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뉴스
HOME > 뉴스 게시판 > 국내뉴스
 
작성일 : 18-01-13 08:07
[사회] 유시민 "암호화폐는 인간 어리석음 이용해 돈 뺏는 것"
 글쓴이 : 5000원
조회 : 1,718  


20180113023056761yvdz.jpg

Q : 최근 암호화폐 열풍을 어떻게 보나. 

A : 그야말로 광풍이다. 미친 짓이다. 미친 짓. 전체가 다 ….


Q : 답답한 느낌이 드는가. 

A : 인간이 참 어리석다는 것을 새삼 느낀다. 인류 역사에서 수없이 되풀이됐던 투기 광풍이라고 본다. ‘17세기 튤립 버블의 21세기형 글로벌 버전’ 그 이상의 의미는 없다. 인간의 어리석음을 이용해 누군가가 지금 장난을 쳐서 돈을 뺏어 먹는 과정이다. 여기에 전 세계 사기꾼이 다 모여있다. 그런데 지금 우리나라 고등학생들까지 자기 돈을 넣고 있잖은가. 거품이 딱 꺼지는 순간까지 사람들은 살 거다. 그러면 맨 마지막에 잡고 있던 사람들은 망할 거다. 이 투기판에 뛰어들었다가 돈 날린 사람들이 정부나 사회를 원망하지 말라, 이 메시지는 확실히 줘야 된다. 누가 권한 것도 아니고, 국가에서 제도로 시장을 만들어준 것도 아니잖나.


Q : 거래소 폐지 방침을 밝힌 박상기 법무장관 발언은 적절했다고 보는가. 
A : 제가 뭐라고 평할 것은 없을 것 같다. 정부에서 잘 대처할 것이다. 청와대는 시장 혼란을 우려해선지 확정된 게 아니라고 했는데. 저도 보도만 보고 있다. 청와대에서 부처 간에 어떤 이견이 있고, 현재 어떤 아이디어를 갖고 이걸 지금 다루고 있고, 지금 어디까지 논의가 됐고 이런 건 정보가 아무것도 없다. 그래서 그(정부 혼선)에 대해선 판단할 수 없다.

Q : 이 사안은 투기자본 규제 측면의 관점과 블록체인 산업 진흥 측면의 관점이 상충하는 것 같은데. 

A : 죄송한데 그런 주장들(산업진흥)은 다 사기라고 본다. 암호화폐는 경제학적 의미의 ‘마켓’도 아니고 그냥 엔지니어들의 아이디어로 나타난 수많은 이상한 장난감 갖고 사람들이 도박하는 거다. 돈이 벌린다는 소문 듣고 사람들이 불나방처럼 돈다발 들고 모여드는 거다.


Q : 한국의 블록체인 기술을 더 발전시켜야 한다는 사람도 많다. 

A : 블록체인 기술과 관련해 우리나라가 자유를 안 주면 마치 4차 산업혁명에서 뒤지는 것처럼 얘기하는 언론 기사들이 넘치는데, 저는 그 사람들이 의심스럽다. 암호화폐를 띄워서 자기 이익 채우려고 하는 것 아닌가. 전국의 카지노를 다 열어주는 것과 뭐가 다른가. 제가 부정적으로 얘기하면 ‘꼰대다’ ‘새로운 4차 산업혁명을 모른다’ 얘기하는데 다 허황된 신기루를 좇는 것이다. 저는 이걸 부추기는 일부 언론들이 솔직히 수상하다. 이 사람들 다 거기에 돈 넣은 것 아냐, 그런 생각이 들 정도다.


Q : 청와대 청원 게시판에 암호화폐 규제 반대 글이 수만 건 올라있다고 한다. 

A : 다 자기 돈 넣은 사람들이다. 돈 벌어야 되니까, (그런 글 썼다고) 저는 그렇게 본다.


Q : 청와대는 시장 혼란을 우려해선지 신중한 입장인 듯한데. 

