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뉴스
HOME > 뉴스 게시판 > 국내뉴스
 
작성일 : 17-01-12 17:00
[정치] 최순실, '삼성 태블릿' 출시되기도 전에 사용
 글쓴이 : 아로이로
조회 : 1,052  

특검 "삼성 임직원이 시제품 줬을 가능성"
수사상황 설명하는 이규철 특검보 (서울=연합뉴스) 황광모 기자 = '박근혜 정부의 최순실 등 민간인 국정농단 사건' 수사 특별검사팀 이규철 대변인이 12일 오후 서울 대치동 특검사무실에서 수사진행 상황을 설명하고 있다. hkmpooh@yna.co.kr

(서울=연합뉴스) 이영재 박경준 기자 = 박근혜 정부의 '비선 실세' 최순실씨가 출시되기도 전에 삼성 태블릿 PC를 사용한 정황이 포착돼 입수 경위를 두고 의문이 커지고 있다.

'최순실 게이트'를 수사 중인 박영수 특별검사팀 대변인인 이규철 특검보는 12일 브리핑에서 관련 질문에 "어제 보여드린 (최씨의) 태블릿 출시일은 저희도 2015년 8월 초로 안다"며 "그런데 저희가 예상하기로는 이메일이 사용된 날짜가 7월24일부터다"라고 답했다.

특검팀은 11일 최씨의 조카 장시호씨로부터 입수한 최씨 태블릿 실물을 공개한 바 있다. 이 태블릿이 시중에 출시되기도 전에 최씨가 사용했다는 것이다.

이 특검보는 "태블릿이 일반인에게 출시되기 전에 이미 (삼성) 임직원에게 시제품으로 나온 게 최순실에게 전달됐을 가능성이 있다"고 설명했다.

삼성 임직원이 시중에 출시되지 않은 태블릿 시제품을 최씨에게 줬을 수 있다는 얘기다. 최씨와 삼성의 유착관계를 더욱 의심하게 만드는 대목이다.

특검팀이 입수한 최씨 태블릿은 삼성 '갤럭시탭' SM-T815 모델로, 2015년 8월 출시됐다. 이 때문에 특검팀이 최씨의 태블릿 사용 기간을 2015년 7∼11월로 밝힌 것을 둘러싸고 논란이 일었다.

지난 11일 장시호 씨가 특검에 제출한 태블릿PC를 공개하고 있는 이규철 대변인의 모습 [연합뉴스=자료사진]

이 특검보는 삼성 측이 출시되지 않은 태블릿을 최씨에게 줬을 가능성에 관한 거듭된 질문에 "삼성에서 줄 수도 있고 다른 아는 사람이 줄 수도 있다"며 다양한 가능성을 염두에 두고 있다고 답했다.

최씨가 문제의 태블릿을 출시된 이후 사용했지만, 태블릿을 손에 넣기 전에 주고받은 이메일이 기기에 저장됐을 가능성도 있다.

이 특검보는 "(최씨가 태블릿으로 쓴) 지메일 계정은 (다른 기기와) 연동돼 사용될 수 있어 출시 시점과 이메일이 발견된 날짜하고는 (차이가 있어도) 큰 문제가 없을 수 있다"고 했다.

특검팀이 확보한 최씨 태블릿에서는 100여개의 이메일이 발견됐다. 이들은 주로 최씨의 독일 현지 법인인 코레스포츠(비덱스포츠의 전신) 설립과 삼성의 자금 지원에 관한 것이었다.

이들 이메일 중에는 최씨가 대한승마협회 부회장인 황성수 삼성전자 대외협력스포츠기획팀장(전무)과 주고받은 이메일도 포함돼 코레스포츠 지원이 최씨 일가를 위한 것임을 삼성도 알고 있었을 것이라는 의혹을 짙게 하고 있다.

ljglory@yna.co.kr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친구네집 17-01-12 17:36
 
청와대에서 김밥도 싸가는 ㄴ ㅕㄴ인데...

삼성에서 테블릿 하나 안 챙겼겠습니까~
퀄리티 17-01-12 20:42
 
딸랑 태블릿만 줬겠어
 
 
Total 92,366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사진을 첨부해 주세요 (1) 가생이 05-29 198291
공지 [공지] 뉴스게시판 운영원칙(2014.05.29) (27) 흰날 03-15 171619
92365 [기타] 국정원 '댓글부대' 팀장 일부 사망…檢, 여론조작 게시… afterlife 21:23 60
92364 [사회] "좌파 대응 SNS 전사 구한다"…'폰 의병대' 공개 모집 中 (1) samanto.. 21:16 94
92363 [정치] 집가던 여고생 개에 물려 응급실행..견주는 '나몰라라' (10) 호두룩 20:12 852
92362 [사회] 도태호 수원 제2부시장 숨진 채 발견…저수지에 투신(종합) (9) llllllllll 18:12 845
92361 [사회] 文대통령, 反부패 사정드라이브 공식화…"권력형 비리부터 시… (2) llllllllll 18:07 567
92360 [정치] 제주농지 4년간 여의도 면적 7배 사라져 gaevew 17:57 469
92359 [세계] 日 "韓정부, 위안부 추모비 설립은 한일합의 위반" (10) 스쿨즈건0 16:58 1541
92358 [사회] 통역 여대생에게 음란사진 보낸 중국인 화가. (1) 스쿨즈건0 16:48 1317
92357 [사회] 프로파일러가 본 서해순 인터뷰 (3) 오비슨 16:26 929
92356 [정치] '김명수 인준'당론 채택않은 안철수,알고보니 부산고 … (5) 모라카노 15:56 637
92355 [정치] 장제원 “노무현 전 대통령 상여에 한풀이 하는 것 중단해야… (2) 모라카노 15:56 475
92354 [정치] 정진석 "문성근·김미화, MB시절 밥 굶었나" (8) 모라카노 15:55 682
92353 [정치] 육사 출신 국가기관 수뇌부가 댓글 작업 진두지휘 (2) 정로환 15:37 353
92352 [IT/과학] 러시아 부부, 20년간 30명 살해하고 '인육파티' (8) 뭐꼬이떡밥 15:33 949
92351 [기타] 북한, 한국 방산업체 해킹으로 SLBM기술 급진전 (5) 꿀꾸라 14:38 888
92350 [사회] '다스는 이명박 회사' 문서들은 증언한다 (5) 정로환 14:05 635
92349 [정치] 장제원, 조기숙 겨냥.."盧 죽음, 가족·측근인 여러분 탓" (3) stabber 13:56 578
92348 [정치] 미 국방부 "한반도 전쟁시 매일 2만명 사망" (19) 호두룩 12:38 1457
92347 [사회] "돈도 빽도 없는 난 최경환 인턴을 위한 들러리였다" stabber 11:54 961
92346 [사회] 4년간 초등생 친딸 성폭행…인면수심 父 구속 (3) llllllllll 11:28 1024
92345 [세계] 日아베 내각지지율 50% 회복…44%, 조기총선서 자민당 투표의향 (4) 모라카노 09:57 954
92344 [정치] 홍준표도 국정원에 공격당했다 (2) 모라카노 09:20 913
92343 [세계] 중학생제자와 性관계 40대 여교사, 고교생과도… (2) 스쿨즈건0 08:10 2201
92342 [정치] 홍준표 “진짜 바보 정권…악플 쓰는 사람 인격적 문제 있어… (8) 스쿨즈건0 07:37 1309
92341 [정치] MB측 "2∼3일 내 입장 표명".. "이대로 당하고만 있을 수 없다" (5) 정로환 07:07 680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