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뉴스
HOME > 뉴스 게시판 > 국내뉴스
 
작성일 : 17-01-12 16:38
[정치] 30년 청와대 경호원 "관저근무? 더 이상 헛소리 마라 "
 글쓴이 : 아로이로
조회 : 764  

김대중·노무현 두 대통령 두고는 "어느 국가원수보다 열심히 일했던 분들"

[한겨레] 박근혜 대통령이 자신의 ‘세월호 7시간 행적’을 해명하는 과정에서 김대중 노무현 등 전직 대통령들도 ‘관저 정치’를 했다고 주장하자 30년 경력의 전직 청와대 경호부장이 “역사를 왜곡하지 말라”며 정면으로 반박하고 나섰다.

주영훈 전 청와대 경호부장 페이스북 갈무리

주영훈 전 청와대 경호부장은 지난 10일 대통령 대리인단이 ‘세월호 7시간 대통령 행적’(▶바로가기 [전문] 박근혜 대통령이 밝힌 ‘세월호 7시간’)을 헌법재판소에 제출하자 자신의 페이스북에 글을 올려 “김대중, 노무현 대통령을 경호했던 사람으로서 진실을 호도하는 짓을 결코 묵과할 수 없다”며 이같이 적었다.

주 전 부장은 “김대중, 노무현 전 대통령은 물론 5공화국에서부터 이명박 정부까지 등·퇴청을 안 한 대통령은 아무도 없었다”며 “퇴청 후 심야에 전자 결재한 서류와 시간이 이를 증명한다”고 말했다. 주 전 부장은 이어 “김대중, 노무현 두 전직 대통령은 내가 경호실에서 근무했던 30년 동안 겪은 국내외 어느 국가원수보다 열심히 일했던 분들”이라며 “청와대는 아무리 궁해도 더 이상 헛소리하지 마라”고 경고했다.

주 전 부장은 또 “현 경호실에도 그 당시 그분들을 (김대중, 노무현 전 대통령) 등·퇴청시켜드린 경호관들이 있다. 그들 보기가 부끄럽지 않은가”라고 반문하기도 했다.

그는 마지막으로 박근혜 대통령을 향해 “정말 나쁜 대통령이고 사악한 무리다”라고 덧붙였다.

앞서 지난 10일 박근혜 대통령 측 탄핵심판 대리인단은 헌재에 제출한 ‘세월호 7시간 대통령 행적’에 대한 답변서에서 박근혜 대통령이 세월호 참사 당일 관저에서 재택근무를 했다는 주장에 대한 비난을 의식한 듯 “김대중·노무현 두 전직 대통령도 평소 관저에서 집무할 때가 많았다”며 “박근혜 대통령은 특히 관저에 거주하는 가족이 아무도 없어서 다른 대통령보다 더 관저와 본관, 비서동을 오가며 집무하는 경우가 많았으므로 박 대통령에게는 관저가 ‘제2의 본관’일 수도 있다”고 주장한 바 있다.

글을 쓴 주영훈 전 부장은 청와대 경호실에서 30년 이상 근무했으며, 노무현 대통령의 퇴임 뒤에는 봉하마을 사저로 내려가 가장 근접한 거리에서 대통령을 보좌했었다.

이하는 주영훈 전 청와대 경호부장 글 전문

주영훈 전 청와대 경호부장 페이스북 갈무리

박근혜 대통령은 자신의 관저 '재택근무'를 주장하며 '김대중, 노무현 전 대통령도 재택정치'를 했다고 주장한다. 김대중, 노무현 대통령을 경호했던 사람으로서 진실을 호도하는 짓을 결코 묵과할 수 없다. 두 전직 대통령은 물론 5공화국에서부터 이명박정부까지 등퇴청을 안 한 대통령은 아무도 없었다.

특히 김대중, 노무현 두 분 대통령은 내가 경호실에서 근무했던 30년 동안 겪은 국내외 어느 국가원수보다 열심히 일했던 분들이다. 건강이 허락하는 한 일반 공무원보다도 더 열심히 일했던 분들이다. 퇴청 후 심야에 전자 결제한 서류와 시간이 이를 증명한다.