A : 대한민국 국민이라면 대충 다 팔고 다 나오도록 하는 게 정부가 할 일이다. 그리고 가상화폐 투자로 해외계좌로 돈 빠져나가는 것은 다 차단해야 된다. 정부가 이 광풍에서 시민 보호 조치를 아무것도 안 하면 정부 잘못이 될 수 있다. 그러니까 정부와 지식인과 언론들은 여기에 뛰어들지 말라는 메시지를 지금 분명하게 내야 될 때다. 유 작가는 인터뷰 말미에 “투기 광풍에 뛰어들지 말라는 메시지를 정부가 확실해 내야 한다는 것과, 쫄딱 망한 사람들이 정부를 원망할 권리는 없다는 점을 강조하고 싶다”고 재차 강조했다.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겨우리 18-01-13 08:43
 
가상화폐를 금지하는 것과....
투기, 도박, 사기를 규제하는 것과....
구분해야...
     
호연 18-01-13 09:15
 
가상화폐가 곧 투기는 아니지만, 우리나라의 지금 상황이 투기로 변질되어 있는 것은 확실하지요.
          
말좀하자 18-01-13 15:20
 
가상화폐 자체가 허상입니다 누군가의 농단에 휘둘리는 욕심만은 사람들뿐이죠
지금이라도 규제해야 더 큰일을 막을수 있습니다
종이사자 18-01-13 10:46
 
가상화폐는 지능적인 사기입니다.
인히스플 18-01-13 10:49
 
투자라는 것은 안정적인 자산으로 통한 실물경제에 대한 투자를 말하는 겁니다.
RadioactiveJAP 18-01-13 11:33
 
역시 유시민 작가는 시대의 지식인이군요.
지성인이라 칭하지 않는 이유는
적폐 매국노들이 언론,여론 휘어잡던 시절
선거에서 몇번까였다고
본인 능력을 나라를 위해 쓰지 않는 개인주의 성향이 보여서.

뭐 나같았어도 쥐닭 뽑아주고 밀어주는
멍청한 국민들 위해 일할 생각없지만서도
이제 세상이 바꼈는데 언제까지 재야에서 지낼건지..

암튼,

'이 투기판에 뛰어들었다가 돈 날린 사람들이 정부나 사회를 원망하지 말라, 이 메시지는 확실히 줘야 된다. 누가 권한 것도 아니고, 국가에서 제도로 시장을 만들어준 것도 아니잖나.'

이게 핵심임.

돈 다날리고 정부탓하고 있는 빡대가리들을 이 모든게 문재인탓이라며
선동해서 정부 발목잡을 공짜 댓글원 운용할 특정지역 정당과
친일 매국역적들이 좀 신경쓰이기도 함.

빡대가리 저능아들이 선동도 잘 당하니까
     
둥근나이테 18-01-13 12:23
 
저 같아도 뻔히 멍청한 거 보이는 박근혜가 대통되고 김문수 같은 사람한테 지면 정치 접음.
어리석은 사람들에게 환멸을 느낄 법도 한데 그래도 티비 나와서 바른 지식 바른 말 해주는 거 보면 고마움
          
RadioactiveJAP 18-01-13 12:56
 
제가 유시민 작가님 지지자라서요 ㅋㅋ
예전 서울시장 선거 나오셨을때도 지지하고 당원가입하고 활동했어요.

지금은 정의당이 미친 메갈 타령 짓해서 탈당하고 까고 있지만
유시민 작가만은 문정부에서 재능기부 해줬음 합니다.
포미 18-01-13 12:13
 
가상화폐는 국제무역상 기축통화로 인정받는 달러의 신용하락의 대안으로 나온 개념이에요.

