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미스터리 게시판
 
작성일 : 19-05-13 03:01
[질문] 영혼이란게 진짜 있을까요?
 글쓴이 : 고수열강
조회 : 982  

영화나 드라마에서는 죽고나서 귀신들 끼리 막 만나고 하잖아요,.

제가 교통사고 난적이 있는데  기절할 때  느낌이

그냥 정전 되는 거 같이 순간적으로 안보이고 캄캄해지던데  

그리고 정신 차리니까  스물 몇시간 지났다고 하던데...

전 영혼이란게 없는거 같아요.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khikhu 19-05-13 03:09
 
물어봐 봐야....
흩어진낙엽 19-05-13 08:05
 
신 영혼 이런거 없음

인간이 만들어낸 허상이라고 생각함
안녕히히 19-05-13 14:36
 
귀신을 봤다는 사람은 다 뻥치는 걸까요?
래퍼 19-05-13 14:54
 
현생인류인 호모사피엔스가  대략 20만년전에 나타났으니까
그때부터 지금까지 죽은 사람중 1%만 귀신이 됬어도 수천억 귀신이 구천을 떠돌아야 되는데
왜 안보일까요
wohehehe 19-05-13 23:19
 
귀신 없죠.. 귀신이있다면 공돌이 출신 귀신도 당연히 있을텐데 그놈들이 가만히 있겠어요? 보인다는거 알면 당연히 친구나 동료들에게 가서 사후세계 있다고 하겠죠. 만약 죽은 귀신이 지능이 없다면..흔한 귀신을 봤다는 내용이 다 뻥이란거죠..귀신 봤다는 내용보면 죄다 귀신은 나름 지능을 가진 행동을 하거든요..
광주코봉이 19-05-16 15:09
 
육체는 잠시 영혼을 담는 그릇에 불과합니다
영혼이 있다는 가장 체험하기 편한게 꿈입니다
영혼이 없다면 꿈을 꿀일이 있을까요???
그럼 사람이 죽으면 영혼이 어디로 갈까요
그 수많은 사람들의 영혼은요? 라고 물으실건데
영혼이 꼭 이곳 지구에만 있어야한다고 생각하지 마세요
인간의 지식이 과학적인 직식이 세상의 진리라고 편협하게 묶어 버리면 모든게 미스테리에 의문으로 남겠죠
인간이 알고있는 직식들은 우주적으로 봤을때 0.1%의 진실도 모르고 있다고봅니다
그거아시나요 지구 해양동식물들중 인간이 제대로 파악한 종이 5%밖에 되지 않는다는 것을요
말이 옆으로 갔습니다만
영혼은 있습니다 그리고 신이라는 존재는 우리 자체입니다
아주 미미한 %이지만 우리들의 영혼이 신이라는 조물주의 일부인것이죠
그래서 항상 영혼을 깨끗이하고 깨달으려 노력하며 살아가야 하는것입니다
     
wohehehe 19-05-17 20:59
 
꿈은 뇌의 활동중 하나고 영혼과 상관이 없는데요..그냥 뇌가 반쯤 잠이든 상태죠..그래서 기절이라는걸 하면 꿈도 안꿉니다.
     
ntg44 19-05-18 23:54
 
영혼이 있었으면 좋겠다, 있어야만 한다는 마음이 잘 느껴지는 글입니다만..
실제로는 없습니다
와니 19-05-23 00:22
 
영혼이 있다 없다. 그 누가 알겠습니까.
아직 인류의 지식 수준은 전 우주적으로 봤을 때 미미한 수준인걸요.
아니 쓰고 있는 보이고 만져지는 육체 마저  100퍼 모르는데 영혼 타령은 아직 이른 듯 합니다.
아는 것보다 모르는 것이 어마 어마하게 많은 인류입니다.
민민 19-05-25 04:14
 
영혼의 정의에 따라 답은 달라지겠지만,
인간 혹은 생명체를 이루는 본질적인 의미로 본다면, 일종의 에너지 비슷한 혹은 에너지 그 자체를 영혼이라 볼 수도 있다고 생각합니다만, 흔히 종교에서 말하는 인체라는 그릇에 담긴 본체 같은 개념은 절대 아니라고 봅니다.
 
 
Total 8,077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미스터리 게시판 개설 및 운영원칙 (23) 가생이 12-26 136309
8077 [음모론] 음모론이 현실로..? 딥스테이트(숨은 권력 집단)의 종… 또또리요 05-22 1634
8076 [초고대문명] 고고학자도 풀지 못한 미스터리한 유물들 schwarze 05-21 1728
8075 [음모론] 착한 사람[단편 소설] (3) 백수전찜 05-13 1073
8074 [초고대문명] 차원의 틈[단편 소설] (5) 백수전찜 05-13 1049
8073 [괴담/공포] 대구 계명대 장기 적출 사건 (6) 백수전찜 05-13 2690
8072 [음모론] 오카다 나나 감금사건 백수전찜 05-13 1626
8071 [질문] 영혼이란게 진짜 있을까요? (10) 고수열강 05-13 983
8070 [괴담/공포] 미스테리 악마의 방탈출~ (1) 문제적남자 05-04 2954
8069 [괴물/희귀] 조선시대에 발견된 인어 (4) 밝은노랑 04-29 6566
8068 [괴담/공포] 지옥도(地獄島) (6) 튤립 04-22 6775
8067 [괴담/공포] 새 여친의 엄마가 날 안 좋아하는 것 같다 (4) 튤립 04-22 5708
8066 [괴담/공포] 심야의 어두운 숲 (1) 튤립 04-22 1701
8065 [목격담] 영국왕 리처드 3세의 은총을 받은 축구팀 (4) 튤립 04-22 2142
8064 [목격담] 조현병 환자와의 말싸움 (6) 튤립 04-22 2951
8063 [잡담] 유가 하락의 비밀 (3) 도르메르 04-22 2221
8062 [음모론] 그들과의 대화 EP 04 : 이~ 치매? (완결) (5) 진빠 04-21 800
8061 [음모론] 그들과의 대화 EP 03 : 암 그렇고 말고.. (1) 진빠 04-21 591
8060 [음모론] 그들과의 대화 EP 02 : 페이스부킹 (2) 진빠 04-21 639
8059 [음모론] 그들과의 대화 EP 01 : 쥐라기 농원 (1) 진빠 04-21 900
8058 [괴담/공포] 소름돋는 일본 오사카 호텔 괴담 (1) 스릴사 04-17 3928
8057 [과학이론] 인간의 CPU (3) 도르메르 04-15 5360
8056 [외계] 나사의 허블 망원경으로 찍은 목성의 오로라 ~ (10) 별찌 04-14 4864
8055 [음모론] [충격실화] 군산 원룸 동거녀 살해사건 스릴사 04-13 3888
8054 [괴담/공포] [충격실화] 국내외 10대 싸이코패스 살인사건 스릴사 04-12 2235
8053 [목격담] 19세기 페르시아 최고의 미녀 (6) 도르메르 04-12 5593
8052 [괴담/공포] 미국 유명 탐험동굴이 폐쇄된 이유 (2) 도르메르 04-11 3799
8051 [초현실] 참다운 자기 자신에 대한 명언 좋은글.jpg (2) 화산1 04-10 1470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