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뉴스
HOME > 뉴스 게시판 > 국내뉴스
 
작성일 : 17-01-12 17:00
[정치] 최순실, '삼성 태블릿' 출시되기도 전에 사용
 글쓴이 : 아로이로
조회 : 1,025  

특검 "삼성 임직원이 시제품 줬을 가능성"
수사상황 설명하는 이규철 특검보 (서울=연합뉴스) 황광모 기자 = '박근혜 정부의 최순실 등 민간인 국정농단 사건' 수사 특별검사팀 이규철 대변인이 12일 오후 서울 대치동 특검사무실에서 수사진행 상황을 설명하고 있다. hkmpooh@yna.co.kr

(서울=연합뉴스) 이영재 박경준 기자 = 박근혜 정부의 '비선 실세' 최순실씨가 출시되기도 전에 삼성 태블릿 PC를 사용한 정황이 포착돼 입수 경위를 두고 의문이 커지고 있다.

'최순실 게이트'를 수사 중인 박영수 특별검사팀 대변인인 이규철 특검보는 12일 브리핑에서 관련 질문에 "어제 보여드린 (최씨의) 태블릿 출시일은 저희도 2015년 8월 초로 안다"며 "그런데 저희가 예상하기로는 이메일이 사용된 날짜가 7월24일부터다"라고 답했다.

특검팀은 11일 최씨의 조카 장시호씨로부터 입수한 최씨 태블릿 실물을 공개한 바 있다. 이 태블릿이 시중에 출시되기도 전에 최씨가 사용했다는 것이다.

이 특검보는 "태블릿이 일반인에게 출시되기 전에 이미 (삼성) 임직원에게 시제품으로 나온 게 최순실에게 전달됐을 가능성이 있다"고 설명했다.

삼성 임직원이 시중에 출시되지 않은 태블릿 시제품을 최씨에게 줬을 수 있다는 얘기다. 최씨와 삼성의 유착관계를 더욱 의심하게 만드는 대목이다.

특검팀이 입수한 최씨 태블릿은 삼성 '갤럭시탭' SM-T815 모델로, 2015년 8월 출시됐다. 이 때문에 특검팀이 최씨의 태블릿 사용 기간을 2015년 7∼11월로 밝힌 것을 둘러싸고 논란이 일었다.

지난 11일 장시호 씨가 특검에 제출한 태블릿PC를 공개하고 있는 이규철 대변인의 모습 [연합뉴스=자료사진]

이 특검보는 삼성 측이 출시되지 않은 태블릿을 최씨에게 줬을 가능성에 관한 거듭된 질문에 "삼성에서 줄 수도 있고 다른 아는 사람이 줄 수도 있다"며 다양한 가능성을 염두에 두고 있다고 답했다.

최씨가 문제의 태블릿을 출시된 이후 사용했지만, 태블릿을 손에 넣기 전에 주고받은 이메일이 기기에 저장됐을 가능성도 있다.

이 특검보는 "(최씨가 태블릿으로 쓴) 지메일 계정은 (다른 기기와) 연동돼 사용될 수 있어 출시 시점과 이메일이 발견된 날짜하고는 (차이가 있어도) 큰 문제가 없을 수 있다"고 했다.

특검팀이 확보한 최씨 태블릿에서는 100여개의 이메일이 발견됐다. 이들은 주로 최씨의 독일 현지 법인인 코레스포츠(비덱스포츠의 전신) 설립과 삼성의 자금 지원에 관한 것이었다.

이들 이메일 중에는 최씨가 대한승마협회 부회장인 황성수 삼성전자 대외협력스포츠기획팀장(전무)과 주고받은 이메일도 포함돼 코레스포츠 지원이 최씨 일가를 위한 것임을 삼성도 알고 있었을 것이라는 의혹을 짙게 하고 있다.

ljglory@yna.co.kr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친구네집 17-01-12 17:36
 
청와대에서 김밥도 싸가는 ㄴ ㅕㄴ인데...

삼성에서 테블릿 하나 안 챙겼겠습니까~
퀄리티 17-01-12 20:42
 
딸랑 태블릿만 줬겠어
 
 
Total 87,267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사진을 첨부해 주세요 (1) 가생이 05-29 146279
공지 [공지] 뉴스게시판 운영원칙(2014.05.29) (26) 흰날 03-15 165230
87266 [정치] [논평] 문재인 전 대표, 국민의 힘이 아닌 인증번호의 힘으로 … (4) 소요객 03:39 397
87265 [세계] 韓관광금지 지시에 中 단체비자 신청 '0'…한국인 중국… (3) 스쿨즈건0 03-26 2491
87264 [세계] 잇단 엽기범죄…日 젊은여성들 떨고 있다. (5) 스쿨즈건0 03-26 1949
87263 [정치] 이재명 "최성, 세월호 배지 뗐다 붙였다"..과도한 네거티브 논… (37) 우유니 03-26 1873
87262 [정치] [단독]민주 '친文' 지역위, ARS인증·선거인단 개인정보 … (6) 소요객 03-26 953
87261 [정치] 홍준표 "대통령 되면 큰 정치로 나라 재도약" (25) 스쿨즈건0 03-26 2082
87260 [정치] 사진으로 돌아본 박근혜 4년 (3) 하하하호 03-26 959
87259 [게임] 스타크래프트, 19년만에 UHD 그래픽 새 옷 입는다 (7) 참치 03-26 2111
87258 [사회] [中 사드 몽니-르포]사드 국면에 기세 등등해진 중국인들 (5) 캡틴홍 03-26 3059
87257 [사회] 사이버 사찰의 나라, 대한민국은 지옥이었다 (4) gaevew 03-26 1721
87256 [사회] "위안부 합의 무효" 주장으로 징역 1년6개월 구형된 대학생 김… (11) 북풍 03-26 1945
87255 [정치] ‘김일병 난사 사건’ 12년 만에 재수사 (18) 오마이갓 03-25 2634
87254 [사회] 이준규 대사 또 '위안부합의 준수' 발언…"부산소녀상… (15) llllllllll 03-25 1987
87253 [IT/과학] 운명의 기로에 선 삼성전자... (7) 추구남 03-25 2913
87252 [사회] "우리 건강한 아이들을 왜 죽여야 하나?" gaevew 03-25 1070
87251 [세계] 中 “한국인 가슴아픈 소원 도왔다” (32) 스쿨즈건0 03-25 3854
87250 [정치] '최악' 한일·한중관계, '단절' 남북관계. (6) 스쿨즈건0 03-25 1360
87249 [정치] 계약직 공무원 이재명 지지 게시물 올린 게 압수수색 이유? (7) 추리의세계 03-25 1003
87248 [정치] 이재명 "검찰 성남시 압수수색은 정치탄압" (10) 소요객 03-25 1193
87247 [사회] 세월호 인양 사실상 성공… 목포까지 87㎞ ‘마지막 항해’ (1) gaevew 03-25 485
87246 [정치] [르포] “문재인이 될 것 같지만...” 광주 시민들의 복잡한 속… (1) 추리의세계 03-25 1361
87245 [정치] 촛불 다시 켜진다…“세월호 진상규명·박근혜 구속” (4) 추리의세계 03-25 539
87244 [사회] 절단된 선미 램프, 세월호 침몰 풀 열쇠될까 추리의세계 03-25 364
87243 [정치] 강남구청장 "세월호는 문재인 책임".. 또 비방글 올려 (2) 뢰크 03-25 1002
87242 [정치] 이준규 대사 또 '위안부합의 준수' 발언.."부산소녀상… (2) 뢰크 03-25 513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