청와대는 아무리 궁해도 더 이상 헛소리 하지마라!

고인들을 욕되게 하는 짓이고 역사를 왜곡하는 짓이다. 기록이 있고 함께 일했던 사람들이 있다. 현 경호실에도 그 당시 그 분들을 등퇴청시켜드린 경호관들이 있다. 그들 보기가 부끄럽지 않은가.

정말 나쁜 대통령이고 사악한 무리다!

강민진 기자 mjkang@hani.co.kr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Total 93,498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사진을 첨부해 주세요 (1) 가생이 05-29 201452
공지 [공지] 뉴스게시판 운영원칙(2014.05.29) (27) 흰날 03-15 173677
93497 [정치] 洪 "댓글수사 충견 검사들, 4년 뒤 구속 안된다는 보장 있나"(… (5) llllllllll 19:22 462
93496 [사회] 美·中 잠들었던 독립운동가 유해 고국 품에…李총리 직접 주… (13) MR100 15:30 1431
93495 [정치] 中대사관, 韓의원들 '카톡 소집' 논란. (63) 스쿨즈건0 07:37 5553
93494 [세계] "위안부 성의있게 사죄"UN권고에…日"부끄러울것 하나도 없다" (10) 스쿨즈건0 07:23 1251
93493 [세계] 데이트중 방귀 참다 숨진 10대…'이색 NGO' 탄생… (7) 스쿨즈건0 07:13 2423
93492 [경제] 삼성 이재용 저격한 사촌 정용진 신세계부회장..아이폰X 예찬 (17) 고단수 11-17 2901
93491 [IT/과학] 원전 지진대책 지지부진..침수 막을 '방수문' 한곳도 … (5) 호연 11-17 599
93490 [세계] 유엔 인권위 "일본은 한국 위안부 피해자에게 성의 있는 사과… (3) MR100 11-17 1462
93489 [정치] ‘포항지진’ 발언 논란 휩싸인 류여해 “가짜뉴스 엄중 대응… (20) 허거닭 11-17 2566
93488 [사회] 한중, EEZ내 상대국 입어규모 1천500척으로 감축 합의(종합) (9) llllllllll 11-17 1912
93487 [정치] 류여해, 자치분권 강연하는 김제동 비아냥 "직업이 뭐죠…천… (13) MR100 11-17 1836
93486 [사회] 손석희 JTBC사장 "MBC사장 나설 생각 없다" (22) 아로이로 11-17 1867
93485 [사회] 법원, 최순실·안종범 구속영장 재발부.."도주 우려" (1) 아로이로 11-17 482
93484 [사회] [단독] "120억 다스로 복구" 지시한 특검…비자금 덮었나 (4) 모라카노 11-17 707
93483 [사회] [단독] MB, 당선인 시절 '다스 비자금 수습' 직접 지시 (1) 모라카노 11-17 301
93482 [정치] "이명박 '다스' 비자금 조사해달라" 경찰에 수사의뢰 (2) 아로이로 11-17 557
93481 [정치] 檢, 국정원 회계장부 확보…'최경환 1억' 적혀있어 (1) MR100 11-17 253
93480 [정치] '노무현자살'·'검경힘내요'…방위사업청, 퀴즈… (11) 산너머남촌 11-17 1298
93479 [사회] 이영학 첫 공판 "무기징역만 피하게 해달라" llllllllll 11-17 306
93478 [경제] ‘3분만에 매진’ 아이폰X, 국내예판 흥행폭발..물량부족 우려 (4) 고단수 11-17 531
93477 [경제] 아이폰X· 닌텐도 스위치..TIME지 '올해의 발명품 25선' … 고단수 11-17 374
93476 [정치] 한국당 류여해 “포항지진, 文 정부에 하늘이 주는 경고” (14) Kard 11-17 1174
93475 [정치] 강만수 전 산업은행장 2심서 징역 5년2개월…형 늘어 (3) MR100 11-17 557
93474 [정치] [단독]檢, 국정원 회계장부 확보..'최경환 1억' 적혀있… (4) 호두룩 11-17 568
93473 [정치] 한국당 "文대통령 친위대가 포털 여론조작…대응 방침" (19) llllllllll 11-17 1265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