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뉴스
HOME > 뉴스 게시판 > 국내뉴스
 
작성일 : 17-07-17 13:33
[세계] 韓日 대표제품 상대국서 서로 히트 "화장품 vs 애니·맥주"
 글쓴이 : 스쿨즈건0
조회 : 2,603  

"화장품 vs 애니·맥주"…한일 대표제품 상대국서 서로 히트

작년 한국 화장품 수출증가율 50%…일 10대 48% "한국 패션 참고"
일 맥주·애니메이션 한국서 대인기.
에뛰드 하우스 홈페이지 캡처.

위안부와 소녀상 등 역사에 뿌리를 두고 있는 반일과 혐한 등 한·일 양국관계는 불편한 상태가 계속되지만, 소비제품과 문화 콘텐츠 등은 상대국에서 서로 공전의 인기를 얻는 등 저변이 확대되고 있다고 니혼게이자이(日本經濟)신문이 보도. 보도에 따르면 한국 화장품과 아이돌 그룹이 일본에서 크게 히트하고 있는 반면 일본 맥주와 애니메이션 등은 한국에서 공전의 인기를 얻는 등 제3의 물결이 밀려 오고 있다. 양국 사이에 소비의 "빅뱅"이 일어나고 있다. 일본의 대표적 패션거리인 도쿄(東京) 하라주쿠(原宿) 다케시타(竹下)거리 한 복판에 새로 문을 연 핑크색 가게가 서로 마주 보고 있다. 작년 12월 오픈한 "에뛰드 하우스"와 올해 5월 문을 연 "스타일 난다"로 한국 화장품과 패션 브랜드 가게. 이들 점포가 일본의 패션 성지의 모습을 바꿔 놓고 있다.
 
이 일대는 평일 저녁 무렵이면 학교를 마친 소녀들로 넘쳐난다. 이곳을 찾은 대학생 오자와 마리에(18)는 "한국 화장품은 기분이 좋아진다"면서 "지금까지 없었던 '눈썹문신'같은 장르에 놀랐다" 눈썹 문신은 간단히 바르고 지울 수 있는 젤 타이프의 눈썹 화장품. 우쓰노미야(宇都宮)에서 온 여고생 유카이 린코(17)는 "파스텔컬러인 일본 화장품보다 개성이 확실하게 나타나기 때문에 아주 좋아한다" 외국 화장품이라면 유럽과 미국제품을 당연시하던 일본 화장품 시장에 한류 화장품이 밀려들고 있다. 작년 한국 화장품 수입은 약 146억 엔(약 1천460억 원). 국가별로는 5위였지만 전년 대비 증가율은 약 50%로 주요국 중 두드러지게 높았다.

에뛰드하우스는 반년 새 "시부야(澁谷) 109" 등에 4개 점포를 냈다. 연내에 20개로 늘어날 것으로 보인다. 운영업체인 아모레퍼시픽의 마쓰이 리나 사업부장은 "화장을 놀이로 즐기는 컨셉이 중고생들에게 먹히고 있다"말했다. 2003년 일본에서 방영된 "겨울연가"를 계기로 일었던 한류 붐은 중장년 여성들이 주역이었다. 요즘 일본 젊은이들은 한국에 대해 당시 이상의 동경을 품고 있다. 플리마켓 앱이 1천700명의 여성을 대상으로 "패션에 참고하는 국가"를 조사한 결과 20대의 26%, 10대는 무려 48%가 "한국"을 꼽았다. 미국, 프랑스를 제치고 단연 수위. 한국에서 일본 제품의 인기도 만만치 않다. 한국에서는 시세이도(資生堂)의 "클레 드 포 보테" 등 고가제품이 부유층에게 인기. 여기에 근년 폴라 오비스 홀딩스의 "쓰리" 등 20대를 겨냥한 중견 브랜드도 한국에 진출. 작년 한국에 대한 일본 화장품 수출액도 전년 대비 20% 이상 증가.

음식료 제품으로는 일본 맥주가 최고 인기상품이다. 관광객이 붐비는 서울 시내 번화가에 아사히맥주가 오픈한 여름에만 운영하는 "슈퍼 드라이"바에는 사람들이 무리 지어 몰려든다. 다른 회사들도 한국 진출에 적극적. 기린맥주는 후쿠오카(福岡) 현에서 생산한 맥주를 해로로 수송하고 있다. 벚꽃과 단풍 패키지로 고급품의 이미지를 연출하고 있다. 삿포로맥주도 이 대열에 합류해 작년 일본맥주의 한국 수출은 53억 엔(약 530억 원)으로 2013년에 비해 거의 배로 늘었다.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스테판 17-07-17 13:46
 
