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미스터리 게시판
 
작성일 : 19-08-18 16:28
[자연현상] Strange sound
 글쓴이 : 이멜다
조회 : 2,093  

간혹 전세계에 걸쳐서 어딘가로부터 괴기스러운 소음이 들린다는 보고가 있다북유럽의 침엽수림 오지에서부터 뉴욕 시 한복판에 이르기까지 발생 장소도 다양하다. 일본에서도 심야 도쿄 한복판의 상공에서도 들린적이 있으며 도쿄보다는 아오모리현 하치노헤 주변에서 더 많이 들린다고 하며 이외에 센다이 주변에서 자주 들린다는 의견이 있다.[1] 국내에서도 대구광역시와 수도권의 서울특별시성남시 이천시 및 주문진 에서 괴음이 울린 바 있다. 다만 그 소음의 느낌은 거의 비슷비슷하며, 언론에도 나름대로 빈번하게 노출되고 있는 상태. 소리는 대략 드래곤이나 고질라의 낮은 숨소리(…) 내지는 신시사이저로 만들어 낸 전자음 같은 느낌. 간혹 트럼펫 소리 같은 소리가 나기도 한다.[2]

뉴질랜드멕시코미국스코틀랜드잉글랜드싱가포르홍콩일본중화인민공화국칠레브라질아르헨티나핀란드체코우크라이나터키 등 여러곳에서 나타난 소리이며 심지어 한국에서도 자주 나타난다. 이 소리를 들은 사람들 중엔 수면장애, 피로코피, 빠른 심장박동 등의 이상 증상이 나타난다고 호소하는 사람들도 있다. 다만 소리 그 자체 때문이 아니라 이로 인한 스트레스노이로제 등등 때문이었을 가능성이 높다.[3]

뉴질랜드 웰링턴에선 며칠 간 이상한 소리가 지속적으로 들려 조사 중이라고 밝히기도 하였다관련 기사.








전세계적으로, 그러나 특히 미주대륙과 유럽권, 일본의 미야기현 센다이시 주변 태평양 연안지역을 중심으로 the Hum이라고 통틀어서 부르는 은근한 울림이 보고되고 있다. 이런 소리로 인한 피해를 호소하는 사례가 많이 발생하는 지역 이름을 앞에 붙이는 경우가 많다. Bristol Hum, Taos Hum 같은 식이다 영어 위키백과. 모든 사람이 다 들을 수 있는 것은 아니며, 전체 인구의 2% 정도에 불과한 일부 예민한 사람들은 30 ~ 80Hz 정도의 매우 낮은 주파수에서 들릴 듯 말 듯하게 지속되는 허밍 사운드를 들을 수 있다고. 물론 못 듣는 사람들은 회의적인 입장을 갖고 있지만, 들을 수 있는 사람들에게는 이것이 심각한 스트레스 요인이라서, 심지어 영국에서는 이것 때문에 세 명이나 ()했다고 한다. 주요 원인으로는 인간이 만든 기계적 소리라는 설이 있다. 이 현상이 세계적으로 봤을 때, 1970년대 이후에 주목받기 시작했으며, 특히 산업화되지 않은 개도국들에서는 잘 발견되지 않는다는 점과도 연결되어 있다. 그외에도 그냥 이명의 한 종류라는 설, 일부 생물의 구애 소리(mating call)라는 설, 일부 사람들의 감각신경에 관련된 현상이라는 설, 혹은 이도저도 다 아니고 그냥 집단 히스테리일 뿐이라는 설 등 여러 가지 설들이 난무했다.

과학동아에서 이와 관련된 네이버캐스트를 썼는데, 이에 따르면 허밍 사운드는 프랑스 국립해양개발연구소에 의해 어느 정도 정체가 밝혀졌으며, 그것이 장주기중력파(infragravity wave)에 의해 발생한다는 것이 확인되었다. 극히 미세한 지진파인 이 진동의 주기는 30초 이상이며, 그 주파수는 0.03Hz밖에는 되지 않지만, 지형이나 특정 지역의 국소적 원인에 의해 이것이 증폭되어 민감한 사람에 한해 그 소리를 들을 수 있게 된다는 것. # 험에 대한 연구 덕분에 뜻밖에도 해양학이나 지진학 분야에 상당한 발전이 이루어졌다고 한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Total 8,337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미스터리 게시판 개설 및 운영원칙 (23) 가생이 12-26 139344
8337 [잡담] "연애·성관계·결혼·출산 모두 거부"…'4B'를 … (4) 유전 01-26 2378
8336 [잡담] 일본의 만화적 세계관에 갇힌 철학적 의식구조 (2) 유전 01-25 1670
8335 [초현실] 성모 마리아 상이 서쪽에서 온 까닭은? (2) 유전 01-19 2194
8334 [질문] 석가와 미륵은 누구의 종인가? (3) 유전 01-14 2570
8333 [초현실] 병원에 귀신이 많다고 생각합니다. (8) 원형 01-11 2817
8332 [목격담] 소름돋은 썰 (2) 진국아빠 01-05 3540
8331 [과학이론] (SBS)구충제 꼭 먹어야할 이유?기생충 충격영상 암유발 (12) 유전 01-02 5955
8330 [잡담] 라캉, 정신분석학 - 상상계, 상징계, 실재계 (5분 뚝딱 … (2) 유전 01-01 1071
8329 [초현실] 정감록과 격암유록의 "살아자수 소두무족" 추가 해석 유전 12-31 1217
8328 [초현실] 석가모니와 예수가 설명한 최후의 심판 (3) 유전 12-28 3161
8327 [초현실] 중국의 4대 예언서와 세계의 대세 (4) 유전 12-26 4317
8326 [목격담] 밑에 군대글보고 제가 겪은 이야기 한번... (2) 복수 12-14 2337
8325 [잡담] 군대에 귀신 목격담이 많은 이유가 뭘까요? (42) 세넓돌많 12-10 4122
8324 [잡담] 사람(Salam)이 꽃 보다 아름다워 - 킹 크림슨의 에피탑(… (4) 유전 12-04 2469
8323 [과학이론] 개구충제로 암치료가 되는 이유 (19) 유전 11-28 9499
8322 [괴담/공포] 둘팔초소의 야간근무 (1) 세넓돌많 11-25 2702
8321 [과학이론] 흥미로워한다는 시뮬레이션 다중우주 (1) 유전 11-23 3419
8320 [괴담/공포] [일본실화][영상]자고 있던 엄마를 느닷없이 토막내서 … (3) horrorguard 11-19 5266
8319 [초현실] 유전의 꿈 이야기 (3) 유전 11-18 1894
8318 [초현실] 한반도 예언 - 대도인 이야기 (4) 유전 11-17 4753
8317 [괴담/공포] [사진/ 영상][일본] 일본에서 살아있다고 불리는 기괴… (2) horrorguard 11-15 4128
8316 [괴담/공포] [일본][끔찍실화영상]여동생이 빡치게 한다고 기어이 … (2) horrorguard 11-11 5689
8315 [괴담/공포] 집 주인 (짤 주의) (3) 팜므파탈k 11-11 5082
8314 [괴담/공포] 가족여행 (1) 팜므파탈k 11-11 1314
8313 [괴담/공포] 무서운 이야기 (1) 팜므파탈k 11-11 1260
8312 [괴담/공포] (공포만화) 벽의 구멍 (3) 팜므파탈k 11-11 1988
8311 [괴담/공포] 머리카락 (1) 팜므파탈k 11-11 821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