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뉴스
HOME > 뉴스 게시판 > 국내뉴스
 
작성일 : 17-01-12 19:27
[정치] MB맨 이동관, 반기문 캠프 합류
 글쓴이 : 뢰크
조회 : 693  

"언론장악의 이정표 세운 선구자"...친MB맨 다수, 반기문으로
 
반기문 전 유엔 사무총장 측 캠프에 친이명박계 인사들이 다수 거론되고 있다. 특히, 이명박 전 대통령 집권 당시 언론 대응을 담당했던 이동관 전 청와대 홍보수석이 반 전 총장의 캠프에 이름을 올리며, 언론계 내부에서는 우려의 목소리가 나오고 있다.
(서울=연합뉴스) 신준희 기자 = 2015년 12월15일 오후 서울 서초구의 한 웨딩홀에서 열린 이동관 전 청와대 홍보수석 출판기념회에 참석한 이명박 전 대통령이 이 전 수석과 인사를 하고 있다. 2015.12.15 hama@yna.co.kr(끝)
반 전 총장 캠프 측 이도운 대변인이 11일 첫 언론 브리핑을 열면서, 반기문 캠프의 윤곽이 드러나고 있다. 이른바 ‘마포팀’으로 불리는 이 캠프는 컨트롤타워 역할을 맡은 김숙 전 유엔대사와 김봉현 전 오스트레일리아 대사, 이상일 전 새누리당 의원, 곽승준 전 청와대 국정기획수석, 최형두 전 청와대 홍보기획비서관, 김장수·서성교 전 대통령실 행정관, 유창수 전 새누리당 최고위원 등 10여명으로 짜여졌다. 안홍준·박진·심윤조 전 새누리당 의원과 이동관 전 청와대 홍보수석 등은 외곽지원팀으로 분류됐다.
 
특히, 이동관 전 홍보수석은 이명박 전 대통령(MB) 측 인사로 MB 정권 당시 언론 대응을 담당했다. 지난 2008년 YTN파업과 2012년 KBS·MBC·YTN·연합뉴스·국민일보의 연대파업은 언론자유를 억제하는 MB정부에 대한 언론인들의 저항을 보여준 사건이었다. 당시 언론자유를 외치며 파업에 참여했단 이유로 해직됐던 MBC와 YTN의 언론인들은 여전히 해직상태다.
 
▲박성제 MBC 해직기자의 페이스북 화면 캡쳐.
박성제 MBC 해직기자는 12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반기문 캠프에 MB 때 청와대 홍보수석을 지낸 이동관 씨가 합류했다고 한다”면서 “제가 2008년 MBC 노조위원장을 해서 이 분이 어떤 능력을 가진 분인지 잘 안다”고 썼다.
박 기자는 이동관 전 홍보수석에 대해 “임기가 멀쩡이 남은 공영방송 사장들을 갖가지 기묘한 수단을 동원해 자른 다음 MB맨들을 낙하산 사장으로 투하하고, PD수첩 제작진을 체포해 기소하는 등 최시중 방통위원장과 함께 언론장악의 새로운 이정표를 세운 선구자”라고 지적했다.
 
이어 “이런 분이 반기문 캠프의 언론정책을 담당할 거라고 생각하니 감회가 새롭다”면서 “어쩌면 저는 계속 스피커를 만들어야 할지도 모르겠다”고 밝혔다. 언론탄압이 심했던 MB정권에서 언론 대응을 담당했던 이 전 수석이 반 전 총장의 캠프에 들어갔다는 것에 대한 우려이다. 박성제 해직기자는 MBC에서 해직된 후 스피커 제작에 눈을 돌렸고, 현재 스피커를 제작하는 회사를 차려 운영 중이다.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에어스펜서 17-01-12 19:32
 
반기문의 정치색이 점점 들어나네요
SmyE 17-01-12 19:35
 
저럴줄알았다;;; mb가 뒤에서 밀어주고있구나...
개짖는소리 17-01-12 19:51
 
엠비가 도와주는 이유가 분명있을꺼임
영웅문 17-01-12 22:37
 
쥐새끼에 붙어서 사기쳐먹던 것들이 이젠 반기문이에게 붙어서 사기치려하네...
동생이 사기꾼이니 그 형인들 오죽하냐?
가새이닫컴 17-01-12 22:59
 
슬슬 본색이 드러나는 중이군..
카라신 17-01-13 01:13
 
명박정권의 일등공신이 기어나왔군여..

개인적으로 제일 싫어하는 놈으로 평생 얼굴안봤으면 했던 놈입니다.

아나운서 출신답게 교모한 언변으로 진보언론지,시민단체,야권 논객들로부터

완벽하게 쥐박이 방어했던 놈입니다.

