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뉴스
HOME > 뉴스 게시판 > 국내뉴스
 
작성일 : 17-01-12 16:46
[정치] 특검, 린다 김 조사한다…'안보농단'으로 수사 확대?
 글쓴이 : 하하하호
조회 : 396  

박근혜-최순실 게이트를 수사하고 있는 박영수 특별검사팀이 교도소에 수감돼 있는 '무기 로비스트' 린다 김 씨를 면회하려 했던 사실이 SBS 취재결과 확인됐다. 최순실 씨가 우리 군의 7조 원대 차기 전투기 사업에 개입했다는 의혹을 비롯해 일련의 '안보농단' 의혹에 대해서도 특검팀이 수사의 칼을 빼든 정황이 처음으로 확인된 것이다.

차기 전투기로 선정된 'F-35'와 '고고도미사일방어체계(THAAD, 사드)'를 제조하는 미국 록히드마틴사를 위해서 로비를 해온 것으로 알려진 린다 김 씨(한국 이름 김귀옥)는 지난해 12월, 필로폰 투약 혐의로 징역 1년을 선고 받고 대전교도소에 수감돼 있다. 특검팀은 지난해 12월 30일, 특검팀의 핵심 수사 관계자(변호사)를 대전교도소로 보내 린다 김과 접견을 시도했다.

S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특검팀 핵심 관계자는 오후 3시 넘어 대전교도소에 정식으로 린다 김 씨와의 면회를 요청했다. 교도소 측은 이 관계자의 접견 의사를 린다 김 씨에게 알렸지만, 린다 김 씨가 면회를 완강하게 거부하면서 접견은 성사되지 않았다. 사정기관 관계자는 "특검팀 관계자가 린다 김을 여러 차례 설득해달라고 교도소 측에 요청한 뒤, 장시간 기다렸지만 린다 김이 원치않는 이상, 아직은 강제할 방법이 없어 접견은 일단 성사되지 못했다"고 밝혔다.
● 갑작스런 F-X 기종 변경 배후 드러날까

정치권에선 F-X(차세대전투기사업)를 비롯해 최순실 씨가 개입한 것으로 의심되는 구체적인 사업명까지 거론되고 있다. 최 씨가 글로벌 방위산업 업체의 일을 대행해주는 국내 에이전트 쪽과 접촉해 동업을 제의했다는 주장까지 나오고 있다.

S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지난 2014년 3월에 이뤄진 F-X 최종 기종은 선정을 두고 뒷말이 무성하다. 당초 F-X의 최종 기종으로 선정이 유력했던 기종은 록히드마틴 F-35A가 아닌 보잉의 F-15SE이었다. 가격 입찰 결과에서 F-15SE는 정부가 계획한 사업비 8조 3천억 원을 충족시켰고, 핵심기술 이전도 약속했다. 그런데 결과가 갑작스럽게 뒤집혔다.


http://zum.com/#!/v=2&tab=society&p=3&cm=popular&news=0432017011235437607&fm=mny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Total 95,017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사진을 첨부해 주세요 (1) 가생이 05-29 207748
공지 [공지] 뉴스게시판 운영원칙(2014.05.29) (27) 흰날 03-15 176913
95016 [정치] 통일부 "남북 고위급회담 정례화·대북인도지원 추진"(종합) : … (2) 천연계 13:44 227
95015 [기타] 중국은 뒷짐 지는데, 미세먼지 놓고 우리끼리 분란 (1) 아마르칸 13:24 249
95014 [사회] “한국 사람은 왜 중국인 싸가지 없고 시끄럽다고 하죠?” (6) 아마르칸 13:23 686
95013 [정치] 개도국에 탄약 팔던 韓, 이젠 유럽에 자주포-장갑차 수출 (1) 아마르칸 13:19 415
95012 [사회] 종로 여관 화재…"유일한 출입구에 불질러, 대피로 없었다" (2) 아마르칸 13:10 206
95011 [세계] 美 새 국방전략 ‘테러리즘 저지’에서 ‘중국ㆍ러시아 견제… 아마르칸 13:09 67
95010 [정치] 셀프임명 비판 김태흠에 洪 “당내 충치노릇하다 언젠가 뽑혀… 산너머남촌 13:01 141
95009 [기타] 北매체, '외세의존'·제재논란·항모파견 등 거론 南 비… (9) 오복별 10:05 925
95008 [사회] '김윤옥 여사 의혹 제기' 박홍근 "명예훼손 고발? 제 무… (5) 차가버섯 05:34 1435
95007 [사회] 중, 지난해부터 '스모그와 전쟁'…베이징 대기질 개선 나이테 05:21 561
95006 [사회] 두 차례 '깃털'만 잡았던 검찰, 이번엔 '몸통' … 차가버섯 05:13 473
95005 [사회] 과실로 산모·태아 숨지게 한 산부인과의사 벌금형 (6) llllllllll 02:21 706
95004 [정치] 홍준표 "눈 앞 날파리 신경 쓸 여력없다"…셀프임명 정면돌파 (7) MR100 01:48 1026
95003 [정치] 신연희 강남구청장 징역 1년 구형 (10) samanto.. 00:37 1179
95002 [정치] 靑 "MB 내부서 터진 문제에 왜 盧 전대통령 끌고 들어가나" (3) llllllllll 00:17 905
95001 [세계] UN 사무총장, 평창 동계올림픽 개막식에 참석 (3) samanto.. 01-19 908
95000 [정치] 장제원, MB 성명에 “오늘의 수모 잊지 않겠다” (22) MR100 01-19 2517
94999 [정치] 미 법원에 낸 'MB 자필진술서' 공개.."다스 관여 증거" (2) 나이테 01-19 1218
94998 [정치] 국정원 직원 "부하가 써야 할 돈 달라는 대통령…기분 나빴다" (3) MR100 01-19 1338
94997 [세계] 日 언론, "평창 개회식, 한반도기에 독도 있나 잘 보라" (17) 5000원 01-19 2127
94996 [스포츠] “평창 단일팀 등 北 우대 지나쳐… 김정은 챔피언처럼 행동… (1) 서울남 01-19 545
94995 [사회] 국가기록원·국토부 '4대강 자료파기 의혹' 수자원공사… (3) 차가버섯 01-19 628
94994 [사회] [단독] "MB 내곡동 사저 땅 매입자금 중 1억은 국정원 돈" (2) 차가버섯 01-19 702
94993 [정치] 국방부 "北, 올림픽 참가 명분으로 연합연습 중단 요구할듯" (2) 캡틴홍 01-19 362
94992 [정치] '文 허위비방' 신연희 "재판받아 억울"…내달 9일 선고 (6) MR100 01-19 724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