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뉴스
HOME > 뉴스 게시판 > 국내뉴스
 
작성일 : 20-02-27 14:27
[정치] 여당이 "韓 칭찬했다"는 타임, 원제목은 "어떻게 통제불능 됐나"
 글쓴이 : 검은사자
조회 : 1,428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라이브러리 20-02-27 14:41
   
하..........거참..................에효........
후우니 20-02-27 14:59
   
이게 전 세계가 문제인 정부에 극찬했다는 그 기사군요.
하여간 문제인 것들이 문제인 거다.
토토당 20-02-27 15:42
   
머가 문제라는 거지?

한국에 문제가 있었고 한국의' 확진자가 급격히 증가한 이유는 뛰어난 진단 능력과 자유로운 언론 환경, 투명한 정보 공개, 민주적 책임 시스템 (때문)”이라고 전했다'

잘 작동하니 이런 검사와 확진자 검색이 가능하지 그럼 못하는데 확진자 검색이 가능하겠나?
옆 나라 일본이 검사도 안하고 확진자가 별로 없는거랑 너무 비교되게 잘 하고 있는 거구만..
그냥 기레기가 쓰면 사실이고 진실인 듯 믿는 것 그것도 깨어있는 시민과는 거리가 먼 것이지...
호연 20-02-27 17:59
   
외국에서는 우리 보건당국의 신속한 대응을 추겨 세우기도 한다.

미국 시사주간지 타임은 24일 '한국의 코로나바이러스 확산 사태는 어떻게 통제 불능이 되었는가'는 제목의 기사에서 한국 전문가 인터뷰를 통해 한국에서 확진자가 많이 나온 배경으로 뛰어난 진단 능력과 언론 보도, 민주적인 시스템 등을 꼽았다. 검사 당국이 우수한 진단 능력을 발휘하고, 언론도 감시의 기능을 수행하면서 신속한 검사로 이어지고 있다는 분석이다.

특히 한국 내 일부 지역에 '드라이브 스루'(Driving Through) 방식의 선별 진료소를 도입한 데 대해 갈채를 보내기도 한다.

https://news.v.daum.net/v/20200227170637138
supercop 20-02-27 22:08
   
박광온 더불어민주당 최고위원의 Time지 기사의 일부만 인용한 부분은 좀 과장된 것이지만
--------------------------------------------------------------------------------------
“대통령이 낙관론에 빠져 코로나19가 걷잡을 수 없이 번진 것”이라는 국내 보수언론 사설과 함께 ‘중국인 입국금지’ 청와대 국민청원 참여인원이 70만명을 넘긴 사실도 소개했다. - 출처: 중앙일보 기사 중
-------------------------------------------------------------------------------------
중앙일보의 이 기사는 Time지가 한국정부의 코로나 대응 정책이 안이했다는 식으로 비판하는 내용도 아니다.
Time지는 그냥 한국 내부의 여러 주장과 상황을 기사화 한 것이며 보수 언론과 보수세력의 주장을 함께 소개한 것일 뿐이다.
실제 중국인과 교민에 의한 코로나19 전파는 초기 대응에 의해 거의 차단되었고, 현재의 급격한 전파는 신천지와 관련된 대구지역 확진자가 전체 확진자의 70%에 달한다는 사실이 중요한 것이다.
 
 
Total 27,493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뉴스게시판 운영원칙(Ver. 2014.05.29) (27) 흰날 03-15 236870
27493 [정치] 박서준은 뭔 죄.. 수성을 '홍새로이'로 거듭난 홍준표 … NIMI 09:54 20
27492 [사회] 윤석열, 배우자도 장모 돈거래에 개입 정황 NIMI 09:50 44
27491 [정치] 김종인 “김대호 ‘3040 무지’ 발언, 큰 영향 없을 것” (1) 안선개양 09:11 171
27490 [정치] 김어준 "통합당, 민주당 남성후보 상대로 'n번방' 공작… (3) MR100 02:46 1502
27489 [세계] 개·고양이 이어 美동물원 호랑이도 코로나19 (1) 다잇글힘 02:15 554
27488 [세계] [속보]"한국 전략 주효" WHO, 문대통령에 기조발언 요청 (6) 블루로드 02:03 1695
27487 [정치] 높아진 '국격'..김현미 장관에 '코로나19' 자문 … MR100 01:04 1206
27486 [정치] 영국 외교장관, 강경화와 통화..진단키트 구매 협조 요청 MR100 01:02 711
27485 [IT/과학] ITU가 주목한 한국의 코로나19 대응 IT 기술 5가지 MR100 01:02 513
27484 [세계] "6·25때 도와준 에티오피아 먼저"..코로나 키트 지원 커지는 목… (2) MR100 01:01 625
27483 [정치] 패닉에 빠진 유니클로..배우진 대표의 감원 추진 이메일 실수 (3) MR100 01:01 399
27482 [사회] 군산 '배달의 명수' 전국 브랜드 된다 MR100 01:01 222
27481 [사회] 자가격리 어기고 사찰 방문한 엄마와 아들 고발키로 (1) Kayneth 04-06 882
27480 [세계] 호흡기는커녕 '면봉'도 없다.."확진자도 그냥 귀가" MR100 04-06 999
27479 [세계] 日 '긴급사태' 임박했지만..환자들 동선 숨기기 급급 (1) MR100 04-06 536
27478 [세계] 아베가 2장씩 준다는 천마스크 이번엔 "너무 작다" 불평 (2) MR100 04-06 438
27477 [정치] 정부, 자가격리자에 전자팔찌 착용 가닥..무단이탈 강력차단 Wolverine 04-06 488
27476 [사회] 부여 규암성결교회 신도 또 코로나19 확진 (3) 안선개양 04-06 353
27475 [사회] 서울 주말 현장예배 교회 1817→1914곳…“부활절 영향” 안선개양 04-06 114
27474 [사회] 대구지역 교회 237곳서 지난 주말 예배 강행 (3) 안선개양 04-06 161
27473 [세계] 쌓이는 시신 몰래 파묻기도..코로나 진료 포기한 에콰도르 Wolverine 04-06 1111
27472 [세계] 스웨덴 뒤늦게 한국식 검사 확대 결정.."그래도 중국산 마스크… (7) Wolverine 04-06 1821
27471 [세계] 봉쇄령 프랑스서 빵집 앞 무슬림 흉기 테러..7명 사상 Wolverine 04-06 716
27470 [사회] 미국 4천만원-한국 4만원, 극과극 코로나 치료비 (2) NIMI 04-06 1377
27469 [세계] 중국 막고 방심한 미국의 탄식 "진주만 같은 순간 온다" (1) ssak 04-06 600
 1  2  3  4  5  6  7  8  9  10  >