어디 방통대학이던가 생소한 대학 총장으로 낙하산 보직 간 걸로 기억하는데

결국 정치판으로 다시 기어나왔네여..

뭐 개인적인 사견이지만,

예전에 TV정책토론에서 썰전의 유시민씨 하고 붙었었는데

그당시 유시민씨가 말빨로 밀렸었던걸로 기억하고 있습니다.

어쨋든 이 놈 조심해야합니다.

반기문이는 안무서운데 얘 세치 혓바닥이 무섭네여..

상대진영 종북좌파나 종북프레임으로 묶어버리는 말솜씨가 아마 우리나라 최고일껄여..ㅋㅋ

개누리당 김진태나 지금 헌재에서 박그네 변론하는 서석구변호사 같은 애들과는 차원이 틀립니다.ㅋㅋㅋ
Banff 17-01-13 04:39
 
결국 이명박 2세였군요. ㅎㅎ
겨우리 17-01-13 08:40
 
최악의 조합을 선택하나....
 
 
Total 93,512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사진을 첨부해 주세요 (1) 가생이 05-29 201593
공지 [공지] 뉴스게시판 운영원칙(2014.05.29) (27) 흰날 03-15 173799
93511 [정치] “대통령 지시, 서면으로 남겨야” 국정원법 손본다 (1) MR100 11:22 709
93510 [사회] 이총리 "임시정부기념관 건립..선조들의 처절한 투쟁 기억" (10) MR100 01:57 1268
93509 [경제] 애플,일본서 12분기 연속 시장 점유율 '1위' 삼성은.. (16) 고단수 11-19 3200
93508 [세계] "美소비자들 10대는 아이폰, 20세 이상 갤럭시S8 선호" (4) MR100 11-19 2379
93507 [사회] 정부의 지진 대응, 1년 전과 달랐다. (13) 5000원 11-19 1574
93506 [정치] 홍준표, 국회특활비 집사람 줬다더니…2년6개월만에 다른 해… (5) MR100 11-19 2189
93505 [사회] 미수습자 가족-이낙연 총리 소주 권하며 "고맙고 미안합니다" (12) samanto.. 11-19 1868
93504 [경제] "10년차에 연봉 4억~5억원 제시"..배터리인력 中유출 경계령 (7) 다잇글힘 11-19 2192
93503 [사회] 고인의 아들이 말하는 “펜을 든 살인자” 문자의 전말 (1) znxhtm 11-19 993
93502 [사회] 세월호 유가족 '막말 자유한국당 의원 명단' 발표 (8) samanto.. 11-19 1867
93501 [정치] 박근혜 국정원 내부보고서 "정권 명운 걸려…댓글 은폐해야" (2) MR100 11-19 664
93500 [사회] "檢, 전두환 발포명령 장면 빼라 지시"…드라마 대본에도 개입 (5) llllllllll 11-19 966
93499 [사회] 서해순, 경찰에 신변보호 요청 "불안하고 무섭다" (2) llllllllll 11-19 763
93498 [사회] 이철성 경찰청장, 청와대에 돌연 사의 표명 (8) llllllllll 11-18 2921
93497 [정치] 洪 "댓글수사 충견 검사들, 4년 뒤 구속 안된다는 보장 있나"(… (21) llllllllll 11-18 2484
93496 [사회] 美·中 잠들었던 독립운동가 유해 고국 품에…李총리 직접 주… (19) MR100 11-18 2547
93495 [정치] 中대사관, 韓의원들 '카톡 소집' 논란. (64) 스쿨즈건0 11-18 7265
93494 [세계] "위안부 성의있게 사죄"UN권고에…日"부끄러울것 하나도 없다" (13) 스쿨즈건0 11-18 1846
93493 [세계] 데이트중 방귀 참다 숨진 10대…'이색 NGO' 탄생… (11) 스쿨즈건0 11-18 3033
93492 [경제] 삼성 이재용 저격한 사촌 정용진 신세계부회장..아이폰X 예찬 (19) 고단수 11-17 3316
93491 [IT/과학] 원전 지진대책 지지부진..침수 막을 '방수문' 한곳도 … (6) 호연 11-17 768
93490 [세계] 유엔 인권위 "일본은 한국 위안부 피해자에게 성의 있는 사과… (5) MR100 11-17 1584
93489 [정치] ‘포항지진’ 발언 논란 휩싸인 류여해 “가짜뉴스 엄중 대응… (22) 허거닭 11-17 2925
93488 [사회] 한중, EEZ내 상대국 입어규모 1천500척으로 감축 합의(종합) (9) llllllllll 11-17 2072
93487 [정치] 류여해, 자치분권 강연하는 김제동 비아냥 "직업이 뭐죠…천… (16) MR100 11-17 2198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