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뉴스
HOME > 뉴스 게시판 > 국내뉴스
 
작성일 : 17-11-14 09:26
[정치] 성심병원 간호사 '김진태 후원금' 조직적 모금 정황
 글쓴이 : 뢰크
조회 : 2,423  

후원금 입금자 리스트 등 조직적으로 모집한 정황

수간호사 등 모인 공식회의서 후원금 권유도 드러나
강원도선관위, 개인적 일탈로 보고 '서면 경고' 그쳐


춘천성심병원. 춘천성심병원 누리집 갈무리


춘천성심병원에서 김진태 자유한국당 국회의원(춘천)의 정치후원금을 모집하기 위해 수간호사가 ‘엑셀 파일’까지 만들고 간호사에게 지급 여부를 확인하는 등 조직적으로 후원금을 모집한 정황이 드러났다. 13일 <한겨레>가 입수한 ‘한림대학교 춘천성심병원 후원금 입금자 리스트’라는 제목의 엑셀 파일 사진을 보면, 이름, 휴대폰 번호, 생년월일, 우편번호, 영수증 수령지 주소 등의 항목과 함께 ‘춘천성심병원 인공심장실 또는 춘천성심병원일 경우 부서명만 적어주시면 됩니다’라고 적혀 있다. 이 사진에 등장하는 4명은 실제 춘천성심병원에서 일하는 간호사로 확인됐다. 파일은 26번까지 순번으로 나와 있다. 춘천성심병원 간호사 가운데 최소 26명이 후원금을 낸 것으로 추정할 수 있는 대목이다.

이 파일은 후배 간호사들을 상대로 김진태 의원을 위해 10만원의 정치후원금을 내도록 강요해 강원도선거관리위원회로부터 정치자금법 위반 혐의로 ‘서면 경고’를 받은 ㄱ수간호사가 만드는 데 관여한 것으로 추정되고 있다.

자유한국당 김진태 의원. 강창광 기자 chang@hani.co.kr


ㄱ수간호사는 후배에게 카카오톡을 보내 ‘지난해처럼 김진태 의원 후원금 10만원 부탁해. 연말에 연말정산 영수증으로 10만원 돌려받고… 부서에 4명 정도씩 유엠(UM), 시엔(CN), 올드 한두 명 하기로 했거든…’이라고 보냈다. 유엠은 수간호사, 시엔은 주임간호사다. 수간호사와 주임간호사 등 고참 간호사를 주축으로 부서별로 정치후원금을 할당한 것으로 보인다. 강원도선관위 조사에서는 춘천성심병원 수간호사 등이 모인 공식 회의 때 김진태 의원 후원금 권유가 있었던 사실도 드러났다.

이에 대해 강원도선관위는 이 사건을 개인적 일탈로 보고 ㄱ수간호사가 후배 2명에게만 후원금을 강요했다고 봤다. 강원도선관위 관계자는 “당시 회의에서 김 의원 후원금 얘기가 나온 것은 맞지만 ㄱ수간호사만 이 사안을 ‘이 정도는 해야겠다’고 보고 실적 개념으로 받아들인 것 같다. 다른 부서도 확인했는데 다른 곳은 문제가 된 곳은 없다. 이 수간호사만 유독 밑에 후배들이 압박을 느낄 정도로 강요한 것으로 파악됐다”고 말했다.

하지만 지난해엔 또 다른 수간호사가 간호사들을 상대로 병원 내부 메일을 통해 김진태 의원 정치후원금을 안내하는 이메일을 보내기도 했다. 당시 메일에는 이름을 적을 때 ‘춘천성심병원 홍길동으로 적지 말고 홍길동’으로 적어달라는 ‘춘천성심병원 맞춤형 안내’도 포함돼 있다. 후원금 강요를 받은 간호사 쪽은 “김진태 후원자 명단과 춘천성심병원 간호사 명단을 비교해보면 알 수 있다. 누가 봐도 조직적으로 후원금을 강요한 것이다. 게다가 권유에 그치지 않고 엑셀 파일로 명단까지 확인하니 상당수가 어쩔 수 없이 해마다 후원금을 내야 했다. 조직문화가 강한 병원의 ‘적폐’ 가운데 하나”라고 지적했다.

