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뉴스
HOME > 뉴스 게시판 > 국내뉴스
 
작성일 : 17-09-14 15:33
[사회] MB 국정원, 문성근·김여진 저질합성 사진 제작·유포
 글쓴이 : 아로이로
조회 : 611  

문화ㆍ예술계 블랙리스트 대상 이미지 실추 위해

검찰에 원세훈 국정원법 위반 혐의 등 수사의뢰

국가정보원이 좌파로 분류한 문성근, 김여진 두 배우의 이미지 실추를 위해 합성해 제작 유포한 사진. 포털사이트 인터넷카페 게시 사진 캡처.

이명박(MB) 정부 당시 국가정보원이 정부 기조에 비판적인 문화ㆍ예술계 특정인의 이미지를 실추시키기 위한 작업을 한 것으로 확인됐다.

14일 국정원 등에 따르면 국정원 심리전단은 2011년 여름 좌파 연예인으로 분류한 배우 문성근과 김여진의 부적절한 관계를 꾸며내 이미지를 실추시키는 내용의 계획서를 작성해 상부에 보고한 뒤 실행에 옮겼다. 2009년 2월 취임한 이래 수시로 여론을 주도하는 문화ㆍ예술계 인사나 단체를 겨냥해 압박하도록 지시한 원세훈 전 국정원장의 뜻에 따른 것이다. 해당 연예인은 2009년 7월 김주성 당시 기조실장이 팀장을 맡은 좌파 연예인 대응 태스크포스(TF)가 선정한 블랙리스트 82명 중에서 뽑았다.

국정원 심리전단이 민간인 사이버 외곽팀 등을 동원해 실제 행동에 옮긴 건 2011년 10월. Mos***라는 아이디를 사용하는 네티즌은 보수 우파를 자처하는 ‘대한민국 긍정파들의 모임’(대긍모)의 포털사이트 인터넷 카페 게시판에 ‘[19禁] 문성근과 김여진의 부적절한 관계’라는 제목으로 두 배우가 나체로 침대에 누워 있는 선정적인 사진을 올렸다. 사진은 합성된 것이었다. 사진 내에는 ‘공화국 인민배우 문성근, 김여진 주연 “육체관계”’라는 글귀가 들어있었다.

국정원 개혁위원회는 사이버 공작 역량을 활용, 이미지 실추를 유도하기 위해 두 배우의 부적절한 관계를 나타내도록 합성한 사진을 제작ㆍ유포하는 취지의 내부 문건 등을 발견, 14일 이 자료 등을 포함해 원 전 원장 등을 국정원법 위반 혐의로 검찰에 수사를 의뢰했다. 자료를 넘겨 받은 검찰은 검토에 착수, 이르면 다음주부터 두 배우를 포함해 국정원의 사이버 공작 피해자로 지목된 문화ㆍ연예계 인사를 불러 조사할 방침이다.

안아람 기자 oneshot@hankookilbo.com

http://v.media.daum.net/v/20170914150050652?rcmd=rn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winston 17-09-14 15:45
 
이건 뭐 거의 북한 삐라수준이잖아~    기가찬다..
     
솔직히 17-09-14 20:43
 
하도 자작극을 많이 해대서.
북한삐라도 의심스러울 지경이네요. 정말 북한에서 보낸건 맞는 지.
풍겐공 17-09-14 15:46
 
바람구름별 17-09-14 17:23
 
빌빌대는 잉여들도 아니고
세금받고 일하는것들이
bluewolf 17-09-14 18:22
 
국민들의 세금으로 뻘짓들 했었네...
세임 17-09-15 00:16
 
이게 국격을 논한 분의 작품
곰사냥꾼 17-09-15 05:07
 
저게 명박이란 이름의 '쥐'색기가 기르던 '개'-정원이 수행한
"특수 공작"의 수준....
개정원 스스로
"지금까지 축적된 노하우를 활용한 '특수 공작'의 성과"라고 자평하면서
대대적으로 배포했다고...
 
 
Total 92,279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사진을 첨부해 주세요 (1) 가생이 05-29 198121
공지 [공지] 뉴스게시판 운영원칙(2014.05.29) (27) 흰날 03-15 171495
92278 [정치] 프랑스 "평창올림픽 참가할 것, 불참 고려한 적도 없다"… 공… 허브민트 14:49 3
92277 [세계] 백악관 관계자 "日언론보도는 3국 공조에 균열 야기..북한이 … (3) 굿잡스 13:58 433
92276 [정치] 국민의당 "文대통령 해외순방…국제사회 협력에 한계" (1) 허브민트 13:31 262
92275 [정치] 미국 의회, 北 핵·미사일 개발 지원국 원조 금지 추진 (2) 허브민트 12:17 378
92274 [정치] 김무성"진보정권 독주 저지···한국당·바른정당 공조 강화해… (3) 허브민트 11:58 435
92273 [정치] 바른정당 "文대통령, 낭만적으로 北 바라봐…대북압박 강화해… (1) 허브민트 11:57 215
92272 [세계] 백악관 "日 언론의 왜곡 보도, 3국공조 균열야기" (6) 우유니 11:51 730
92271 [경제] "1천600억 한꺼번에"..정부 제동 비웃듯 재건축 '돈잔치' (1) 정로환 08:53 1133
92270 [세계] 세컨더리 보이콧 직면한 중국, 대북 영향력 실체 벗는다 (2) 캡틴홍 08:33 883
92269 [정치] 추선희 전 어버이연합 사무총장 "민병주가 어버이연합에 후원 정로환 08:32 430
92268 [세계] 프랑스 스포츠장관 "한반도 안전 확신 안되면, 평창올림픽 불… (4) 스쿨즈건0 08:17 614
92267 [정치] 주한미군 ‘한반도 철수명령’ 가짜뉴스 유포. (4) 스쿨즈건0 08:10 740
92266 [정치] 靑 "일본 언론 악의적 보도 유감"…"전혀 사실 아니다" (11) 하하하호 01:09 1323
92265 [정치] 이재명표 '성남시민순찰대' 또다시 제동 (11) 하하하호 09-22 1223
92264 [정치] '박근혜 재판' 증인들 "조윤선도 블랙리스트 관여했다" (1) 아로이로 09-22 650
92263 [사회] 정청래, 아들 성추행 사건 사과…"아버지 역할 소홀 반성" (2) llllllllll 09-22 639
92262 [정치] 임은정 “괴물 잡겠다고 검사 됐는데 우리가 괴물이더라” (5) 소요객 09-22 1417
92261 [정치] 정진석 "盧 전 대통령, 부부싸움 끝에 목숨끊어"..與 "막말 책… (17) 모라카노 09-22 1180
92260 [정치] 조경태 기재위원장의 이상한 회의진행 (3) gaevew 09-22 834
92259 [정치] 홍준표, '엄마부대' 주옥순을 당 디지털委 부위원장에 … (21) samanto.. 09-22 1710
92258 [정치] 김영우 국방위원장 "北 애송이, 반드시 불로 다스릴 것" (6) 허브민트 09-22 1145
92257 [세계] 日 기업의 '왜곡된 나라 사랑'…"일본 우수성 알리면 80… (5) 섬나라호빗 09-22 2173
92256 [세계] '미국이냐 북한이냐'...트럼프, 전세계 금융기관에 최… (1) 캡틴홍 09-22 567
92255 [정치] 靑, '트럼프, 대북지원 비판' 日언론보도에 "의도적 왜… (3) 5000원 09-22 657
92254 [정치] [단독]추선희 "죽전휴게소서 수백만원씩 약 10회 국정원 돈 받… (2) 소요객 09-22 869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