다른건 몰라도 먹는거 일본산 왜 사먹냐?  세상사에 귀닫고 사는건지....일본전역이 방사능 오염되다시피 했는데
웅구리 17-07-17 13:52
 
난 절대 안마심
꽃보다소 17-07-17 13:58
 
맥주는 정말 바보들입니다. 엄청 할인행사 한다고 하더라고요.
일본 물을 믿고 마실수 있다니 정말 우리나라 사람들 믿는 것인지 무지한 것인지 ㅎㅎ
참치 17-07-17 14:11
 
개인적으로 사포로를 더 좋아했지만, 이젠 안 마심.... 더 맛있는 유럽맥주가 있는데 굳이 방숭국 맥주를 마실 이유가 없음.
yunju 17-07-17 14:22
 
아사히 기린 한 십여년쯤 편의점 거품이 부드러워서 가끔 먹었을때 비싸게 먹은 기억이 있었는데
얼마전 세븐에서 만원에 4개식 팔더군요
물론 안 샀지만
가끔  술자리에서 지인들이 편의점에서 일본 맥주 사서 자주 마신다고 했을때
뭐라 말하려다 말았습니다~
의외로 일본 방사능에 대해 무감각 하신분들 많습니다~
신비루 17-07-17 14:35
 
나도 아사히 맥주 엄청 좋아라했는데, 원전사고이후엔 완전 끊었음.
박하맛사탕 17-07-17 15:04
 
일본은 세계에서 유행하거나 인정받는 팩트에 약함.  10~20대에 인기 있다는거 보면 더 히트 치겠죠.
그리고 아무리 자국산이라고 해도 자기 몸에 바르는 방사능함유 화장품을 누가 쓰고 싶어할까요.
광파리 17-07-17 15:40
 
길거리에서 맥주캔 버려진거보면 아사히 엄청 많더만요  그만큼 많이 먹고 있다는 뜻인데  어느샌가 한국에서 아사히가 .  이렇게나 많이 팔리고 있더라구요  원전 터졌어도 많이 팔리는거 같던데  여기서는 안마신다고 하는데  ㅎㅎ  아마 마시는 사람들은 댓글 안쓰고 있겠죠?
     
박하맛사탕 17-07-17 15:49
 
방사능 터지고 갑자기 엄청 싸진 일본 맥주들... ㅎㅎ
본고장 유럽맥주도 많은데 굳이.. 내 주위에서도 일본맥주 가려서 먹던데 사람마다 틀린가 봐요.. ㅋ
퀄리티 17-07-17 16:07
 
방사능 맥주 사먹는 사람 있구나
한식뷔폐 17-07-17 16:13
 
이거 좀 웃긴게
일본 : 니네 왜 일본산(몇몇 현) 식품 왜 수입 안하냐?
한국 : 국민들의 반발이 심해서 못한다
일본 : 근대 니네 국민들 왜 후쿠시마 근처에서 생산한 맥주는 잘 처마시는거냐?
한국 : .....
     
박하맛사탕 17-07-17 16:35
 
한국엔 일본기업, 일본기술자, 일본유학생, 일본관광객들이 아예 없나 보죠... ㅋㅋ
Habat69 17-07-17 16:16
 
정말이지 특히나 맥주좀 처마시지 마라
그걸 믿니?
NASRI 17-07-17 16:36
 
일본 방사능 맥주 마시는 인간들 이해불가

차라리 서구권 제품 드시길 권합니다.

일본 본고장에서도 방사능 사고 이후

일본물로 만든 일본 맥주 안팔려서 대거 할인 들어간건데

우리나라 사람들 일본 맥주 싸졌다고 방사능 오염수 벌컥벌컥 쳐마시는거 보면 한심한건지.. 모자란건지..
이슬야로 17-07-17 17:17
 
일본 맥주는 저렴한 자국 식재료를 사용합니다. 즉 가격이 저렴하면 후쿠시마 산이라도 사용합니다.

심지어 일본 맥주회사는 공업용 쌀이라는걸 알면서도 단가가 저렴해 맥주 재료에 사용하던 전력도 있습니다.

http://m.news.naver.com/read.nhn?mode=LSD&mid=sec&sid1=104&oid=001&aid=0002265456
kimchim 17-07-17 17:22
 
일단 주변에 일본맥주 마시고 일본차 타는 것들은 거르고 봄.
아무런 생각도 지식도 없는 ㅂ ㅅ이라는 걸 강제인증중인 개호구로 보니까.

첫번째. 역사문제. 위안부, 강제징용 등 망언 연속에 사죄 및 미안한 기색도 없이
          오히려 피해자 코스프레하는 역겨움

두번째. 영토문제. 독도 침탈 야욕으로 교과서에도 싣는 뻔뻔함과 파렴치함

세번째. 방사능. 더이상의 설명은 생력. 먹으려면 혼자 먹고 디지길 바람.

이 모든 문제를 감안하면서까지 굳이 일본산 제품을 먹고 마시고 쓸 이유가 전혀없는 시대이고,
대체재가 차고 넘치는 마당에 굳이 일본차 타고 일본맥주를 처마시는 것들 보면 대구빡에
뇌대신 똥이 들어있는 것처럼 보여서 극혐임.

