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뉴스
HOME > 뉴스 게시판 > 국내뉴스
 
작성일 : 17-05-19 22:28
[정치] "문재인을 잘못봤다"…시인 노혜경의 고백
 글쓴이 : 5000원
조회 : 4,262  

"국민의 마음을 그는 읽는다…흡사 안테나처럼, 흡사 시인처럼"

20170519165010318499.jpg


시인 노혜경이 쓴 '문재인을 잘못봤다'는 제목의 글이 누리꾼들 사이에서 큰 공감을 얻으며 빠르게 공유되고 있다. 

노혜경은 19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올린 이 글에서 "유시민이 문재인을 잘못봤다고 '썰전'에서 고백하던데, 나도 그랬다고 고백해야겠다"고 운을 뗐다.

"내가 본 문재인은 소극적이고 낯 가리고 권력의지 없고 법을 넘어 정치적으로 개입하는 거 병적으로 싫어하는 사람. 그는 훌륭한 인격자였고 교양과 지성을 갖춘 신사였지만, 정무적 감각 제로인 정치인 아닌 사람. 그가 대통령이 되면 나무 위에서 흔들리다 떨어질 것 같은 사람. 불안했다. 유능한 정치인이라도 부족한데 그는 아마추어고 뭐고 정치적 의지가 없었다. 2012년 (대선 당시) 미친듯이 선거운동한 다음, 환멸이 밀려왔을 때는 심지어 그를 미워한 적도 있다."

시인은 "4년 뒤 그는 전혀 다른 사람으로 나타났다. 절치부심이란 게 뭔지를 보여준다"며 글을 이었다. 


<하략>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wndtlk 17-05-20 03:28
 
민주주의는 국민이 주인인 정치인 것이 맞습니다.
그러나 민주주의는 국민의 합의와 중우정치 사이에 오락가락하는 것도 맞습니다.
정치인은 국민의 마음을 읽고 따라야 하지만 일관된 가치와 실행 정책이 있어야 합니다.
감성에 의한 정치는 일관된 가치와 실행 정책이 부족합니다.
문제인의 선거전후 말 바꾸기는 일관된 정책이 아니라 인기영합적 오락가락 처신으로 보이네요.
     
DarkNess 17-05-20 04:18
 
무슨 말을 바꿨는지 좀 얘길 해보시죠?
          
싸펑피펑 17-05-20 04:33
 
말섞지마세요~~가생이에 유명한 베충이입니다~
          
울묵뻬기 17-05-20 15:54
 
이거 베충이임.
     
홍상어 17-05-20 04:27
 
보수 존립에 도움 안 되는 버러지 대갈빡을 육모방망이로 빠개버려야 된다 -정진석-
     
권토중래 17-05-20 09:25
 
아직도 알바비 나오냐?
     
귀환자 17-05-20 18:39
 
잼나세요? 핵잼이세요? ㅋㅋㅋㅋㅋ
일베에서 못노시니깐 열받으셨어요? ㅋㅋㅋㅋㅋ
     
나만바라바 17-05-20 23:21
 
아뒤에 tk가 있어 썩을
 
 
Total 98,669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뉴스게시판 운영원칙(2014.05.29) (27) 흰날 03-15 185476
98669 [문화] 8천 명 태권도 품새 시연...세계기록 도전 성공 (4) MR100 04-21 228
98668 [세계] 北 "위협 없으면 핵 사용 안 해"…기존 핵무기는 보유 : 네이버… (4) 천연계 04-21 358
98667 [정치] 靑, '드루킹 특검 수용' 보도 부인.."특검, 청와대 판단… (6) 차가버섯 04-21 509
98666 [정치] 靑 "'드루킹 특검' 수용..여당에 결정 요청" (11) 차가버섯 04-21 1149
98665 [사회] "조여옥 대위 징계해달라"…靑국민청원 20만명 동의 (8) llllllllll 04-21 802
98664 [세계] 美 포춘지, 文 '위대한 지도자' 선정..전세계 인물 중 1… (10) 아로이로 04-21 1456
98663 [정치] “北 ICBM 발사 중단은 완성 포기한다는 의미” (7) 아로이로 04-21 614
98662 [세계] 미국, "北 급격한 변화"…놀라고 또 놀랐다 (8) 아로이로 04-21 979
98661 [정치] 김성태 "드루킹 사건 덮으려 한다면 국민저항에 거덜 날 것 (18) 유정s 04-21 1723
98660 [IT/과학] '중국夢' 과시한 화웨이..."우리 경쟁력의 핵심은 집단… (11) 아마르칸 04-21 1659
98659 [세계] 매티스 美국방 "북한과 평화로 가는 새로운 길 검토 중" (4) 아마르칸 04-21 642
98658 [경제] "독박육아 안할래요"…'성차별'에 결혼ㆍ출산 포기 (8) 아마르칸 04-21 867
98657 [사회] "페트병은 투명봉지에"…배출요령 바뀐 아파트 '골머리 (2) 아마르칸 04-21 529
98656 [정치] [단독]드루킹, 2010년 박근혜에게 줄댔다 (4) 아즈나 04-21 854
98655 [세계] 트럼프, 北핵·ICBM실험중단에 "아주 좋은 뉴스..정상회담 고대" (3) 욜로족 04-21 1463
98654 [경제] 김동연, 한국GM 정상화에 "올드머니 아닌 '뉴머니' 투입… (1) 캡틴홍 04-21 1044
98653 [정치] 北 "오늘부터 핵실험·ICBM 발사중지..풍계리 핵실험장 폐기" (11) 차가버섯 04-21 1323
98652 [사회] 삭제된 보고서 내용 보니.."삼성에 불리한 근거들" 차가버섯 04-21 985
98651 [세계] 日아베, 스캔들 관료 탓 돌리며 '개헌' 드라이브 (5) MR100 04-21 1718
98650 [정치] 김성태 향해 "선거연령 하향" 청소년들 호소에…"끌어내" 야유… (8) MR100 04-21 1917
98649 [정치] 서울 박원순 · 경기 이재명 후보선출 (16) 아로이로 04-20 2147
98648 [정치] 문재인 대통령, 美포춘 선정 '위대한 세계 지도자' 4위 (5) MR100 04-20 1627
98647 [사회] 日의원·고위 관료 등 80여명, 야스쿠니 집단참배 (13) llllllllll 04-20 1788
98646 [정치] "한국당의 드루킹 변호인 접견은 공무집행 방해행위로 심각한… (14) 간지러워 04-20 2654
98645 [세계] 美국방부 "시리아 화학무기 능력 저하됐지만 제한적 공격 가… (2) 아마르칸 04-20 1268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