 대화 EP 04 : 이~ 치매? (완결) (6) 진빠 04-21 1249
8061 [음모론] 그들과의 대화 EP 03 : 암 그렇고 말고.. (1) 진빠 04-21 968
8060 [음모론] 그들과의 대화 EP 02 : 페이스부킹 (2) 진빠 04-21 1013
8059 [음모론] 그들과의 대화 EP 01 : 쥐라기 농원 (1) 진빠 04-21 1420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