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미스터리 게시판
 
작성일 : 19-05-22 13:10
[음모론] 음모론이 현실로..? 딥스테이트(숨은 권력 집단)의 종교, 공산주의
 글쓴이 : 또또리요
조회 : 11,198  

미국에서 폭발적인 인기를 끌고 있는 Edge of Wonder라는 프로그램의 <숨은 권력 집단의 종교, 공산주의> 시리즈. 

'공산주의가 종교라고? 표현 신박한데...' 하면서 보다가 공유각이란 생각이 들었습니다. 


아래 링크 주소 있고, 한글 자막 서비스 있네요.  



에피소드 1 왜 공산주의가 숨은 권력 집단의 마인드 컨트롤 종교인가
https://www.youtube.com/watch?v=Q3exFTTQHFY

에피소드 2 공산주의 뒤에 숨겨진 비밀 사회
https://www.youtube.com/watch?v=YitTdmzFF90&t=1285s

에피소드 3 사회주의 : 불편한 진실
https://www.youtube.com/watch?v=uglrjNA4DGE&t=190s

에피소드 4 러시아 혁명 : '딥스테이트' 공산주의의 숨겨진 기원
https://www.youtube.com/watch?v=fY6nhEU0uXM&t=265s

에피소드 5 중국 공산주의 : 숨은 권력 집단 '악의 화신' 
https://www.youtube.com/watch?v=Led0Un9uiIc



요약. 

1. 히틀러는 로스차일드 가문의 자식이었다. (영상 확인 바람)

2. 상위 13위 가족은 공산주의 자금줄인데, 이 집안들은 애를 비밀리에 낳아서 다른 집에 입양보내는 게 관습이었다. 신분 세탁 후 중요한 일 시킬라고.

3. 마르크스가 쓴 공산당 선언은 아담 바이스하우프트가 세운 계획을 업데이트한 내용에 불과하다. 

4. 초기 공산주의 강령에는 사탄이라는 말이 자주 나왔다가 나중에 무신론으로 대체됐다. 

5. 사회주의 운동의 대부 솔 앨린스키는 악질 마피아와 절친이었다. 앨린스키는 힐러리와 오바마의 스승이다. 또, 부시가 베트남전 옹호하는 발언할 때 마다 학생들한테 KKK 옷 입고 가서 부시를 지지하는 척 하라고 알려줘서 부시는 좆됐다.   

6. 민주사회당, 민주사회주의 용어 쓰는 사람들은 수상하다. 

7. 러시아에 붉은 혁명이 일어나기 전, 러시아 황실에는 최태민 같은 존재가 있었는데 '채찍질하는 자들'이란 비밀 종교 단체 일원인 라스푸틴이 쥐락 펴락 했다. 이 라스푸틴이 공산주의 바탕을 깜. 

8. 식인 풍습, 중국은 지옥이었다. 

9. 공산주의 & 숨은 권력 집단의 목적은 인간의 신체가 아닌 영혼을 파괴시키는 것이다. 


10. 사회주의의 목적은 오직 단 하나 공산주의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가우가멜라 19-05-30 06:34
   
개독들 또 열일하네..
정묘 19-05-30 19:23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최태민이 그래서 공산주의자라는 건가...
박정희가문이 공산당이였군.
뭘꼬나봐 19-06-07 00:46
   
지구 인구가 넘치는데 , 뭔가터질듯,,ㅋㅋㅋ
군텅 19-06-07 00:49
   
음...
카라반 19-06-07 16:42
   
이건 무슨 싸움이라고 해야하나....
사바나 19-06-09 15:56
   
이런거에 혹한다는것부터 이미 상태가....
떡하나 19-06-17 05:46
   
개독들은 지구평면설이나 쓰지

뭘 또 이런것까지.

싸구려 마약에 쩌든 개독.

종교는 마약이라는 마오쩌뚱 말이 딱 맞어.
스랜트 19-06-17 13:05
   
주변에 보면 음모론에 잘 빠지는 사람들이 있죠..
beebee 19-06-17 15:40
   
개독 ㅅㅂ 우리나라에 개독만 없었더라도!
유사종교 종교 같지도 않는 개독
무좀발 19-06-26 23:44
   
지금 독일 여자총리 메르켈이
히틀러의 숨켜빈 달이라고 주장하던 부류도 있다는데....
무좀발 19-06-29 20:17
   
지구에는 관리자들이 있다...
이들이 세상의 모든 돈과 종교를 장악하고 있다..
사바나 19-07-05 17:10
   
어째 최통령 빨러들 얘기같은데
 
 
Total 8,245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미스터리 게시판 개설 및 운영원칙 (23) 가생이 12-26 138291
8245 [괴담/공포] 서대문 형무소 견학 때 겪었던 일 팜므파탈k 10-23 361
8244 [괴담/공포] 피시방 의 비밀 팜므파탈k 10-23 325
8243 [괴담/공포] 흉가, 그 외.. 팜므파탈k 10-23 193
8242 [괴담/공포] 라면 한 그릇 팜므파탈k 10-23 209
8241 [괴담/공포] 수박 팜므파탈k 10-23 122
8240 [괴담/공포] 손님 팜므파탈k 10-23 103
8239 [괴담/공포] 노래방에서 팜므파탈k 10-23 132
8238 [괴담/공포] 무서운 알바생 팜므파탈k 10-22 638
8237 [괴담/공포] 친한친구 (1) 팜므파탈k 10-22 398
8236 [목격담] 밤 낚시 (2) 냉이먹고냉 10-21 608
8235 [괴담/공포] 신혼집 팜므파탈k 10-21 658
8234 [괴담/공포] 장례식장에서 팜므파탈k 10-21 499
8233 [괴담/공포] 에스컬레이터 사고 (1) 팜므파탈k 10-21 555
8232 [괴담/공포] 학대가 부른 범죄 (2) 팜므파탈k 10-21 516
8231 [괴담/공포] [실화] 혈액형 살인사건 (2) 팜므파탈k 10-21 461
8230 [괴담/공포] 식인종 징가여왕 (6) 팜므파탈k 10-19 2211
8229 [괴담/공포] ㅈㅅ우물 (3) 팜므파탈k 10-19 1364
8228 [괴담/공포] 원양어선 (2) 팜므파탈k 10-19 1098
8227 [괴담/공포] 물 웅덩이 계곡 팜므파탈k 10-19 783
8226 [괴담/공포] 거울 (2) 팜므파탈k 10-19 595
8225 [괴담/공포] 배달 아르바이트 (1) 팜므파탈k 10-19 673
8224 [괴담/공포] 누구일까 (1) 팜므파탈k 10-19 608
8223 [괴담/공포] 공포만화 화분 43화 (완결) (6) 팜므파탈k 10-17 1215
8222 [괴담/공포] 공포만화 화분 41.42화 (1) 팜므파탈k 10-17 863
8221 [괴담/공포] 공포만화 화분 39.40화 (1) 팜므파탈k 10-17 956
8220 [초현실] (펌) 설리 사주풀이 - 2017년 작성된 2019년도 운명 (18) 유전 10-16 3941
8219 [목격담] 제사 시간이 바뀐 이유 (4) 세넓돌많 10-15 1546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