13일 <한겨레>가 입수한 춘천성심병원 후원금 입금자 현황이 담긴 엑셀파일 모습. 병원 안에서 ‘엑셀 파일’까지 만들어 간호사들의 후원금 지급 현황을 확인하는 등 조직적으로 후원금을 모집했다는 의혹이 제기되고 있다.독자 제공



<한겨레>는 ㄱ수간호사와 여러 차례 통화를 시도했지만 연락이 닿지 않았다.

한편 중앙선거관리위원회가 지난 2월 공개한 ‘2016년도 국회의원 후원회 후원금 모금액’ 자료를 보면,

김진태 의원은 3억1844만5044원으로 전체 국회의원 가운데 2위를 기록했다.

http://v.media.daum.net/v/20171113174952742



김진태 의원 후원금 모금액 전체 국회의원 가운데 2위 기록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미친파리 17-11-14 09:45
 
성심병원이 어느 재단인가요?
     
오롤로이요 17-11-14 10:08
 
일송재단이요.
          
미친파리 17-11-14 10:19
 
아 인터넷 검색해 보니 문제가 많은 재단 같네요. 알려줘서 감사합니다.
 
 
Total 96,203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뉴스게시판 운영원칙(2014.05.29) (27) 흰날 03-15 179974
96203 [정치] 총기난사 희생자 장례식 한창인데… 트럼프는 골프장에? 호두룩 18:20 204
96202 [사회] '징역 20년' 최순실 판결문, 박근혜 재판 증거로 채택 (6) 추적60초 16:46 1007
96201 [경제] 맨큐 "애덤 스미스 아는가" 트럼프 보호무역에 '일침' (2) MR100 16:41 451
96200 [경제] 재건축 기준 바뀐다.."공공기관이 조사·적정성 검토" 아로이로 15:39 637
96199 [IT/과학] 아리랑 위성영상 필리핀·인도에 수출..총 600만불 규모 (2) 아로이로 15:22 1075
96198 [정치] 취재하려는 MBN, 거부하는 홍준표..충돌 지속 (3) 아로이로 15:20 820
96197 [정치] 중국 기자폭행 사건, 범인 구속돼 조사 중 (2) 아로이로 13:56 1709
96196 [정치] GM "한국에 남아 문제 해결하고 싶다" (27) 아로이로 13:36 1647
96195 [사회] '자산관리인' 이병모 "다스는 MB 것" 실토 (2) 차가버섯 13:29 421
96194 [경제] "미국, 중국 철강 규제하며 한국 우회 수출국으로 낙인" (6) 펜펜 13:21 589
96193 [정치] 홍준표 "MB수사 '증거 짜 맞추기'..檢출신인 게 부끄럽… (12) 차가버섯 13:19 546
96192 [세계] 루프트한자 항공 "日승객 항의에 독도 명칭 삭제" (4) 가위치기 13:16 751
96191 [경제] 국중호 교수 “美 철강 고율 관세, 경제 아닌 다른 기준 있어… (4) 펜펜 13:09 429
96190 [정치] 김진태, 조명균 통일부 장관에 “이 양반이, 보이는 게 없나” (9) 산너머남촌 12:41 830
96189 [경제] WSJ 사설 "철강·알루미늄 관세폭탄, 결국 美노동자 피해" (7) Kard 12:27 917
96188 [정치] 안철수, 남경필 만나 '주적은 문재인' 발언 (13) MR100 11:52 845
96187 [스포츠] 김보름-박지우 인터뷰 논란... "자격박탈" 청원 14만 돌파 (10) llllllllll 10:26 1284
96186 [사회] 한국 국민, 정부에 대한 신뢰도 전년대비 17%P 대폭 상승 (1) 스포메니아 09:14 918
96185 [사회] 기무부대 소속 원사 승용차서 숨진 채 발견(종합) (4) 아마르칸 09:10 1055
96184 [세계] 미 상원의원 "대북 공격 한다면 엄청난 규모로 신속히 이뤄질 … (3) 아마르칸 09:09 812
96183 [세계] 상하이 문화명소 ‘계풍서원’ 퇴장 뒤엔 시진핑 그림자? 아마르칸 09:07 365
96182 [기타] "눈 검사하면 심장질환 위험 예측 가능" 아마르칸 09:05 344
96181 [사회] 휴일 근로 위반 땐 '1.5배 대체휴일+수당' 지급 추진 (3) 아마르칸 09:04 292
96180 [경제] 문재인 대통령, 똑같은 대응 방식 스포메니아 09:03 634
96179 [경제] 美 철강보복 '2안'만은 피하자…靑·政, 역할분담 총력… 아마르칸 09:02 245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