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뉴스
HOME > 뉴스 게시판 > 국내뉴스
 
작성일 : 17-05-19 13:12
[정치] 文 당선 2주차 "文 대통령 5년 직무 수행 잘할 것" 87%-갤럽
 글쓴이 : 아로이로
조회 : 1,263  

[the300]민주당 지지도 48%..국민의당·자유한국당 8%, 바른정당·정의당 7%

[머니투데이 백지수 기자] [[the300]민주당 지지도 48%…국민의당·자유한국당 8%, 바른정당·정의당 7%]

/사진=임종철 디자이너

취임 2주차인 문재인 대통령이 앞으로 5년간 직무 수행을 잘할 것이라는 의견이 87%로 조사됐다. 조사에 응한 응답자 절반 정도가 여당을 지지하는 것으로도 나타났다.

여론조사기관 한국갤럽은 지난 16~18일 전국 성인 1004명에게 문 대통령의 5년간 직무 수행 전망을 물은 결과 응답자 87%가 '잘할 것'이라고 답했다고 19일 밝혔다. 잘못할 것이라는 응답은 7%에 불과했고 6%는 응답을 거절하거나 어느 쪽도 아니라고 답했다.

이는 전임 대통령들의 취임 초기 직무 수행 전망 조사보다 높은 수치다. 질문 내용이 같았던 김영삼·이명박·박근혜 대통령의 취임 직무 수행 전망 조사에서 '잘할 것'이라던 응답은 각각 85%, 79%, 71%였다.

문 대통령이 임기 5년 동안 잘할 것이라는 생각은 여당인 더불어민주당은 물론 야당 지지자들도 대부분 갖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더불어민주당 지지층 98%가 문재인정부의 국정 전망에 대해 낙관했고, 야당인 정의당 지지층 중에도 96%가 긍정적으로 전망했다.

특히 더불어민주당과 대척점에 있던 자유한국당 지지자들도 55%가 '잘할 것'이라고 응답했다. 자유한국당 지지층 가운데 문 대통령이 5년간 잘못할 것이라고 응답한 사람은 32%로 조사됐다.

문재인정부에 대한 낙관적 평가가 높은 가운데 집권여당에 대한 지지도도 48%로 나타났다. 더불어민주당 지지도는 대선 직전(지난 7~8일) 조사에 비해 13%포인트 상승해 창당 이래 최고치를 경신했다.

야당 지지도는 각각 7~8%에 머물렀다. 자유한국당과 국민의당 지지도는 8%, 바른정당·정의당 지지도는 7%에 불과했다.

특히 자유한국당과 국민의당 지지도는 대선 직전보다 각각 7%포인트, 6%포인트 하락해 창당 이래 최저치를 기록했다.

문 대통령의 첫 인사였던 이낙연 신임 총리 후보에 대해서도 '적합하다'는 의견이 60%에 달했다. '적합하지 않다'는 의견은 5%에 불과했고 35%는 의견을 유보했다. 박근혜정부 시절 지명됐던 4명의 총리에 대해서는 모두 후보 지명 직후 '적합하다'는 의견이 40% 이하로 조사된 바 있다.

백지수 기자 100jsb@mt.co.kr

http://v.media.daum.net/v/20170519104511853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총명탕 17-05-19 13:37
 
야당들 완전히 쩌리됐네.... 반대만하지말고 국민을 위해서 일하길 빈다.
젤나가나가 17-05-19 13:51
 
다른건 몰라도 자유당 쩌리지지율이 사이다네요..

계속 저렇게만 가면 좋것네요.
마이크로 17-05-19 13:53
 
그래 날개달아줬을때 훨훨날아라.
B형근육맨 17-05-19 15:37
 
자유당 지지자들 13페센트는 아마도 직무수행 못할것이아니라 직무수행 못하면 좋겠다라고 생각하면 될듯
근데 어쩌나 문재인 대통령하는거 봐서는 절대 13프로 생각같이 되지는 않을것 같은데 말이죠
ibluesky 17-05-19 16:56
 
빨갱이당 놈들 일단 죽이고 보자...
 
 
Total 90,678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사진을 첨부해 주세요 (1) 가생이 05-29 190802
공지 [공지] 뉴스게시판 운영원칙(2014.05.29) (27) 흰날 03-15 169321
90677 [세계] 남한 TV 드라마에 발칵 뒤집힌 베이징 북 대사관. (1) 스쿨즈건0 07:55 1077
90676 [세계] 인도서 중국산 불매운동 확산…힌두민족주의 단체 대거 … (2) 스쿨즈건0 07:46 507
90675 [정치] 표창원 "정치인들 외유 자비로 가도록 입법 추진" (2) llllllllll 05:45 522
90674 [정치] "귀신섬, 감옥섬이었다" '군함도' 시사회서 생존자 증… 하하하호 07-25 789
90673 [정치] 드러난 민낯 이명박.국정원장 정치개입·언론통제.. (8) 이슬야로 07-25 1775
90672 [정치] 中 전투기, 미군기에 90m 거리 '위협 비행 (6) 이슬야로 07-25 1846
90671 [사회] 문무일의 첫 지시는 '우병우 사단' 걷어내기 아로이로 07-25 948
90670 [정치] "우병우, 삼성 문건 지시했고 승인했다" (4) 하하하호 07-25 1078
90669 [정치] [단독] 한국당, '담뱃값 2000원 인하' 법안 마련…"곧 발… (23) gaevew 07-25 1679
90668 [사회] 손혜원·송영길, 위안부 할머니 빈소서 '엄지 척' 기념… (17) llllllllll 07-25 1234
90667 [정치] 靑, MB정부 문건도 발견.."제2롯데 인·허가 등 포함" (2) 아로이로 07-25 902
90666 [세계] 日 무더위속 열사병 6천300여명 병원 이송…6명 사망 하하하호 07-25 1633
90665 [사회] 강남 4억짜리 말춤 동상의 진짜속뜻은? (14) 아로이로 07-25 1934
90664 [정치] 원세훈 “對국민 심리전 중요”… 사실상 선거개입 요구 (5) 하하하호 07-25 730
90663 [스포츠] 김종 "민정수석실에서 스포츠 관련 지시…당혹스러웠다" 모라카노 07-25 713
90662 [정치] 이언주 "사장이 살아야 나도 살아…최저임금 인상 재검토" (6) afterlife 07-25 1337
90661 [경제] 걸레가 된 석유공사, 어찌해야 하나? (1) 우주소녀 07-25 1175
90660 [정치] 이언주 '알바비 떼여도 참는게 공동체 의식' (11) 아로이로 07-25 1105
90659 [정치] 압도적 증세 찬성 여론, 고민 빠진 보수야당 (15) 우주소녀 07-25 1569
90658 [정치] 홍준표 공약 '물관리 일원화' 왜 지금 반대? (2) 우주소녀 07-25 639
90657 [정치] 바른정당 "정부여당 증세논란, 국민을 기만하는 행태" (3) afterlife 07-25 453
90656 [정치] [단독]"年급여 2,000만원 초과 근로자, 세액공제 후에도 최소 12… (6) afterlife 07-25 911
90655 [사회] 경찰, 박근혜5촌살인사건 단서 알고도 뭉갰다. (2) 우주소녀 07-25 1463
90654 [사회] '커피왕' 망고식스 강훈 대표 자택서 숨진 채 발견 (3) gaevew 07-25 1256
90653 [경제] “최저임금 너무 올라”… 한국 떠나는 기업들 (19) 모라카노 07-25 2078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