아무런 생각도 지식도 상식도 존심도 없는 노예마인드.

같은 국적이란 이유로 한국인이란 카테고리에 묶여
저런 것들과 같이 개호구취급 당하는 게 견딜 수 없이 수치스러움.

진짜 일뽕 오타쿠들 적당히 호구잡혀 삽시다.
담양죽돌이 17-07-17 19:39
 
ㄴㄴ 애니/맥주 X , 애니/AV O  어디서 거짓부렁을~~
불청객 17-07-17 20:23
 
우리나라 맥주 맛없다고 하는데 솔직히 라거는 국내산이나 외국산이나 별 차이 없지 않나요
겨우리 17-07-17 20:39
 
방사능 오염 의심 재료로 만든 상품 한국에 우선 수출....
모르는 사람이 많죠...
와니 17-07-17 21:06
 
독일맥주 크롬바커,벡스,파울라너 요런것 밖에 안마시지만, 누가 방사능 측정기로 일본 맥주 측정한 것을 유튜브에올렸던데 정상 수치가 나오더라구요. 그런것 보면 이상없지않을까요?
 
 
Total 90,605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사진을 첨부해 주세요 (1) 가생이 05-29 190519
공지 [공지] 뉴스게시판 운영원칙(2014.05.29) (27) 흰날 03-15 169205
90604 [문화] MBC 몰락 10년사③ : ‘드라마 왕국’을 폐허로 만든 MBC 사장들 (6) 나이테 18:27 1546
90603 [경제] 한국 법인세율 OECD 평균에도 안되 (15) 이슬야로 14:35 1641
90602 [게임] 셧다운제와 게임 부모선택제 어떻게 다른가 (8) 오비슨 13:14 537
90601 [문화] 헛도는 반구대 암각화 보존 대책.. 10년간 4차례 '부결' (4) 오비슨 13:09 365
90600 [사회] 판·검사 '스폰범죄'에 던진 법원의 경고 (3) 오비슨 13:05 823
90599 [세계] 이지젯 항공, 15살 소년 홀로 공항에 남기고 이륙 (1) 오비슨 13:00 647
90598 [정치] 외교부, 성폭행 혐의 에티오피아 주재 외교관 '파면' (6) 홍상어 13:00 626
90597 [경제] 文정부 '부자증세' 공식화..3.8조 걷어 최저임금 댄다 오비슨 12:57 190
90596 [정치] 한국당 반대/기권 투표로 참석, 추경 드디어 통과 (1) 오비슨 12:51 268
90595 [경제] '하림'은 왜 김상조의 첫 '타깃'이 되었나 (1) 오비슨 12:44 552
90594 [세계] 700원 음료수 팔던 5세 꼬마에게 벌금 물린 공무원 오비슨 12:42 561
90593 [사회] 노총각 30만명 시대..이젠 '노총각' 칭하기도 어색해 (2) 오비슨 12:39 434
90592 [사회] 확인없이 '절도범 낙인'..CCTV 사진 공개한 슈퍼 오비슨 12:35 338
90591 [정치] 마크 내퍼 "한미FTA '재협상' 아닌 '수정' 美 입… (3) 홍상어 11:55 687
90590 [사회] 미 "2022년 태양광 발전비용, 원전보다 1㎿h당 32달러 낮아" (9) 홍상어 11:52 491
90589 [세계] 中여름방학 성형 열풍…"한달 이상 대기" (2) 스쿨즈건0 10:24 1143
90588 [사회] 현직 판사가 '지하철 몰카'.."자동으로 찍혀" 혐의 부인 (3) 인생재발신 10:12 549
90587 [세계] 한국 개고기 농장서 구출된 개 100마리, 미국행. (7) 스쿨즈건0 10:09 642
90586 [사회] 성관계 거부 여성 살해뒤 400m 업고 다닌 40대. (1) 스쿨즈건0 09:56 1138
90585 [정치] 추경 합의 과정서 소외된 '한국당'..여야3당 공조에 속… (4) samanto.. 09:53 441
90584 [IT/과학] 文정부, 산업혁명 R&D 전폭지원…성장전략 한 축으로 (2) 스포메니아 08:42 417
90583 [사회] 닭 손질부터 포장까지…일감 몰아주고 폭리 취한 BBQ (2) 사과나무 08:14 572
90582 [정치] 육아휴직수당 첫 3개월 현행 2배…R&D 예산 2022년까지 2조5천억… 하하하호 00:04 538
90581 [사회] 잔혹한 ‘트로피 사냥’에 아들마저…짐바브웨 ‘국민사자’… llllllllll 07-21 1322
90580 [세계] 日정부 "원자력발전 앞으로도 안정적 이용" 각의 결정 (15) 다잇글힘 07-21 2341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