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뉴스
HOME > 뉴스 게시판 > 국내뉴스
 
작성일 : 17-01-12 16:48
[정치] 특검 '블랙리스트 관여' 김기춘·조윤선 내주 소환 임박
 글쓴이 : 아로이로
조회 : 393  

'구속 3인방' 김종덕·정관주·신동철 조사..'윗선' 지시 추궁
김종덕 수의입고 특검 소환 (서울=연합뉴스) 황광모 기자 = 문화계블랙리스트 작성 혐의로 구속된 김종덕 전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이 12일 오후 박근혜-최순실 게이트'를 수사중인 박영수 특별검사팀에 소환되고 있다. hkmpooh@yna.co.kr

(서울=연합뉴스) 이지헌 최평천 기자 = 박영수 특별검사팀의 박근혜 정부 '문화예술계 블랙리스트' 의혹 수사가 조만간 명단 작성 지시를 내린 윗선으로 직행할 전망이다.

특검 대변인 이규철 특검보는 12일 정례 브리핑에서 "김기춘(78) 전 대통령 비서실장과 조윤선(51)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의 소환 일정이 아직 정해지지 않았지만, 내주 정도면 일정이 나올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특검이 블랙리스트 작성에 관여한 청와대·문체부 고위직을 대거 구속한 가운데 윗선으로 지목받는 김 전 비서실장과 조 장관의 소환이 임박했음을 예고한 셈이다.

앞서 특검은 이날 오전 2시 블랙리스트 작성 및 관리에 관여한 혐의(직권남용 등)로 김종덕(60) 전 문체부 장관과 정관주(53) 전 문체부 1차관, 신동철(56) 전 청와대 정무비서관을 구속했다.

지난해 7월 국회애서 열린 최순실 국정농단 의혹 진상규명을 위한 국정조사 특위 2차 청문회에 출석한 김기춘 전 대통령 비서실장 [연합뉴스 자료사진]

김종덕 전 장관은 2014년 8월∼작년 9월 문체부 장관으로 재직하며 '좌파 성향'으로 분류된 문화예술인을 정부 지원에서 배제하는 명단 관리에 개입한 혐의를 받는다.

정관주 전 차관과 신동철 전 비서관은 비슷한 무렵 청와대 정무수석실 비서관으로 재직하며 리스트 작성에 관여한 혐의를 받는다.

김 전 실장은 블랙리스트 작성을 지시했다는 의심을 사고 있으며, 조 장관은 청와대 정무수석 재직 당시 리스트 작성에 관여한 의혹을 받는다.

특검은 이날 오후 김 전 장관과 정 전 차관, 신 전 비서관 등 구속된 인사 3명을 강남구 대치동 특검 사무실로 소환해 조사를 벌이고 있다.

지난해 26일 김기춘 전 청와대 비서실장 자택을 압수수색한 박영수 특별검사팀 [연합뉴스 자료사진]

특검은 블랙리스트 작성을 최초로 주도한 '윗선'의 존재, 문체부까지 내려온 경로 등을 집중적으로 캐물을 것으로 전해졌다.

특검은 이날 오후 차은택(48·구속기소) 전 창조경제추진단장과 김종(56·구속기소) 전 문화체육관광부 2차관도 구치소에서 불러 블랙리스트 관련 지원 배제 작업에 개입했는지를 조사하고 있다.

앞서 조윤선 장관은 9일 국회 국정조사특위 청문회에서 블랙리스트의 존재를 인정하면서도 실제로 문서를 본 적이 었으며, 작성 및 전달 경위를 알지 못한다고 답변했다.

김 전 실장도 블랙리스트를 알지 못한다며 지시 의혹을 전면 부인한 바 있다.

pan@yna.co.kr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Total 98,819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뉴스게시판 운영원칙(2014.05.29) (27) 흰날 03-15 185922
98819 [경제] ‘한국GM 정상화’ 7조7000억원 투입키로 : 네이버 뉴스 (1) 천연계 22:09 343
98818 [사회] 文대통령에게 보내는 공개 서한…이인호 서울대 명예교수 (8) 유정s 22:08 303
98817 [정치] 자유한국당 이철우 "한국, 일본 덕에 중국 속국 벗어나" (17) 아로이로 21:44 657
98816 [사회] 안철수, 포스코 배임혐의로 고발당해 (1) 아로이로 21:38 350
98815 [정치] 법무부, 친일파 이해승 수백억대 땅 환수소송 또 패소 MR100 21:21 343
98814 [사회] 횡령 혐의' 이석채 전 KT 회장 파기환송심 무죄 (3) 차가버섯 19:33 777
98813 [정치] 민주 "TV조선·한국당 공모 여부 밝혀야"..검찰에 수사의뢰 (5) 간지러워 19:29 769
98812 [정치] 文대통령 글귀 조작 사진 SNS 유포.."남북회담 흠집내기" (8) 가위치기 18:15 1330
98811 [사회] '세월호 폭식 투쟁' 지원한 사장님, 불매운동 직격탄 (14) 유정s 17:42 1827
98810 [IT/과학] 국제핵융합실험로 구축 난제 한국이 풀었다 (5) 아로이로 16:25 1396
98809 [IT/과학] 애플 어쩌나…부품업체들도 스마트폰 수요 둔화 전망 아마르칸 15:57 1482
98808 [세계] 文대통령, 정상회담서 北에 돈주지 말고 서두르지도 말아야 (3) 아마르칸 15:56 1066
98807 [사회] 7월부터 2·3인 병실도 건보 적용…본인부담 100%→30~50% (1) 아마르칸 15:53 352
98806 [경제] 중국의 완벽한 대미 보복카드 ‘미국산 인삼’ 왜? (4) 아마르칸 15:51 1124
98805 [사회] 사상 최악 AI, 올해는 달랐다..발생 건수 94% 줄어 (7) 아로이로 15:17 813
98804 [정치] 하태경 “정상회담 앞두고 TV조선 압수수색…박정희 유신 연… (11) 유정s 14:49 1136
98803 [정치] 홍준표 대표, 日 방송 인터뷰서 "정상회담은 좌파만 지지" (27) 유정s 14:45 1587
98802 [경제] 1분기 경제성장률 1.1% 기록…수출 성장 견인 (1) 북창 14:11 615
98801 [정치] 나경원 “TV조선 압수수색 시도, 유신시절에나 있는 일” (24) 유정s 11:50 2198
98800 [정치] 안철수 "TV조선 압수수색…反민주·反헌법 행위" (13) 유정s 11:48 1567
98799 [사회] ‘출구없는’ 한국당 천막농성 열흘째…“김성태 단식이라도… (23) llllllllll 10:31 1797
98798 [사회] 중국인 살해·청부 같은 국적 불법체류자 2명 구속 (1) llllllllll 10:29 964
98797 [경제] 반도체 작업환경 측정 보고서 공개되면... (10) 리차드파커 10:13 673
98796 [사회] "사실은 돈 벌러 왔어요".. 난민비자 악용 취업활동 (3) 욜로족 10:08 1050
98795 [정치] 文대통령 지지율 69.3% [리얼미터] (4) 욜로족 09:55 858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