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뉴스
HOME > 뉴스 게시판 > 국내뉴스
 
작성일 : 17-09-13 12:59
[사회] ‘스모그 베이징’ 수명 3.1년 단축
 글쓴이 : llllllllll
조회 : 1,402  

0.jpg


3개국 연구팀, 中 154개 도시 조사

북부지역 주민들 심폐질환 노출
난방용 석탄보일러 대대적 보급 영향
中 대기오염으로 年 110만명 조기 사망

‘귤이 회수(淮水)를 건너면 탱자가 된다’는 말처럼 중국 중부를 가로지르는 화이허(淮河)강은 전통적으로 남북을 가르는 경계였다. 화이허강은 또한 겨울 난방에 석탄을 난방 연료로 사용할 수 있느냐, 없느냐를 가르는 기준이기도 하다. 이로 인해 화이허강 이북과 이남 지역 주민들의 평균 수명이 크게 차이 나는 것으로 나타났다.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산골대왕 17-09-13 14:59
 
저게 아무 병 안걸리고 살면 모르겠지만 실제로 저거땜에 폐암이나 다른 암 걸리면 3.1년이 아니라 수십년이
한방에 단축되서 그냥 훅 가는거임.
퀄리티 17-09-13 18:29
 
바퀴들 위기감을 느끼고 더 번식하겠는데
부분모델 17-09-13 18:48
 
어우 3년이 아니라 30년은 줄어들겠네 ㄷㄷㄷㄷㄷㄷㄷ
삼디다스 17-09-13 20:32
 
화이허강 이북 잘사는 기준이 석탄보일러임? ㅋㅋㅋㅋ
80년대 응답하라 드라마에서도 연탄썻는데.
지나가는이 17-09-13 21:06
 
저런 먼지가 한국으로 날라오는건가..
Shill 17-09-13 23:25
 
우리도 건강과 수명에 영향이 있을텐데
 
 
Total 96,360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뉴스게시판 운영원칙(2014.05.29) (27) 흰날 03-15 180435
96360 [정치] 미국 싱크탱크 “김영철 방한 수용은 문 정부 거대 실책” 펜펜 17:04 6
96359 [기타] 윤서인, 조두순 사건 피해자 가족 우롱 '국민청원 빗발쳐&#… (2) 뢰크 16:49 202
96358 [사회] 평창동계올림픽 여자 컬링 자유한국당 응원전 (2) stabber 16:36 276
96357 [정치] 술 취해 차 훔친 캐나다 선수 (18) MR100 13:33 2467
96356 [정치] 통일부 “金, 천안함 주범 단언 어려워”… 국방부도 “문건 … 천연계 13:24 914
96355 [세계] 한국 온 美백악관 대변인 "폐회식서 北 접촉 계획 없어"(종합) (3) 정규룰 11:52 1367
96354 [IT/과학] 화웨이, MWC서 올해 태블릿 大戰 신호탄 (7) 아마르칸 11:18 1424
96353 [경제] 이총리, 군산 방문 'GM사태' 해법 모색…관계부처 차관… 아마르칸 11:13 313
96352 [세계] 필리핀 중부 세부서 40대 한국인, 오토바이 괴한 총격받고 숨… 아마르칸 11:11 719
96351 [세계] 트럼프 “선박 50여척·해운·무역업체 대규모 대북 제재” (6) 정규룰 10:02 983
96350 [사회] 대학 내 확산되는 할랄 식당… 쏟아지는 엇갈린 시선 (14) 아마르칸 09:23 1287
96349 [사회] '살아있는 하나님'…여신도 폭행 뒤 암매장한 교주 징… (3) 아마르칸 09:20 1031
96348 [정치] 美 아이젠하워때 ‘에어포스원’ 명명… 핵전쟁대비 첨단장… 아마르칸 09:08 406
96347 [세계] 미국, 최대 규모 '대북 제재' 발표..사실상 해상 차단, … (4) 선더블렠 08:30 704
96346 [세계] 美정부, 해상봉쇄 위해 기업 27곳·선박 28척 등 최대규모 대북… (1) 선더블렠 08:11 413
96345 [세계] 김영철 오기 직전.. 트럼프 "최강 對北제재" (1) 선더블렠 08:07 292
96344 [세계] 헤일리 "새 대북제재 블랙리스트와 관련 증거 유엔에 제출" (1) 선더블렠 08:03 151
96343 [세계] 美 대북 해상 차단.."사상 최대 제재" (1) 선더블렠 08:01 183
96342 [세계] 美 의원들 "대북 제재 환영..경제∙외교 압박 지속해야" (1) 선더블렠 08:00 113
96341 [세계] 트럼프 "대북제재 효과 없으면 제2단계로 가야할 것"(종합) (1) 선더블렠 07:58 247
96340 [정치] 성백진 서울시의원, 日서 '다케시마의 날' 항의하다 연… (9) MR100 00:47 2205
96339 [기타] “'조두숭' 등장 도를 넘었다” 공분 일으키고 삭제된 … (8) 뢰크 00:38 1459
96338 [정치] 정세현 "김영철, 비핵화 논의할 수 있는 위치..기회 살려야" 호연 02-23 651
96337 [사회] 미투 확산.. 사진작가 배병우·배우 조재현·오달수도 성추행 … (17) 아로이로 02-23 1518
96336 [정치] "후쿠시마 수산물 우리 식탁 오르나" 불안 (3) MR100 02-23 936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