국제 거래할 것도 없이 무조건 거래소에서 사들이면 투기 맞지요....
Banff 18-01-13 15:46
 
아.. 이건 유시민작가가 나서면 안될 일인것 같습니다.. 너무 보수파적 접근이네요.
나는나야다 18-01-13 17:27
 
역시 서민정치인 이구먼 ㅠ우리네 서민들을아주위해줘 ㅋ 맞는말이지 다사기야 ㅠ당장 패쇄하라!
나는나야다 18-01-13 17:29
 
어느 종편뉴스에 고정으로  출연하는 놈이 가상화패를 로또나 카지노에비유한다 ㅠ
멍청한놈!그러면서 로또나 카지노도 패지해야한다고한다 ㅠㅠ
이런xx놈! 미친놈이지
 
 
Total 94,905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사진을 첨부해 주세요 (1) 가생이 05-29 207398
공지 [공지] 뉴스게시판 운영원칙(2014.05.29) (27) 흰날 03-15 176733
94904 [경제] 폭락해도 '존버'…널뛰는 가상화폐에 '시체'된 … 나이테 10:07 96
94903 [정치] 현송월의 클러치백, 우리가 왜 알아야 되나요? (2) 다잇글힘 07:56 756
94902 [사회] 홍콩서 아내·아들 살해 한국인 "술 취해 기억 안나" (4) llllllllll 04:16 916
94901 [사회] '삭발하고 2백만 원'…어버이연합, 돈 받고 관제 시위 (7) jmin87 03:26 999
94900 [세계] “한·중·일 해역 오염 영향권” 바다 뒤덮은 기름띠… (2) 스쿨즈건0 01:29 1076
94899 [정치] 'MB집사' 김백준·김진모 나란히 구속 (3) MR100 00:43 589
94898 [정치] [팩트체크] 홍준표 "평창 티켓, 기업이 사면 제3자 뇌물수수" … (6) 아로이로 01-16 1152
94897 [사회] "이완용, 다른 친일파들이 고마워해야" (4) llllllllll 01-16 1253
94896 [세계] 5천만 한국, 15억 중국보다 일본 많이 간다. (13) 스쿨즈건0 01-16 2396
94895 [정치] "MB 특활비, 靑 기념품 제작비로 줬다"…원세훈 실토 (2) MR100 01-16 647
94894 [경제] 홍종학 "소상공인 카드수수료, 파격적으로 내릴 것" (3) 아로이로 01-16 670
94893 [세계] 미일 원자력협력 협정 자동연장...'일본 핵폭탄 6000발 물질… (2) 또르롱 01-16 1241
94892 [세계] 사탕으로 트럼프의 비위 맞춘다는 美 고위 정치인 또르롱 01-16 479
94891 [경제] 이달까지 자동차세 연납하면 10% 할인…신청일은 30~31일 또르롱 01-16 477
94890 [사회] "남직원과 동등임금 받아야"…씨티, 여직원 연봉인상 파격 조… 또르롱 01-16 777
94889 [세계] "북한 가던 유조선, 미국이 폭파"…이란서 산치호 음모론 (2) 또르롱 01-16 1110
94888 [정치] “北해역 조업권 구매…NLL 해상시장 추진” : 네이버 뉴스 (1) 천연계 01-16 653
94887 [경제] "벤츠 E-클래스 탔더니..." 허리 통증 호소한 이유 MR100 01-16 1324
94886 [경제] 자영업자들 "최저임금 아니라 갑질·임대료·카드수수료가 문… (9) 호연 01-16 1025
94885 [사회] [단독]은혜초, 교원 전원 '해고' 통보… 무단 폐교 강행 또르롱 01-16 1258
94884 [경제] "여자친구는 1억 벌었는데.." 나도 비트코인 우울증? (3) 또르롱 01-16 1403
94883 [세계] 일본 "전쟁나면 부산으로"…평창올림픽 앞두고 자국민 대피 … (12) 또르롱 01-16 2045
94882 [정치] 박인숙, 한국당 복당키로…바른정당 9석으로 줄어 (1) MR100 01-16 588
94881 [정치] 자유한국당 신년인사회서 “문재인 정권 박살내자” 구호 (13) 쌈장 01-16 917
94880 [세계] 대만산 식품 원산지도 '중국 일부분'으로 표시해야 통… (3) 쌈장 01-16 749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