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뉴스
HOME > 뉴스 게시판 > 국내뉴스
 
작성일 : 17-01-12 16:43
[정치] 반기문, MB와 전화통화…'제3지대' 논의
 글쓴이 : 아로이로
조회 : 484  

© 제공: CBSi Co., Ltd.귀국을 앞둔 반기문 전 유엔 사무총장이 지난 1일 이명박(MB) 전 대통령과 통화한 사실이 뒤늦게 확인됐다. 반 전 총장이 당분간 특정 정당에 입당하지 않고, 제3지대에 머물겠다는 뜻이 전화통화를 통해 전해진 것으로 알려졌다.

여권 관계자는 12일 "반 전 총장과 통화한 MB의 반응이 '아마 특정 당으로 가지는 않을 것 같더라'는 것이었다"고 전했다. 반 전 총장이 귀국 후 설 연휴까지 특정 정당이나 정치인과 연대하거나 손을 잡지 않을 것으로 알려진 가운데 이 같은 뜻을 MB에게 사전 통보하고 논의했음을 알려주는 정황이다.

반 전 총장 측은 당초 같은 날 김대중 전 대통령의 미망인 이희호 여사, 노무현 전 대통령의 권양숙 여사 등과 전화로 새해 인사를 한 사실을 공개했다. 반 전 총장은 박근혜 대통령과는 통화하지 않았다.

하지만 정작 MB와의 새해 인사를 나눈 사실은 알리지 않았다. 조직 기반이 없는 반 전 총장의 배후세력이 MB 측이라는 지적이 이어지면서 두 사람이 가까운 관계로 인식되는 것을 꺼려했기 때문으로 풀이된다.

반 전 총장이 기존 여권의 새누리당 등에 입당하지 않겠다는 것은 제3지대에서 대선 선거연대를 위한 세 규합에 나설 것이란 관측을 뒷받침한다.

정치권에선 김종인 전 대표를 비롯한 민주당의 비문(非文), 국민의당 박지원 전 원내대표, 손학규 전 민주당 대표와 정의화 전 국회의장 등 제3지대를 반 전 총장이 손잡을 수 있는 세력으로 보고 있다.

반 전 총장 캠프 소속 이상일 전 의원도 "새누리당이나 민주당에 들어갈 가능성은 높지 않다"고 말했다.

반 전 총장이 입당보다 빅-텐트를 선호한다는 통화 내용이 전해지면서 바른정당도 적극적인 영입 작업으로부터 일단 거리를 두면서 독자적인 대선 후보를 먼저 선출하는 쪽에 무게를 두고 있다.

바른정당의 한 중진 의원은 CBS노컷뉴스와의 통화에서 "우리 손으로 독자 후보를 만드는 것이 당면한 중대 목표"라며 "당의 주목도 및 지지도가 낮아지는 상황을 극복하기 위해서라도 당분간 반 전 총장과 대립각을 세우고 검증하는 작업을 시도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같은 맥락에서 오는 24일 예정된 창당행사에서 유승민 의원과 오세훈 전 서울시장, 남경필 경기지사, 원희룡 제주지사 등 당내 주자들이 별도의 정견 발표를 하는 이벤트를 기획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Total 92,373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사진을 첨부해 주세요 (1) 가생이 05-29 198295
공지 [공지] 뉴스게시판 운영원칙(2014.05.29) (27) 흰날 03-15 171623
92372 [정치] '비리 연루' 조사받던 도태호 수원부시장…숨진 채 발… afterlife 23:24 60
92371 [사회] 정부, 5년 내 미세먼지 30% 감축안 내놨지만…중국발은? (2) 다잇글힘 22:14 295
92370 [정치] [단독] 광주 투입된 무장헬기, 노태우가 작전 통제했다 호두룩 22:11 348
92369 [경제] 민간 발전회사, '석탄→LNG' 전환 방침에 강력 반발 (2) 다잇글힘 22:05 220
92368 [세계] 일본에게만 특권주는 미일원자력 협정 자동연장될 듯 다잇글힘 22:01 385
92367 [정치] 박 전 대통령 지지자들, 유엔 인권단체에 탄원서 제출 (3) 다잇글힘 21:51 313
92366 [세계] 중국 해커 '놀이터' 된 독일..74조원 규모 기술 뺏기고… (2) 다잇글힘 21:47 498
92365 [기타] 국정원 '댓글부대' 팀장 일부 사망…檢, 여론조작 게시… (3) afterlife 21:23 382
92364 [사회] "좌파 대응 SNS 전사 구한다"…'폰 의병대' 공개 모집 中 (4) samanto.. 21:16 311
92363 [정치] 집가던 여고생 개에 물려 응급실행..견주는 '나몰라라' (13) 호두룩 20:12 1120
92362 [사회] 도태호 수원 제2부시장 숨진 채 발견…저수지에 투신(종합) (9) llllllllll 18:12 943
92361 [사회] 文대통령, 反부패 사정드라이브 공식화…"권력형 비리부터 시… (2) llllllllll 18:07 633
92360 [정치] 제주농지 4년간 여의도 면적 7배 사라져 gaevew 17:57 498
92359 [세계] 日 "韓정부, 위안부 추모비 설립은 한일합의 위반" (10) 스쿨즈건0 16:58 1618
92358 [사회] 통역 여대생에게 음란사진 보낸 중국인 화가. (1) 스쿨즈건0 16:48 1416
92357 [사회] 프로파일러가 본 서해순 인터뷰 (3) 오비슨 16:26 1022
92356 [정치] '김명수 인준'당론 채택않은 안철수,알고보니 부산고 … (6) 모라카노 15:56 693
92355 [정치] 장제원 “노무현 전 대통령 상여에 한풀이 하는 것 중단해야… (2) 모라카노 15:56 519
92354 [정치] 정진석 "문성근·김미화, MB시절 밥 굶었나" (8) 모라카노 15:55 747
92353 [정치] 육사 출신 국가기관 수뇌부가 댓글 작업 진두지휘 (2) 정로환 15:37 375
92352 [IT/과학] 러시아 부부, 20년간 30명 살해하고 '인육파티' (8) 뭐꼬이떡밥 15:33 1021
92351 [기타] 북한, 한국 방산업체 해킹으로 SLBM기술 급진전 (6) 꿀꾸라 14:38 942
92350 [사회] '다스는 이명박 회사' 문서들은 증언한다 (5) 정로환 14:05 669
92349 [정치] 장제원, 조기숙 겨냥.."盧 죽음, 가족·측근인 여러분 탓" (4) stabber 13:56 607
92348 [정치] 미 국방부 "한반도 전쟁시 매일 2만명 사망" (19) 호두룩 12:38 1490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