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뉴스
HOME > 뉴스 게시판 > 국내뉴스
 
작성일 : 17-01-12 17:00
[정치] 최순실, '삼성 태블릿' 출시되기도 전에 사용
 글쓴이 : 아로이로
조회 : 1,008  

특검 "삼성 임직원이 시제품 줬을 가능성"
수사상황 설명하는 이규철 특검보 (서울=연합뉴스) 황광모 기자 = '박근혜 정부의 최순실 등 민간인 국정농단 사건' 수사 특별검사팀 이규철 대변인이 12일 오후 서울 대치동 특검사무실에서 수사진행 상황을 설명하고 있다. hkmpooh@yna.co.kr

(서울=연합뉴스) 이영재 박경준 기자 = 박근혜 정부의 '비선 실세' 최순실씨가 출시되기도 전에 삼성 태블릿 PC를 사용한 정황이 포착돼 입수 경위를 두고 의문이 커지고 있다.

'최순실 게이트'를 수사 중인 박영수 특별검사팀 대변인인 이규철 특검보는 12일 브리핑에서 관련 질문에 "어제 보여드린 (최씨의) 태블릿 출시일은 저희도 2015년 8월 초로 안다"며 "그런데 저희가 예상하기로는 이메일이 사용된 날짜가 7월24일부터다"라고 답했다.

특검팀은 11일 최씨의 조카 장시호씨로부터 입수한 최씨 태블릿 실물을 공개한 바 있다. 이 태블릿이 시중에 출시되기도 전에 최씨가 사용했다는 것이다.

이 특검보는 "태블릿이 일반인에게 출시되기 전에 이미 (삼성) 임직원에게 시제품으로 나온 게 최순실에게 전달됐을 가능성이 있다"고 설명했다.

삼성 임직원이 시중에 출시되지 않은 태블릿 시제품을 최씨에게 줬을 수 있다는 얘기다. 최씨와 삼성의 유착관계를 더욱 의심하게 만드는 대목이다.

특검팀이 입수한 최씨 태블릿은 삼성 '갤럭시탭' SM-T815 모델로, 2015년 8월 출시됐다. 이 때문에 특검팀이 최씨의 태블릿 사용 기간을 2015년 7∼11월로 밝힌 것을 둘러싸고 논란이 일었다.

지난 11일 장시호 씨가 특검에 제출한 태블릿PC를 공개하고 있는 이규철 대변인의 모습 [연합뉴스=자료사진]

이 특검보는 삼성 측이 출시되지 않은 태블릿을 최씨에게 줬을 가능성에 관한 거듭된 질문에 "삼성에서 줄 수도 있고 다른 아는 사람이 줄 수도 있다"며 다양한 가능성을 염두에 두고 있다고 답했다.

최씨가 문제의 태블릿을 출시된 이후 사용했지만, 태블릿을 손에 넣기 전에 주고받은 이메일이 기기에 저장됐을 가능성도 있다.

이 특검보는 "(최씨가 태블릿으로 쓴) 지메일 계정은 (다른 기기와) 연동돼 사용될 수 있어 출시 시점과 이메일이 발견된 날짜하고는 (차이가 있어도) 큰 문제가 없을 수 있다"고 했다.

특검팀이 확보한 최씨 태블릿에서는 100여개의 이메일이 발견됐다. 이들은 주로 최씨의 독일 현지 법인인 코레스포츠(비덱스포츠의 전신) 설립과 삼성의 자금 지원에 관한 것이었다.

이들 이메일 중에는 최씨가 대한승마협회 부회장인 황성수 삼성전자 대외협력스포츠기획팀장(전무)과 주고받은 이메일도 포함돼 코레스포츠 지원이 최씨 일가를 위한 것임을 삼성도 알고 있었을 것이라는 의혹을 짙게 하고 있다.

ljglory@yna.co.kr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친구네집 17-01-12 17:36
 
청와대에서 김밥도 싸가는 ㄴ ㅕㄴ인데...

삼성에서 테블릿 하나 안 챙겼겠습니까~
퀄리티 17-01-12 20:42
 
딸랑 태블릿만 줬겠어
 
 
Total 86,286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사진을 첨부해 주세요 (1) 가생이 05-29 132094
공지 [공지] 뉴스게시판 운영원칙(2014.05.29) (26) 흰날 03-15 164104
86285 [경제] ‘초이노믹스’ 후폭풍…2년 반 300조 폭증한 가계빚 (3) 하하하호 15:45 1131
86284 [세계] 날로 교묘해지는 日의 '독도는 일본땅' 주입교육 (9) 특급 15:37 600
86283 [기타] '일본의 독도'라는 쿠릴열도, 일본이 유독 흥분하는 이… (9) 특급 15:33 848
86282 [기타] 제주항공 후쿠시마 운항스케줄 확정… (5) 특급 15:27 379
86281 [IT/과학] 韓 뿌리…8000년 전 '악마문 동굴인' (1) 특급 15:18 864
86280 [사회] ATM서 2억3천만원 감쪽같이 턴 도둑은 경비업체 직원(종합) 특급 15:13 212
86279 [경제] '중국인이 몰려온다' 국내 부동산 매입 5년새 5배↑ (4) 특급 15:10 253
86278 [사회] "안희정 지사, 왜 하필 쌀값 폭락의 책임자를..." (1) gaevew 13:45 962
86277 [정치] 직권상정 카드도 '만지작' (6) 하하하호 12:56 761
86276 [정치] “우병우와 최순실 친분 있는 사이..崔, 민정수석실서 정보 들… 하하하호 12:29 504
86275 [정치] 朴 대통령측, 왜 뻔한 3월 카드 꺼냈나? (1) 소요객 11:48 735
86274 [정치] JTBC 소송 ‘가짜’로 밝혀지자 서석구 변호사 “격려차원의 … (8) 소요객 11:43 1359
86273 [세계] 도쿄 주택가 에볼라 연구시설 건립 논란…“큰 지진나면… (2) 스쿨즈건0 11:32 527
86272 [세계] 中매체 "사드배치 협조하는 롯데, 중국을 떠나라" (2) 스쿨즈건0 11:13 522
86271 [세계] 北 "김정남은 자연사"…수사 결과 부인 (5) 오마이갓 11:05 313
86270 [세계] 日정부, '다케시마의 날'에 5년연속 차관급 파견키로 (1) 하하하호 10:59 175
86269 [세계] 日각료 또 '독도망언'…이번엔 관방장관 "독도 일본땅"… (3) 하하하호 10:56 234
86268 [사회] 우상호 “자유한국당은 대선포기한 대포당” (2) gaevew 10:16 443
86267 [정치] 최순실, 사법부 인사도 손댔나…대법관 임명 입김 의혹 (1) 하하하호 10:06 321
86266 [세계] 中 "일부 중국인 제주도 입국 거부당해" 한국에 문제 제기 (2) 스쿨즈건0 09:04 947
86265 [정치] 인명진 "역사적으로 韓日 떼려야 뗄 수 없어" 소통 강조. (17) 스쿨즈건0 02:09 2196
86264 [세계] 中, 화장품 수입불허 '한국산' 가장 많아. 스쿨즈건0 01:48 979
86263 [정치] “안희정 출마선언문에 박근혜 대화법 있다” 비난 (8) 하하하호 01:11 1207
86262 [사회] '세월호, 잘죽었다' 어제 대구스타디움 지하도 상황 (17) 몽골메리 00:46 2195
86261 [정치] 朴측 김평우 대리인 헌재서 ‘막장극’ 연출 ...고성에 삿대질… (2) 흔적 02-20 956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